블로그이미지

Information Deliverer + I

     
     
     
     
3971108
Today : 13   Yesterday : 472
1227 명이 RSS를 구독하고 있습니다.
구글 넥서스원 정식으로 공개되다!!!
2010/01/05 15:26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 구글의 안드로이드 프레스 컨퍼런스를 통해서 구글의 야심작(?)인 넥서스원이 정식으로 공개됐습니다. 컨퍼런스를 통하여 공개되기 전부터 스펙과 디자인, 그리고 시연 동영상까지, 이미 알고 있는 사실을 확인하는 정도의 시간만 된 듯 합니다. 그동안의 루머는 대부분 진실로 밝혀졌습니다. ^^
HTC가 하드웨어 제작을 한것이고 구글은 단지 소프트웨어 분야에서 HTC와 긴밀하게 협조하면서 넥서스원이라는 제품을 만든것이죠. 물론 유통 구조는 구글의 전략되로 진행되어질 예정이구요. 오늘 이후로 부터는 http://www.google.com/phone에서 넥서스원을 구입하실 수 있습니다.
다시한번 넥서스원의 스펙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Size: 119x59.8x11.5mm
Weight: 130 grams
Display: 3.7inch WVGA AMOLDE (800X480)
  - 100,000:1 contrast ratio
  - 1ms typical response rate
Camera: 5메가 픽셀, 오토포커스, 2배 디지털 줌, LED 플래시, 비디오 촬영 (720x480 at 20 frames)
Cellular & Wireless: HSDPA 7.2Mbps, HSUPA 2Mbps, GSM/EDGE (850, 900, 1800, 1900 MHz), WiFi (802.11 b/g/n), Bluetooth 2.1 + EDR (A2DP 스테레오)
Power & Battery: 1400 mAH, 2G에서 10시간 통화, 3에서 7시간 통화, 2G에서 290시간 통화대기, 3G에서 250시간 통화대기, 3G에서 5시간 인터넷 사용, WiFi를 이용하면 6.5시간 사용, 7시간 비디오 시청, 20시간 오디오 청취
Processor: 퀄컴 QSD 8250 1GHz
Capacity: 512MB 플래쉬, 512MB RAM, 4GB MicroSD Card (32GB까지 확장 가능)
Location: AGPS, 디지털 콤파스, Accelerometer

이미 이전에 수많은 언론들에게 공개된 스펙에 비교하여 특별한 점은 없습니다.
다만 뒷면에 2줄의 각인(Engraving) 서비스가 가능하다는 점과 추후에 버라이즌이나 보다폰을 통해서도 출시될 예정이라는 점이 새롭죠. (가운데 위치한 트랙볼이 3가지 색을 통하여 다양한 알림을 나타낸다는 점도 새롭군요. ^^) 올봄에 버라이즌을 통해서도 나온다는것을 보면 CDMA 버전으로도 출시가 되는듯 합니다. ^^
가격과 플랜은 루머와 동일합니다. T-Mobile에 2년 계약시 $179.99이구요. 계약없이 구입할경우에는 $529.99입니다.  언락된 버전은 우선적으로 영국과 미국, 싱가포르, 홍콩에서만 판매가 이뤄지고, 추후에 계속해서 더많은 국가들에게 판매할 예정입니다. 한국 유저들은 홍콩을 통해서 구입이 가능할지 모르겠네요. ^^
디스플레이 언어에는 한국어가 포함되어 있고, 키보드에서는 포함되어 있지 않습니다. 하지만 한글용 키보드 앱이 무료로 존재하니 별 상관 없죠. 다만 디스플레이에서 한국어 지원이 포함되어 있는데 유니코드 외 다른 것도 지원이 되는지는 모르겠습니다. (모토로라의 드로이드는 유니코드로 된 한글만 지원합니다. 넥서스원은 2.0 버전이 아닌 2.1 버전이라 다른 코드도 지원하는지 모르겠네요. )

넥서스원에 탑재된 안드로이드 2.1은 이전 버전에서 볼 수 없던 여러가지 장점이 있습니다.
우선 3개의 홈스크린으로 제한된게 5개로 늘어났다는 점이구요.
움직이는 3D 배경을 사용할 수 있다는 점
업그래이드 된 3D 포토 갤러리
보이스 커맨드를 통하여 타자를 칠 수 있다는 점
그리고 마지막으로 MicroSD 카드에도 앱들을 인스톨 할 수 있다는 점(아직은 아니고 추후에 ^^)이 이전 버전과 다른 점입니다. 하지만 2.1 버전에서도 여전이 멀티터치 지원에 대한 소식은 없습니다.

오늘 컨퍼런스를 인가젯을 통해 보면서 애플의 이벤트 형식을 많이 따라했다는 느낌이 들더군요. 하지만 프리젠테이션도 그렇고 분위기가 애플 이벤트 만큼은 되질 못한듯 합니다. 애플처럼 철저히 숨겼다가 나온 제품도 아니니 더 그러지 않았나 하네요. ^^
이번 컨퍼런스에서 애플처럼 처음에서는 그동안 이룬 업적들(?)을 보여주면서 시작했는데요.
20개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들, 59개의 이동 통신 회사들, 48개국, 19개의 언어
4개의 Major Software Release (1.5, 1.6, 2.0, 2.1을 이야기한거죠?)
52개의 안드로이드 연합군들..
앱들이 얼마나 많고, 얼마나 많이 다운로드가 되었고, 기기들이 얼마나 많이 팔렸는지에 대한 언급은 없더군요. 안드로이드 진영이 얼마나 발전하고 있는지를 보여줄 수 있는 지표를 발표하지 않아 더 분위기기 초라하게 느껴졌는지도 모르겠습니다. ^^

오늘부터 정식적으로 구글 싸이트에서 구입이 가능하니 앞으로 넥서스원 유저들을 통하여 여러 방면에서의 사용기를 보실 수 있을겁니다. 국내에는 언제즈음 들어갈지 모르겠지만 이 제품이 이 스펙 그대로 들어가면 어느정도 인기를 끌 수 있지 않을까요? ^^
2010년도는 구글이 먼저 스타트를 끊었네요. ^^
2010/01/05 15:26 2010/01/05 15:26
  1. Blueriver
    2010/01/05 16:25
    아무래도 전체적으로 볼 때 CPU 와 소프트웨어 정도만 업그레이드 된 듯 하여 크게 끌리지는 않는군요. 스크린은 AMOLED 이기에 분명 보다 멋진 화면을 보여주기는 하겠지만 이것도 역시...

    하여간 드로이드에서 이것으로 바꾸고 싶다는 생각은 별로 안 드는데다, 얼마 후 엑페 X10 이 나올 것을 생각하면 (이건 1.6 이고 가격이 훨씬 더 비싸겠지만) 얼마나 큰 성공을 거둘 수 있을지는 미지수군요.
    • Eun
      2010/01/05 16:36
      그냥 또 하나의 HTC 스마트폰이라고 불러도 무난할듯 합니다. 지금은 그렇짐나 나중에 버라이즌을 통해서 나올때면 어느정도 성공은 거둘 수 있지 않을까요? 물론 그 성공도 미지수겠지만요. ^^
      드로이드도 조만간 2.1로 업데이트 된다는 소문이 있던데요. 2.1로 업데이트 된다면 넥서스원과의 큰 차이를 느끼지 못할듯 합니다.
      4GB의 MicroSD 카드를 제공한다는것도 16GB의 드로이드에 비하면...^^
  2. virus
    2010/01/05 21:40
    글 잘 봤습니다.
    뭐랄까---어떤 블로거분은 구글이 이걸 슈퍼폰이라 불렀다는데 의의를 둡디다만
    이름이 제값을 하는 경우는 극히 드물죠. 그 전지전능하다는 폰도 실상은 무지 무능했듯이....

    그냥 또 하나의 HTC제 스마트폰이라는데 동감합니다.
    아이폰이나 드로이드를 가지고있다면 자기 폰이 더 사랑스러워 보일 듯 합니다.
    구글이 이걸로 무얼하려는걸까 새삼스래 다시 반문해 봅니다.
    애드몹을 통해 직접 광고를 때린다가 언뜻 떠오르는 일감인데
    시도때도 없이 광고가 뜨면 사용자들이 좋아할까요.

    PS: 쩐으로 눈을 현혹시키는 건 별무신통이라는 걸 알았는지
    그래서 뒷주머니에 찔러 주는 봉투가 얇아졌거나 없어져서인지
    좀비놈들의 악마구리 같은 글들이 눈에 띄게 사라지고
    전에는 볼 수 없었던 개념 있는 기사들이 부쩍 많이 보이고 있습니다.
    그동안 Eun님께서 추구하셨던 노고의 보답이 서서히 나타나고 있는 것 같습니다 ㅎㅎㅎ
    • Eun
      2010/01/05 19:42
      하드웨어 스펙은 좋지만 슈퍼폰이라고 불리우기에는... ^^

      오늘 기사들 보니 갑자기 분위기가 달라졌더군요.
      SKT에 이재용 상무가 아이폰 도입을 유보하라는 기사로 시작해서
      스마트폰에서 옴니아2가 최하위에 선정되었다는 기사,
      삼성 스마트폰 사용자 뿔났다라는 기사까지...
      2010년도 새해 새롭게 시작하려는 언론사들의 움직임인가요? ^^
      많은 네티즌들이 언론사들을 움직였나 봅니다. ^^
      변함없이 격려해주시고 찾아주셔서 감사드려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
  3. houn
    2010/01/06 00:05
    음 하드웨어 스팩가지고는 딱히 뭐라 느낌이 없네요..하드웨어 좋은 기기들은 너무 많지만 다 성공하는것도 아니니.. 실제 구동 영상이라던지 뭐 이런거나 보면 좀더 혹할지 모르겠지만ㅋ 그런데 넥서스원 한국에 안들어오겠죠?
    • Eun
      2010/01/06 08:03
      제가 볼때는 또하나의 안드로이드폰 정도로밖에 느껴지지 않네요. 수퍼폰이라고 불리우기에는 그리 혁신적인게 없는듯 합니다. ^^
      하지만 넥서스원이 한국에 들어가면 꽤 성공하지 않을까 하네요. 물론 들어갈지는 미지수이지만요. ^^
  4. Altair27
    2010/01/06 00:16
    보이스 커맨드를 통하여 타자를 칠 수 있다는 점, 3D 배경이 확 당기네요^^
    • Eun
      2010/01/06 08:06
      드로이드도 보이스 커맨드로 타자를 치지는 못하지만 전화나 검색과 같은 기능을 대신 해주지만 아직까지는 인식률이 그리 좋지 않은듯 합니다. 물론 제 발음이 이상해서 그런지는 모르겠지만요. ^^ call을 tall로 인식하는걸 보면 아직까지는 보이스로 모든게 통하는 세상은 아닌듯 하네요.
      그리고 3D 배경은 처음에는 신기하게 보이겠지만 시간이 흐를수록 뒷 배경에서 뭔가 움직이는게 거슬리지 않을까 하네요?
      우선적으로 홈 화면이 5개로 늘어났다는점에 점수를 주고 싶습니다. ^^
  5. PG덴드로
    2010/01/06 03:07
    하드웨어 스펙은 최강급인데, 멀티터치가 안된다는게 춈 아쉽습니다. 나중에 OS 업뎃으로 바꿔주면 좋겠는데... 그래도 웹서핑할 때 멀티터치 없어도 편하게 된다고 하니 뽐뿌는 여전히... ^^;

    하지만 구글 폰사이트에서만 살 수 있으니까 아마도 내년폰2가 되거나 '바이바이폰'이 될 것 같네요.

    성큰텔레콤에서 접촉중이란 기사가 보이던데, 그러면 드로이드꼴 나지 말란 법도 없고...

    그저 원 스펙 그대로 케텝으로 들어오기만 바라고 있습니다.
    • Eun
      2010/01/06 08:09
      멀티터치에 대해 질문하니 "Consider it" 고려중이라고만 답하더군요. 애플의 특허때문인가요? 한동안 멀티 터치에 대한 업그래이드는 없을듯 합니다. 다만 안드로이드 앱들을 ROM에만 설치가 가능했는데 이 부분은 업데이트를 통하여 MicroSD 카드에서도 설치가 가능하도록 한다고 하니 다행이죠. ^^
      국내에서는 빠른 시일안에 안드로이드 기반의 스마트폰들이 출시가 되어야 세계적인 경쟁력을 키울 수 있지 않을까요? 계속해서 한발 느린 행보에 국내 IT가 점점 쳐진다는 느낌이 드네요.
      2010년도에는 세계인들이 즐기는 IT 기기들 함께 누렸으면 합니다. ^^
    • Blueriver
      2010/01/06 17:06
      현재 Dolphine Browser 라는 녀석이 멀티터치를 지원해주긴 하는데... 손가락 두개로 줌인/아웃 하는 거 은근히 귀찮더라구요. 그냥 더블탭이 한 손으로도 조작이 쉬워서 편합니다.

      뭐, 양쪽이 다 되면 더 좋긴 하겟지만요.


      하지만 분명한 건, 멀티터치가 기본으로 지원되지 않기 때문에 멀티터치를 이용한 어플 수가 상대적으로 적고, 또한 개발자들이 쉽게 멀티터치를 이용한 어플을 만들 수가 없다보니 어플에 제한이 많이 생기긴 합니다. 특히 가장 영향을 받는 쪽이 옛 콘솔 에뮬레이터들인데, 실 키보드가 있으면 그걸로 하면 되지만 그게 없을 경우 멀티터치가 안 되면 움직이면서 총알 발사 같은 건 안되니 문제가 크죠.
    • Eun
      2010/01/07 08:34
      레이싱 게임에서 멀티 지원이 되면 가속 페달과 브레이크를 같이 사용할 수 있는데 말이죠. ^^ 오늘 본 기사중에 멀티터치가 지원되지 않는 이유가 이동 통신사에서 멀티터치를 막았다고 하던데요. 사실인지는 몰라도 말이죠. 드로이드의 유럽 버전인 마일스톤은 멀티 터치가 가능하고 북미 버전 드로이드는 불가능한 이유가 버라이즌에서 멀티 터치 기능을 막았다고 하던데요.
      아무튼 멀티 터치가 지원되면 그 기술을 이용하여 나올 앱들이 상당히 많죠. 안드로이드 진영에서도 잘 생각해야 할듯 하네요. ^^
  6. barus
    2010/01/08 03:31
    질문이 있습니다. 오늘 돌아다니다 들은 정보로는 미국내 넥서스원에서만 멀티터치가 기본지원이 불가능하며(애플의 특허때문..) 유럽향에서는 기본지원된다고 하며 190MB저장공간이라는것이 실행파일만 그곳에 저장되며 나머지 파일들은 SD카드로 저장되는방식이라 아무 문제 없다고 하는데 사실확인 좀 부탁드립니다.
    • Eun
      2010/01/08 10:01
      미국의 드로이드가 멀티터치 지원이 되지 않지만 유럽버전의 마일스토은 되죠. 이와 마찬가지 입니다. 맞습니다. 미국의 넥서서원은 멀티터치 지원이 되지 않습니다만 유럽 버전은 된다고 하네요. 추측성 기사를 읽은적이 있는데 미국의 이통사들이 그러한 기능들을 막는다고 하던데요. 추측입니다만..^^
      아무튼 미국 버전 드로이드나 넥서스원은 멀티터치 안됩니다.
      유럽버전은 됩니다.

      안드로이드 OS는 앱들을 SD 카드에 설치하지 못하게 해놨습니다. 원인은 잘 모르겠지만 아마도 보안때문인듯 싶은데요. 앱 코딩이 누설되면 안되니까 그런지 몰라도..앞으로 SD 카드를 암호화 하는 방법으로 카드 자체에 앱을 설치할 수 있도록 한다고 합니다.
      현재까지로는 폰 자체에 내장된 ROM에서만 앱 설치가 가능합니다. 512MB의 ROM이라도 대부분 반정도만 앱에 할애를 합니다. 그러면 앱들을 얼마 설치 못할것 같지만 실행파일을 제외한 이미지와 같은 큰 화일들은 ROM이 아닌 SD 카드에 저장이 되죠. ROM의 크기가 적다보니 그렇게 디자인된듯 하네요. 당분간은 그렇다고 봐야 합니다. 앞으로 계선될거라고 하니 2010년 안에 모든 앱들을 SD 카드에 저장할 수 있게 되겠죠?
      용량이 큰 앱들이 대거 출시되기 전에 빨리 해결 되었으면 하네요.
      제 드로이드에도 수십개의 앱을 설치했지만 아직까지는 여유가 있습니다.
      수백개의 앱들을 설치하지 않는한..또는 용량이 큰 앱들을 설치하지 않는한 200MB정도로도 많은 앱들을 사용할 수 있는것 같습니다. ^^
      답변이 되었는지요?
    • barus
      2010/01/08 19:36
      친절한 답변 정말 감사합니다^^
    • Eun
      2010/01/08 21:00
      알고 있는게 많지 않아 도움이 되었는지 모르겠네요. ^^
Leave a Comment
[로그인][오픈아이디란?]
오픈아이디로만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구글폰, 넥서스 원의 성공은 불투명
2009/12/30 10:54
구글이 만들고 있다는 구글폰, 넥서스 원에 대한 사전 정보가 오늘 또 흘러나왔다. 루머는 루머일뿐이지만 구글 넥서스 원 페이지 화면까지 나온 걸 보면 정보 제공자의 이야기는 그냥 루머가 아닌듯하다.
그동안 구글에서 직접 만들고 있다는 넥서스 원은 모바일 시장에 뜨거운 감자였다. 그리고 계속해서 사진들과 동영상까지 유출되면서 구글폰의 출시가 임박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 특히 이번 1월에 구글이 컨퍼런스를 개최할 계획을 세우고 있는데 이때 넥서스 원이 정식적으로 공개될 것으로 보여지고, 이 이후에 구글 싸이트나 T-Mobile을 통하여 판매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지금까지 나온 정보들을 토대로 넥서스 원이 하드웨어 스펙을 보자면 다음과 같다.

크기는 119mmx59.8mmx11.5mm이고 무게는 배터리 포함 130그램이다.
Flash Memory와 RAM의 크기는 둘 다 512MB이고 4GB Micro SD 카드가 포함되어 있다고 한다.
(Micro SD 카드를 이용하여 32GB까지 확장 가능)
5메가 픽셀의 카메라의 2배 디지털 줌, LED 플래시, GSM/EDGE, Wi-Fi(802.11 a/b/g/n)
Bluetooth 2.1 + EDR (A2DP 스테레오 Bluetooth)
AGPS, 디지털 콤파스, 3.7인치 AMOLED 스크린, 햅틱 피드백, 3.5mm 스테레오 단자
퀄컴 스냅 드래곤 1GHz, 착탈식 배터리(1400 mAH)

이와 같은 스펙이 구글을 통하여 정식적으로 발표 되지 않았지만 지금까지 나온 안드로이드폰들 중 가장 뛰어난 스펙을 가지고 나올 것임에는 확실한 듯 하다.
현존하는 스마트폰 중 가장 뛰어난 하드웨어 스펙을 가진 HTC HD2와 비교가 될 정도로 뛰어난 하드웨어 스펙을 지닌 N1(넥서스 원)은 안드로이드의 최신 버전인 2.1을 탑재하고 나온다.
하드웨어적 성능도 좋고, 소프트웨어도 좋다면 다음 문제는 바로 가격이다.
바로 이 가격이 오늘 소식통(?)에 의하여 공개가 되었다.
루머지만 꽤 신빙성이 있는 정보에 의하면 N1은 unlocked 또는 2년 계약 없이 구입할 경우 $530불이고 T-Mobile과 2년 계약을 맺을 경우에는 $180이다. 2년 계약 시 T-Mobile에서 제공하는 플랜은 단 하나로 알려졌는데 500분 통화 + 무제한 데이터 + 무제한 문자를 모두 포함해서 한 달에 $80을 내야 한다. T-Mobile에는 이보다 더 저렴한 플랜들이 있는데 그와 같이 다른 플랜들과 함께 구입할 때에는 보조금을 받을 수 없어서 $530불을 내고 N1을 구입해야만 한다.

하드웨어 스펙도 공개되고, 소프트웨어도 공개되고, 기기 사진과 동영상까지 유출되고, 이제는 가결까지 나왔으니 N1에 대한 거의 모든 게 다 공개되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만약 위와 같은 정보가 틀리지 않다면 구글 N1은 스마트폰 시장에서 성공할 수 있을까?
뚜껑을 열어봐야 알겠지만 적어도 미국 내에서는 아이폰과 같은 성공은 장담할 수 없을것 같다.
많은 전문가들의 견해도 차이가 있기 때문에 성공과 실패를 미리 점치는 것이 쉽지 않지만 적어도 내 생각에는 아이폰과 같은 대박을 터트리기는 힘들 것 같다.

그 이유는 첫 번째로 바로 N1이 GSM만 지원한다는것이다.
미국내에서 GSM 네트워크를 지원하는 통신사는 AT&T와 T-Mobile뿐이다.
미국에서 이동 통신사 1위인 버라이즌과 3위인 스프린트에서는 N1을 사용할 수 없다는 이야기다.
그렇다면 언락된(잠금해제) N1을 구입해서 미국내 2위 통신사인 AT&T에서 사용할 수 있냐 하면 그럴수도 없다. N1은 HSPA 900/1700/2100을 지원하는데 이는 AT&T의 3G 네트워크에서 사용할 수 없다.
AT&T의 느린 EDGE 네트워크는 사용이 가능하지만 언락된 N1을 구입해서 느린 네트워크에서 사용하고 싶은 유저들은 많지 않을것이다. 그러면 결국 미국내 통신 회사중 T-Mobile에서만 사용 가능하다고 이야기 할 수 있는데 수많은 사람들이 N1을 사용하기 위해서 통신망이 버라이즌,  AT&T, 또는 스프린트와 같이 크거나 안정적이지 않은 T-Mobile로 옮겨 갈지는 미지수이다.

두번째 이유는 가격이다.
오늘 가격이 공개된 이후로 N1이 비싸다 또는 적당하다로 의견이 분분하지만 결국 모든 사람들이 다 동의할정도로 가격이 저렴하지는 않다. 대부분의 스마트폰들이 2년 약정을 할경우 $199불 정도 되고 계약없이 구매할 경우 $599-$699불 정도 된다고 보면 N1의 가격은 메리트가 있을만큼 저렴하지는 않다.
오늘 buy.com에서 보니 최근 노키아에서 나온 언락된 N900의 가격이 $469.99이다. ($50 메일 리베이트 포함)
아이폰 3GS도 $599.99 또는 $699.99에서 구매할 수 있기 때문에 언락된 N1의 가격이나 2년 계약시 구입하는 가격은 약간 저렴하거나 동일한 수준이다.
(물론 가격대비 하드웨어 스펙으로 보자면 N1의 가격은 꽤 저렴한 편으로 보인다.)
이뿐만 아니라 N1을 보조금과 함께 구입하기 위해서는 T-Mobile에 2년 계약을 맺어야 하는데 한달에 내는 비용이 $80불이나 된다. AT&T나 버라이즌, 또는 스프린트에서는 스마트폰 플랜이 $69.99부터 시작이 되는데 비하여 T-Mobile에서는 $80짜리 플랜이 가장 싸다.  $70불도 비싸다고 해서 스마트폰을 구입하고 싶어도 플랜 때문에 구입을 주저하는 사람들이 많은데 $80불이면 기기가 좋다고 무조건 구입하는 사람들이 많지는 않을것이다.

마지막 세번째 이유는 N1은 또 하나의 안드로이드 폰일 뿐이라는 것이다.
처음에는 구글에서 직접 스마트폰을 만든다고 해서 많은 이들의 관심을 불러 일으켰지만 오늘 나온 정보에 의하면 하드웨어와 디자인은 구글이 아닌 HTC가 직접 만든것이다. 디자인만 봐도 예전의 HTC 제품들과 별반 다른게 없는걸 보면 맞는 이야기인듯 하다. 소프트웨어도 안드로이드 최신 버전인 안드로이드 2.1을 탑재했을뿐 크게 달라진게 없다. N1의 시연 동영상을 보면 반응속도 만큼은 아이폰과 같이 빠르지만 전체적인 UI는 결국 안드로이드이기 때문에 일반적인 안드로이드폰과 비교해서 특별히 다른 점을 찾을 수 없다. 물론 구글이 얼마나 customize를 하고 최적화를 했느냐가 가장 큰 변수이겠지만 지금까지의 정보로 봐서는 또 하나의 안드로이드폰이라고 불러도 될 듯 싶다.

아직까지는 구글에서의 공식적인 발언이 없기 때문에 성공이나 실패를 이야기 하는것은 너무 이른듯 하다. 하지만 모든 소문들이 다 맞다면 구글의 N1는 아이폰과 같은 대박을 터트리기에는 뭔가 조금 부족한듯 보인다. 그러나 소프트웨어의 최강자인 구글인 만큼 자신의 OS를 얼마나 최적화를 시켜서 N1에 탑재했느냐가 성공의 여부를 결정 지을 수도 있을것이다. 아이폰과 같은 대박은 안될지 모르겠지만 적어도 드로이드와 같은 성공은 하지 않을까? 너무 성공을 하면 구글 연합군들에게 밉보이게 될테고, 그러다가 연합군들이 속속 탈퇴할지도 모르니 너무 큰 성공이 또 다른 결과를 가지고 올지도 모르겠다. ^^
아무튼 소비자들에게 선택의 폭이 넓어진다는것은 좋은듯 하다. ^^

  • 내년 1월 구글이 컨퍼런스를 할 예정이니, 그때 정식적으로 발표가 된다면 N1의 성공 여부를 조금더 정확하게 예측할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 Nexus One을 N1(Nexus 1)이라고 간단하게 줄여서 사용했습니다.

  • N1이 해외에서도 구입이 가능하게 되면 국내 유저들도 구입을 할 수 있게 되겠네요.
    국내에 안드로이드폰들이 출시되어 하루 빨리 안드로이드 OS도 한글화가 되었으면 하네요.
    지금은 유니코드만 지원합니다. UTF-8을 사용하는 구글 메일은 한글이 깨지지 않지만 그외 euc-kr만 지원하는 야후와 같은 메일들에서는 한글이 깨집니다. 또한 음악 파일들중 한글로 된 파일들은 유니코드로 변환하지 않는한 깨져서 나옵니다. (단 플레이는 됩니다. ^^)
 
2009/12/30 10:54 2009/12/30 10:54
  1. wildfree
    2009/12/30 13:40
    T-Mobile...OTL

    1년간 T-Mobile 사용하다, 집어 던지고, Verizon 으로 갈아탔더랬죠.

    N1 을 무지하게 기다리고 있었으나, T-Mobile 을 사용해야 한다면, 그냥 포기하고 살아야 겠군요.
    • Eun
      2009/12/31 02:24
      T-Mobile은 거의 확실한듯 합니다.
      북미에서 다른 통신사를 이용하여 넥서스 원을 사용하는것은 불가능 하지 않을까 생각되네요.
  2. virus
    2009/12/30 18:41
    GSM이라면...
    블로그 다니다 보니 이거 은근히 기다리는 사람 많던데 실망이 크겠습니다.
    뭐 WCDMA로 나오더라도 국내 발매는 또 별개의 문제이긴 합니다만 ㅎㅎㅎ

    하드웨어 설계 경험이 없다보니 디자인도 HTC에 위탁인가요.
    이럴거면 굳이 구글폰이라는 이름을 붙일 이유가 없어 보입니다만....
    역시 일부에서 제기하는 "안드로이드의 방형타" 가 주 목적인 거 같습니다.
    • Eun
      2009/12/31 02:27
      위에서도 언급했듯이 구글폰이라고 불리우기 보다 또 하나의 안드로이드폰이라고 불리우는게 맞을듯 보입니다. HTC의 제품에 안드로이드 OS 2.1을 탑재한 스마트폰 정도요.
      GSM 네트워크만을 이용하기 때문에 북미안에서도 T-Mobile 외의 다른 이통사에서 사용하는것은 사실상 불가능 하다고 봐야 겠네요.
      제한이 있는 만큼 많이 팔리는것이 쉽지 않을듯 합니다.
  3. 진로코
    2009/12/31 04:37
    링크만 퍼갑니다.^^:
    • Eun
      2009/12/31 15:09
      잘 알겠습니다.
      희망찬 새해가 시작됐죠?
      좋은 일들로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
  4. eothd
    2009/12/31 06:16
    저도 비슷한 생각입니다. 그렇지만 만약 Google이 직접 보조금을 지원해준다면 이야기다 달라집니다. T-모바일용 WCDMA를 AT&T버전으로 바꾸는것은 거의 일도 아닙니다. T-Mobile로 시장을 탭핑하고 Google이 모바일광고를 보는 조건으로 보조금을 지원해준다면... 가능성이 있기도 합니다.
    • Eun
      2009/12/31 15:09
      소비자가 구매하는 가격이 하락되고, AT&T에서도 사용 가능하다면 성공 확률은 더 높아지겠죠. 구글이 넥서스 원을 내놓게 다음 행보를 어떻게 할지 기대가 됩니다. ^^
  5. 와이엇
    2009/12/31 11:12
    쓰신 내용을 보니 생각보다 N1의 성공 가능성이 크지 않아 보이네요. 구글이 시장의 반응을 살피려고 하는걸까요? HTC와 T-mobile이 친분관계가 있다고 하는데 그래서 T-mobile에서만 출시하는가 본데 구글이 이번건은 전력을 다하지 않는것 같아 보이네요. 잘보고 갑니다. Eun님, 한국은 2010년 입니다. 그곳에서도 이제 2009년 마지막날을 보내고 계시겠네요.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기 바랍니다. ^^
    • Eun
      2009/12/31 15:13
      와이엇님의 말씀을 들으니 구글이 탐색전을 한다는 느낌이 드는군요. 시장 동향을 살펴본 후에 다음 행보를 어떻게 할지도 궁금하네요. ^^
      고국은 1월1일이죠?
      여긴 아직까지 2009년의 마지막날입니다.
      희망찬 새해가 밝았으니 좋은 일들로, 즐거운 일들로 가득찬 한해가 되시길 바래요.
      변함없이 찾아와 주셔서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
  6. Jet_RiDER
    2009/12/31 22:49
    글 잘보았습니다. 또하나의 안드로이드 탑재 폰일뿐이다에 적지 않은 공감이 됩니다. 이 정도 하드웨어에 안드로이드2.1이 올라갔으면 당연히 나오는 속도에 특별히 열광한 것은 아닌지 저도 좀 부끄러워지네요. 아이폰과 같은 어느정도의 폐쇄성이 단일 플랫폼의 성능과 호환성에는 확실히 약이 되는 것이 사실이네요. 앞으로 정복자 애플과 도전자 구글 (이렇게 표현해도 될지)의 대결에 그저 신이 날 뿐입니다^^. 다만 넥서스원의 UMTS 밴드가 국내규격을 호환하는 것으로 보여지기때문에 개별적으로 구매를 해볼까하는 생각은 지울 수가 없네요.
    • Eun
      2010/01/01 03:57
      아마 언락되는 넥서스 원은 미국 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구입이 가능한듯 싶네요. 하지만 내년부터는 안드로이 OS를 탑재한 스마트폰들이 국내에도 출시도리 예정이니 기다리는것도 나쁘지 않다고 봅니다.
      국내에 도입이 되어야 한글화 문제부터 해결이 되겠죠.
      유니코드만 지원하는 안드로이드로 인하여 불편함 점들이 꽤 있습니다. ^^
  7. Sky_worker
    2010/01/01 02:45
    한국과 미국의 이통 가격에 보조금이라는 체계가 항상 등장합니다만.
    언락폰 비싸다... 플랜도 비싸다... 자본주의 시장에서 공짜가 어딨나요.

    통신사가 돈내고 모델 사와서 공짜로 주길 바라나보군요. 말이 안되는건 아닌데 조삼모사란 말을 떠올리세요. 조삼모사보다 믿집니다.

    유럽식의 기기값 내고 언락폰사서 쓰는 시스템이 맞는겁니다. 계산해보세요.
    • Eun
      2010/01/01 04:03
      무조건 넥서스 원이 비싸기 때문에 성공이 불투명 하다고 한게 아니라 다른 스마트폰들과 비슷한 가격을 가지고 출시 되기 때문에 가격에 대한 메리트가 없다는거죠. 이통사의 보조금 없이 구입할 경우 대부분 $500불이 넘죠. 넥서스원처럼 말입니다. 언락폰이 비싸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2년 계약에 보조금을 받으면서 휴대폰을 구입하죠. $180불이라는 비용도 일반 스마트폰이 보조금 받은 후 기기값과 비슷합니다. 그러니 가격면에서 특별한 점이 없다는것을 이야기 하고 싶었던 거죠. 거기에 플랜은 다른 통신사에 비하여 비싸니 더 그렇다는거죠.
      넥서스원이 터무니 없이 비싸다고 생각하지는 않지만 가격이 저렴하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구입할거라고도 생각하지 않습니다. 물론 개인적인 견해이구요. ^^
  8. PG덴드로
    2010/01/04 10:03
    GSM 전용이라는 사실이 뽐뿌를 급감시켜주는군요.
    우리나라에 들어올지조차 불확실하긴 하지만, 어차피 주머니사정 개털인데, 차라리 잘됐습니다. ㅋ
    • Eun
      2010/01/04 10:53
      추후에 다른 버전으로도 출시가 된다는 소문이 있습니다.
      나와봐야 알겠죠? ^^
  9. Bluewin
    2010/01/04 04:13
    스팩만큼은 확실히 빵빵해 보입니다만 그만큼 가격이 문제군요. GSM Only라....
    • Eun
      2010/01/04 10:54
      스펙만큼은 아주 훌륭한듯 합니다.
      터치감도 아주 빠르구요. ^^
      가격은 비싸다고 할수는 없겠네요. 스마트폰들이 대부분 그정도의 가격대를 지니고 있으니 말이죠. ^^
Leave a Comment
[로그인][오픈아이디란?]
오픈아이디로만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안드로이드 마켓 2만개 앱 돌파~!!
2009/12/15 15:45
애플의 아이폰/아이팟터치용 앱스토어를 제외하고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앱스토어가 있다면 바로 안드로이드 스마트폰들을 위한 안드로이드 마켓(Android Market)이다.
애플의 앱스토어에 등록한 앱들이 10만개를 넘어선것에 비하면 1/5 수준 밖에 안되지만 약 1년 정도 만에 안드로이드용 앱들이 2만개나 등록이 되었다는것은 놀랄만한 성장이라고 봐야할것이다. (1년만에 5만개의 앱들이 등록된 애플의 앱스토어에 비교가 되지만...^^)
불과 한달전만해도 안드로이드 마켓에 등록된 앱이 16,000개 정도라고 이야기 했었는데 그 사이에 4,000개 이상이 등록이 된것이다.
안드로립(AndroLib)에 의하면 2만개의 앱중에 62.2%가 무료이고, 37.8%가 유료이다. 다시 말하면 10개의 앱들중 6개는 무료라는 뜻인데 이는 애플의 앱스토어와 상반된 결과를 보여준다. 애플의 앱스토어는 10개중 7개가 유료앱들이다. (77%에 달하는 유료앱들중에 단지 30%만이 돈을 내고 다운로드가 되어지고 있다.) 애플의 앱스토어는 유료앱 비중이 헐씬 큰 반면 안드로이드 마켓은 이와 반대로 무료앱 비중이 헐씬 크다.
2010년도에 더많은 안드로이드 계열의 스마트폰들이 쏟아져 나온다고 예상했을때 내년이면 안드로이드 마켓이 등록된 앱이 10만까지는 가지 못하더라도 5만개 이상이 되지 않을까 기대해본다.
노키아의 오비스토어나, MS의 마켓 플레이스가 애플의 앱스토어와 안드로이드 마켓 사이에서 얼마나 선전을 할지도 기대가 된다.

그동안 아이폰을 사용하면서 여러가지 앱들을 설치해보고 사용해 봤다.
그리고 최근에 드로이드를 구입하면서 여러가지 앱들을 설치하면서 사용하고 있다.
글을 마치기 전에 스마트폰의 대표적 앱스토어인 안드로이드의 마켓과 애플의 앱스토어 모두를 사용하면서 여러가지 발견한 점들을 나누고자 한다.

앱스토어는 아이폰 기기 자체에서 구입이 가능할 뿐 아니라 아이튠스라는 프로그램에서도 구입이 가능하지만 안드로이드 마켓은 기기에서만 구입이 가능하다.
앱스토어에서 유료인 앱들이 안드로이드 마켓에서는 무료인 앱들을 종종 찾을 수 있다. (아직까지 개인적으로 안드로이드 마켓에서 판매되는 유료 제품을 애플 앱스토어에서 무료로 판매되는것을 찾지 못해서..^^)
앱을 설치하는것은 둘다 간단하지만 필요없는 앱을 제거할때는 아이콘을 길게 누른후 X만 눌러 지우는 아이폰이 더 간편하다. (드로이드는 안드로이드 마켓 앱에 들어가서 자신이 다운로드 한 앱들 리스트를 펼쳐놓고 필요 없는 앱들을 골라 지워야 한다.)
애플의 앱스토어는 기본적으로 카테고리별로도 50개 정도만 보여주고, 인기있는 앱들도 50개까지만 제한적으로 보여주지만 안드로이드 마켓은 아래로 드래그 하면 계속해서 앱 리스트들을 보여준다. (물론 둘 스토어 모두 검색 기능이 있기 때문에 큰 의미는 없지만...^^)
애플 앱스토어는 아이폰 또는 아이팟 터치만을 위한 스토어인 만큼 한가지 기기만을 지원하기 때문에 대부분의 앱들이 안정적이지만 안드로이드 마켓의 앱들은 모토로라, HTC, 삼성, LG등 수많은 기기들을 지원해야 하기 때문에 모든 기기를 다 안정적으로 지원하지 않는 앱들도 많다. 그렇기 때문에 Review를 보면 자신의 기기에서 잘 안돌아 간다고 무조건 점수를 최하를 주는 경우가 허다하기 때문에 Review를 보고 구입하는게 쉽지 않다.
안드로이드 마켓에서는 애플 아이폰에서 지원하지 않는 위젯도 구입 및 설치가 가능하다. (아날로그 시계라던지, 각종 앱 툴바라던지, 사진액자라던지..)
애플의 앱스토어는 유료 구입시 미화만을 사용하지만 안드로이드 마켓은 미화뿐 아니라 유로도 사용하고 있다. (그외 다른 화폐를 사용하는지는 모르겠음.)

애플의 패쇄성을 안좋게 이야기 하는 사람들도 있지만 안드로이드 앱들을 설치하다보면 자신이 가지고 있는 기기에 따라 작동이 잘되는 앱들도 있고 안되는 앱들도 있다. 이는 기기마다의 하드웨어적 차이도 있겠지만 안드로이드 OS 버전이 다른것 또한 큰 영향을 주고 있다. (안드로이드 1.5, 1.6, 2.0등)
모든 개발자들이 모든 기기들과 모든 OS 버전들을 놓고 다 테스트 할 수 없기 때문에 오작동이 일어나거나 버그가 나타나는 경우가 애플의 앱스토어에 비하여 현저히 많다.
앞으로 이부분은 개방성을 추구하는 구글과 그의 연합군들이 풀어야할 숙제인듯 싶다.  

2009/12/15 15:45 2009/12/15 15:45
  1. Cherry양
    2009/12/15 18:03
    다른 나라는 몰라도 일본 앱스토어는 엔화로 결제를 합니다.
    • Eun
      2009/12/15 18:51
      안드로이드 마켓을 말씀 하시는지? 애플 앱스토어를 말씀하시는지요?
      다른 나라에서는 결재하는 통화가 무엇인지 궁금하네요. ^^
  2. virus
    2009/12/15 18:42
    무료 앱이 많다는 것은---골드러시를 꿈꾸는 포티나이너들에겐 재앙이군요.
    취미로 뭔가 만들기 좋아하는 사람들에게야 천국이겠지만 돈이 안된다면---나락이겠지요.
    초기에 이런 분위기가 고착되어버리면 설사 구글이 나서더라도 반전이 힘겨워질 것 같습니다.

    글 말미에 남겨주신 글이 시사하는 바가 큽니다.
    국내에서는 안드로이드를 무슨 메시아쯤으로 여기는 소위 전문가라는 사람들이 많던데
    개방되어 있다는 말에 혹해서 미래를 너무 장미빛으로만 보는 경향이 있더군요.
    개방성이 가지고 있는 위험성을 아예 모르거나, 알면서도 애써 무시하려는 글들을 자주 봅니다.

    한때 인터넷을 물들이던 영혼없는 좀비놈들이 하나둘 아이폰을 구입하나 봅니다.
    사진으로만 아이폰 접해 본 놈들이, 국내업체가 건네준 보도자료나 참조해서 떠들던 놈들이,
    실물 만져보더니 마치 신세계라도 발견한 양 호들갑 떠는 꼴이 가증스럽기까지 하고요.
    그러고도 나는 파워 블로그로 메인에 떳다 자랑까지 하는 뻔뻔함은....아침부터 입맛이 씁니다.
    • Eun
      2009/12/15 18:55
      무료앱들도 많지만 일반 스킨과 같은 종류들도 많고, 질떨어지는 앱들도 많죠.. ^^
      심혈을 기울여 좋은 앱을 개발한다면 좋은 결과가 있겠죠?

      패쇄성이라 나쁘고 개방성이라 좋다고 하는 개념은 이제는 별 의미가 없는듯 하네요. ^^
    • 님글을 보니
      2010/02/03 17:07
      어이가 없네요. 일반인들이 아이폰 만져보고 좀 호들갑떨면 안됩니까? 가증스럽다니.... 무슨 성자라도 되나? 헐

  3. 2009/12/17 09:45
    터치다이아에 안드로이드를 설치해 쓰고있는데 어플 삭제는 settings->application settings->manage application에서 삭제가능합니다.
    드로이드도 아마 비슷하게 안드로이드 안에서 가능할꺼라고 생각되네요.
    • Eun
      2009/12/17 11:34
      그런가요? 오늘 한번 확인해 봐야겠네요.
      그렇게 해도 아이폰의 아이콘을 누른후 지우는것보다 쉽지는 않군요.^^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
  4. 아이폰
    2009/12/21 03:53
    1강 앱스토어

    1중 안드로이드마켓

    2 중약 오비스토어 / 마켓 플레이스 정도고 되지 않을까 생각해봅니다

    결국 안드로이드 마켓은 돈이 안된다는거지요.

    web os의 palm app store는 망할 것같은 -_-;
    • Eun
      2009/12/22 08:19
      한동안은 애플의 앱스토어가 굳건히 1위를 고수할것 같네요.
      내년에는 안드로이드 마켓이 격차를 조금이라도 줄이지 않을까 기대도 해봅니다. ^^
  5. 멍사마
    2009/12/23 23:14
    시야가 넓고 오래 내다보는 이런 좋은 글을 읽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분기마감이 인생이 전부인 줄 아는 한국 통신사 임원들중에

    스티븐잡스 같은 사람이 좀 나왔으면..
  6. 후련후련
    2009/12/23 23:47
    오랜만에 후련한 글 잘 읽었네요 정말 후련합니다..

    썩어빠진 언론 정부 .. 에휴..

    이런글이 자주자주 나오길 바랍니다.
  7. Sprigun
    2009/12/24 00:27
    100% 동감하는 글이네요. 모 방송사의 "ooo 하이킥"의 내용이 갑자기 떠오릅니다. 식모살이를 하는 아가씨를 내보내자는 "좌파"와 안된다는 "우파"의 상황이었는데, 요즘 인터넷 상에 떠돌아 다니는 일부 보도(내용)은 "극 좌파"와 "극 우파"로 나뉘어 서로 인신 공격하기가 눈쌀을 찌푸릴 정도로 보기 싫더군요.
    님 말씀처럼 아이폰이 국내에 들어와 환영을 받는 다는 것은, 시사하는 바가 더욱 많을 것 같네요. 아이폰의 인기를 통하여 그동안 MS 사의 IE의 독과점을 갈아 치울수 있는 계가가 되었으며, 그동안 소외 되었던 "비 IE"계열이 환영 받을 날도 머지 않았다고 생각합니다.

    - 온라인의 정보는 공유되어야 하고, 어느 누구만의 전유물이 아닌 자유로워야 한다 -
  8. Iron
    2009/12/24 01:21
    좋은 글이내요. 이래저래 담쌓아두고 그 동안 잘 쳐드셨지요, 이제는 제대로된 제품가지고 제대로 경쟁하여 이길 수 있도록...삼X,엘X,현X하면 왜 이리 화가치밀어오는지.
  9. jin kim
    2009/12/24 03:45
    정말 감사합니다 제 속이 오랜만에 시원해 졌습니다
    오늘도 별 3개를 바라고보 사는 한명의 우물안 개구리로서 선생의 글을 전적으로 지지합니다
  10. Cherokee
    2009/12/24 07:25
    Bravo~!
    글 잘봤습니다.
    정말 울화통이 터질것 같지요..
    눈, 귀 가려놓고서 국민들 주머니돈을 내돈처럼 빼가는 대한민국 대기업들..
    정부의 보호아래 튼튼한 울타리 쳐놓고서 국민들 등쳐먹는 우리 대기업들..
    너무 열내지 마십시오...대한민국 기업인들은 99퍼센트는 양아치들이지요
    사회에 기부는 절대 안하구요...
    종업원들 목졸라서 뺏은 돈으로 정부에 로비해서 국민들로부터 대량으로
    이득을 내는 독특한 구조를 가지고 있습니다.
    그러다가 정부에 밉보여서 감옥가게 생길라치면 사회에 기부한다고 합디다
    8천억을요... 그게 기부인가요..면죄부를 사는거지요.
    언론이요? 우리나라 언론이 어디 언론인가요..기업인들 대변인들이지요
    저는 그냥 삼성 엘지 SK 현대 ...망하기 일보직전까지 갔으면 좋겠어요
    그런데, 어쩝니까..국민들이 모질지를 못하니..
    그냥 눈감고 살아야겠네요.
  11. Liugun
    2009/12/24 10:29
    잘 봤습니다. :) 많은사람들이 읽었으면 하는 글이군요.
  12. 짝짝짝
    2009/12/24 10:38
    너무너무 잘보고 갑니다...^^
  13. duneri
    2009/12/24 12:27
    우연히 기고문을 접하고는 너무나 속시원해서 여기까지 방문하게 됐습니다. 가려운 등을 벅벅 긁어주는 듯한 글이었습니다!
    비단 아이폰 사건뿐만이 아니라 어떤 사건에대한 판단을 내리려고 할 때 국내 언론사보다는 해외 언론사를 더 훑게되는 현실이 참 씁씁합니다. 어릴때 잠깐이나마 기자가 꿈이었던 시절이 있었는데 말이죠....
  14. Blueriver
    2009/12/24 14:49
    이 위의 답글 다신 분들은... 맨 윗글을 읽고 그냥 화면 맨 아래로 내려와서 답글을 다신 모양이군요. 엉뚱한 글에 엉뚱한 내용의 답글들을 다셨군요.

    맨 윗 글의 답글 다는 곳은 중간쯤에 있습니다만.
  15. ssiki
    2009/12/25 03:36
    후련한 글. 대인배 ^^)/ b
  16. PG덴드로
    2009/12/27 03:02
    윈도 모바일도 그렇지만 하드웨어가 고정되지 않은 플랫폼의 문제가 그거죠. PC라면 자기 환경에 맞춰서 해상도를 조절할 수 있지만 아직까지 모바일 기기에서 그러긴 힘들고...
    내가 가진건 WQVGA인데 앱은 VGA나 WVGA만 지원하면 속터지죠.

    구글이 넥서스원을 내놓는 이유 중 하나가 어느 정도라도 하드웨어의 기준을 세우기 위한게 아닌가 싶은 생각도 합니다.
    • Eun
      2009/12/28 11:48
      한국에 들어갈 수 있을지 모르겠네요...^^
      안드로이드 폰들도 나와서 제대로 경쟁을 해야겠죠?
  17. soulcrony
    2009/12/27 19:18
    아...후련합니다...
Leave a Comment
[로그인][오픈아이디란?]
오픈아이디로만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드로이드의 재밌고 안전한 잠금 기능
2009/12/14 15:27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이폰을 사용하는 유저라면 손가락을 이용하여 잠금 화살표를 오른쪽으로 밀어내면서 해제시키는 방법에 꽤 익숙할것이다. 터치폰을 처음 사용한 사람이라면 일반폰과 다른 잠금 해제 방식에 재미까지 느낄 수 있을것이다.
아이폰의 독특한 잠금 해제 방식을 많은 터치폰들이 유사하게 따라하면서 위에서 아래라던지 아래서 위라던지 아니면 직선이 아닌 타원형 방식으로 아이폰과 비슷한 방식의 잠금해제 방법을 쓰고 있다. (Slide to Unlock이라는 터치에 있는 아이콘을 슬라이드 형식으로 밀어 내면서 잠금을 해제하는 방법은 아마도 애플이 처음 시도한듯...)
이와같은 잠금 해제 방법은 보안을 위한것이 아니라 자신의 터치폰이 주머니 안이나 가방안에서 불필요하게 눌려 지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방법일 뿐이다. 보안을 위해서는 위의 사진처럼 아이폰에 네자리의 Passcode를 넣어서 자신의 핸드폰에 어느정도 안정성을 유지시켜야 한다.
이처럼 아이폰에 보안을 활성화 시키면 손으로 슬라이드 해서 아이폰 잠금을 먼저 해제해야 하고 그 이후에 자신의 비밀번호를 넣어서 보안을 해제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렇다면 아이폰처럼 재미도 주면서 쉽고 안전하게 내 휴대폰을 사용하는 방법은 없을까?
아마 이에 대한 해답은 모토로라의 드로이드가 줄 수 있지 않을까 한다.
좌측 그림과 같이 드로이드폰의 잠금을 해제하려면 좌물쇠 아이콘을 좌측에서 우측으로 손가락을 이용해 옮겨야 한다. 아이폰과 비슷한 방식이지만 직선이 아닌 반타원 형식이라는게 틀린점이지만 이부부분도 드로이드 2.01 버전으로 업데이트가 되면서 아이폰과 동일하게 직선으로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슬라이드 하는 형식으로 변했다. 차이점이 있다면 왼쪽에 있는 사운드 아이콘을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옮기면 전화기 벨소리가 무음으로 변한다는 점이 다르다.
휴대전화 잠금 해제 방식은 아이폰과 다른점이 거의 없지만 드로이드의 Security Pattern이라는 보안 방법은 다른 터치폰들과 다른 독특함과 재미에 안전성까지 더해준다.
바로 이 보안 패턴이라는 기능은 사용하는데 보안성뿐 아니라 터치폰으로써의 장점을 최대한 살렸기 때문에 독특함과 재미까지 더해주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드로이드 Settings로 들어가면 Location & Security라는 옵션이 있다.
이를 터치하고 들어가면 Set unlokc pattern이라는 옵션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를 선택해서 들어가면 보안 패턴에 대한 설명이 나오고 Next를 눌르면 9개의 점들이 보여진다.
이 9개의 점들중 4개 이상의 점을 연결하면서 자민만의 패턴을 그림과 만들면 녹음이 되어지고
다시한번 똑같은 패턴을 그려서 Confirm을 하면 Security Pattern 셋업은 끝이 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패턴은 가로나 세로 대각서 모두 다 사용 가능하며 적어도 4점 이상은 통과해야 한다.
또한 점과 점이 연결되어질때의 방향도 인식하므로 똑같은 점을 연결하더라도 시작과 끝의 방향이 다르면 잠금 해제를 할 수 없다. 숫자야 0-9까지 자리중 하나를 골라 4자리를 선택하는 경우라면
보안 패턴은 9개의 점들을 4개이상 (4,5,6,7,8,9)에 연결해야 하고 또한 각점들을 연결하는 진행방향까지 생각한다면 일반적인 비밀번호보다 더 많은 경우의 수를 만들기 때문에 더 안전하다고 이야기 할 수 있지 않을까? 물론 옆에서 누군가 쳐다보고 있다면 쉬운 패턴을 그리는것을 쉽게 기억할 수 있기 때문에 덜 안전할수도 있지만... ^^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지만 보안 패턴을 선택하고 나서 초기 화면으로 가면 패턴 하나만으로 잠금도 해제되고 보안도 해결되니 아이폰과 같은 두번의 번거로움은 없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자신만의 패턴을 만드는것도 재미가 있고, 비밀 번호를 누르는것보다 재미가 있고, 그리고 안전성까지 더해졌으니 이보다 재밌고 독특하고 안전한 휴대전화 보안 방법이 어디 또 있을까? ^^
드로이드는 나름데로 터치폰의 장점을 최대한 살릴려고 노력한 점들이 여기저기에서 나타난다.
만약 드로이드를 가지고 있는데 이 기능을 모르는 사람이라면 오늘 한번 자신만의 패턴을 만들어서 보안과 재미를 한꺼번에 느끼는것은 어떨까?












2009/12/14 15:27 2009/12/14 15:27
  1. 와이엇
    2009/12/14 19:59
    드로이드, 갈수록 탐나네요. 재밌게 잘 봤습니다. ^^
    • Eun
      2009/12/15 08:25
      만질수록 재밌는게 하나 둘씩 나타나는군요. ^^
      한국에도 어여 출시가 되어야 할텐데 말이죠...^^
  2. ....
    2009/12/15 01:28
    안나온데요...SKT에서..ㅜㅠ
    • Eun
      2009/12/15 08:30
      그래요?
      내년 1월에 들어온다고 하던데요?
      아닌가보죠?

      해외에서 호평받는 제품들을 국내에서 볼 수 없다는 현실이 안타깝군요. 항상 철지난 제품들이 스펙다운해서 들어오니 국내 시장에서 기를 필 수 없겠죠...
      드로이드나 HTC HD2나 노키아의 N900와 같은 기종들은 언제즈음 볼 수 있을까요? ㅜ.ㅜ
  3. 나람
    2009/12/15 04:19
    축...드로이드 skt에서 1월중순 쿼티자판포함해서 그대로 들어온다고 합니다...
    • Eun
      2009/12/15 08:31
      그래요?
      어느 소문이 진실인지 모르겠군요.
      어떤 분들은 쿼티자판 없이 들어온다는 분들도 계시고..
      통합 메세지 넣고, DRM 걸어 잠궈서 나온다는 분들도 계시고....
      결국 내년 1월까지 기다려 봐야 하나봅니다.
  4. 제발
    2009/12/16 07:24
    드로이드로 검색하다 들어왔네요...
    출시가 기다려지네요.
    쿼티자판 제발~~!
    • Eun
      2009/12/16 08:57
      예. ^^
      한국은 천지인인가요? 한글을 치기 편한 문자입력 방법이 있다는 이유로 쿼티 자판의 중요함을 잘 알지 못하는듯 합니다. ^^
      문자를 입력할때 뿐 아니라 방향키와 엔터키등 여러가지 유용한 키들이 쿼티 자판에 들어가 있죠. ^^
  5. LEE
    2009/12/19 09:53
    드로이드에 쿼티가 없으면 앙꼬 없는 찐빵이라고 생각 합니다.
    진정으로 SKT와 모토로라가 드로이드를 성공시키고 싶다면 반드시 쿼티를 포함시켜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1. 쿼티가 없으면 추후 만들어질 삼성 안드로이드 폰에 어퍼컷 한방에 KO패 당할께 불보듯 뻔합니다. 경쟁력이 있을까요? 플랫폼이 똑같은 안드로이드 폰이면 삼성꺼 사시겠습니까? 모토로라 사시겠습니까?
    2. 아이폰 대항마라고요? 애플의 강력한 통제 아래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는 폰입니다. 하지만 안드로이드는 윈도우 모바일보단 낫겠지만 아이폰 만큼은 아닐것입니다. 그렇다면 누구나 쉽게 사용가능한 폰으로 접근 하는게 아니라 어느정도 매니아층부터 공략해야 한다면 쿼티는 그런 매니아에겐 제대로 된 당근이겠죠.
    3. 그리고 개인적으로 아무리 터치가 대세라고 하지만 손톱이 짧으면 문자 입력하기가 정말 불편하긴 합니다. 세종대왕님께서 만들어주신 한글덕택에 쿼티까지 필요 없고 숫자판위에 천지인이나 EZ 둘중에 하나만 있어도 좋지만 대세가 쿼티라면 쿼티가 더 좋겠지요. 그리고 방향키도 종종 쓸때가 정말 많습니다.

    이상 이 세가지 이유로 쿼티는 반드시 있어야 하면 기업도 소비자도 윈윈하는 필수 조건이라고 생각합니다.
    • Eun
      2009/12/22 08:20
      있는 그대로를 수입하면 아무런 문제가 없을텐데 말입니다. ^^
      해외 제품들에게는 쿼티 키보드를 장착한 스마트폰들이 많죠..
      국내에는 그리 많지 않은듯 하네요.
      쓰다보면 상당히 편하죠. ^^
  6. 롤탱
    2009/12/25 23:18
    미디어 오늘에 실린 기사보고 링크 따라 들어왔다가 둘러보고 갑니다^^ 역시... 써보기전엔 말을 하지말라! 가 답인듯. 안드로이드 폰 좋아보이네요. 아이폰의 진정한 경쟁자는 옴니아2가 아니라 여기있었네요. 안드로이 폰이 아이폰을 벤치마킹 해서 만들어서 더 좋게 만들고... 아이폰 차기작이 안드로이 폰을 벤치마킹해서 더 좋게 만들면... 그때쯤에 옴니아2는 어디에 위치해 있을지... 참고로 저는 아이폰 32g 화이트 사서 잘 사용중입니다^^
Leave a Comment
[로그인][오픈아이디란?]
오픈아이디로만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타임지에서 선정한 2009년 Top 10 전자제품
2009/12/09 11:36
오늘 타임지에서 The Top 10 Everything of 2009 라는 기사가 나왔는데 그중에 The Top 10 Gadgets이라는 카테고리에서 1위로 모토로라 드로이드가 선정되었다. 모바일 분야만이 아닌 전자제품 전체적인 카테고리에서 모토로라 드로이드가 최고의 가젯으로 선정이 된것은 안드로이드 OS 기반의 스마트폰들에게는 희소식이 아닐까 한다. 타임지가 드로이드를 1위로 선정한 이유는 역시 개방형 플랫폼인 안드로이드 OS를 탑재한것과 그에 적합한 기기를 모토로라에서 내놓았다는 점, 그리고 마지막으로 가장 안정적인 이동 통신 회사인 버라이즌에서 출시되었다는 이 세가지의 조합을 들 수 있을것 같다. (소프트웨어 + 하드웨어 + 네트워크)
모바일 기기로는 1위인 드로이드와 4위인 아이폰 3GS만이 등재되었고, 2위에는 Barns & Noble's에서 만든 이북인 The Nook가 차지했다. 이 누크가 원래는 이번 크리스마스 시즌에 출시될 예정이였는데 지연이 되는 바람에 내년이나 되어서야 아마존의 킨들과 진검승부를 벌일 수 있을것 같다. 개인적으로 봐도 킨들보다는 누크가 나은듯.. ^^
3위는 Dyson의 Air Multiplier로 혁신적인 디자인으로 지난 127년동안 날개달린 선풍기의 디자인을 깨버린 날개없는 선풍기
4위는 위에서 언급한것처럼 아이폰 3GS
5위는 Cannon의 전문 dSLR 카메라인 EOS-1D Mark IV가 차지했다. ISO가 102,400이나 된다고 하니...받을만 하지 않은가? ^^
6위는 혁신적이고 슬림한 디자인을 지닌 델의 Adamo XPS 노트북 (가장 두꺼운 부분이 0.41인치)
7위는 3D 디지털 카메라인 후지필름의 FinePix Real 3D W1
8위는 시계의 명가인 카시오에서 만든 G-Shock GW7900B-1으로 우리들에게 꽤 익숙한 손목시계. 최대 장점이라면 솔라패널을 이용하여 충전을 한다는 점과 라디오 시스템을 이용하여 정확한 시간을 맞쳐준다는 점이다.
9위는 Beats Solo by Dr.Dre라는 헤드폰으로 자체 MP3 컨트롤러가 내장되어 있고, 마이크도 있어 핸즈프리로도 가능하다.
마지막 10위로는 파나소닉에서 만든 G10 시리즈 플라즈마 HDTV가 선정되었다.
모토로라의 드로이드가 1위로 선정되었다는것은 앞으로 모토로라의 부활도 의미하는것이고 안드로이드 계열의 스마트폰들도 2010년에 더 크게 성장할것이라는 암시하는게 아닐까?
2010년 스마트폰의 경쟁구도는 과연 어떻게 될지 꽤 궁금하다.
2009/12/09 11:36 2009/12/09 11:36
  1. 뿌시
    2009/12/09 15:50
    역시, 아이폰도빠지지않았군요.
    • Eun
      2009/12/09 16:18
      예, 4위입니다.
      모토로라의 드로이드가 예상밖으로 1위를 했네요. ^^
      모바일 기기중에는 드로이드와 아이폰뿐입니다. ^^
Leave a Comment
[로그인][오픈아이디란?]
오픈아이디로만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옴니아넌 비교대상이 아냐!!! (언플로 발악하는 삼성)
2009/12/09 08:36


--------- Updated ---------------------------------
시간이 흐를수록 한쪽으로 치우진 언론 기사들이 더 넘쳐나는군요.
예전에는 그런 기사들의 댓글들이 대부분 한쪽에 치우친 언론을 탓하고, 그 뒷배경인 대기업들을 탓하는 댓글들이였지만 어느 순간부터는 언론 플레이를 하지도 않는 애플을 욕하고, 애플편만 들어주면 무조건 애플빠라고 취급하는 댓글들이 많아졌더군요. B 뉴스의 K기자나 H뉴스에 P기자는 도를 지나쳤다는 생각까지 듭니다. 다음세대를 위해서 최소한 양심을 팔지 않았으면 하네요.
----------------------------------------------------

아이폰 출시가 확정되어지고 예약구매가 2만명이 넘는 이상황에서도 개념탑재가 되지 않는 삼성과 SKT는 끝까지 아이폰과 옴니아2를 비교하면서 옴니아2가 우위에 있다고 언플질들을 하고 있다..
글을 쓰고 싶지 않아도...언론을 이용한 더러운 마케팅을을 사용하기에 한마디 더 써야겠다 싶어 쓴다..
정말로 욕까지 하고 싶은 심정이지만...내 그들과 동격이 될까싶어 참는다..
왜 계속 아이폰과 옴니아2를 비교하는 기사들이 올라오고..
대부분 옴니아2에 손을 들어주는 이유가 뭘까?
오늘도 "성능의 옴니아 vs SW의 아이폰 대결"이란 기사가 올라왔다..
제목만 봐도 짐작이 가겠지만 월등히 성능이 뛰어난 옴니아를 칭송하는 글이다.
이 기사의 글들을 간단하게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아이폰과 비교해서 하드웨어 기능면에서 그냥도 아니라 "월등히" 앞선다고 한다.
=> 자난 6월에 출시된 제품과 최근에 출시된 제품을 비교하면서 자랑한다. 스크린 좋고, CPU 클럭수 높고 카메라 화소수 높다고 자랑한다. 옴니아에서 내세울만한게 있다면 AM OLED 스크린 단 하나밖에 없다. CPU 클럭수가 높다고 아이폰보다 빨리 작동되지도 않으면서... 3D 가속 GPU도 없으면서 그저 좋다구 한다.

단말기 가격이 아이폰보다 비싸지만 조만간 SKT에서 아이폰에 가격에 맞춘 프로모션을 내놓는다고 한다.
=> 미리 미리 내놓지..아이폰이 가격이 나오서야 이제 내놓냐? 그전에 구입한 사람들은 뭐가 되는감?

예약 판매만 2만2천대가 넘은 아이폰을 두고서
지난 22일까지 1만8000대가 만패되는 등 만만찮은 저력을 과시하고 있단다.
=> 엄청나게 많이 팔렸다...정말...대박폰인가보다.. ㅡ,.ㅡ

애플 앱스토어오 등록된 앱이 8만5000개라고 한다. 하지만 한글 콘덴츠가 많지 않는것이 단점이라고 한다.
T옴니아2의 앱은 1만8000개 정도로 그중 한글 애플리캐이션이 1만개나 된다고 한다.
=> 이 기자는 인터넷을 할줄 모르는 사람인지? 정보에 대한 업데이트가 왜이리 느린지...
아이폰 앱이 10만개가 넘은지는 한달이 다되어간다. 20억 다운로드가 이뤄졌고...
그리고...옴니아 앱이 18,000개나 된다는것은 처음 듣는 이야기다.
설마 링톤과 스타화보 같은걸 다 포함한 이야기는 아니겠지?

아이폰과 옴니아는 절.대.로 비교 대상이 아니다!

28일부터 아이폰을 사용하는 사람들이 급격히 늘어날텐데
아이폰 사용자들이 뭐라고 이야기 하는지 잘 들어보시길...
직접 사용하고 나면 비교 대상이 안되는지는 10분만 사용해 봐도 안다.
언론 플레이만 가지고서는 아이폰을 꺽을 수 없다...
엄청난 마케팅 비용을 들여서 소비자들을 유혹할지라도 아이폰과 비교될 수 없다...
옴니아2는 그저...그외에 스마트폰들 카테고리에 들어갈뿐이다...

오늘 이기사의 댓글들좀 봐라..뭐라 써있는지...
언론 플레이를 할수록 소비자들은 더 외면하게 된다는 사실을 모르는걸까?
21세기는 소비자들의 목소리가 기업의 흥패를 판가름 하는 시대이다.
윤리경영을 떠나 사람의 눈과 귀를 속이는 마케팅으로 소비자들을 유혹할 수록
소비자들의 반감이 더 커져간다는 사실을 모르는걸까?
아이폰이 그저 미국제품이라고 남에게 좋은일 할 필요 없다는
애국심 마케팅은 더이상 통하지 않는다.

제품으로 승부를 걸어라...제.발!!!!!!!!!!

PS: 그리고 공정한 기사를 쓰시는 양반들 AM OLED를 제발 아몰레드라 쓰지 마세요. 아몰레드는 삼성의 상표 이름일 뿐입니다. 그것도 미국 사람들이 들으면 I'm all Red로 밖에 들리지 않는 유치한 표현이구요.
AM OLED는 '에이앰 오엘이디'로 발음을 해야겠죠..."LED"를 장착한 TV를 레드티비라고 하지 않잖아요. '앨이디 티비'라고 하잖아요..
중학교 수준의 영어만 하실줄 아신다면 이렇게 발음되는것은 아시리라 봅니다.
발음이 힘들면 그냥 "능동형 유기발광다이오드"라고만 쓰세요.


언론 플레이로 심하게 의심되는 기사들

"아이폰 돌풍...게이머엔 그림의 떡" - 아이뉴스24 김병억 기자
"성능의 옴니아 vs SW의 아이폰 격돌" - 아시아경제 이정일 기자
"어머 휴대폰에 이런 기능 있었네" - 메일경제 홍장원 기자
"아이폰 vs 옴니아2" - 서울신문 이두걸 기자
"아이폰이냐 옴니아2냐" - 파이낸셜뉴스 권해주 기자
"삼성전자 옴니아2 쓸만한 스마트폰 맞다" - 파이낸셜뉴스 권해주 기자
"아이폰이냐 옴니아2냐" - 파이낸셜뉴스 권해주 기자
"아이폰 출시, 국내 고가폰 운명은" - 머니투데이 송정렬 기자
"아이폰 무턱대고 구입했다간 낭패" - 머니투데이 송정렬 기자
"폭발적 예약 행령...아이폰 살까 말까?" - 헤럴드경제 박영훈 기자
"아이폰 뜨자 웃는 삼성전자......" - 국민일보 김도훈 기자
"옴니아-아이폰 뭐가 좋을까?" - 이데일리 조태현 기자
"옴니아2 아이폰 잡으러 왔다" - 이데일리 조태현 기자
"옴니아, 초보자도 경험자도 딱이죠" - 이데일리 조태현 기자
"아이폰발 보조금 파동 일파만파" - 디지털타임스 조성훈 기자
"애플, 국내법에 이중잣대 도마에" - 서울경제 송영구 기자
"국내출시 스마트폰 체험기"   - 서울신문 이두걸 기자
"한손에 잡히는 PC를 보라!" - 이데일리 조태현 기자
"아이폰 vs 옴니아2...승자는" - 헤럴드경제 장연주 기자
"아이폰 출시 앞두고 T옴니아2 인기 돌풍" - 헤럴드경제 박영훈 기자
"삼성 스마트폰 T옴니아2 인기몰이" - 서울경제 최인철 기자
"아이폰 대항마 T옴니아2" - 한국재경신문 김세준 기자
"슈퍼폰 삼성체트 가격은?" - 헤럴드경제 박영훈 기자
"SKT 포기한 아이폰 KT는 어서옵쇼" - 베타뉴스 김현동 기자
"애플에 놀아난 정부 '에~험' 헛기침만" - 베타뉴스 김현동 기자
"애플 앱스토어의 두 얼굴 대박 vs 쪽박" - 아시아경제 이정일 기자
특히 박영훈 기자님..김현동 기자님
이제 제발 그만합시다.
그냥 삼성 홍보팀이라고 말씀을 하시고 쓰시던지요. ㅡ,.ㅡ

위의 기사들은 소비자들이 공정한 기사들인지 아닌지를 판단할겁니다.
그리고 기자정신이 무슨 뜻인지 다시 한번 깨닫는 계기가 되길 바랍니다.
언론의 기사보다 블로그나 카페의 글들을 보시고 IT에 대한 정보와 미래를 예측하는게
헐씬 낫다 생각이 됩니다. 네티즌들의 글들이 헐씬더 전문적이고 공정합니다.


2009/12/09 08:36 2009/12/09 08:36
  1. 우왕굿!
    2009/11/24 00:29
    시원한 글입니당~~ㅋㅋ
    • Eun
      2009/11/24 09:24
      삼성이 제발 제품과 품질로 승부를 걸었으면 합니다. ^^
      언론을 이용하여 제품을 포장할 수록 소비자들이 멀어진다는걸 지금이라도 깨달았으면 하네요. ㅡ,.ㅡ
    • 폰돌이
      2010/01/02 01:25
      아이폰 쓰면서 별로 불편하다는거 느껴 본적 없는데
      이런글 내용 보니까 진짜 한심하기 짝이 없네여
      언제부터 스마트폰에 관심 있어 하고 보도 했다고
      이제 와서 국내 기업 손들어 주기 놀이나 하고 ㅉㅉ
      답은 단 한가지 입니다. 일단 쓰고 직관적으로 평가
      해야죠 말로 떠들면 뭐합니까 직접 써보는 방법밖에
      없죠 사용자 평가 보고 결정 하는것도 좋은 방법일꺼
      같구요 정말 ㅈㄹ을 하신다 언론들
    • Eun
      2010/01/02 12:04
      언론보다 직접 만져보고 사용해 보시는것이 정답인듯 합니다.
      어느 제품을 구입하시던지, 자신이 만져보고 이거다 싶은 제품을 구입하면 되겠죠? 언론의 기사들은 그리 도움이 되지 않습니다. ^^
  2. 가출소녀
    2009/11/24 04:04
    드로이드나 아이폰의 경쟁자지... 외국에서도 처발리고 있는 옴니아를 유독 한국에서만 무슨 대항마니 어쩌네 하면서 언론질 하는것도 웃기죠..... 밧데리 조루???? 옴니아도 아이폰과 같이 그렇게 사용하면 조루는 매한가지 입니다. 그만큼 계속 만져서 사용할 꺼리가 있다는 의미도 같이 내포하고 있지요.. 참.. 한심합니다. 언론에 휘둘리는 사람들도 상당수 주변에 있지요.. ㅋㅋㅋ
    • Eun
      2009/11/24 09:27
      아직도 신문이나 뉴스에 난 기사라면 그대로 믿는 분들이 계시긴 하죠...
      옴니아2가 미국 버라이즌에서 AT&T의 아이폰 상대로 꺼내놓은 히든카드라니 대항마라니 이야기 하지만 정작 미국에서는 버라이즌의 드로이드를 이야기 하고 있죠..
      옴니아2를 언급한 언론은 없습니다. ㅡ,.ㅡ
  3. eothd
    2009/11/24 06:09
    저는 진짜 삼성이 안타까운 이유는 아이폰 나온지 벌써 2년이 다되어 가는동안 벤치마킹조차 못했다는것이다. 그러면 앞으로도 가망성이 없다는것 아닐까? 삼성은 이제 글로벌 컴퍼니다. 한국에서만 경쟁하는 회사가 아니란 말이다.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만드는 사람들은 윈모계열의 스마트폰을 써봤을지가 진짜로 의심된다. 자사제품이라도 써봐야, 그리고 스마트폰으로 무엇을 하는지 써봐야 알것이다. 그렇지만 옴냐를 써보면 이건 도대체 스마트폰이 스텍 빵빵한 피처폰이라고 생각하고 있는것 같다.
    • Eun
      2009/11/24 09:28
      삼성의 가장 큰 단점은 경영철학이 없다는것 같습니다.
      그저 돈되는거면 다해라던지...부자세습 체제가 흔릴리지 않게 경영 다지기라던지..뭐 이런걸 제외하고는...
      이제는 삼성에서 윤리경영을 바라지도 않습니다...
      언론이나 마케팅을 통해서 최소한 소비자들을 속이지만 않았으면 합니다. ㅜ.ㅜ
  4. Universe
    2009/11/24 06:36
    하하하하... 쓰신거 보니까 상당히 흥미롭게 쓰셨네요.....
    그런데 말투가 상당히...이건 제껴두고 우선

    옴니아가 아이폰의 스펙에 상당히 느리다고 하셨는데요...
    사실 스펙이 옴니아가 훨씬더 좋은 것이 맞습니다. 다만 아이폰은 정전식터치와 빠른 구동으로 인해서 실감속도를 높였을 뿐이지요. 기계적인 측면에서 아이폰이 기술적 우위를 차지하는 대목은 정전식 터치와 빠른 구동 이것 두가지 밖에 없습니다.
    그리고 앱스토어에 대해서 말씀드리자면, 이것은 한국내 앱스토어에 관한 이야기일듯 싶군요..... 저도 꼭 기사에 의존하는 타입이 아닌지라 콘텐츠면으로 판단해본 결과, 앱스토어의 한국시장완전개방, 아이튠즈의 활성화없이는 옴니아를 이긴다고 장담할수는 없는 체제입니다. 뭐 아이폰이 획기적이며, 대단한 폰이라는 것에는 이의가 없지만, 그렇다고 모든면에서 완벽한 폰은 아니라는 것입니다.
    • Eun
      2009/11/24 09:36
      말투가 어눌하죠?
      표준어를 잘 사용하지도 못하구요...
      하지만 제가 기자가 아니라 그냥 순수 개인 블로거이기 때문에..
      제가 생각하는데로...타자 치는데로..쳤을뿐입니다..
      한국에서 미국으로 넘어온지도 12년이란 세월이 흘렀군요...
      그래서..더 한국말도 제대로 못하고 그렇다고 영어도 유창하게 하지 못하는 어눌한 사람이 되었답니다... 조금 이해해 주시길..

      그리고 하드웨어 스펙만 따지자면 아이폰보다 더 좋은 제품은 무지 많을겁니다.
      그리고 나중에 나온 제품인만큼 스펙이 예전 제품들보다 좋게 나오겠죠...
      아이폰이 완벽하지는 않지만 현존하는 폰들중에 견줄만한 제품은 거의 없다고 보셔야 합니다.
      2년 넘게 아이폰을 사용하면서 후회해 본적이 없습니다.
      그리고 28일부터 아이폰 유저들이 한국에서 급격히 늘어날텐데요..
      그때 유저들이 뭐라 이야기 하시는지 잘 들어 보시면 금방 아실겁니다.
      특히 옴니아2는 아이폰 대항마라 이야기 할 수 없습니다.
      옴니아2가 나왔다고 해서 해외언론들이 난리가 났었는지 보시면 쉽게 알겁니다.
      그나나 모토롤라의 드로이드는 언론들이 떠들석 했고, 어느 정도 성공을 거두고 있죠.. 옴니아2는...해외언론에서는 너무 조용합니다.
      한국만 난리치고 있죠..
    • 지나가는人
      2010/04/28 03:00
      무슨 소리를 하시는 겁니까? Universe님. 옴니아2가 아이폰보다 하드웨어 스펙이 떨어진다는 거야말로 언론플레이 입니다. 아이폰 600MHz수치는 미니멈수치고요 옴니아2 800MHz수치는 맥시멈수치입니다. 아이폰은 맥시멈의 경우 800 넘깁니다. 833MHz 입니다. 어디서 그런 언론플레이를 들으셨는지는 모르겠지만 다시 한번 잘 알아보십시오.
  5. Universe
    2009/11/24 06:39
    노파심에서 한가지 더 말씀드리자면, 말씀이 지나치시군요. 딱히 아이폰과 옴니아가 비교대사이 안되는 것이 아닙니다. 정전식터치로 인한 자세한 컨트롤이 힘들다는 것은 오래전부터 사용자들 사이에 회자되던 사항이구요. 어플면에서도 실제로 쓸만한 어플은 몇천개 되지 않습니다.
    • Eun
      2009/11/24 09:40
      제 말이 지나쳤나요?
      개인적인 블로그에 개인적인 생각을 담았을 뿐인데요..
      너무나 큰 반감을 주었다면 죄송합니다..
      다만 언론 플레이를 하는 삼성 자체가 미워서 말이죠.. ㅜ.ㅜ

      정적식이 자세한 컨트롤이 힘들다고 하셨는데요.
      요즘은 감압식 컨트롤이 더 힘들다고 하던데요.
      감압식을 이용하여 손으로 터치하면 정전식보다 더 힘듭니다.
      다만 스타일러스펜을 이용할때 더 정교하게 터치를 할 수 있겠죠.
      감압식의 장점만 부각시킨다면...
      스타일러스 펜을 일일이 꺼내 들어야 한다는 단점과..
      쉽게 분실이 가능하다는 단점도 같이 이야기 해야 겠죠?

      10만개 이상의 앱들중에 쓸만한 앱들이 몇천개라...
      뭐 뭐가 쓸만한지는 유저들 스스로 판단하리라 봅니다.
      옴니아 앱들중에는 몇개나 쓸만하던가요?
    • papillon
      2009/11/24 22:10
      아니요 지나친감 전혀 없는데요

      저도 그 생각들었거든요

      완전 공감합니다.
    • 샤카잔
      2009/11/24 23:27
      노파심이라.. ㅎㅎ

      정전식 터치가 정교함에서 감압식에 비해 떨어지는 건 명백한 사실입니다.
      근데 그거 아세요?
      아이팟터치,아이폰을 쓰면서 진짜 깜짝깜짝 놀라는건..
      "아니 내가 이 두꺼운 손으로 여길 찍는데 내가 저 조그만 스팟을 찍고자 하는 걸 어떻게 알았지?" 라는겁니다.

      정전식터치는 스타일러스펜 그 쪼끄만 꼬다리로 찍는것만 곧이 곧대로 인식하죠. 혹시라도 조금 두껍게 누르면 그냥 압력이 인식된 면적의 무게중심을 터치한 것으로 인식해버립니다.
      혹시라도 의도하지 않은 멀티터치가 일어나면 어정쩡하게 두 터치점의 가운데(실제로는 만지지도 않은) 곳이 눌려요.

      애플은 실제로 사람들이 손가락으로 화면을 누를때
      이곳을 누르고자 했을 때는 손가락 면적이 이렇게 눌리는구나.. 이런걸 몇만번의 실험을 거쳐 알아낸 것이 아 닐까 합니다. 솔직히 같은 정전식인 아레나 폰 만져보면 완전 쓰레기거든요..

      정전식이 감압식보다 우월하다가 아니라, 정전식으로도 감압식 못지 않은 터치정확도를 갖고 있으면서 감압식이 도저히 따라올 수 없는 부드러움과 가벼움 등등을 갖고 있는 아이팟/폰의 터치가 좋은겁니다.
    • 샤카잔
      2009/11/24 23:28
      중간에 감압식 이라고 적어야 할 한 부분에서 정전식이라고 적었네 ㅡ,.ㅡ;;
  6. 가출소녀
    2009/11/24 07:30
    universe / 옴니아는 아이폰의 비교대상이 아니라고 저도 생각합니다. 저도 옴니아를 써봤지만.. 대채 소프트웨어가 어디에 있는지? 엡스토어 한글쪽에서도 제가 봤을때는 쓸만한 어플이 옴니아 보다는 100배는 더 많은듯 싶습니다.
    정전식 터치 감악식이 중요한게 아니라 얼마나 훌룡하게 OS 만들었는지가 중요하죠...
    저도 삼성폰 줄서서 한번 사보고 싶네요.. 그런 폰 만들어 주길 바라고 있습니다.
    • Eun
      2009/11/24 09:42
      그렇죠..
      가장 기본은 소비자들이 원하는 제품을 만드는겁니다.
      그러한 제품이 나온다면 언론에 돈 줄 필요도 없고
      파워 블로거들을 이용한 마케팅을 하지 않아도 되구요...
      소비자들이 자발적으로 마케팅을 해주는거죠...
      그게 바로 애플의 마케팅입니다.
      소비자들이 원하는 제품을 만들자~!!
      그러니까 애플 추종자들이 생기고 만족도가 80%이상이 나오는거 아닐까요?

      정답은 하나입니다.
      소비자들이 원하는 제품을 만들어라~!!!!!
  7. Narcissism
    2009/11/24 10:17
    ㅎㅎ 정확하신 말씀이신거 같네요
    언론 홍보자료로 휴대폰 비교를 막해대고는 있지만 절대 비교대상이 아니죠.
    휴대폰이나, 전자기기에 대해서 잘모르는 사람들을 현혹하는 국내 마케팅의 능력은 정말 탁월 하다고 생각이 드는게 요즘이잖아요. 심지어 뉴스에서까지 비교 보도를 하니...
    그저 정보의 홍수속에서 B급 정보를 헤아릴 수 있는 지식의 축적만이 자신에게 필요한 세상이 되어가고 있네요.(지식의 축적이 어려우면, 지식을 가려낼수 있는 눈을 가지는 능력의 연마라도 해야겠지만요..)

    이 글 보면서 다른 글들도 잘 읽고 갑니다^^ 자주 들릴께요~ㅋ
    • Eun
      2009/11/24 10:30
      개인적으로 아이폰이 한국에서 크게 성공을 했으면 하는 바램이 있습니다..
      그래야 삼성이나 LG, SKT와 같은 대기업들이 정신좀 차리겠죠...
      마케팅만으로 승부를 거는 시대는 끝났다는거 이제 좀 알았으면 합니다.
      최고의 마케팅 전략은 바로 사용자들의 입소문입니다.

      B급 정보를 헤아릴 수 있는 지식이 없다면, 그러한 눈을 가지고 있지 않다면 그런 지식이 있는 사람과 친하게 지내는것도 괜찮겠죠?

      와주셔서 감사드립니다. ^^
  8. 나그네
    2009/11/24 19:59
    왜 아이폰과 옴니아가 비교 대상이 아닌지 모르겠군요..

    cpu를 제외한 나머지 부분에선 분명히 옴니아가 강점을 가지는건 사실이지요... 그리고 감압식과 정전식 터치의 경우 우선 호불호가 갈리는 경우입니다.

    또한 앱스토어의 경우 10만의 어플이 있다손 치더라도 우리가 그걸 전부 다 이용할 수 있는 건 아니죠..(특히 게임의 경우 심의도 거쳐야 하니..) 이용할려면 해외계정 만들어서 사용할 수는 있겠습니다만...

    이미 아이폰에 한 손 들어 주고 시작하는 분위기인데... 별로 객관적이고 사실적이라는 느낌은 들지 않는군요.. cpu 부분 비교는 잘 보았습니다.
    • 유저
      2009/11/24 22:18
      일단, 옴니아2를 2달 써보시고, 아이폰을 1달 써보시던지..
      아이폰을 1달 써보시고, 옴니아2를 2달 써보시면 답 나옵니다.
      1, 2주일 표기하려니 기기간 작동과 어플사용 등을 고려하여 말씀드린것이며, 왜 옴니아2는 2달인데 왜 아이폰은 1달이냐에 의문도 있으시겠지만 써보시면 압니다. 1달 아니 그 이하의 시간일수도 있습니다. ^^
      블로그 잘 보고 갑니다.
    • 샤카잔
      2009/11/24 23:30
      하루...면 되죠
    • 블랑
      2009/11/25 04:43
      해외 계정은 쉽게 만들고, 대부분 지금 아이팟 터치 유저들도 해외계정으로 어플을 이용 하고 있어요.
  9. 냠냠
    2009/11/24 20:37
    무슨말을 하고자 하는건 잘 압니다. 그런데 아이폰이나 옴니아나 서로 장단점이 있지요. 기자들의 아이폰까는 듯한 기사는 웃기긴 합니다. 특히 경제지 쪽에서 나오는 기사는 거의 다 "언플"이라고 보구요. 하여간 위에도 이야기했지만 아이폰도 단점이 없는 절대적인 스마트폰이 아니고.. 옴니아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서로 플랫폼도 다르고 특성으로봐도 그렇구요. 아이폰은 앱활용과 웹서핑쪽에 강세가 있고... 옴니아는 멀티미디어 활용쪽에 강세가 있죠. 글을 쭉보니 누구보다 아이폰에 관심있는 블로거같으니 아이폰에 대해서 생경한 유저들이 올바른 판단을 내릴 수 있는 "서로의 차이"를 알려주는 리뷰가 지금은 필요할 때라고 봅니다.

    참고로 제가 아이폰에 대한 블러거들의 여러 글을 쭉 봤는데 이 글이 참 균형잡힌 시각에.. 아이폰에 대해서 잘 모르는 유저들에게 좋더군요. 블러그 주인장도 한번 읽어 보시면 좋을 듯 하네요.
    http://v.daum.net/link/4880995?RIGHT_BEST3=R22
    • Eun
      2009/11/25 09:47
      예 감사합니다.
      링크 걸어놓으신 글 이미 읽은 글입니다. ^^

      제가 쓴 글은 수많은 언론들이 옴니아2에게만 손을 들어주고 있으니
      저같은 사람이 아이폰에 손을 들어주어야 균현이 맞지 않을까요?

      애플쪽에서도 국내 언론들이 이렇게까지 아이폰을 폄하하고 있다는것을 안다면 참으로 씁슬해 할겁니다.
      지극히 개인적인 블로그에 주관적으로 쓴 굴이니 너그럽게 이해해 주셨으면 합니다.
      이미 많은 분들이 언론을 통해 옴니아2에 대한 장점만 들었으니..
      저같은 블로거들을 통해 단점도 들을때가 되지 않았을까요? ^^
  10. 머피
    2009/11/24 21:31
    가보지 않은 서울 자랑하는 시골 촌사람처럼.. 아이폰 안 써보고 보지도 못하고 삼성거 좋다고 하는 건 우끼지요. 아이폰 조금만 빌려 써보면 알텐데.. 저도 아이폰 별로 신경도 안쓰다가.. 식당에서 기다리는 동안 심심해서 친구거 빌려서 주얼리인가? (보석지우는 게임) 해보고 뿅갓습니다. 터치패드로 이런걸 할수잇구나..하고요.
    • Eun
      2009/11/25 09:49
      아이폰이나 터치 앱들을 보면 신기한게 많습니다..
      어떻게 이런 아이디어로 이런 앱들을 만들 수 있을까 대단한 생각이 들어군요.
      최근에는 입냄세까지 측정하는 앱이 나왔더군요..
      촛불을 꺼주는 앱도 있구요...
      아이폰이 혁신상을 받을만 하지 않나요? ^^
  11. 아이폰짱
    2009/11/24 21:36
    훌륭하십니다.
    시원하네여~
    삼성에서 blacklist로 단숨에 올리겠는데여?
  12. 삼성맨
    2009/11/24 22:03
    삼성은 시스템이 성과를 중시해서 단기를 위한 승부수를 띠웁니다. 원래 일하는 방식이 그러합니다. 일단, 매출 얼마를 달성하기 위해 어떤 전략 내놔봐라~ 블라블라... 어떡하면 됩니다~ 이러면 실행해 옮기게 되는데 이게 바로 단점이라는 겁니다. 보여주기식의 어떠한 수치에만 목메는 삼성들은 살아남기위해 단타?에만 목숨걸지요... 에효 아직도 그 시절이 생각나지만, 삼성은 아직 멀었음... 장기?를 볼 수 있는 안목을 가진 인재는 버리는 삼성...
    • Eun
      2009/11/25 09:50
      삼성과 같은 대기업이라면
      미시와 거시를 동시에 볼 수 있는 안목이 있어야 할텐데 말이죠...
      2007년 1세대 아이폰이 나올당시에 애플에게 메모리 칩을 공급했다면 그때부터 이미 조금 먼 미래를 내다보고 준비했어야 하지 않았을까 아쉽기만 합니다.
  13. papillon
    2009/11/24 22:06
    애국심 호소하면서 그동안 왜 스펙다운 했었는지 물어봐주세연
    • Eun
      2009/11/25 09:52
      최고의 마케팅 중에 하나죠...
      애국심을 호소하는 마케팅...
      국내폰들을 구입하지 않고 애 해외폰들을 구입하면서 외화 낭비를 하느냐? ^^
      왜 수많은 사람들이 해외로 유학을 가는지를 모르는걸까요?
      그와 비슷하군요. ^^
  14. 아이폰 3년차유저
    2009/11/24 22:07
    아이폰이 좋다, 옴니아가 좋다는,,,스팩이나 어플이나 등의 한부분만으로 단정짓기는 어렵다고 봅니다만, 광분해서 글을 쓴 이분은 써보기나 하셨는지?
    아이폰, 사용해보면 압니다.
    그 짜증나는 단점들,,,베터리 조루, 탈부착 불가, 저질 화질, 저질 카메라, 불분명한 터치, 온 사방으로 새어나가는 불빛, 한부분 고장났는데 어떤 사람이 어떻게 망가졌는지도 모르는거 수리해서 주는,,,,,,,
    • 샤카잔
      2009/11/24 23:32
      나열하신 단점들을 하나씩 곱씹으면서 이럴수도 있을까 저럴수도 있을까 생각하다보니
      솔직히 말씀드려서 3년차 맞는지가 제일 궁금하네요.
    • 여기저기
      2009/11/25 03:36
      솔직히 말씀드려서 3년차 맞는지가 제일 궁금하네요. (2)
    • f
      2009/11/25 08:42
      어디서 걍 주워들은거 같은데?
    • Eun
      2009/11/25 10:03
      아아폰3년차유저님
      광분해서 이글을 쓴 사람 2007년 9월 16일에 1세대 아이폰을 $299.99에 애플 스토어에서 구입한 사람입니다.
      지금도 내손안에 아이폰이 있으니 사용한지 2년하고 두달이 넘었군요.

      우선 님의 글에 의심적은 부분을 적어 봅니다.
      2007년 7월에 미국에서 처음으로 출시된 아이폰은 아직 3년이 되질 않았습니다.
      3년차라...면..횟수로 말씀하시는거죠?
      그렇다면 저와같이 미국에 거주하시는 분이군요..
      미국에 계시는 분이라면 배터리 조루라는 단점은 크게 다가오지 않습니다.
      대부분 자동차로 생활하는 미국에 차용 충전지가 있을테고 한국처럼 하루종일 걸어다니면서 휴대폰을 가지고 밖에서 많이 사용하지 않을테니 배터리가 다 소모되어지는 일은 없을텐데 말이죠.
      온사방으로 새어나가는 불빛에 대한 불평은 2년2개월 만에 처음들어 봅니다.
      아이폰의 터치는 현존하는 정전식 방식의 터치중에 가장 정확하다는 평을 듣고 있는데 이상하군요...
      북미 아이폰 유저들의 Survey를 봐도 90% 만족하는데 말이죠.
      70% 이상은 대만족을 표현하는데 말이죠...
      미국에 살면서 아이폰 배터리 탈부착 불가를 단점으로 꼽는 경우는 드뭅니다.
      이 단점은 국내에서 가장 크게 부각시키고 있는데 말이죠...
      3년차 유저이신지..아이폰을 가지고는 계신지..미국에는 살고 계신지
      갑자기 궁급해 집니다...

      제 글의 요점은 언론을 이용해서 Dirty Play를 하고 있는 삼성을 욕하고 있는데...너무 쌩뚱맞군요. ㅜ.ㅜ
    • 지나가다
      2009/12/24 05:29
      아이폰 3년차 유저 맞으신지?
      사람마다 다르게 생각할 수 있다지만 그것도 정도껏이지...

      언급한 단점들이 국내 모모 제조사의 언플과 딱 일치하는건 내 착각이겠죠?
  15. 지나가다
    2009/11/24 23:45
    일단 어떤 용도냐...가 중요한 거 같은대...저 같은경우는 mp4변환 이라는 무시무시한 작업을 psp를 사용하며 경험했기 때문에, 아이폰은 안 끌리네요...mp4변환은 거의 불가능의 작업이죠...변환 된 자료를 구하려고해도 일반 자료의 1%정도 될까요? 언플이건 뭐건간에...스마트폰을 이용해 동영상을 보거나 DMB를 이용하려는 유저 입장에서는 옴니아의 압승인것 같네요...배터리 문제도 그렇고 해상도도 그렇고...특히 배터리가 오래 안가면 정말 큰일!
    • Eun
      2009/11/25 10:06
      DMB를 이용하거나 동영상을 보시려면 굳이 스마트폰을 구입할 필요가 있을까요?
      삼성의 아몰레드라는 터치폰정도가 낫지 않을까 하네요...
      mp4로 변환하지 않아도 모든 파일을 플레이하는 동영상 앱만 구입하시면 간단히 해결됩니다.
      한국에서는 DMB를 무지 중요하게 여기는듯 하네요.
      신기합니다. ^^
      그런데 DMB 시청은 공짜인가요?

      죄송합니다. 저는 DMB 서비스가 되지 않는 먼지역에 살고 있어서 잘 몰라요. ^^
  16. Neo
    2009/11/24 23:49
    저도 아직까지 아이폰에 대항할 국산 스마트폰은 없다고 생각합니다. 사람들 속이는짓 말고 좋은 제품 만들어 내놓았으면 좋겠습니다. 삼성말고 다른데라도요. 뭐 나올때마다 아이폰 대항마래.
    • Eun
      2009/11/25 10:07
      대항마 엄청 많이 나왔죠...
      뭐..결과는 다 이미 아실테구요...
      마케팅이나 언론 플레이에 돈과 시간을 쓰기보다
      보다 나은 제품을 만들기 위해 올인해 보세요..
      좋은 결과가 있을겁니다. ^^
  17. 다른 말은
    2009/11/24 23:57
    다 맞는데 어떻게 들으면 아몰레드가 i'm all red로 들릴까요?
    그렇게 들린다 한들 영어 실력이 중학생 수준인거랑 무슨 상관?

    xerox가 복사기 업체에서 성공해서 미국 사람들이 'How much does it cost to Xerox one page?'라고 동사처럼 쓰는건 맞는거고, 삼성이 amoled를 아몰레드로 밀고 나가는건 쪽 팔리는거군요?
    • Eun
      2009/11/25 10:17
      혹시 옆에 지나가는 외국인 있으시면 아몰레드라고 외쳐보세요.
      무슨 반응이 있을지 궁금합니다.

      제록스와 구글과 같은 이름은 전세계에 이미 동사처럼 사용되고 있죠..
      Google it~!! (검색해봐..)
      그리고 그렇게 이야기 영어권 사람들은 다 이해할겁니다.
      그렇다면 능동형발광다이오드를 "아몰레드"로 이야기 해보세요.
      다 알아들을까요?
      LED 티비를 엘이디 티뷔라 읽이 않고 레드 티뷔라 읽어 보세요.
      다 알아들을까요?

      공정해야만 하는 언론이 AMOLED라는 표현을 삼성의 휴대폰 제품 이름을 이용해 아몰레드로 사용하고 있다는게 문제이죠. 삼성 아몰레드 폰을 홍보하는것도 아니고 말입니다. 그냥 AMOLED라고 쓰시던지 능동형발광다이오드라고 쓰는게 맞는거죠.

      참조로 구글은 영어사전에 동사로도 등재되어 있습니다.
      http://en.wiktionary.org/wiki/google

      AMOLED 대해서는 삼성의 아몰레드와 같은 표현은 없군요.
      http://en.wikipedia.org/wiki/AMOLED

      삼성이 아몰레드를 밀고 나가는게 이상한게 아니라
      언론에서 AMOLED 표현을 자꾸 아몰레드로 쓴다는게 이상한겁니다.
      오해하시지 마세요...
      기자정신은 한쪽으로 기울면 안되잖아요.. ㅜ.ㅜ
  18. 여기저기
    2009/11/25 03:12
    삼성 알바가 보이네여......ㅋ

    주인장님 글 보고 속이 다 시원합니다ㅋㅋㅋ
    • Eun
      2009/11/25 10:19
      솔직히 댓글 쓰시는 분들이 누군지 알 수 있는 방법이 있다면 더 속이 시원할겁니다...
      글 하나 때문에 꽤 상처도 받고 있습니다..

      남에게 해롭게 하지 않고 살아왔던 내인생이라 자부하고..
      욕먹을 짓 하지 않고 살아왔던 인생이라 생각했는데...

      두개의 글들을 통하여 이러한 생각들이 한번에 무너집니다...
      내일이면 미국의 최대 명절중 하나인 추수감사절인데..
      씁쓸하군요. ㅠ.ㅠ
  19. 아직도 옴니아cpu가 더 좋다는 사람이 있군;;
    2009/11/25 03:47
    댓글 대충 보니깐 옴니아cpu가 더 좋다는 사람이 있는거 같은데 옴니아는 최대값을 표시한거고 아이폰은 최소값을 표시한거임 최대값으로만 따지면 아이폰이 훨씬 좋음
    • 개드립치고있네요,
      2009/11/25 09:34
      잘난 아이폰 그럼 최대로 성능 발휘하게 해보시죠

      왜 최소값을 표시했을까요?

      이유가 있는겁니다. 좀 제대로 알고 말해주시죠.
    • Eun
      2009/11/25 10:23
      애플이 최소값을 표시하고 제한한 이유는 CPU의 최대성능을 끌어내지 않아도 되기 때문입니다. 그렇게 해도 원할하게 돌아가니 발열문제, 배터리 문제, 안전문제등을 따져서 현명하게 선택한거죠.
      클럭수가 더 높은게 필요하다면 클러수를 맥시멈으로 올릴 수 있겠죠?
      계속해서 이야기 하지만 단순 클럭수 비교로 CPU 성능을 따지는것은 무의미 합니다.
    • 지나가다2
      2009/12/24 05:35
      아이폰이 최소값으로 표기한 이유는 굳이 최대 스펙으로 쓰지 않아도 충분하지만 소송의 천국 미국에서는 제대로 고소당할 소지가 있어서 배터리 런 타임도 그렇고 제조사들이 최소 데이타를 쓰는 것이 상식이라서 그럽니다.

      반대로 국내 제조사들이 최대값으로 표기하는 것은 국내에서는 최대값이 안나왔다는 이유로 소송 걸어서 승소한 전례가 없기 때문입니다.

      전자제품이나 자동차를 해외와 한국에서 번갈아 구매하거나 사용해 보시면 자연스럽게 알게 됩니다.
  20. 블랑
    2009/11/25 04:46
    아~ 속시원 하다!
    진짜 하루가 다르게 기사뜨는거 역시 언플이었군요;
    터치 유저인데 진짜 쓰면서 하루하루 감탄-_- 하는데 진짜 우리나라 폰은 애국심에 호소하면서 물건 팔려는거 짜증나요=_= 한심에 죽게씀
    • Eun
      2009/11/25 10:24
      애국심을 마케팅으로만 이용하는게 문제죠..
      제대로 된 제품을 내놓고서 정정당당하게 겨루는게 낫지 않을까요?
      애플 제품을 사면 매국노로 여기지는 시대는 아니죠? ^^
      언론을 이용하여 편법을 쓰지 말고
      제품으로 정정당당하게 싸우는 삼성이 되기를 바랄뿐입니다.
      아니 삼성뿐 아니라 국내기업들 모두요. ^^
  21. universe
    2009/11/25 05:16
    흠흠 많은 분들이 아이폰의 편을 들고 계시는 군요.
    제가 민감한부분을 여러군데 많이 건드리것 같아요.(사실 잘 알지도 못하면서 말이죠.)
    어쨋든 그런것이 중요한 것이 아니고....
    뭐 CPU쿨럭을 따지면서, 아이폰이 최저치, 옴니아가 최고치 를 적었다고 하셨잖습니까?

    제 생각엔 이런것이 아이폰의 최저치 현상이 사용자에게 영향을 끼칠만큼 자주 일어나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왜 저도 아이팟터치를 쓰면서, 타 터치기기와는 차원이 다름을 잘 느끼고 있습니다.
    그래도 쓴지 6개월차인데, 벌써부터 30분정도 사용하면 느려지는것이 느껴집니다.
    때론 되던 인터넷이 끊기기도 합니다. 이런걸 고려해보았을때, 역시 최저치로 표기한 것은 애플의 전략중 하나가 아닐까 싶습니다.

    사실 저도 우리나라 기업들이 썩어빠졌다는 것은 인정하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제가 옴니아를 고집하는 것은 제가 익숙한 방식이 옴니아 식이기 때문인것 같습니다.

    애플의 제품이라는 것만으로도 최고라는 것은 잘 알고갑니다. 또, 현실적인 비교를 해주셔서 심심한 감사의 말을 표합니다.

    저도 애플이 우리나라에서 대박치면 좋겠습니다아^^
    • Eun
      2009/11/25 10:30
      많은 분들이 아이팟 터치에 전화기능만 넣은게 아이폰이라고 이야기 하시지만 그렇지 않습니다. 아이폰은 아이팟 터치와 많이 다릅니다. 아이팟 터치만 만져보시고서 이야기 하는것은 옳지 않습니다. 저는 지금까지 2년2개월 동안 아이폰을 사용하는 유저로써 저희 경험을 바탕으로 그리고 주위의 아이폰 유저들의 이야기를 바탕으로 말씀을 드리는거죠.
      아이팟터치와 옴니아2를 비교하는게 조금 이상하죠?
      아이폰이 국내에 출시되면 많은 분들도 제대로 비교하게 될겁니다. ^^

      애플이 잘되라고 아이폰이 대박나라는게 아닙니다.
      아이폰이 대박이 나야 국내 제조업체들과 통신업체들이 정신을 차리기 때문입니다.
      소비자들을 위한 올바른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서는 아이폰과 같은 제품들이 국내에 출시되어 큰 변화를 불러 일으켜야 합니다..
      그래야 소비자는 무조건 돈이다라는 경영철학이 사라질겁니다.
  22. 자유의날개
    2009/11/25 06:44
    옵니아2 무인코딩...진짜 무인코딩인지 엄청 궁금하더군요.
    요즘엔 HD급 아닌 영상 찾기가 더 힘든 시대인데..?
    HD급이면 아예 H.264찍어주고 나오던데...?
    가끔 처음보는 이상한 코덱들도 있던데...?
    전 PC말고는 무인코딩이란거 못믿습니다. PMP가 Divx 7.0이 지원하는 코덱이 아니라고 뻗어버린 뒤론 PMP들고 다니면서 인코딩 하고 다녔거든요.
    그럴바엔 차라리 H.264/AVC지원해서 인코딩이라도 좀 깔끔하게 해주는게 100배는 좋아 보입니다.

    음, 아이폰/터치의 CPU는 표기된게 최대치가 맞을겁니다. 다만 사용된 칩셋의 최대치는 훨씬 높지만, 애플측에서 클럭을 잠궈 뒀지요. 솔직히 아무 작업 없이 400이 넘는 클럭으로 돌린다면 그게 전력낭비지...다른게 전력낭비가 아니죠.

    메모리 관리는 확실히 허술합니다. 순정팟은 느려지면 답없이 재부팅 해야하고, 탈옥을 하면 수동관리도 가능하지만 대신 더 자주 메모리 문제에 직면합니다. 과거 PC에서 메모리 반환을 제대로 못하던 것처럼, 상당히 답답하죠.

    그 외엔..아, 터치. 확실히 아이폰/터치는 [터치한 곳을 정확하게 인식하지 않습니다]. 살짝 위쪽(가속도계로 판단합니다)을 터치한 곳으로 인식하는데, 이게 흔히 생각하는 터치 지점과 실제 터치되는 부분의 차이를 절묘하게 매꿔줍니다. 대신 사용자가 정밀하게 터치하고 싶은떈 이게 방해가 되는 경우가 있더군요[..]

    아, 이 말을 하고 싶어서 코맨트를 쓰던 거였는데...
    낮은 스팩에서도 반응이 빠르다는건, 최적화가 된, 균형이 잡힌 기계라는 증거라고 생각합니다.
    스팩이 높은데도 반응이 느리다면, 그건 최적화가 덜 되었다는 반증 아닐까요?
    • cpu에 관해서 말인데
      2009/11/25 09:36
      전력을 이유로 애플에서 잠궜다기 보단 그 cpu종류의 수율이 그 클럭일때 최대이기 때문에 '어쩔 수 없이' 잠궜다고 하는게 더 옳은 표현입니다.
    • Eun
      2009/11/25 10:36
      하드웨어만 좋아도 문제이고..
      소프트웨어만 좋아도 문제이죠...
      결국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조합을 통한 최적화를 창출하는것이죠.
      이 최적화를 가장 잘한 제품이 아이폰이라는것입니다.

      계속해서 말씀드리지만
      ARM11 아키텍쳐 기반의 옴니아2와
      Cortex-A8 아키텍쳐에 기반을 둔 아이폰과 단순 클럭수만 비교하는것은 아무런 의미가 없습니다.

      저도 무인코딩이라는 코원의 PMP를 가지고 있지만...
      모든게 다 플레이가 되질 않아 인코더를 돌려 변환해야 하는 작업을 거쳐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습니다.
      자유의날개님처럼 PC가 아닌 이상 무인코딩은 별 의미가 없을 수 있습니다. ^^
    • ㅡㅡ
      2010/01/07 15:41
      요즘 해커들 때문에 잠근것은 크게 문제가 안될 텐데요.
  23. kay
    2009/11/25 12:00
    뭐 의도야 어쨌건.. 애국심 마케팅이 잘못됐다고 생각하지만.
    국산 제품이 그래도 노력하는 건 인정해 줘야 하지 않겠습니까.

    너무 애플 칭송 위주로 가는 것도 편협한 시각이라고 생각됩니다.
    • Eun
      2009/11/25 12:03
      애플에 힘을 주고 싶기 보다
      대기업의 언론을 통한 장난을 그만두기를 간절히 바랄뿐입니다.

      소비자들에게 만족을 주는 좋은 제품이 나오는곳이라면
      다 칭송 받아야죠...
      편협한 시각으로 비춰져서 죄송합니다.
      너그럽게 용서해 주시길...ㅜ.ㅜ
  24. 미리비
    2009/11/25 12:03
    마케팅방식에 잘못이 있다고는 생각되지 않는되요? 그럼 애플은 자사 제품설명할때
    장점과 단점을 똑같이 설명해주나요? 장점은 부각, 단점은 희석 이게 마케팅에 기본 아닌가요?
    • Eun
      2009/11/25 13:00
      그 마케팅인 자사에서 이뤄진게 아니라 공정성을 요하는 언론에서 이뤄졌다는것이 문제지요. 애플은 제품 설명을 할 필요도 없는게 아이폰 유저들이 스스로 그런일들을 하고 있죠.
      입소문 마케팅을 이길 방법은 없습니다.
      권력인지 돈이지는 몰라도 그러한 힘을 이용하 언론을 좌지우지하는 삼성의 행동을 정당하다고 보는것은 이상하지 않나요?
      공정성이 결여된 언론은 더이상 언론이 아닙니다.
    • ㅡㅡ
      2010/01/07 15:48
      제품으로 승부를 해야지 까내리기마케팅에다가 언론플레이, 애국심을 이용하기까지 하는데 마케팅에도 상도가 있는거 아닙니까? 물론 애플도 한국을 업신여기는 경향이 있어서 짜증납니다. 근데 삼성은 한국에 뿌리를 둔 회사이면서 오히려 한국에 더 늦게 그것도 사양을 더 낮춰서 더 비싸게 파는데 애국심으로 사줘야 합니까?
  25. Universe
    2009/11/25 13:35
    그런데 반복해서 읽다보니까 원래 알고는 있었지만 대기업들 참......

    왜 언론에서 스펙이 나오지???

    에궁......원래 언론, 기업, 정부 라는게 3%의 전유물 아닙니까...ㅠㅠ

    참으로 안타까운 현실이죠...
    • Eun
      2009/11/29 10:22
      그 안타까운 현실을 소비자의 힘으로 조금은 바꿀 수 있지 않을까요?
      윤리경영은 둘째치더라도 소비자의 눈을 속이는 마케팅만은 그만했으면 합니다.
  26. ahji
    2009/11/28 05:53
    에이엠올레드 정말 공감갑니다.
    아무리 에이엠올레드라고 설명을해도 못알아먹더군요-_-
    • Eun
      2009/11/29 10:24
      공정한 언론이 AMOLED를 아몰레드라 쓰면서 제품을 홍보할 필요가 있을까요?
      AMOLED가 전세계에 구굴이나 제록스같이 널리 알려져 모든 사람들이 AMOLED를 아몰레드로 읽는것도 아니구요..
      삼성의 첫번째 햅틱 전략이 실패하자..
      이제는 아몰레드 전략인듯 싶은데...
      정말 소비자들이 원한느게 무엇인지 감을 아직도 못잡은듯 합니다.
  27. ㅇㅇ
    2009/11/28 07:37
    퍼갑니다^^
    • Eun
      2009/11/29 10:25
      예..
      마음데로 퍼가셔도 됩니다...
      제 블로그는 정보공유를 준수합니다. ^^
  28. 야히
    2009/11/29 09:05
    작성자님 이글 좀 퍼갈게요~^^
  29. 눈아퍼.,.
    2009/11/30 08:49
    귀엽게 발악하시네요.
    무신놈의 아이폰은.. 그거 장난감 아닌가? 그런 미디어 재생용 기기는 아이팟터치로 충분.
    그런 거 줄서서 산다는 미국인들이 귀여웠는데 여기 또 있네.
    진정한 스마트폰은 비지니스에도 응용가능한 것. 애플os는 기본적으로 실용성 면에서 윈모와 상대가 안되오.
    물론 아이폰이 스마트폰 시장에 자극제가 된건 사실. 윈모 6.5는 GPU같은거 안넣어도 반응 빨라졌음.
    그런데 동영상 재생에 있어서도 AMOLED가 화질면에서 비교안됨.
    그리고 결정적으로.
    미래성.
    애플은 일단 삼성의 다양한 제품군과 꾸준한 신제품 출시와 기술 공세에 결국 뒷자리로 밀릴 운명.
    애플의 혁신성은 높이 평가할 만 하지만 미국 시장에서 계속 살아남을지는 의문.
    어차피 이판에서 장기적 성패는 결국 하드웨어 성능과 실용성이 결정지을 것인데 과연 애플이 삼성이 기술 선도를 통해 짜는 새판에서 따라올 수 있을지. 노키아 정도되는 글로벌 메이커도 기술 경쟁에서 쳐지는 판인데.
    아이폰은 애플PC와 같은 운명을 걷게 될 것.
    편의성과 일단의 혁신성으로 매니아층을 얻었지만 결국 글로벌 시장에선 물량 공세와
    기술 개발의 도도한 흐름에서 실종됨.
    단 애플이 다른 글로벌 메이커와 제휴할 경우 상황은 역전되겠지만 소프트웨어적인 측면은 하드웨어의 발전과 보조를 맟추지 못하면 아무리 사용자 친화적인 흑백 티브이도 결국 컬러티브이로의 전환을 막을 수 없는 것처럼 잊혀질 것임.
    • 저녁
      2010/03/03 20:53
      제가 보기엔 님이 더 귀엽게 발악 하시는데요?
      말도 안되는 "애플이 삼성이 기술 선도를 통해 짜는 새판에서 따라올 수 있을지" 라는 말에 어이가 없네요... 기술 선도라는 말의 의미가 바뀐건가요? ㅡㅡ;
  30. 눈아퍼.,.
    2009/11/30 09:15
    귀엽게 발악하시네요.
    무신놈의 아이폰은.. 그거 장난감 아닌가? 그런 미디어 재생용 기기는 아이팟터치로 충분.
    그런 거 줄서서 산다는 미국인들이 귀여웠는데 여기 또 있네.
    진정한 스마트폰은 비지니스에 응용가능한 것. 애플os는 기본적으로 실용성 면에서 윈모와 상대가 안되오.
    물론 아이폰이 스마트폰 시장에 자극제가 된건 사실. 윈모 6.5는 GPU같은거 안넣어도 반응 빨라졌음.
    더구나 동영상 재생에 있어서도 스마트폰 디스플레이의 표준으로 기대되는 AMOLED와는 화질면에서 비교가 안됨.
    그리고 결정적으로.
    미래성. 애플은 잠깐의 신성이라 할 수 있지만 삼성은 미래의 준비된 패자라고 평가할 수 있음.
    애플을 휴대폰 제조업체로 놓고 굳이 삼성과 비교하자면 삼성의 다양한 제품군과 꾸준한 신제품 출시, 기술 공세등에 결국 뒷자리로 밀릴 운명.
    모토롤라도 주저않았는데 과연 애플이?
    애플의 혁신성은 높이 평가할 만 하지만 미국 시장이나 글로벌에서 계속 살아남을지는 의문.
    어차피 이판에서 장기적 성패는 결국 하드웨어 성능의 트렌드를 누가 주도 하느냐가 결정지을 것인데
    과연 애플이 삼성 같은 기업이 기술 선도를 통해 짜는 새판에서 경쟁업체로 살아남을 수 있을지.
    노키아 정도되는 글로벌 메이커도 기술 경쟁에서 뒤쳐질 판인데.
    아이폰은 애플PC와 같은 운명을 걷게 될 것.
    편의성과 일단의 혁신성으로 매니아층을 얻었지만 결국 글로벌 시장에선 물량 공세와
    기술 개발의 도도한 흐름에서 실종됨.
    또한 소프트웨어적인 측면은 하드웨어의 발전과 보조를 맟추지 못하면 아무리 사용자 친화적이더라도 결국 브라운관모니터가 사라진 것처럼 잊혀질 것임.
    단 애플이 제휴를 통해서나 자체적 R&D를 통해 기술 흐름에서 뒤쳐지지 않으면서 윈모나 안드로이드를 적극적으로 채택하는 상황, 아니면 윈도우를 능가하는 새로운 PC OS를 모바일 OS와 동반하면서 시장을 공략하고 이것이 완벽한 호환성을 추구하는 상황이 되면 삼성과 윈도우 체재에 위협적인 존재로 다시 부각 되겠지만 그렇지 않을 가능성이 농후하기 때문에 반짝하는 기업으로 남게 될 수 밖에.
    • Eun
      2009/11/30 10:37
      제가 아무리 뭐라 해도..
      언론이 아무리 뭐라해도
      눈아퍼님께서 이러한 관점을 보이셔도..
      결국 판단은 소비자가 하는것이고..
      애플이 스마트폰 시장에서 살아남을지는 지켜보면 알겠죠?
      제 발악을 귀엽게라도 봐주시니 감사할따름입니다.
    • 종달
      2009/11/30 19:58
      그런 삼성도 아이폰을 따라갔습니다...
      애플은 자신의 소신그대로 가는중이구요...
      이런 차이입니다...
      아무리 신상품을 출시한다고 해도 자아성이 없는 제품은 금새 도태되기 마련입니다...
      이제 한발 내딯은 옴니아2를 보면 조금 나아지려나? 싶었는데 결국 아이폰 뒤닦아 주는 꼴이 되었네요;;;
    • ㅡㅡ
      2010/01/07 15:54
      아이폰의 주 무기가 직관적,실용적인뎈ㅋㅋㅋㅋ
      ㅋㅋㅋㅋ애플이 뒷자리로 밀릴운명이라고요?ㅋㅋㅋㅋ'글로벌'적으로 삼성 센스가 더 잘팔립니까 맥북이 더 잘팔립니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삼성 센스를 세계인이 알기는 압니까? ㅋㅋㅋ
      아ㅋㅋㅋㅋㅋ 님때매 진짜 제대로 웃고 가네요 ㅋㅋㅋㅋㅋ
      감사합니다.ㅋㅋㅋㅋ 아.. 진짜 웃음이 멈추지를 않네.ㅋㅋㅋ
      실드도 양심껏 치셔야짘 ㅋㅋㅋㅋㅋㅋㅋㅋㅋ
  31. 양준모
    2009/11/30 12:08
    글 잘 읽었습니다. 공감합니다.
  32. 감사글
    2009/11/30 13:24
    ㅎㅎㅎ 기계적인 성능은 말씀하신데로 비유하자면 인텔코어2냐 아님 미친클럭만올려 팔아먹으려고했던 펜티엄4냐인데,,,,컴도 조립만 좀하신분이라면 성능차를 극명하게 알수 있을껀데, 우매해지면 안돼죠. 좋은글 감사합니다. 그리고 엘지에서 나온 아레나폰은 여기유럽에서도 짭퉁아이폰이라고해서 싼(?)값에 많이 팔렸는데, 아레나폰은 성능이나 그런게 어떤지요?
    • Eun
      2009/11/30 13:30
      아레나폰이 유럽에서는 출시되었군요.
      제가 사는 북미지역에는 출시되지 않아 잘 모르겠습니다만..
      아래의 링크를 들어가보시면 아레나폰에 대해 조금더 자세히 아실듯 합니다.

      http://touchmobile.co.kr/110050510009
  33. ㅇㅅㅇ
    2009/11/30 15:07
    아이폰이 어떤지 옴니아가 어떤지 잘모르겠지만
    아이팟 블로그에서 이런 소리하니까 괜히 반감되는 마음,,
    그저 애플빠 같아요.
    • Eun
      2009/11/30 15:22
      그렇게 들렸다니 죄송하네요.
      그리고 제 글의 핵심을 놓친듯 하구요.
      또 한가지 더 말씀드리자면 애플 제품이라곤 아이폰 하나 가지고 있고 그것도 2년전에 구입한 1세대 아이폰뿐인데..애플 제품 하나만 사용하면 애플빠가 되어버리는 현실이 안타깝습니다. 제 블로그의 글들을 다 읽어 보신다면 그게 아니라는것즈음 쉽게 아실듯 한데요. 삼성 옴니아2에 대해 이야기만 하면..언론에 잘못된 오보에 대해 이야기만 하면 애플빠가 되어버리는 이 현실을 어찌해야 할까요? ㅜ.ㅜ
    • 종달
      2009/11/30 19:55
      제친구가 WM스마트폰(M4655)와 아이팟 터치를 동시에 지니고 있습니다...
      꽤 깡패 CPU로 정평이 나서 왠만한 어플이 느리다는 느낌을 들지 않지만 고질적인 RAM부족으로 체감 속도가 반감되더군요... 저도 같은 모델 이용중으로 그점이 아쉽기만합니다...
      아이팟터치 1세대... 아직도 명기더군요...
      여러기능이 빠지긴했지만..(블루투스, 마이크)기기 완성도면에선 확실히 좋습니다... 호환성도 높구요...
      그친구 WM 단말기 버리고 아이폰으로 갈거랍니다...
      물론 저도 상황되면 아이폰으로 가구요...
      언젠간 아이폰도 구닥다리가 될건 뻔한거지만...
      당장 고물 취급받는건 아니라 봅니다...
      차세대 스마트폰들이 제값을 해줘야하는데 아이폰 반절도 못오면서 아이폰을 까내리려고 하니;;; 안습이더군요...
  34. 종달
    2009/11/30 19:50
    %% 주의 아래 까는 글은 블로거에게 까는 글이 아닙니다... %%
    전세계모바일 OS점유율 2~3퍼도 않되는 WM가지고 뭘 기기성능으로 울거 먹으려하다니;;;
    그 스팩으로 안드로이드 깔아봐라 슝슝 날아갈거다...앙?
    기기 스팩 캐 후달린다고 자부하고 계시는 아이폰님도... 3GS에선 자사 하급 모델에 두배의 속도를 내는데 그렇게 하드웨어가 빠르면(35%?)최소한 본전치기는 해야하지 않겠니?
    유튜브에서 3사 OS속도 비교 동영상 보면서... 할말을 잃는다...어떻게된게...
    안드로이드보다도 느리냐;;; 하드웨어 스팩은 훨씬 좋으면서....
    • Eun
      2009/12/01 08:34
      예..제게 이야기하는게 아닌걸로 알겠습니다. ^^
      안드로이드폰들도 국내에 들어와서 소비자들도 선택할 수 있는 폭이 더 넓어졌으면 하네요. ^^
  35. GG
    2009/11/30 20:07
    솔직히 삼성꺼 하드스펙이랑 튼튼한거 빼고는 봐줄게 없더군요...나오는거보면 다른회사 따라하기나 하는거 같고...특히 그 알마니폰 싸이언에서 프라다 잘 팔아먹으니까 요거 괜찮겠다 라며 따라하는 느낌밖에 안드는...게다하 한국시장은 찬밥취급하는 느낌이고...진짜 소비자가 원하는 제품들은 한국에 출시도 안하면서...뱅엔울룹슨폰 가지고 싶었는데...세레나타였나...
    • Eun
      2009/12/01 08:36
      해외에는 출시되지만 국내에서는 출시되지 않는 좋은 제품들도 많죠?
      아니면 해외에 먼저 출시된 이후에 나중에 국내에 들어오는 일도 많구요..
      해외에서는 싸지만 국내에 들어오면 비싸지는 경우도 많죠?
      해외에서는 하드웨어 스펙이 좋지만 국내에 들어오면 DMB 하나 넣고 필요한것들은 빼는 스펙다운이 많이 일어나죠?
      이제는 소비자들도 다 알고 이러한 일을 벌릴수록 소비자들이 등을 돌린다는것을 알때도 된듯 싶네요.
  36. 옴니아2사용자
    2009/11/30 21:18
    옴냐2 사용자인데요 아이폰과 비교했을때 인터넷접속 속도부터 모든게 아이폰에 밀리네요
    아이폰에 밀리는 이유를 오늘 알았읍니다.
    이글을 올리신분의 마음을 알겠읍니다.
    삼성은 기자들에게 로비를 했나봐요 ㅋㅋ
    제가 옴니아를 구매할때는 이런 글이 없었읍니다.
    이런 글이 있었다면 옴니아2를 구매하지 않았을텐데 ㅠㅠ
    옴니아cpu가 더 높다고 해서 구매했는데 구매후 비교를 해보니 인터넷접속속도 2배이상 차이납니다.
    비교동영상도 널리 퍼지고 있는상황
    삼성은 허위광고를 하고 기자들은 삼성의 꼭두각시
    인터넷을 보면 기자들이 삼성의 꼭두각시라는게 누가 봐도 보이네요
    • WooRi
      2009/12/01 06:00
      저도 옴니아2 살려고예정했던사람입니다.
      오즈옴니아 나오면 살려고기달리고있었는데.
      솔찍히 아무리 생각해도 삼성너무한듯.
      지금 옴니아 산사람들은 어쩌라고
      그렇게 공짜폰으로 만들어버렸을까요.
      나올때 진작에 가격을낮춰서 나왔음모를까.
      이번일로 삼성엄청 이미지가 안좋을듯.
      지들멋대로 T 입니다.
      지금도 옴니아랑 아이폰이 고민되는데.
      내년까지기달려서 어떤 스마트폰이 나올지보고
      그때 장만할려고 맘먹고있습니다.
    • Eun
      2009/12/01 08:39
      삼성 또는 SKT에서 시키지 않아도 아부차원에서 자발적으로 기사를 썼을수도 있겠다 싶네요...하지만 거짓말은 하지 말았어야 합니다. 인터넷을 자주하는 10-30대 사이에서는 쉽게 찾아볼 수 있지만 아직도 많은 분들이 언론이 하는 이야기 그대로를 믿고 있다면, 양심을 져버리는 행위는 하지 말아야 하는것 아닌가요?
      광고나 마케팅, 언론 플레이..이런곳에 들어가는 비용을 R&D쪽에 투자해서 품질과 제품으로 승부를 거는게 더 확실한듯 싶습니다.
      언론전담반 한사람 뽑는것보다 모바일 소프트웨어 전문가 한사람 뽑느게 삼성에게는 더 유익하다는 사실을 모르는걸까요?
  37. 그냥
    2009/12/01 01:26
    무엇보다 안타까운건 스펙 이런걸 떠나서....
    아이폰이 처음 사용할때 정말 좋은건 사실입니다
    옴니아.. 쓰기에 불편합니다.. 사실입니다...

    옴니아를 제대로 쓰려면 자기 스타일로 커스텀해야 할 부분이 많죠
    아이폰은 단지 기본으로 쓰기 편한거고..

    실제로 주변 옴니아 사용자들을 한번 보세요
    제가 본 사람중의 99%가 처음 사용할때 기본화면을 그대로 사용합니다.
    그런 사람들에게 전 항상 말합니다 ... 윈모기반은.... 기본 OS는 버려야한다고..
    제대로 사용할줄 아는분들은 불만 그렇게 없는듯

    저도 해외에서 아이폰 써봤고
    지금 옴니아 쓰고 있지만... 둘다 장단점이 있습니다.
    단지 옴니아를 위해 공부가 많이 필요하다는 점... 사용방법이 아예 다른것 같네요

    기기성능으로마 보면 옴니아가 아이폰에 꿀릴 이유는 전혀 없는데 말이죠
    • Eun
      2009/12/01 08:43
      맞습니다.
      아이폰의 장점도 있고...
      언론에서 계속해서 이야기하는 것처럼 단점도 많죠..
      물론 옴니아2도 장점도 있고 단점도 있죠..
      제 본론은 아이폰이 성능이 좋으니 옴니아2는 같다버려라라는 이야기가 아닙니다.
      공정해야할 언론이 옴니아2는 장점만 언급하고 아이폰은 단점만 언급하니 그게 문제입니다. 일반 시민들이 기사를 보면 아이폰은 단점만 수두룩한 폰이 되고 옴니아2는 말그대로 전지전능한 폰이 된다는 현실입니다.
      왜 많은 블로거들이 쓸데없이 옴니아2에 대해 욕할까요?
      핵심은 바로 그게 아닌듯 싶습니다.
      아이폰 OS의 장점도 있고 WM OS의 장점도 있습니다.
      소비자들이 자신에게 맞는 휴대 전화기를 선택하는거죠.
      언론은 올바른 선택을 할 수 있도록 공정해야 한다는게 제가 글쓴 의도입니다.
      언론을 통한 마케팅보다 입소문을 통한 마케팅...
      그리고 소비자들이 직접 소문을 낼 수 있도록 더 좋은 제품들을 만드는 계기가 되었으면 하네요.
  38. WooRi
    2009/12/01 05:57
    정말 시원한글 잘보고갑니다.
    하지만 정말 한국통신사들 반성많이해야합니다.
    해외출시댈때는 엄청난 스펙으로 출시하지만..
    한국에 출시할때면 엄청난 스펙다운으로 눈쌀을 찌푸리게하죠.
    그래놓고 생색을내자나요.
    안드로이폰이 한국에 빨리나왔음좋겠지만 ...
    모라고해야할지.. 또 어떻해 스펙을다운시키고 잔머리를 굴릴지..
    눈에 선하답니다. 역시 아이폰인가요?
    만약 옴니아2가 펜티엄4 라면 아이폰은 듀어코어 2 ? 라고해야될둣,
    옴니아1 스펙을 그대로사용한것같은 느낌은 ... ㅋㅋ
    • Eun
      2009/12/01 08:51
      이제는 많은 분들이 이통사에서 해왔던 스펙다운에 대해서 잘 알고 있기 때문에 쉽게는 하지 못할겁니다. 하지만 자신들의 이익을 위해서라면 무엇이든 하는 그 옛습관을 버리지 않는다면 안드로이드폰도 한국 시장에서 큰 힘을 발휘하지 못할듯 하네요.
      그러한 관습(?)들이 대한민국의 IT 경쟁력을 떨어뜨리는듯 합니다.
      미래를 내다보는 그러한 눈을 가진 자들을 국내 이통사 기업들이나 제조사 기업들에게는 없는걸까요? 아니면..윗선에서 시키는데로 밖에 할 수 있는 현실때문일까요?

      선택의 폭이 넓고, 소비자들의 목소리를 무시할 수 없는 미국 시장
      경쟁이 많기에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품들이 나오지 않으면 금새 사장되어 버리는 곳이 바로 이곳입니다. 삼성과 LG의 TV 가격은 국내에서 출시되는 가격보다 헐씬 저렴하죠..자동차도 마찬가지입니다. 물론 휴대 전화기도 말이죠.
      전세계의 수많은 업체들과 경쟁을 해야하니 무조건 비싸게 팔 수 없는게 미국 시장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내수시장에서 본전을 뽑아야 된다는 생각에 마케팅으로써 소비자들을 쉽게 속이고 팔야하 할 수 밖에 없는거죠.

      해외시장에서는 순이익이 %10도 안되지만 국내시장만 보면 16%가 넘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는게 아닐까요?
      여하튼 밖으로 나와보니 국내 IT 시장이 더 씁쓸하게만 느껴집니다.
      대한민국에서는 소비자들이 그냥 돈일뿐입니다. ㅜ.ㅜ
  39. 노키아 사용자
    2009/12/04 04:05
    스마트폰이 무슨 PC로 찾각을 하고 쓴 글 같습니다. 옴니아2가 아이폰보다 뒤지는 이유는 OS가 윈도우모바일이라서 PDA스럽기 때문입니다. OS를 나름 삼성에서 최적화 했는지 그 무거운 윈도우 모바일이 잘 돌아가는게 신기할 정도입니다.
    스마트폰은 LED나 부가기능, 어플,OS를 비교해야지 사양을 놓고 PC처럼 CPU,GPU를 비교하는건 어리석은 짓입니다. 해당 폰에 전용어플이 잘만 돌아가면 됩니다.

    아이폰보다 노키아의 안드로이드 폰이 훨씬 빠르고, 폰으로 치면 더 좋습니다.
    사양은 아이폰GS나 옴니아2보다 뒤쳐지지만 더 빠르고 좋습니다.

    옴니아2는 AM OLED 화질은 무시할 수 없을 만큼 상당히 좋습니다.
    동영상 보기를 좋아한다면 아이폰은 눈에도 안들어 옵니다.
    그리고 옴니아2에도 3D가속 역활을 하는 GPU가 CPU에 직접되어 있습니다.
    2D가속만 한다고 잘못 아시는 분들이 많은데 틀린말입니다.

    성능은 아이폰보다 떨어집니다. 그런데 그 차이가 도토리 키재기 입니다.
    CPU,GPU를 비교해서 스마트폰을 고른다면 바보입니다.

    아이폰이 하드웨어 스펙이 좋아서 좋은게 아니라는 건 글쓴 분이 더 잘아실텐데
    스펙을 비교하고 아이폰이 더 좋다고 글을 쓴것은 아이폰이 더 좋다는 걸 쓰기위해
    어쩔 수 없이 그렇게 한것 같은데요

    제일 후진 스펙의 노키아 안드로이드 폰이 느림니까? 나쁨니까? 그립감
    폰기능, 속도는 아이폰보다 훨씬 좋습니다.
    스마트폰을 CPU나 GPU비교를 하는것 처럼 바보짓도 없습니다. PC입니까?
    전용OS탑제된 기기가 해당 OS를 돌릴 정도의 성능도 안되는 하드웨어 성능으로
    출시되는 제품은 현재 없습니다. 단순 비교는 무의미 합니다.

    영화보기를 많이 한다면 옴니아2 를 무조건 추천해야 합니다.
    아이폰은 확실히 전용OS가 PDA느낌이 아니라 스마트 폰이라는 느낌이 납니다.
    (굳이 예를 들면 옴니아2는 PDA폰같은 느김이고 아이폰은 그냥 폰 느낌 입니다.)
    아이폰의 장점은 OS이지 하드웨어 스펙이 아닙니다.
    아이폰으로 3D게임을 할려고 하는 유저가 몇이나 될까요?
    아이폰 구매자의 절대 다수는 전용OS가 매우 편리하고 잘 만들어 졌기
    때문에 선택하는 겁니다. AM OLED로 디빅스 플레이로 영화보기를 즐긴다면
    아이폰은 절대 그 사람에겐 추천하면 안됩니다.

    두 제품을 하드웨어 비교는 도토리 키재기 입니다.
    기사가 엉터리 이듯이 이 글도 말도 안되는 비교입니다.
    스마트폰을 PC로 착각 하면 안됩니다.

    아이폰의 그립감은 가로가 옴니아2보다 깁니다. 한손으로 쓰기에 옴니아2도
    짜증나는데 아이폰은 더 짜증 납니다.
    반면 폰으로서는 그야말로 스마트 폰으로서는 노키아의 안드드로이드폰 만큼
    좋은게 없습니다. 아이폰 보다 빠르고 안드로이드OS가 굉장이 튜닝이 잘되어
    있어서 온라인 업무나, 전화등 회사원 입장에서 가로 사이즈도 작은 스마트
    폰인 노키아 안드로이드 폰만큼 좋은 건 없습니다.

    위 글대로라면 아이폰보다 노키아 스마트 폰은 절대적으로 저질 폰이여야
    하는데 오히려 더 빠르고 쓰기 편합니다.

    한마디로 스마트 폰은 단순 스펙 비교로 뭐가 더 좋다고 할수 없습니다.
    기사나 이글이나 그런 면에서는 엉터리 글 입니다.
    기사를 열라게 욕하고 결국 옴니아2 가 더 좋다는 엉터리 글과 똑같은 방식으로
    아이폰이 더 좋다고 글을 쓴겁니다.

    아이폰의 그립감에 너무 짜증나서 노키아 안드로이드폰 싸게 사서 쓰는데
    훨씬 빠르고 직관적이고 한손에 들어오는 폰 느낌이라서 굉장히 좋습니다.

    아이폰으로 3D게임까지 한다면 그건 이미 PDA같은 거지 폰이 아니죠
    실제로 아이폰은 가로 크기 때문에 전화로 쓰기에는 좀 짜증 납니다.
    이것 때문에 노키아로 바꿨습니다.

    그야말로 폰기능에 충실한 스마트 폰 을 사려면 CPU,GPU이딴건 다 떄려치우고
    해당 OS에서 얼마나 잘 돌아가나 , 한손으로 폰으로 휴대하면서 쓰기 얼마나
    편하냐? 로 본다면 아이폰이 최악입니다. 옴니아2도 가로가 커서 한손사용할때
    이게 폰인지 PDA인지 답답한데 아이폰은 더 심합니다.

    이런 글을 아무 의미가 없습니다. 스마트폰을 PC로 착각하는 글이죠.
    • ㅁㄴㅇ
      2009/12/04 07:38
      위에 노키아 사용자 아저씨

      노키아가 아이폰 베껴서 만들어내놓은 N97이

      미국 유럽에서 아이폰에게 발렸답니다

      그리고 아저씨, 같은 윈도우 모바일을 써도

      잘나가는 HTC가 있는가 하면

      윈도우 모바일을 써도 발리는 삼성 LG의 스마트폰이 있구요

      OS 탓 하지마세요
    • ㅁㄴㅇ
      2009/12/04 07:44
      그리고 아저씨 노키아의 스마트폰은 안드로이드가 아니라 심비안과 메모 OS 입니다

      노키아의 모델 중에서 안드로이드가 OS 장착된 스마트폰은 없습니다

      오타라고 생각했으나 글에 노키아 안드로이드가 반복되어 나오는 것으로 보아..

      삼X전자 알바들은 교육도 제대로 안받나보군요.

      그리고 스마트폰 자체가 핸드폰과 움직이는 포켓 PC를 합친 것 인데요.
    • Eun
      2009/12/04 08:41
      노키아 사용자님 이름과 댓글을 통하여 보면 노키아 PDA폰을 사용하시는 분 같아 보이시지만 노키아의 수많은 핸드폰중에 단 한종도 안드로이드 OS를 탑재한 폰이 없다는 사실을 모르는걸 보시면 노키아폰 사용자이신가 먼저 의문이 갑니다.
      노키아는 자체 OS인 심비안과 최근에 새롭게 선보인 마에모 OS를 장착한 스마트폰들 밖에 없습니다. 타사의 OS를 사용하지 않습니다.
      또한 노키아폰을 언급하시면서 도대체 어떤 종류의 폰을 가지고 계신지 언급하시지 않는걸로 보아 노키아폰 사용자가 아니라는게 확신까지 드는군요.
      글에 대한 내용이 그리 신빙성이 있어보이지 않지만 이렇게까지 장문의 댓글을 남겨주신것에 대한 감사(?)의 표현을 하고자 합니다.

      스마트폰이 무슨 PC로 찾각(착각이죠? ^^)하고 있냐고 물으신다면 착각이 아닌 사실입니다. 스마트폰은 손안의 PC로 불리우고 있습니다. 예전에 PDA라고도 했지만 포켓 PC라고 불리었던것 아시죠? ^^
      삼성의 터치위즈는 OS를 최적화한게 아니라 OS위에 UI를 덮어 씌운것이죠. 그리고 이 UI 떄문에 속도가 더 늦어졌다는게 많은 전문가들의 입장입니다. 물론 국내 언론에서는 언급을 회피하지만 인가젯이나 기즈모도와 같은 해외언론 글을 읽어 보시면 아실겁니다. 삼성의 터치위즈보다 HTC의 UI를 더 인정해주죠. 같은 윈도우즈 모바일을 사용하고도 한쪽은 욕을 먹고 한쪽은 칭찬을 듣고 있습니다. 이 부분은 삼성이 인정하고 싶지 않아도 인정해야 하는 부분입니다.

      지금 님께서 가지고 계신 노키아의 안드로이드폰이 무엇인지 알려 주세요.
      노키아에서도 안드로이드폰이 나왔다면 대박입니다. ^^

      맞습니다.
      옴니아2에도 2D 가속엔진과 3D 가속엔진이 CPU에 들어가있죠.
      아이폰은 2D 가속칩과 3D 가속칩이 따로 있습니다.
      성능의 차이요? CPU가 해야할일을 분할시켜줬으니 성능의 차이는 크지 않을까요?

      CPU를 비교해서 스마트폰을 고른다면 바보인데
      이런 바보같은 짓을 삼성과 언론이 했군요..
      그럿도 사실이 아닌 거짓말로 소비자들을 우롱했구요.

      아이폰이 스펙이 좋은면도 있고 옴니아2가 스펙이 좋으면도 있죠..
      문제는 언론에서는 옴니아2 스펙의 장점만 언급했다는 사실입니다.
      아이폰은 단점만 언급하구요.

      제일 후진 스펙의 노키아폰이라? 도대체 어떤 폰을 가지고 계신지 더 궁금해 집니다.

      노키아폰을 가지고 계신데 계속해서 옴니아2를 이야기 하시고, 옴니아2까지 추천하시는 이유는 무엇인지요?
      님의 댓글에는 궁금한 요소가 한두가지가 아닙니다. ^^;

      아이폰으로 3D 게임을 하는 유저가 3천만명을 될겁니다.
      아이팟 터치 유저까지 합치면 5천만명은 충분히 넘을겁니다.
      아이폰을 사용해 보시면 그 이유를 알겁니다.

      옴니아2의 AMOLED를 계속해서 언급하시고 영화를 보려면 옴니아2를 추천한다고 하시는데요. 그런 용도라면 굳이 스마트폰을 사시는것보다 아몰레드라는 일반 피쳐폰인데 멀티미디어가 강점인 그러한 폰들을 사는게 낫지 않을까요?

      계속해서 노키아의 안드로이드OS를 언급하시는걸 보니 실수로 쓰신게 아닌듯 합니다. 구글에 가셔서 안드로이드 OS를 검색해 보세요.

      제가 쓴 엉터리 글에 반감이 많이 가신듯 합니다.
      하지만 제가 글을 쓴 의도를 파악하시지 못한것을 보아 대충 읽은듯 하네요.
      시간 나실때 다시 한번 정독 하시면 글쓴이의 의도를 파악하실 수 있을겁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한번더 언급하셨는데요.
      스마트폰은 손안의 PC가 맞습니다. ^^
    • 지나가다2
      2009/12/24 05:54
      요즘 삼성 알바들 교육상태가 왜 이 모양?
      직무태만 아닌가?

      노키아가 심비안으로 스마트폰 시장이 들이대볼려다 재미 못보고 있는거 언제적 뉴스임? 뭔 안드로이드?

      그리고 스마트폰을 PC로 착각하고가 아니라, 스마트폰은 처음부터 가급적 PC에 한없이 수렴한 환경에서 쓰고 싶어서 사용하는 거임.

      대체 스마트폰 몇 년 써봤음?
    • ㅡㅡ
      2010/01/07 15:39
      저기요.... 동영상 보기를 좋아하면 아이폰은 눈에도 안 들어온다니요.....
      햇빛아래서도 발군의 가시율을 자랑하는게 아이폰입니다.
      그리고 am oled라고 화질이 좋다고 보장할 수는 없습니다. am oled가 발광을 자체적으로 해서 색감이 더 선명한것이지 그 것이 곧 화질이라고하기는 좀 그렇습니다.
      물론 am oled가 좋은것은 분명하기는 합니다. 하지만 pc에서 동영상을 볼때고 마찬가지고 그 동영상을 어떻게 구동하느냐죠...
  40. 흠...
    2009/12/06 06:22
    삼성... 노트북, TV, 가전제품... 다들 세계 정상을 달리면서 국민들 봉으로 알아왔는데, 아이폰 터지니까... 힘겹겠네요...전 대학생이고 주위 친구들 이번에 몇 몇 아이폰 샀는데 옆에서 좀 해 보니까 정말 다르긴 다르더군요... 앱스토어 어플리케이션들에서부터 속도까지... 제발.. 삼성 및 추종 세력들은 언플 같이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리려고 하지 말고, 지금까지 해 왔던 것 처럼 실력으로 승부했으면 싶네요..
    • Eun
      2009/12/09 11:54
      제글의 요점이 바로 그겁니다. ^^
      그리고 제가 바라는것도 마찬가지이구요.
      좋은 제품을 소비자들에게 속이지 않고 내놓는데 욕하는 사람이 누가 있겠습니까? 윤리적인 경영을 하지 못하더라도 적어도 속이지는 말아야 하는게 아닐까요? 정말로 오랫만에 옛 드라마 "상도"가 생각이 나는군요. ㅜ.ㅜ
  41. deseason
    2009/12/12 22:17
    글중에 GPU이야기가 나왔는데 최근 스마트 폰에서 3D가속기능이 있는 GPU를 내장하지 않은 제품은 아마 없을겁니다. 옴니아2도 마찬가지로 SoC에 가속기능이 내장되어있습니다. 물론 아이폰 3GS의 3D가속기능과 비교해보면 거의 안드로메다급으로 아이폰의 3D기능이 우세하긴 하지만 이건 지적하는 곳이 별로 없더군요.

    배터리의 압박이 큰 전화기에 3D가 뭐가 중요하냐고 할수도 있겠지만 애플은 아이팟 터치같은 경우를 보면 아예 게임기로도 홍보를 하긴합니다. 그리고 시장이 커지면서 아이폰/터치 게임 수준이 확 올라간것도 무시못하겠죠
    • Eun
      2009/12/13 00:13
      옴니아2에 3D 가속칩이 따로 내장되어 있다는 사실은 오늘 처음 듣는 이야기 입니다. 최근 스마트폰들 모두가 3D 가속칩들이 들어 있다는것도 저는 처음 듣는군요. 제가 알기로는 옴니아2는 CPU에서 3D 엔진을 돌리는거로 알고 있는데ㅔ 말입니다. 3D Custom Chip이 따로 장착되어 있다는 정보를 기사나 싸이트를 통해서 조금더 정확히 알려 주셨으면 합니다.

      스마트폰은 기존 전화기보다 더 많은곳에 활용이 되기 때문에 배터리 사용시간이 중요합니다. 그래서 매년 아이폰이 새롭게 출시될때마다 더 성능이 좋은 배터리르 장착할 뿐 아니라 저전력 설계를 중요시 하죠...
      내년에 나오는 아이폰은 24시간 사용 가능한 배터리를 넣는다는 소문이 있지만...두고 봐야겟죠? ^^
    • deseason
      2009/12/13 21:22
      각 SoC의 사양이야 제작사인 삼성 웹페이지에 가면 적혀있지만 분명히 옴니아2의 SoC칩에도 3D를 포함한 GPU가 내장되있는건 맞습니다. 하지만 아이폰의 PowerVR SGX GPU가 옴니아2의 GPU보다는 그냥 스펙시트를 봐도 비교가 안되게 훨씬 빠르게 보이죠, 자세히 보지는 않았지만 아마 지원하는 3D기능도 아이폰 3GS의 GPU가 훨씬 다양할겁니다.

      제가 알기로는 요즘 스마트폰은 SoC(System-on-a-chip)이라고 해서 하나에 램을 제외한 CPU, GPU, 각종 콘트롤러 등등이 내장되어 있는 칩을 사용하기때문에 GPU용으로 커스텀칩을 따로 장착하는 필요가 없습니다. 옛날이면 몰라도 요즘 같은 그래픽 시대에 2D, 3D가속기능이 없는 SoC칩을 사용하는 스마트폰은 없겠지요.CPU단독으로 계산하기에는 너무 연산이 많고 성능저하가 심하니까요. 거기다가 SoC가격이 떨어지고 있는데 비싼 전화기에 GPU안들어어갈 이유가 없지요.

      기자들이 게을러서 제대로 찾아보지도 않고 옴니아2의 스펙우세를 적은건 사실이지요. 하지만 옴니아2가 GPU가 없고 그래픽 가속기능이 없다는건 사실이 아닙니다.
    • Eun
      2009/12/14 10:13
      옴니아2가 아이폰처럼 2D 가속칩과 3D 가속칩 따로 존재한다면 무슨칩을 쓰는지도 알려 주시면 좋겠네요. 물론 그러한 정보가 있는 싸이트 링크를 걸어 주셔도 좋구요. 인터넷을 많이 검색해 봐도 옴니아2에 대한 가속칩이 따로 장착되어 있다는 사실을 알려줄만한 곳이 없네요.
      찾으시면 꼭 링크 부탁합니다.
    • deseason
      2009/12/14 13:33
      요즘 많이 쓰이는 SoC는 한칩안에 GPU, CPU, 버스콘트롤러등에 관련된 하드웨어가 전부 내장된 경우가 많아서 따로 GPU 칩을 달지 않는다고 소프트웨어적으로 3D나 멀티미디어 관련 연산을 하는건 아니지요. CPU와 GPU 부분이 다 한칩에 들어있는거니까요.

      검색해보면 옴니아2에 쓰인 SoC의 이름은 "S3C6410"이라고 나오는군요 이게 맞다면 삼성홈페이지 http://www.samsung.com/global/business/semiconductor/productInfo.do?fmly_id=229&partnum=S3C6410 에 칩안에 내장되어 있는 기능들의 구조가 간략히 설명되어 있습니다. 왼쪽위에 보면 Multimedia Acceleration이라고 적혀있는데 이것이 2D 3D 가속부분입니다. 3D성능에 대해 좀더 자세한 내용은 PDF문서에 적혀있네요. 아이폰 3GS에 사용됐다는 PowerSGX에 비하면 훨씬 못미치긴 성능이긴 합니다만. 하드웨어에 3D가속이 있는건 맞습니다.
    • Eun
      2009/12/14 15:47
      deseason님께서 언급하셨듯이 요즘 스마트은 CPU및 GPU 모든게 다 내장되어 있는 칩셋을 사용하죠. 옴니아2도 마찬가지로 말입니다.옴니아2는 ARM Core 칩셋에 포함된 GPU를 사용한다면 아이폰은 2D, 3D 성능의 최적화를 위해서 커스텀 칩셋을 따로 장착했다는 점이죠. 이부분을 이야기 한겁니다.
      ARM Cortex-A8에도 GPU를 비롯한 모든 칩셋이 다 포함되어 있지만 아이폰은 터치폰의 최적화, 그래픽의 최적화를 위해 2D, 3D 커스텀 칩셋을 따로 장착했다는 점을 강조한겁니다. 아이폰의 빠른 터치감이 바로 여기서 다른 폰들과 차이가 난다고 하는 분들도 계십니다.

      마더보드에 CPU, GPU 모든게 다 포함된 PC와
      그래픽 성능의 최적화를 위해서 GPU를 따로 장착한 PC와의 차이라고 비유하면 틀린말인지요?
    • deseason
      2009/12/14 19:31
      네 구조에 대해서 약간 오해가 있으신거 같은데 SoC에서 3D는 ARM Core의 일부분이 아니에요. 칩을 주문 생산하는 회사에서 CPU 부분은 ARM이라도 그래픽 부분은 칩내에서 CPU와는 분리되서 선택을 할수가 있습니다. 대표적인 예가 아이팟 터치에 쓰였던 칩과 닌텐도 차기 휴대용 게임기에도 쓰일거라는 nVidia사의 Tegra라인이지요. 둘다 CPU부분은 ARM 코어를 사용하지만 3D GPU부분은 다른 회사 다른 설계의 제품을 쓰죠. SoC칩 자체를 이름 그대로 칩하나에 부품이 여러개 들어간 간이 컴퓨터라고 이해하시면 맞을듯 합니다.

      같은 이유로 아이폰 3GS의 삼성 칩이 당장 판매를 못하게 계약 되있는 칩이라지만 3D부분 자체가 특별한건 아닙니다. PowerVR SGX을 쓰는데 이건 삼성칩이 아니더라도 다른 SoC칩에서도 쓰고 있으니까요 예를 들어 팜 Pre 에서 쓰는 TI사 OMAP같은 칩도 클럭수같은건 달라도 3D 부분에서 아이폰과 별 차이가 없지요, 같은 회사의 같은 모델라인 설계를 라이센스해와서 SoC에 넣어 만든거니까요.
  42. 빨간아몬드
    2009/12/16 01:43
    저도 AMOLED보고 아몰레드라고 부르는거 참 거슬렸었는데 ㅋㅋ 동지를 만났네요
    아몰레드는 한 회사의 상품명에 지나지 않는데 이게 일반화 되어가는거 보면 참;
    씁쓸하다고 해야할지..
    그리고 삼성 요즘 옴니아2 마케팅 보고 정말 토나옵디다.
    옴니아2 선전하면서 '상기의 14가지가 없으면 스마트폰이 아니다' 이런식으로 말하던데
    그 조목들이 가당찮을뿐만 아니라 너무 어이없어서 웃음까지 나옵니다 ㅋㅋ 보셨겠지만서도 그중 하나가 '손톱으로 터치가 되는가?' 였는데 이건 분명히 감압식인 옴니아가 정전용량방식인 아이폰을 까는거라고 볼 수 있는데 그랬던 잘나신 삼성께서 정전식 도입하겠다고 발표했답니다. '오호 드디어 손톱으로 터치가 되는 정전식 터치패널을 만나볼 수 있는건가요?' 이런식으로 네티즌들이 풍자를 하고 있는데도 불구하고 마케팅에서 팀킬을 하고 자폭을 하는 회사 제품은 더이상 쳐다보기도 싫고 믿기도 싫네요. 원래 skt도 싫고 삼성도 싫어했지만 요즘들어 더 싫을 짓만 하니 아주 가시가 박혀도 단단히 박혀버렸습니다 ㅋㅋ
    • Eun
      2009/12/16 08:45
      아이폰이 국내에 반입되고 나서는 그러한 모습들이 적날하게 드러났죠.
      저도 그 전까지는 국내 언론이 이정도일줄, 삼성과 SKT의 마케팅이 이정도일줄 몰랐습니다.
      우리나라에서도 소비자들이 좋아하는 제품들이 합리적인 가격에 나오고, 그 제품을 만드는 기업은 윤리경영을 통하여 전세계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과 CEO가 탄생할 수 있을까요? 기업 자체가 바뀔 의향이 없다면, 정부가 고쳐줄 마음이 없다면 정답은 한가지군요. 바로 국민 또는 소비자가 이건 아니다라고 정신차리게 해주는 일밖에요. ^^;
  43. 바론
    2009/12/21 21:01
    100% 공감... 어제 공중파에서도 아이폰 서비스에 대해 까던데. 소수의 경우일듯. 왜 한쪽으로 치우칠까요?
    • Eun
      2009/12/22 11:55
      권력의 힘이고, 돈의 힘이죠...
      힘없는 소비자들만 손해보며 살아가야 하는게 국내 이동 통신 시장의 현실입니다.
      물론 이통 시장뿐만이 아니죠...
      아이폰이 국내 시장에서 실패해야지만 언론들이 조용해질겁니다...ㅜ.ㅜ
  44. 안씁
    2009/12/23 08:05
    박영훈 - 고려대 체육학과를 졸업하고 2000년 '헤럴드경제'에 입사해 사회부, 생활부, 산업1부 등을 거쳐 현재 산업2부에서 IT분야를 담당하고 있다.

    용서하세요 체육학과 출신 기자인데..
    • Eun
      2009/12/23 08:15
      네티즌 수사대의 힘이란... ^^
      그런 분이셨군요....
      체육학과 출신이시면 스포츠기자라는 직함이 더 어울릴듯 하네요.
      그래서 그런지 기사의 내용들이... ^^
    • ㅡㅡ
      2010/01/07 15:33
      ㅡㅡ 근데 출신학교의 학과를 가지고 뭐라하시는 건
      정말 좀 그래보입니다.
      수학과를 졸업하고 핫도그를 팔면
      "저 사람 참 핫도그는 참 수학적이야"
      이렇지는 않지 않습니까.
      학교와 다른 직업을 가질수도 있죠... 참...
  45. 별의카비
    2009/12/29 09:27
    'ㅊ' 우선 블로거님의 글은 속이 시원합니다. 언론 너무 요즘들어 뻥튀기 심하군요

    사실 아이폰 쓰는 친구가 있고 제가 옵니아2입니다만......

    저는 SK의 정책이 싫답니다.. 무엇보다 와우 OTP 조차 안되는 옵니아 2.

    성능이 아이폰이 좋다 옵니아2가 좋다 하는데, 옵니아2 유저로써 가장 인지도가 높은 게임의 보안서비스조차 안되다니? 참고로 OTP는 P-OTP 뿐인데 불편하기 이를데 없더군요..(꼼수로 OTP 구동하는거 제외합니다.)

    마지막으로 아이폰도 고칠점은 있다고 봅니다. 친구꺼 봐도 뛰어나보이며 많은 서드파티들의 어플리케이션도 쏟아져 나옵니다. 하지만 지나친 부품가격의 책정같은건 좀 개선했으면 하는 생각은 드는군요. 애플의 정비기준이 까다롭긴 하더라구요. 저는 참고로 아이팟 터치 유저입니다. 배드 한번 나서 32만 5천 7백원을 날린 유저기도 하구요.

    스마트폰 아이폰이던 옵니아2던 선택하는건 자유입니다. 그걸 언론이 플레이 하는건 기분 나쁘긴 합니다. 저는 언론에 있는 고작 1만명의 옵니아 2 유저중에 1명이며 충분히 성능에 대해서는 아직 만족하고 있답니다. 친구께 더 커보이지 않습니다. 자기가 쓰기 좋은 핸드폰이면 그만인거라고 생각합니다.

    마지막으로 이건 제 경험담입니다. 옵니아 2 좋다고 하는글이 아님을 밝힙니다. 국내 회사들의 횡포를 떠나서 자기가 쓰고 싶은걸 쓰는게 진리라고 생각해서 쓰는 글이였습니다.

    제 의견도 틀리거나 치우칠 수 도 있으니 반대 의견도 부탁드립니다. 욕설은 정중히 사절하겠습니다.
    • Eun
      2010/01/01 02:47
      별의카비님과 같은 옴니아2를 사용하는 유저들을 위한 글이 아니죠. ^^
      자신이 원하는 제품을 선택하고 사용하는게 최고죠. 누가 뭐라고 해도 자신이 원하는 제품과 그 제품을 구입할때 활용을 잘 할 수 있다면 옴니1이던 2이던, 초콜릿폰이던 상관이 없습니다.
      전 다만 소비자들까지 속이면서 휴대폰을 팔고자 하는 SKT나 삼성의 언론 홍보 전략을 말하고 싶었던 거죠.
      오해하셨다면 용서를 해 주세요.
      좋은 제품은 자신이 가장 잘 활용할 수 있는 제품입니다.
      물론 합리적인 가격에 안정적이면 더 좋겠죠.
      옴니아2는 이제는 만명이 아니라 13만인가 17만명이 되는것 같던데요.
      옴니아2도 언론 홍보 덕인지는 모르겠지만 아이폰과 같이 흥행하고 있는것 같네요. ^^
  46. 별의카비
    2009/12/29 09:36
    아 그리고 애플의 AS 정책에 대하여, 애플의 AS가 막장이라는게 아니라, 다소 소비자 입장에서 까다로운 규정들이 있다는 걸 알리고 싶었습니다. 아무래도 국외 회사다 보니 회사에 입장이라는게 엄청 크더라구요. 특히 블리자드도 마찬가지지만, 국외 회사는 이윤극대화가 크다보니, 다소 소비자 불리 조항이 2-3개는 있었고 저는 그냥 월척이였다는 경험을 아주 짧게 썼습니다.

    실제로 적용 당해 해보니 조금 억울한 것도 있긴 해서 A형 직장인이 살짝 쓴 글이였습니다.
    • Eun
      2010/01/01 02:50
      저도 애플의 A/S 정책을 옹호하는게 아니라 리퍼 제품에 대해서 제대로 알자고 쓴 글입니다. 아이폰 뿐 아니라 국외에서는 리퍼 제품이 소비자들에게 인기리에 팔릴 정도로 인식이 좋은데 비하여 한국에서는 언론을 통하여 리퍼 제품은 그저 소비자들이 고장난 제품 가져다 주면 고쳐다가 다른 소비자들에게 또 주는 뭔가 찜찜한 제품이라고 인식을 시켜주는것 같아 적은 글입니다.
      A/S에 대해서는 경험한 사람들마다 차이가 있으니 무조건 좋다 나쁘다 할 수 없겠죠.
      KT에서도 시간이 흐르면 조금 더 안정적인 서비스를 하지 않을까 기대해 봅니다. ^^
  47. 다경아빠
    2009/12/31 19:08
    체육학과,,,최곱니다.
  48. 아이폰!
    2010/01/02 03:59
    국내에서 리퍼 판매하나요?
    • Eun
      2010/01/02 12:03
      국내에서는 리퍼 판매 안할겁니다.
      나중에는 모르겠네요. 현재까지는 A/S로 바꾸어 주는 리퍼폰도 없으니 힘들겠죠? ^^
  49. _-_
    2010/01/04 00:35
    누구보다 옴니아가 병진이라는걸 기자들이 잘 알텐데 ... 먹고살기 얼마나 힘들면 저렇게 양심을 팔까 라는 생각도 해봅니다.
  50. ㅡㅡ
    2010/01/07 15:27
    아직도 옴니아 cpu가 더 낫다는 사람이 있나요.....
    초기설정만 높여놓으면 뭘합니까 그게 한계인데

    사실 아이폰은 해킹하기전에는 반쪼가리죠
    해킹하면 진짜 신세곕니다.
    아이폰으로 ps1,n64 게임 돌아가는거 보셨습니까?

    진짜로 ㅎㄷㄷ 합니다.(물론psp로도 저정도는 됩니다.)
    그리고 어플만 비교해도 딱 나옵니다.
    물론 아이폰어플도 쓸데없는거 많긴 합니다. 하지만 이미 10만개를 넘었죠

    옴니아 어플은2만개도 안된다 합니다.
    그나마도 뭐 스타화보 이런류의 프로그램이 상당하다 합니다.
    물론 그게 나쁜건 아닌데.
    그런걸 원하시는 건 아시겠죠?.....

    그냥 아이폰으로 ps1게임 구동하는 거 한번만 보십쇼.
    바로 사고싶어 지실 겁니다.
    • Eun
      2010/01/07 15:43
      아직도 그렇게 이야기 하는 사람이 있는지 모르겠지만 이제는 옴니아2와 아이폰 비교 글 조차 올라오지 않는것 같네요.. ^^ 이제는 이미 오래된 이야기죠. ^^
  51. 안타깝네요
    2010/01/09 22:02
    아이폰, 2007년 타임지에서 선정한 올해의 발명품선정,
    2007,2008.2009 최고의스마트폰연속선정,
    전세계 3천400만대 이상팔려나가고있음.
    사실상 옴니아2를 아이폰과 비교하기에는 아이폰이 너무 화려한 경력을 가지고있습니다 이렇게 아이폰vs옴니아2의 현상이 다분히 국내기업의 주도로 이루어진다는것이,,
    안타깝습니다,,,그저 국내기업의 수익기반지키기를 위해,,
    그리고 어느 언론도 위에 아이폰의 검증된 증거들을 제대로 보여주는 기사는 보지 못했습니다. 그저 스펙스펙..그렇게 말하는 옴니아2는 외국에서 그저그런 스마트폰으로 평가 받는거 같아..아쉽습니다
    옴니아2 충분히 좋은 스마트폰입니다, 가능성도 충분합니다
    하지만 비교대상을 잘못 선택한 것은 사실인것 같습니다..오히려 아이폰의 홍보만 하는 꼴이 되어버린거 같아...차라리 정정당당히 자사제품 홍보에 신경써주었으면 합니다.
    • Eun
      2010/01/09 22:26
      2010년 변화된 모습 기대해도 될까요?
      2010년도에는 아이폰 뿐 아니라 안드로이드 계열의 스마트폰들이 대거 공습할겁니다. 마케팅과 언론 플레이로는 감당할 수 없겠죠?
      정정당당한 승부를 기대해 봅니다. ^^
  52. 므ㅏ
    2010/03/05 02:43
    아이폰 사용자인데 요즘 주위에서 애플빠 소리듣다가 이글 보니 ㅠㅠ 눈물이 ㅠ

    근데 옴니아2도 OS가 skt같은 통신사의 억압받아서 거기에 맞추다보니 상대적으로 안좋아졌다는 말이 있는데 그건 무슨 뜻인지 아시면 좀..ㅎ;

    p.s 블로그 주인분 성격이 대인배를 넘어서 부처님급..
    • Eun
      2010/03/05 08:03
      SKT의 압력을 받아서인지 아니면 제조사간의 상호동의가 있었는지는 몰라도 SKT에서 판매되는 휴대폰에는 강제적으로 통매가 들어갔었죠..이 통매가 시스테을 전체적으로 느리게 한다는 말이 있었습니다. 최근에 나온 모토로이를 보이 더이상 강제적으로 넣지 않는것 같네요. ^^
      옴니아2는 SKT의 통매보다 무거운 삼성 자체 UI인 터치위즈가 문제였죠.^^

      이미 다 지난일입니다.
      태어나서 욕 안먹고 자랐다고 자부하는 제 인생이였는데 블로그 하면서 온갖 은 다먹어 보는군요. ㅜ.ㅜ
  53. 므ㅏ
    2010/03/09 02:06
    아 그렇군요.. 답변확인이 너무 늦었어요.. 집에서 Eun님 블로그가 안들어가지더라구요(지금은 경기 평생교육관. 질문드렸을때도 여기.) 리플들 보고있자니 어떤분이 막아놓는거 아니냐 하셨는데.. 의구심이. 다른 곳은 다들어가지거든요 전 메가패스 씁니다. 어쨋든 답변 감사 ㅠㅠ
    • Eun
      2010/03/09 08:10
      옴니아에 대한 쓴소리를 할때만 해도 이틀정도 서버가 다운된적이 있었죠...최근에는 무슨일인지 몰라도 한국에 계신 분들은 제 블로그에만 접속이 안된다고 하시더군요. 참으로 이상합니다..여기 미국에서는 접속하는데 아무런 장애가 없었거든요...
      이제는 적당히 쓴소리 해야겠습니다...이러다가...블락에서 해킹으로 단계를 높일지도 모르겠다는 불안감이...더 나아가서는...저를 찾으로...누군가를 미국에 보낼 수 있다는 불안감이.....ㅜ.ㅜ
Leave a Comment
[로그인][오픈아이디란?]
오픈아이디로만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아이폰 승리! 네티즌 승리!
2009/12/07 23:02



그동안 아이폰과 옴니아2를 비교하는 기사들을 인터넷에서 쉽게 볼 수 있었는데요.
대부분 (아니 전부라고 해도 과언은 아닙니다.)은 아이폰과 옴니아2를 단순 하드웨어 비교하면서 옴니아2에 일방적으로 손을 들어 주었죠. 그러한 비교 가운데 가장 먼저 언급이 되어진 부분이 바로 아이폰 CPU는 600MHz이고, 옴니아2는 800MHz라면서 옴니아2가 "월등히" 빠르다는 CPU 비교입니다.
단 하나의 언론사도 (물론 다 검색해 보지는 않았지만요..^^) 아이폰과 옴니아2를 비교하면서 단순 클럭수를 통한 잘못된 인식을 잡아주질 못했습니다. 그냥 방관한것인지 삼성이나 SKT가 무서웠는지는 모르겠지만 언론사들은 계속해서 옴니아2 일병 구하기에 급급했습니다.
이를 보다 못한 일부 네티즌들은 (저를 포함해서요. ^^) 잘못된 하드웨어 스펙 비교를 바로 잡기위해 블로그나 카페를 통하여 글들을 쓰기 시작했습니다. 옴니아2와 아이폰의 잘못된 CPU 비교를 글들로 쓰면서 네티즌들에게 잘못된 부분을 잡아주려고 노력했습니다.
그리고 그러한 노력의 결과나 오늘 나타난듯 합니다.
처음으로 언론에서 아이폰의 CPU가 옴니아2보다 빠르다는 기사를 내주었습니다.
"아이폰 CPU, 옴니아2보다 빠르다." - 이수환 기자
물론 늦은감이 없지 않아 있지만 그래도 네티즌들의 글들을 통하여 진실이 밝혀져서 다행이라고 생각합니다.
삼성 또는 SKT의 언론 플레이는 계속되고 있지만 그 가운데서도 공정성을 잃지 않고 기사를 작성하신 기자님들의 글들이 하나 둘씩 나타나고 있습니다.
이뿐만 아니라 아이폰을 구입한 유저들을 통하여 많은 개봉기 사용기가 나오고 있구요.
이를 통하여 옴니아2에 일방적으로 손을 들어준 기사들은 대부분 언론 플레이였다는것이 판명 났죠. (직접 써보고 주위에 옴니아2를 가진 유저들과 비교를 해서 동영상까지 올려 놓으니 피할길도 없겟죠..)

오늘 또 한가지 기사는 아이폰이 10일만에 9만대가 팔렸다고 하는것입니다.
지금까지 국내 스마트폰이 가장 잘 팔린게 20만대라고 들었습니다. 아이폰은 그 절반을 10일에 돌파한 것입니다. 이는 아이폰이라는 기기의 성능 때문이기도 하지만 삼성과 SKT가 스스로 그 결과를 만들어 주었다고 해도 틀린말은 아닐겁니다.
네티즌들은, 소비자들은 아니라고 계속 이야기 하는데 그 소리들을 무시하고 있으니 당연한 결과가 나타난것입니다. 얼마나 더 큰 충격적인 결과를 가져와야 정신을 차릴지 모르겠지만 오늘 하나의 신문 기사를 통하여 아이폰의 승리와 함께 진실을 밝혀준 네티즌들의 승리라고 이야기 할 수 있지 않을까요?
대한민국 IT 시장의 고질병을 알고 있다면 알려서 치유할 수 있도록 해주는게 애국입니다. 병이 더 커지도록 방치하는것은 절대 애국이 아닙니다.


언론의 파워보다 더 무서운게 바로 네티즌들의 목소리입니다.
계속 무시해 보십시요.
결과과 어떻게 나오는지 피부로 느낄 수 있을겁니다.

2009/12/07 23:02 2009/12/07 23:02
  1. iprize
    2009/12/07 23:46
    읽고 있는 책 내용 중 이런 내용이 있습니다. "마케팅은 경쟁 제품간의 싸움이 아니라 고객의 인식과의 싸움이다" 이런 점에서 봤을 때 삼성은 국내에서 아무런 마케팅적 제스쳐를 취하지 않은 애플에 완패하지 않았나 싶습니다.
    • Eun
      2009/12/08 00:59
      두 회사간의 마케팅 정의가 다른듯 합니다.
      그리고 소비자의 Needs를 안 애플에 많은 분들이 손을 들어준듯 하구요.
      언제까지 언론을 통하여서, 유명인들을 통하여서 소비자들을 속이는 마케팅을 할지 궁금합니다.
      최고의 마케팅은 바로 실제 구매자들의 입소문이 아닐까요?
      아이폰 10만대 판매가지고는 정신 못차릴지 모르겠습니다..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100만대 정도 팔려서 삼성에서 잘못 판단한것을 피부로 느끼게 해줘야 하지 않나 생각해 보네요..
  2. Blueriver
    2009/12/08 00:33
    SKT 가 얼마나 정신을 차렸는지는 나중에 안드로이드폰이 나오는 걸 보면 알겠죠.
    사람들이 진정으로 원하는 게 아닌, 돈 벌어먹기 위한 기능만을 추가하거나 빼거나 하면 시작 자체부터 아이폰과는 대결 자체가 불가능해지는 상황이 될테니 말이죠.

    해외에서 드로이드가 아이폰이랑 맞장뜨고 있는 건 그만큼 뒤에서 여러가지가 받쳐주고 있기 때문이지, 단순히 드로이드라는 이름과 기기성능 때문만은 아니라는 걸 알아야 할 겁니다.
    • Eun
      2009/12/08 01:02
      맞습니다..
      기기도 좋아야 하지만 그 기기를 받아들인 이통사도 소비자들에게 좋은 해택을 주어야만 합니다.
      드로이드의 성공도 모토로라의 버라이즌의 합작이라고 봐야죠.
      내년에 안드로이드폰들이 SKT를 통해서 나온다고 하던데 통합메세지, DRM등 여러가지 측면에서 제약을 건듯 합니다. 스펙도 다운되서 들어갈지도 모르겠네요..도데체 소비자들을 무엇으로 생각하고 있는지 의문이 갑니다.
      한심하다는말이 절로 나오네요..
    • Blueriver
      2009/12/08 03:17
      일부 믿을만한 믿거나 말거나 통신에 의하면(...) 쿼티 키보드를 빼고 아래쪽으로 슬라이드되는 키패드를 붙이고 나올 가능성도 있다고 하더군요.

      한국 사람들은 쿼티 키보드를 싫어하기 때문이라나... =_=a

      물론 진짜 이럴지, 아님 드로이드 자체가 나오기나 할지 어떨지조차 모르겠지만 들어본 중 가장 황당한 소리였습니다...
    • Eun
      2009/12/08 08:47
      스펙다운에 소비자들이 민감하다는걸 모르진 않겠죠...
      SKT가 정말 대기업이라면 소비자 성향이나 여론등을 충분히 알고 있을겁니다.
      이렇게 욕먹고 있는데 스펙다운해서 내놓겠어요? 바보가 아닌이상? ㅡ,.ㅡ
  3. Bluewin
    2009/12/08 03:39
    아이폰의 인기가 설마 이정도일줄 국내 대기업이 예측 했었을까요 ㅎㅎ

    이제라도 국내에서 정말로 소비자들로 하여금 이정도면 아이폰과 붙어볼만 하겠다라고 생각 할 수 있을 만한 좋은 제품을 개발하고 또 서비스 할 수 있도록 노력 했으면 합니다.
    • Eun
      2009/12/08 08:42
      그제 중심 포인트입니다.
      소비자들이 원하는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내놓는다면 욕먹을 이유 없지 않을까요? 언제까지 소비자는 곧 돈이다라는 경영철학(?)을 지킬지 의문이지만 단순간에 확 바뀌리라 생각지 않습니다. 시간이 필요하겠죠..그래도 변화들이 하나 둘씩 보이니 다행이긴 합니다. ^^
  4. virus
    2009/12/08 04:43
    많은 분들이 아이폰을
    S와 또 다른 S가 주무르는 한국 이동통신 시장의 패러다임을 바꿀 상징으로 여기더군요.
    그러다보니 한국 특히 피씨에서 사용하는데 따른 불편함을 호소하는 글들이 많이 보입니다.
    아이폰이 매킨토시 환경에 최적화되어있다 보니 어쩔수 없이 겪는 애로사항인데
    아이폰이 아무리 쉽다해도 학습의 시간이 필요한 기기입니다.

    S와 또 다른 S가 정신이 번쩍 들 게 하려면 이정도 가지곤 안될 것 같습니다.
    들리는 말론 S가 들여오려는 안드로이드는 모토롤라 순정 드로이드가 아닌 상당히 한국화된
    거시기한 드로이드거나, 말 잘들어주는 개념없는 안드로메다제가 될수도 있다는 말이 있습니다.
    진정으로 한국이통시장의 패러다임을 바꾸고 싶다면
    단기간에 한 100만명 쯤 번호이동을 해주어야 정신을 차릴 것 같습니다.

    언론이나 파워블로거를 통한 대대적인 언플에서 각개격파쪽으로 전환한 듯 합니다.
    커뮤니티마다 알바로 넘쳐나고 있어요 ㅎ.
    • Eun
      2009/12/08 08:45
      그런것 같아요.
      알바 모집이라는 뉴스 보기 전까지는 대부분 애플에 우호적인 글이였는데 그 이후부터는 애플빠를 욕하는 글들, 애국심을 자극하는 댓글들이 많아졌더군요...
      그래도 적어도 애플은 알바를 동원하지 않고, 이러한 언론 플레이에 놀아나지 않아서 다행이라 생각합니다. 애플도 이에는 이 눈에는 눈이라는 공격시 마케팅을 들고 나왔다면 국내 대기업들과 똑같은 취급을 당했을지 모릅니다.
      적어도 내 눈에는 국내 대기업들보다 애플이 헐썬 더 윤리적인 기업으로 보이는군요.

      대한민국 말고 어느 나라에 댓글다는 알바생들이 있을까요?
  5. KiraSiryu
    2009/12/08 08:51
    솔직히..아이폰이 빠르기는..빠르네요..[친구꺼를 만져보고 느낀..]
    거기다가..아직도 정신못차린 SKT는..언제까지 전력낭비를 할까요..
    안그래도 드로이드 스펙다운설이 유력해서..불안불안한데말이죠..
    [드로이드스펙다운되어나오면..바로 아이폰4GS 나오기를 기다리며..그쪽으로 옴겨야 겠어요..]
    • Eun
      2009/12/08 09:35
      그러고 보니 드로이드가 국내에 출시되더라도 몇개월 뒤면 4세대 아이폰이 나오는군요. 국내 이동 통신 시장도 해외처럼 동시 출시하는 제품들이 많았으면 합니다.
      2년된 아이폰이 이제 들어간걸 보면 이동 통신 시장의 패쇄성을 쉽게 알 수 있을것 같네요.

      삼성의 노이즈 마케팅, 언론 플레이등이 이러한 결과를 더 일찍 만들어 낸듯 합니다. 이제부터는 품질 좋고 성능 좋은 제품으로써 정당하게 해외폰들과 경쟁을 했으면 합니다.
  6. 아이폰
    2009/12/11 07:22
    아이폰 기사 검색해보면,

    업계 관계자는 10만대 팔면 성공

    고스펙에 길들여진 소비자의 성향때문에 아이폰 영향 미비..

    별 다른 조치 필요 없다. 우리는 우리대로. 아이폰 별거 없다

    이런 기사 넘치던거 생각나네요

    나오자마자 애국 마케팅에 알바 모집에 가격 다운에 ㅋㅋㅋ

    솔직히 말해 추합니다.

    왜 국내에서만 스펙 다운하고 명품인 척 고가인 척 하는지
    • Eun
      2009/12/11 08:07
      10엘 10만대라..^^
      100일이면??
      아이폰이 얼마다 더 팔릴지, 언론들이 얼마나 더 아이폰을 잡아먹을지는 모르겠지만 단 10일동안 이뤄진 국내 이동 통신 시장의 변화는 지난 10년동안의 변화보다도 더 큰듯 느껴지네요. 아주 조금은 소비자들이 해택을 받게 되었다는데 큰 의미를 둡니다.
      해외폰들이 들어올 수 있게 위피정책이 바뀌었구요.
      해외폰도 스펙다운 없이 그냥 들어올 수 있게 되었구요.
      데이터 통합 요즘제를 통하여 어느정도 요금이 저렴해 졌구요.
      아이폰의 보조금과 가격 때문에 경쟁사 제품들의 가격이 인하되고, 보조금이 늘어나서 실기기 구입 가격이 줄어 들었구요.
      티맵과 같은 서비스가 무료로 바뀌었구요.
      가입비 인하를 불어 왔구요.
      스마트폰 사용자들에게 넷스팟을 무료로 사용할 수 있게 되었구요. (아이폰 전에는 이게 데이터 요금제에 포함되었었는지 모르겠지만..^^)
      WiFi로 SKT의 T스토어에 들어갈 수 없었는데 이제 WiFi로도 T스토어에 들어갈 수 있게 했다고 하네요...
      아무튼 꽤 많은 변화가 있었던건 아이폰을 욕하는 사람들이나 애플빠라고 단정짓는 사람들도 인정은 해야할겁니다. ^^
  7. Kumul™
    2010/01/22 00:20
    맨마지막 발간글에 동의합니다.네티즌이 곧 소비자인데 그들의 목소리를 무시한다는건 자멸의 길이라고 생각합니다.
    • Eun
      2010/01/22 08:20
      SKT의 무선 데이터 정책의 변화도 그렇고...
      하나 둘씩 변하는 모습이 보이긴 합니다만...
      이러한 모습들이 일시적이지 않기만을 바랄뿐입니다.
Leave a Comment
[로그인][오픈아이디란?]
오픈아이디로만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드로이드를 위해 반드시 구입해야할 2가지 액세서리
2009/12/04 10:00
애플의 아이폰을 제외하고는 대부분의 휴대 전화기들의 액세서리들을 구하기는 쉽지 않다.
기껏해야 휴대폰 케이스와 충전기 정도가 전부인 경우가 대부분이다.
이번에 AT&T의 아이폰에서 버라이즌의 드로이드로 넘어오면서 드로이드 전용 액세서리들은 뭐가 있을까 찾아 보다가 우연히 BestBuy 스토어에 들렸는데 눈에 확 들어오는 드로이드 전용 액세서리들이 진열 되어 있는것이 아닌가? 액세서리들이 없어서 조금 불편함을 느낀 찰라에 망설임 없이 드로이드 전용 액세서리들을 구입했다.
내가 구입한 드로이드 전용 악세서리들은 차량용 거치대+차량용 충전 어댑터 콤보와 충전용 크래들이다.
이 두가지 액세서리들은 드로이드 유저라면 반드시 필요한게 아닌가 한다.
이 제품을 구입하고 나서 집에 와보니 버라이즌에서 소포가 하나 왔는데 윗 사진에서 보이는것처럼 드로이드 티셔츠하고 액세서리 쿠폰이다. 드로이드 액세서리 쿠폰을 이용하면 25%나 할인해서 구입할 수 있다.
자동차용 거치대와 충전 어댑터가 같이 들어 있는 콤보 가격은 $39.99이다. 자동차용 거치대 가격이 $29.99이고 자동차용 충전 어댑터가 $19.99또는 $29.99이기 때문에 콤보로 된 제품을 구입하는게 헐씬 더 저렴하다.
자동차용 거치대가 필요한 이유는 드로이드의 공짜 네비게이션을 사용하기 위해서라면 자동차용 충전 어댑터는 반드시 필요하기 때문이다. $40불의 제품을 쿠폰을 이용하면 $30불에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
자동차용 거치대와 충전 어댑터가 운전할때 필요한 액세서리라면 멀티미디어 스테이션 (Charging Cradle)은 집에서 필요한 액세서리이다. 이 제품의 가격도 $39.99으로 자동차용 액세서리와 동일하고 쿠폰을 이용해 $30불에 구입이 가능하다.
무조건 스토어에 가서 구입하지 말고 버라이즌에서 보내온 쿠폰을 들고 가서 저렴하게 구입하면 총 $60불이면 드로이드에 필요한 두가지 액세서리들을 구입할 수 있다.
드로이드를 제대로 활용하기 위해서는 위의 두가지 액세서리들이 필요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첫번째로 자동차용 거치대는 차유리 앞면에 자유롭게 부착을 하거나 원반형 플라스틱을 차 앞쪽 표면위에 붙이면 유리가 아니더라도 다른곳에 부착을 할 수 있다.
드로이드 전용 케이스를 부착해 사용하는 유저라면 거치대에 드로이드를 부착하기 위해서는 케이스를 빼야 하는 번거로움은 있다.
드로이드를 거치대에 설치하면 메인 홈 화면이 자동적으로 네비게이션용으로 변해서 쉽게 사용할 수 있다.
자동차용 충전 어댑터는 다른 일반 휴대 전화 어댑터들과 비슷하지만 충전 어댑터를 차량용 콘센트(?)에 넣으면 파란빛이 나와 차안의 보조 조명 역할도 해준다. ^^
차량용 거치대에 내 드로이드를 설치한 후에 네비게이션을 사용해 봤는데 일반 네비게이터에 비해 손색이 없을 정도로 잘 잡히고 잘 안내해 준다. 또한 구글 맵을 이용하여 실시간 도로교통 상황도 알 수 있으니 다른 네비게이터보다 오히려 더 좋다고 할 수 있다.
(무료 네비게이션은 드로이드의 꽤 큰 장점중에 하나이다. ^^)
그럼 두번째 액세서리로 넘어가서 멀티미디어 스테이션 또는 충전용 크래들은 집안에서 드로이드를 사용하기 편하게 만드는 액세서리이다.
드로이드를 충전용 크래들에 설치하면 드로이드가 저절로 멀티미디어 스테이션 모드로 바뀐다.
(시간, 날씨, 음악, 사진, 알람등을 쉽고 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 물론 충전도 되면서..^^)
주위가 어두울수록 드로이드의 크래들은 빛을 더 발한다. ^^
드로이드용 크래들을 살펴보면 참으로 심플하다.
아이폰 전용 크래들처럼 오디오 단자 하나 없이 심플하다. (오디오 단자가 없는건 참으로 아쉽기만 하다.)
드로이드용 크래들은 약간 묵직하고 상단의 알류미늄 재질을 이용해서 심플하면서도 고급스러움까지 동시에 느낄 수 있게 해준다.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크래들 자체는 말 그대로 충전하는 기능밖에는 없지만 크래들에 드로이드를 설치하면 드로이드를 전자 앨범처럼 사용할 수 있고, 음악을 들을 수 있고, 오늘의 날씨와 시간을 쉽게 볼 수 있고,  그리고 알람 기능등을 쉽게 사용할 수 있다.
우측의 있는 아이폰의 심플한 시계 기능과 좌측이 드로이드의 멀티미디어 스테이션 기능
크래들과 함께 있으니 드로이드가 더 멋져 보인다. ^^
방에 탁상 시계나 알람 시계가 없어도 되고, 운치도 있고, 사진도 볼 수 있고 쉽게 충전까지 가능하니 일석다조 ^^
물론 내가 가지고 있는 LG의 붐박스는 애플 전용 Dock이 있기 때문에 아이폰 사용이 헐씬 더 용이 하다.
붐박스 하단에 3.5 음성 단자가 있으서 3.5단자 케이블을 통하여 드로이드도 LG 붐박스에 연결해서 사용할 수 는 있다. ^^ (드로이드 3.5단자에 직접 연결해서 붐박스 앞부분에 있는 3.5단자에 연결해야 하니 케이불이 때문에 지저분해 보일 수 있는 단점.. ^^)
 
애플의 아이폰처럼 케이스, 스피커, 차량용품등 액세서리들이 많지 않지만 이 두가지 액세서리들만 가지고보 드로이드를 충분히 활용할 수 있다고 본다. 게다가 3rd party 제품도 아니라 모토로라에서 직접 만든것이니 더 믿음이 가고.. ^^
드로이드를 구입했다면, 구입할 예정이라면 드로이드용 충전 크래들과 차량용 거치대는 꼭 구입해야할 악세서리들이다.
2009/12/04 10:00 2009/12/04 10:00
  1. Blueriver
    2009/12/04 19:25
    저 쿠폰은 버라이즌에서 직접 구입한 사람만 주는 모양이군요.
    저같은 경우 LetsTalk 를 통해 개통해서 저런 거 받는 건 기대할 수가 없지만 그래도 폰 자체를 싸게 산 걸 위안삼아야겠습니다 ^^
    • Eun
      2009/12/05 12:18
      그렇군요...^^
      버라이즌을 통해 구입한 사람은 온라인에서 구입한 사람보다 비싸게 구입해서 그런걸 보냈나 봅니다. ^^
  2. Bluewin
    2009/12/05 02:34
    아아아~~ 그분이 오신다~~~
    지름신은 더이상 그만;;;
  3. 공든탑
    2009/12/06 01:22
    드로이드도 갠찮아 보이네요^^
    한국에서도 구할수있나요??
    • Eun
      2009/12/06 02:47
      내년초에 한국 SKT에서 출시한다는 소리는 들었는데요.
      조금 기다려 보시면 안드로이드 OS를 장착한 폰들이 하나 둘씩 출시될겁니다. ^^
  4. mark729
    2009/12/11 15:54
    드로이드에 관심이 많아 자주 와서 보고 있습니다.
    자동차용 충전 어댑터는 사진도 혹시 볼수 있을까요?
    여기저기 찾아봐도 차량용 충전어댑터 이미지는 찾을수가 없네요.
  5. Captain An
    2009/12/16 10:18
    내년초에 한국에 안드로이드 OS 탑제한 폰 나온다고 하던데 기대되네요.. 넥서스원과 드로이드 둘다 출시됬으면 좋겠는데 한국 통신사들의 욕심때문에 아직은 잘 모르겠네요... 이번 아이폰 때문에 한국 통신사들이 타격을 많이 받은것 같은데 아직 정신을 제대로 차린것처럼 보이지는 않아서 걱정이네요 ㅠ.ㅠ 빨리 안드로이드 폰을구해서 개발을 시작해야하는데 개발환경만 구축해놓고... 목빠질려하네요 ^^
    • Eun
      2009/12/16 11:27
      예..한국에 출시되어야..저같이 해외에 사는 한인들도 해택을 보죠..
      안드로이드 OS는 아직까지 완벽하게 한글을 지원하지 않고 있습니다.
      유니코드 (UTF-8)이외에는 한글이 깨져서 나오죠...그래서 유니코드를 지원하는 지메일 정도만 사용하고 있습니다. 야후메일은 대부분 깨져 나옵니다.
      한글 파일로 된 Mp3들도 유니코드로 변환하지 않으면 다 깨져서 나오죠...
      한글용 앱들도 많지 않구요...
      어서 한국에 나와서 이런 문제점들이 빨리 해결되길 바랄뿐입니다. ^^
Leave a Comment
[로그인][오픈아이디란?]
오픈아이디로만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옴니아2 구입전 반드시 알아야 할 진실~!!!
2009/12/03 09:51

                                                    <사진: 삼성 옴니아2 북미 버전>

여러분은 지금 삼성의 마케팅에 속고 있습니다.
옴니아2의 구입은 제 글을 읽고 나신후에 현명하게 판단하셨으면 좋겠습니다.

연속적으로 삼성의 옴니아2에 대해서 글을 쓰려고 하니 삼성에 대한 미안함까지 들려고 한다.
내 안티삼성이 되려고 작정한 사람은 아니지만 삼성이 더이상 언론을 통하여 소비자들을
속이려고 하는 일을 멈출때까지는 이렇게라도 할 수 밖에...
진실을 속인다고 한다면 알릴려고 하는게 당연한것 아닌가?

지금 한국 모바일업계 뉴스는 온통 아이폰 출시로 가득하다.
거기에 삼성이 언론에 개입하여 나타난 아이폰 죽이기 (일명 '옴니아2 일병 구하기')와
아이폰과 비교하여 뛰어난 하드웨어를 지니고 있다는 마케팅을 하기에 급급하다.
그리고 가장 먼저 비교하는 대상이 바로 CPU에 관한것이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광고나 기사에서 처럼 옴니아2가 아이폰에 비하여
더 성능 좋은 CPU를 장착하고 나오는줄 안다. (나도 그랬지만... ^^)
일반적으로 CPU를 비교할때 옴니아2는 800MHz, 그리고 아이폰은 600MHz라는
단순 클럭수만을 비교하여 옴니아2에 손을 들어준다.
하지만 조금만 더 깊이 들어가면 이 사실은 진실이 아님을 쉽게 알 수 있다.

거짓이 아닌 진짜 CPU 비교
옴니아2
ARM11 아키텍쳐에 기반을 둔 S3C6410 CPU
미니멈 클럭: 533MHz
맥시멈 클럭: 800MHz
L1 캐쉬: 16KB

아이폰 3GS
Cortex-A8 아키텍쳐에 기반을 둔 S5PC100
미니넘 클럭: 600MHz
맥시멈 클럭: 833MHz
L1 캐쉬: 32KB
L2 캐쉬: 256KB

삼성이 옴니아 2가 강조하는 800MHz CPU는 맥시멈 클럭수이다.
단순 클럭수로 CPU 성능을 비교하는 자체도 이상하지만 맥시멈 클럭수만 자랑하는 삼성도 이상하다.
아이폰은 맥시멈 800MHz이상의 클럭수를 낼 수 있음에도 배터리 효율과 안정성을 위해
자체적으로 최소 클럭수에 맞춰놓은것 뿐이다.
또한 옴니아2는 ARM11 아키텍쳐를 사용하는데 이는 아이폰 3GS에서 사용하는 Cortex-A8의 이전 버전으로 코텍스에 비해 ARM11 성능은 현저히 떨어진다.

일반적으로 Cortex-A8과 ARM11의 클럭수만을 비교한다고 하면 Cortex-A8에 1.4정도를 곱한 클럭수가 ARM11의 클럭수와 비슷하다고 말하고 있다.  
아크로팬 싸이트의 글을 보면 1.4배 그 이상의 차이를 보이는게 ARM11과 Cortex-A8의 차이이다.

전 세대인 ARMv6 기반 ARM1176 프로세서와의 성능 비교에서 Cortex-A8은 모든 면에서 성능 향상이 있다. 특히 EEMBC/컨슈머 영역에서 큰 성능 향상이 있으며, 상대 성능은 2.7배 이상이다. 기본 성능 자체도 약 1.6배 이상이며, 이는 Cortex-A8에 채용된 NEON 기술을 사용하지 않은 결과이므로 이를 사용해 최적화할 경우 차이는 더 크게 벌어질 것으로 보인다.

모바일 시장의 숨은 강자 Cortext-A8
아키텍쳐가 다른 두 CPU의 클럭수를 비교하는것은
인텔 팬티엄4의 클럭수와 인텔 코어 2 듀오의 클럭수를 비교하는것과 마찬가지이다.
또한 옴니아2의 CPU에는 아이폰의 반밖에 되질 않는 L1 캐쉬가 있으며 L2 캐쉬는 존재조차 하지 않는다.
아이폰은 스마트폰의 최적화를 위하여 맥시멈 클럭을 제한하고 있고
옴니아2는 어떻게 해서든 아이폰보다 낫다는것을 알리기 위해맥시멈 클럭수만을 강조하고 있다.
----------- Updated ---------------------------------------------------------------------
아래 댓글을 쓰신 분중에 ARM11과 Cortex-A8의 캐쉬부분이 잘못되었다고 쓰신분이 있어
다시 한번 말씀 드립니다.
아이폰 3G (2세대)는 옴니아2와 같은 ARM11기반의 CPU를 사용했구요.
아이폰 3G에서는 Cortex-A8 기반의 CPU를 사용했습니다.
어떤분께서 ARM11기반의 CPU의 L1 캐쉬가 Cortex-A8의 캐쉬보다 높다고 말씀하셨는데요.
아래 아이폰3G와 3GS CPU 비교표를 보시면 더 확실할겁니다.

                          Enter the ARM Cortex A8 글 인용
                            
옴니아2는 2세대 아이폰과 같은 ARM11 계열의 CPU입니다.
여기서 Issue Width와 Pipeline Depth에 대한 전문가님들의 설명을 들으면 두 CPU의 차이를 좀 더 확실히 알 수 있을까요? ^^
------------------------------------------------------------------------------------------

CPU 뿐만이 아니다
옴니아2에는 숨어있는 진실들이 더 있다.

옴니아2는 16m 칼라를 지원한다고 쓰여있지만 옴니아2에서 사용하는 윈도6.1은 65k 밖에 지원이 되질 않는다. 윈도6.5에서는 지원된다고 하지만 아직까지 정확한 정보는... (아시는 분을 더 상세하게 알려 주세요.)
그렇게 때문에 화질 좋은 스크린을 사용하고서도 제구실을 못하고 있는것이다.
------------- Updated ------------------------------------------------
옴니아2와 모토로라의 드로이드는 16:9의 3.7인치 와이드 스크린을 장착했다.
일반적인 3.5인치의 스크린이 아니라 16:9 비율의 와이드 스크린을 장착했지만 해상도는 800x480이다.
이부분은 같은 스크린 사이즈를 지닌 드로이드와 다르다. 드로이드는 854x480의 해상도를 지니고 있다. 54픽셀정도가 무슨 차이가 나느냐 하겠지만 드로이드의 854x480은 정확히 16:9의 비율을 나타낸다. 다시 말하면 스크린 사이즈와 해상도가 정확히 16:9 비율을 지원한다는 뜻이다.
옴니아의 스크린 사이즈는 가로 3.22인치 세로 1.81인치로 16:9 비율이지만 해상도는 16:9가 아닌 5:3 비율을 지원하고 있는것이다. (아이폰은 크기와 해상도 모두 3;2 비율을 지원한다.)
스크린 사이즈 비율은 16:9, 해상도의 비율은 5:3(15:9)
-------------------------------------------------------------------------

이뿐만이 아니다..
옴니아2는 아이폰보다 헐씬 높은 해상도(800X480)를 지녔다고 자랑하지만
윈도우 모바일에서 나오는 많다고 하는 예전 애플리케이션들이 저해상도만을 지원하고 있기 때문에
고해상도가 최적화된 앱들을 그리 많지 않다는 단점도 있다.

옴니아2는 아이폰 3GS의 정전식 터치 스크린이 아닌 감압식 터치 스크린을 사용하고 있다.
이게 더 정교한 터치가 가능하다며 장점으로 이야기 하고 있지만
현재 터치 스크린의 추세는 감압식이 아닌 정전식이다.
(TV 시장에서도 플라즈마가 아닌 LCD가 대세이듯...)
정전식에서는 멀티터치가 가능하지만 감압식은 그렇지 못하다.
정교한 터치가 장점이라고 하지만 손가락을 사용했을때는 반응속도나 정교함이 정전식보다 더 떨어진다.
정전식은 손가락을 터치 하지 않는한 오작동을 일으킬 확률이 없지만
감압식은 손가락이 아니더라도 스크린에 압력만 가해지면 작동을 하기 때문에
가방안에서든 주머니에서든 오작동을 일으킬 수 있다.
감압식을 사용하면 스타일러스펜이 악세서리로 따라 오는데
그냥 이쁜 악세서리라고 생각할 수 있지만 꼭 가지고 다녀야 하는 귀찮음도 만만치 않을것이다.
또한 스타일러스펜을 분실할 염려도 생각해야 하지 않을까?
----------------------- Updated (12/03/09) ------------------------------------------------
옴니아2는 감압식 터치 스크린을 사용하기 떄문에 아이폰과 같은 강화유리를 사용할 수 없다.
강화유리를 사용하는 아이폰이 스크래치에 강하고 파손의 염려가 덜하다.
-------------------------------------------------------------------------------

감압식과 정전식의 차이
1. 감압식
살짝 떨어져 있는 2개의 얇은 막이 눌려 서로 닿은 점의 좌표를 X축과 Y축을 나타내는 두 저항값의 변화로 알아내는 방식이다. 물리적으로 동작하는 것인만큼 내구성 문제가 있고, 막이 2개에 중간에 공기층(혹은 기름층)까지 있다보니 원래의 화면 밝기보다 많이 어두워진다. 무엇보다 저항값 2개만 사용하므로 원칙적으로 멀티터치란 있을 수 없고(교묘하게 dual touch를 구현한 사례가 있기는 하다), 어딘가의 부품에 문제가 생기면 저항값이 어그러져 다시 calibration (주로 화면 네 귀퉁이를 찍어서) 해야 하는 경우가 생긴다.하지만, 이 방식은 손가락이 아닌 다른 물건으로도 어쨋든 화면에 압력을 가하면 되기에 거친 사용환경에 적합한 방식이고 값도 싸므로 버리기 힘든 방식이다. 장갑을 끼던 플라스틱 막대기("stylus")를 쓰던 사용할 수 있다는 건 어떤 사용상황이든 큰 장점이 된다.

2. 정전기식
거의 안 보이는 전선들을 가로와 세로로 (서로 다른 층에) 깔아놓고 있으면 항상 정전기를 내뿜고 있는 인간의 몸이 닿았을 때 그 전기의 흐름을 감지할 수 있다. 이 경우엔 정확히 어떤 좌표에 전기가 흐르는 지를 알 수 있기 때문에 멀티터치가 가능하지만, 그것보다 그냥 감압식처럼 X, Y 좌표로 받는 게 더 싸기 때문에 그동안은 그냥 일반적인 방식으로 사용되어 왔다. 인간의 몸이나, 저항이 약한 도체로 만든 Stylus 펜은 인식될 수 있다.
하지만 역시 손가락으로만 쓸 수 있다는 건 대부분 약점으로 작용하고, 오동작을 막기 위해서 손가락이 닿았다고 생각되는 정전용량의 범위를 정해놓았기 때문에 특수한(?) 상황 - 이를테면 손이 유난히 건조한 날이라든가, 손이 젖어있다거나, 물방울 같은 것이 화면에 떨어져 있다든가 하는 - 에서는 인식이 잘 되지 않을 수 있다. 무엇보다 멀티터치를 지원하려면 좀더 여러 신호를 동시에 처리할 수 있는 비싼 칩을 써야 한다. Apple iPhone과 iPod Touch가 바로 이 방식을 사용했다.

터치 스크린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아래 포스팅을 참조하세요.
"Touch or No Touch: Next User Interface" -> 포스팅은 한글입니다. ^^


한가지 더 추가~!! (업데이트)
인터넷에서 대부분 비교하는 아이폰과 옴니아2의 스펙들은 자세하게 비교한것이 없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옴니아2의 우수함에 손을 들어주는것 같다.
하지만 아는분들은 알지만 아이폰 스펙 비교표에 중요한 부분이 빠져 있는데
그게 바로 OpenGL 2.0을 지원하는 3D 가속기 칩이 따로 들어 있다는 부분과
2D화면 가속을 위한 커스텀칩 또한 따로 들어 있다는것이다.
PC 분야에서는 오래전부터 그래픽 가속을 위한 그래픽 카드가 따로 존재했지만
모바일 기기분야에서는 가격, 배터리, 부티등의 이유로 CPU가 그래픽 처리까지 도맡해 해왔다.
그렇기 때문에 데이터처림와 그래픽 처리를 동시에 해야 하는 스마트폰의 성능은 현저히 떨어질 수 밖에 없다. 이러한 이유가 옴니아의 CPU가 800MHz라고 할지라도 반응속도와 움직임이 느려지게 보인다. (CPU 하나로 2D, 3D 엔진을 한번에 다 돌려야 하기 때문)
그래픽을 위한 3D 가속칩(PowerVR SGX)과 2D의 일반 화면을 가속시켜주는 커스텀칩으로 인하여
아이폰의 성능은 다른 스마프폰들과 비교할 수 없을정도로 빠르게 느껴지는것이다.
이부분도 언론이나 삼성에서는 언급을 하지 않는다.

"The iPhone Becomes a Gaming Platform: Enter the PowerVR SGX"


또한 그래픽 좋은 3D 게임을 구현하기 위해서는 OpenGL 2.0을 지원해 주어야 하는데
윈도우 모바일에서는 아직까지 정식적으로 OpenGL 2.0을 지원해 주고 있지 못하다.

더 상세한 아이폰 하드웨어 스펙에 대한 내용을 보시려면 아래의 글을 참조해 주세요.

---------------------------- Updated (12/03/09)------------------------------
아이폰에는 디지털 콤파스가 내장되어 이 콤파스를 이용한 각종 앱들을 사용할 수 있는데
옴니아2에는 디지털 콤파스가 내장되어 있다는 스펙을 본적이 없다.
있는데 스펙에 넣지 않은건지 모르겠지만...
-------------------------------------------------------------------


결정적으로 옴니아2를 구입하기 전에 염려해야 할 사항은 바로
무겁고 사용하기 불편한 윈도우 모바일로 나온다는 점이고 그위에 덮어쓴 삼성의 터치위즈 UI는 사용자가 사용하기에 편하게 만들었을지는 몰라도 반응속도가 낮아진다는 지적이 많다.

지금 이야기한 부분들은 솔직히 아무것도 아닐 수 있다.
스마트폰의 가장 중요한것은 하드웨어보다도 소프트웨어쪽이기 때문이다.
아무리 성능 좋은 PC를 장만했다고 하더라도 윈도우 3.1를 설치했으면
하드웨어가 좋은들 무슨 소용이 있을까?
아이폰은 아주뛰어는 스펙을 지니고 있지는 않지만 하드웨어아 최적화된 아이폰 OS가 있으며
이 아이폰 OS는 2년이 지나는 동안 3.1버전까지 업그래이드 되어가면서 끊임없이 진화되었다.
그리고 계속해서 진화되고 있고... ^^

삼성은 아직 갈길이 멀다.
지금까지는 국내에서 스마트폰 시장을 거의 독식하다시피 해왔지만
아이폰을 통하여 위피정책도 바뀌고, WiFi를 빼는 스펙다운도 할 수 없고,
또한 수많은 외산폰들이 줄줄이 출시되어질텐데 어떻게 대처할지 궁금해 진다.


------------------ Updated (12/03/09) ---------------------------
12월 2일부터 옴니아2가 미국에서 판매되기 시작했다.
미국에서 가장 유명한 IT 블로그 싸이트가 있다면 인가젯과 기즈모도를 뽑을 수 있다.
이 두 싸이트에서 옴니아2에 대한 리뷰를 썼다. (동영상도 있고)
공정함을 잃은 한국의 언론과 IT 전문가들 보다 이들의 평가가 오히려 더 공정할 수 있지 않을까?
삼성의 터치위즈 UI 방식에 대한 불만이 많은듯 하다.
사용성도 그렇고 동작도 느리다고 하는데 이를 보안할 수 있는 방법 중 하나가
SPB Mobile Shell이라는 윈도우즈 모바일 전용 UI를 구입해서 설치하는것. ^^
동영사을 봤는데 꽤 괜찮은듯.. ^^

-------------------------------------------------------------------


몇몇 분들이 제 글에 대해서 편파적이나 오해의 소지가 있다고 말씀하셔서
이렇게 몇자 더 적습니다.
제가 글 쓴 의도는 국내 언론들이 너무나 편파적으로 옴니아2의 장점만을 이야기 하고 아이폰에 대해서는 단점만 부각시키기 때문에 스마트폰을 구입하는 소비자 입장에서 편파적인 기사를 통하여 잘못된 선택을 할 수 도 있다고 생각했기에 저는 오히려 언론의 반대 입장에서 글을 썼습니다.
아이폰의 장점을 더 부각 시킨거죠.
세상에 완벽한 휴대 전화기는 없습니다.
모두가 다 장점과 단점을 가지고 있구요.
아이폰만의 장점이 있는가 하면 단점도 많습니다.
옴니아2만의 장점이 있는가 하면 단점도 많습니다.
편파적인 언론사들의 글에 의하여 선택하시지 마시고 많이 돌아다시면서
실질적으로 사용하시는 분들의 이야기를 들으시고 선택하시는게 현명하겠죠.
자신이 필요한 기능들이 들어 있는 제품을 구입하는게 가장 현명한 선택이겠죠.
옴니아2를 선택하시던 아이폰을 선택하시던 그외 스마트폰들을 선택하시던
여러방면에서 신중히 생각하시고 선택하시라고 언론과 다른 관점에서 글을 개제한 것입니다.
제가 글을 쓴 의도를 조금더 명확하게 이해하신 후에 읽으셨으면 좋겠습니다.
서로가 보이지는 않지만 서로에게 감정적인 상처를 주는 댓글은 자제해 주셨으면 합니다.
이 글 말고 이전글 (옴니아넌 비교대상이 아니야)에 링크되어 있는 언론들이 쓴 기사들을 읽고 난뒤에 제글을 읽으시면 제 마음을 조금 더 이해할 수 있으리라 봅니다.
-------------------------------------------------------------------------

2009년 11월 28일
삼성의 심기를 잘못 건드런건지
언론을 잘못 건드린건지
아니면 옴니아 동호회 회원님들을 잘못 건드린건지..
그것도 아니면 우연의 일치인지 모르겠지만
이 글을 쓰고 나서 제 블로그가 싸이트 공격을 받았습니다.
그리고 3일동안 다운되었었구요.
오늘 들어와보니 겨우 복구가 되었네요.
이런식의 보복성 공격은 도대체 어느분이 하신지....
제 블로그는 광고 하나 없는 순수 블로그를 지향하고 있는데 말이죠.
단지 미끼성 글이였다면 광고를 통해서 수익을 얻으려고 했을겁니다.
저는 계속해서 순수 블로거의 길을 가고픈 자 중 한 사람입니다.
당신들의 심기를 건드렸다면....
그거 무식한 한 사람이 공정하지 못한 언론에 대해 한마디 썼다고 이해해 주셨으면 좋겠네요.
참으로 무서운 세상입니다.
보이지 않기에 더 악한 행동을 할 수 있는 곳이군요. ㅜ.ㅜ


관련글 읽기


2009/12/03 09:51 2009/12/03 09:51
  1. 옴냐 유저
    2009/11/24 15:58
    윗글 100% 공감합니다. 미국에서 옴니아 1년 정도 쓴 사용자로서 주변 친구들이 쓰는 아이폰이 월등하다는 점은 말이 필요 없습니다. 윗글에서 별로 언급을 안했지만 아이폰에는 유용한 애플리케이션이 많죠. 마케팅에서 반드시 훌륭한 제품이 많이 팔리는 건 아니지만.. 삼성 정말 분발해야 합니다.
    • Eun
      2009/11/24 16:06
      감사합니다.
      언론들이 너무 한쪽으로만 편을 들어주니까 진실을 아는 블로거들이라도 이렇게 이야기 해야겠죠.. ^^
      삼성이 잘되어야 대한민국도 잘되는거니...
      조금 더 분발하고 언론을 통한 속임수 마케팅은 이제 그만 했으면 합니다.
    • jrkwak
      2010/03/26 21:19
      옴니아 2사용하는사람입니다. 3개월되었구요.
      이거 사용하고나서 정신병에 걸리느줄 알았습니다.
      이것을 96만원에 판매하는 삼성놈들...KT놈들...
      정말 때려죽일수도없고...언론플레이에 당한 대표적인 작품... 아직도 일류기업이라는 기업이 이런식으로 만들고 서비스하니... 삼성의 폐쇄적인 문화가 결국 여기서 한계를 드러내놓는군요... 바꾸고 싶어도 못바꾸는...돈이 장난이 아니잖아요. 삼성놈들 동일고장으로 3번이상해야 돈으로 변상해준다니...느려터지는것도 고장이라고 할수 잇는것인지....
  2. 기둥
    2009/11/24 18:38
    그렇군요...쇼옴냐 사려고 기다리는 친구에게 보여 줘야 겠습니다..ㅋ
    • Eun
      2009/11/24 21:03
      언론에서는 찾아볼 수 없을겁니다.
      삼성에서인지 SKT에서인지는 몰라도
      계속해서 장점만 부각시키려고 노력중이거든요..
      그안에 사실이 아닌것도 꽤 많습니다.
      참조하세요. ^^
  3. enzo
    2009/11/24 19:09
    글쎄요... 얘기하신 바중에 CPU문제는 새로운 정보이긴 하나,
    해상도는 WVGA라는 스펙은 옴니아 건 소니 엑스페리아X1이건 여러기기들이 있기때문에 기존 프로그램들도 WVGA,VAG,QVAG 각각 지원하기때문에 고해상도 프로그램이 별로 없다는 말은 맞지 않는듯하구요.
    삼성의 스펙다운논란은 어차피 통신사의 정책을 따르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아이폰이 들어오면서 그게 무너진거구요. 제조사라도 해외버전, 국내버전 따로 만들려면 리소스많이 들어가고 힘들지 않을까요? 일원화된다면 더욱 원가절감되고 효율이 올라가겠죠...

    H/W적으로는 그렇다하더라도 S/W적으로는 Windows phone의 태생적 한계이고 옴니아2도 3사모두 약간씩 차이가 있고, LGT로는 WM6.5로 나오니 참고하세요.
    저는 배터리 하나만 갖고도 옴니아2로 가고싶네요. 애플의 창의적인 어플을 아직 안써봐서 그런지도 모르겠습니다만...ㅎㅎ
    • 권능
      2009/11/24 19:35
      ^^ 역시 이런 글에는 아무런 호응이 없네요.
      아이폰을 좋아라 하는 사람들 뭐라 할 말은 없으나,
      자기들 생각과 다른 사람은 매도하거나
      아예 무시하는 행태는 보기가 좋지 않네요.

      그와 달리 엔조님의 글은 상당히 객관적이고 좋네요.
      을의 위치에 있는 제조사가 무슨 죄겠습니까?
      스크나 케튀, 엘쥐 같은 통신사들이 갑인데요...

      아이폰 같이 막무가내로 지들 스펙 고집하는 외국 회사들에게는 약하고, 우리나라 제조사들에겐 강한 병맛같은 통신사들이 이번을 계기로 좀 정신차렸으면 합니다.
    • 아루
      2009/11/24 20:08
      글쓴이가 하고 싶은 말은
      스펙상으론 아이폰이 우월함에도 겨우 cpu 클럭수 가지고(그것도 사실 말도 안되는 언플이였고)
      장난쳐 소비자를 우롱하려하는 것에 대해 말하는 것인데 뜬금없이 통신사에 대해 얘기하시는 두분이 더 이상해 보이는군요.
      그리고 한국 업체들이 한국 소비자들 봉으로 아는게
      하루이틀일도 아니지 말입니다? 물론 통신사들 문제도 있지만 거기에 지고들어가는 제조사들을 보면 정말 답이 없지요 -ㅅ-
      그리고 아이폰 같이 막무가내로 지들 스펙 고집하는?
      원래 이게 정상인거죠 -ㅅ-
      이런 좋은 선례가 만들어져서 참 다행이라 생각됩니다만 -ㅅ- 그럼 댓글 다신분은 아이폰이 제조사한테 져서 무선랜 빼는등 통신사에서 시키는대로 스펙 다운해서 들여와야 정상이라고, 애플 잘했다 라고 말하고싶은건가요?
    • Eun
      2009/11/24 21:12
      제가 지금 가지고 있는 스마트폰은 해상도가 낮다고 하는 아이폰과 해상도가 옴니아2보다 높은 모토롤라의 드로이드입니다. 해상도가 높다고 해서 큰 장점으로 느껴지는게 없네요. 그리고 얼마나 많은 앱들이 실질적으로 800X480의 고해상도의 장점을 살리고 있는지도 의문이 갑니다. 윈도우 모바일이 워낙 오래된 OS인지라 예전에 만들어졌던 대부분의 앱들 특히 PDA용 앱들은 고해상도를 지원하지 않죠. 최근에 나온 앱들을 제외하고는 많지 않을겁니다.
      옴니아2도 옴니아2만의 장점이 있지만 계속해서 언론을 통하여 아이폰을 끌어 내리고 옴니아2만 부각시키다 보니 옴니아2에 대한 반감이 생겨서 말이죠..
      언론이나 파워 블로거들을 이용하지 말고 정정당당하게 아이폰과 붙었으면 합니다. ^^
    • Eun
      2009/11/24 21:18
      권능님
      개인적인 블로그에 주관적인 글을 써서 죄송합니다.
      제 블로그가 신문사도 아니고 뉴스를 보내는곳도 아닌 지극히 개인 블로그일뿐이구요.
      이번 글의 초점은 삼성이 언론을 통하여 거짓 정보를 내보냄에 대한 진실 바로 알리기 정도로 보셨으면 합니다.
    • cp,
      2009/11/25 06:29
      일부 리플은 냄새가 나네요.
      저도 최근까지 윈폰도 썼지만 고해상도 지원하는 어플 몇개 없습니다.
      그래픽과 동영상쪽 제외하면 실용적 어플들은 오히려 작은 사이즈를 기준으로 합니다.
      해상도에 따라 안도는 어플들도 있죠.
      그리고 통신사 횡포라지만 다른 회사는 몰라도 삼성이 SK에 끌려다닌다는건 공감하기 어렵군요.
      실제로도 삼성은 독자유통모델을 공급했던 적이 있고요.
      지금은 그저 짝짜꿍해서 편하게 팔겠다는거죠.
      그리고 윈도 폰 써보신 분들은 느려터져 고생했던 기억들이 있을 터인데 속도는 별거 아니라니 참 웃길 뿐입니다.
    • gon사마
      2009/11/28 11:09
      냄새가 심하게 나는 댓글이군요.

      옴니아가 아무리 좋은 하드웨어 스펙을 자랑한다 할지라도 윈도우 모바일을 계속 쓴다면 결국 망합니다.

      왜 삼성이 바다라는 플랫홈까지 만들어대는지...
      한번 생각은 해보셨는지요?

      윈도우 모바일은 세상에서 없어져야 하는 플랫홈입니다.
  4. 냥이
    2009/11/24 19:29
    좋은정보군요 퍼갈께요 ^^
    • Eun
      2009/11/24 21:19
      예..
      블로거글들 찾아보면 저와 비슷한 글들을 올리신 분들이 많습니다. 우연인지 몰라도 대부분 이런 글들은 인기글이나 첫화면에 나타나질 않죠..
      참으로 이상합니다. ^^;
  5. ㅇㅇ
    2009/11/24 19:34
    개념글입니다.
    • Eun
      2009/11/24 21:21
      그렇게 생각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거짓 정보에 대한 진실 알리기라 생각하시면 좋겠네요.. ^^;
  6. Moo!!
    2009/11/24 19:48
    CPU에 대한 것은 정말 놀랍군요.

    유용한 정보 감사합니다.
    • Eun
      2009/11/24 21:22
      삼성이나 통신사에서 교묘하게 숨겼다고 생각하시면 맞을겁니다. 단순 클럭수 하나로 비교하는것은 일반인들에게 통할지 모르겠지만 블로거들은 그리 단순하지 않다는것을 모르는듯 합니다. ^^
  7. ㄷㄷㄷ
    2009/11/24 19:55
    나름 WM을 오래 써온 사람으로서..
    위에 쓰신 단점들은 굳이 삼성기기만의 단점은 아니구요..(마케팅 방법에 대한 비난이라면 모르지만..)WM기기들이 다 저렇죠..
    그리고 DMB/무인코딩Divx/플래쉬지원웹서핑 등 옴니아만의 장점은 쏙 빼놓으셨네요.
    저도 아이팟터치를 오래써서 그 장점은 잘 알고 좋아하지만..
    DMB와 Divx가 꼭 필요해서 어쩔수 없이 옴니아2를 쓰고 있습니다.
    추가로 해상도가 높다는건 고해상도 어플이 없다해도 큰 장점이죠..
    웹을 넓은화면에서 보고... 동영상/사진 등을 고해상도로 본다는거만으로도 충분히 값어치가 있죠.
    • kala
      2009/11/24 20:00
      그런 장점들은 이미 홍보할대로 홍보해서 굳이 거론할 필요도 없죠...본 글은 제조사에서 숨기려고 하는 것들을 써 놓은 글입니다. 그런 장점들을 거론하려고 쓴 글이 아닙니다.
    • ㄷㄷㄷ
      2009/11/24 20:11
      CPU 스펙 자체는 아이폰이 더 좋을수 있지만.
      더 높여 쓸수 있는 방법이 없는 상태에서..
      의미가 있을까요?
      옴니아는 맥시멈 CPU로 고정시켜 쓸수 있는방법이 셋팅에 존재하고.. 높여 쓴다고 발열이나 안정성에 문제가 생기지 않는데요..
    • ㄷㄷㄷ
      2009/11/24 20:15
      WM 오래 써오셨다면서 WM이 어플이 없다는 말은 동의하기 어렵네요.
      어플 수로만 보면 WM이 더 많을걸요?
      킬러 어플이 없다는 뜻인건가요?
      아이튠 같이 집대성한 사이트가 없어서 찾기 어려울수는 있겠습니다.
    • 터치팟
      2009/11/24 20:17
      저도 WM 꽤 써왔고 지금 WM 기기 3대 제 명의로 사용중인데 (4650,4655,X1I) WM 기기가 다 저런건 동감하지만, 옴니아 만의 장점 이라고 적으신거는 명함조차 내밀지 못할정도로 터치의 어플은 ㄷㄷㄷ 한데 윗 글에선 언급이 없네요 ^^
      용도만 가지고 본다면 어떤이에겐 공짜폰이 옴니아2 , 아이폰 보다도 좋습니다 (ㄷㄷㄷ 님이 DMB 등등을 말씀하신것도...)
      지금 저 기사는 하드웨어 스펙에 관한 절대적인 능력치를 나타낸거죠

      그리고 단 한가지 중요한 사실이 있다면, 옴니아2 든 뭐든 WM 계열은 핸드폰 키면 붙들만한 어플이 없습니다. (얼마나 어플이 없으면 웹상의 어떤 글이던 간에 내세울만한 어플은 단 한마디도 없고, DMB 가 장점으로만 내세워지는지;;)

      이러나 저러나 선택은 구매자 용도에 맞춰서~

      PS - 아이폰은 CPU 를 833 으로 고정 시킬 만한 이유가 전혀 없습니다 -.- 어차피 어플 실행하면 최대치로 실행이 되니 전혀 상관없죠.. WM 가 그저 한없이 느려서 오히려 CPU 를 최대치로 고정해야 그나마 쓸만한 옴니아가 안타까울뿐이죵
    • 터치팟
      2009/11/24 20:25
      항상 WM 쓰셧다는 분들께 물어보면 수많은 어플이 있다는 말만 하지, 실질적으로 즐길만한 어플 몇개 추천해달라고 하면 아무도 말 못합니다

      왜냐? 없기 때문이죠..

      어플의 숫자 자체는 WM 도 상당히 많습니다
      당장 스마트폰 카페니, MYMITS 니 투피 가면 어플이 많이 등록이 되어 잇죠..
      근데 상당수가 시스템 어플이고 꾸미기 등등 어플, 쓸만하다고 사람들이 추천하는 어플들은 허접하기 그지없는 어플들뿐이고.. (네이버 WM 용 지도 조차 추천하더군요.. 터치팟 네이버 지도, 다음 지도랑 비교 조차 -_-;)

      저번에 어떤분이 옴니아2 지하철 프로그램 좋다고 하던데, 터치팟 IKORWAY 써보면 생각이 바뀔거라고 했으나.. 그분왈 "안써봐서 모르겠지만 옴니아2 지하철 프로그램도 쓸만하다" 고 애써 외면하더군요
    • ㄷㄷㄷ
      2009/11/24 20:57
      저는 아이팟/옴니아2 둘다 사용자인데..아이폰은 회사에서 지급예정이구요..
      WM어플 중에도 명작이라 불리는 어플이 꽤 있습니다.
      아이폰어플은 그럼 다 쓸만하던가요?
      저도 아이팟터치 오래 썼지만..
      결국 쓰는어플은 한정돼죠.
      각자 장단점이 있는 기기들을 애써 폄하하는 이유를 잘 모르겠네요.
    • Eun
      2009/11/24 21:27
      WM에 탑재해서 나온자체가 단점이군요. ^^
      그리고 이글은 아이폰과 옴니아2에 대한 비교글이 아닙니다. 수많은 언론들이 옴니아2에 대한 장점만을 이야기 하고 아이폰의 단점들만 부각시켜놓았죠. DMB가 없다 착탈식 배터리가 아니다라는 등 말입니다.
      특히 장점이라고 이야기 하는 부분에서 빠지지 않는것이 CPU 클럭수 비교인데요. 그 거짓 정보에 대한 진실을 알리고자 하는 글입니다.
      그리고 저는 지금 아이폰과 옴니아2보다 해상도가 높은 모토롤라의 드로이드를 함께 가지고 있지만 해상도가 높다고 해서 동영상을 보거나 사진 보는데 차이가 나는지 잘 모르겠더군요. 웹 서핑을 할때 한번에 다 보인다고 해서 그 작은 글씨를 읽을 수 없으니 어차피 확대해야 겠죠?
      이미 멀티터치를 이용하여 쉽게 확대가 가능한 아이폰 웹서핑은 들어보셨죠? ^^
    • Eun
      2009/11/24 21:34
      ㄷㄷㄷ 님
      제글은 옴니아2를 폄하하려고 쓴글이 아닙니다.
      진실을 왜곡하는 언론과 삼성에 대해서 진실을 알리고자 쓴글입니다.
      옴니아2를 선택하던 아이폰을 선택하던 선택은 자기 자신에게 달려 있는거죠.
      옴니아2가 싫은게 아니라 삼성의 전략 또는 SKT의 마케팅 자체가 싫은겁니다. 거짓으로 소비자까지 유혹할 필요가 있을까요?
      28일 이후 아이폰이 거리를 활보하기 시작하면 소비자들의 힘은 더 빛을 발할것입니다.
      이번 기회에 삼성이나 SKT가 정신좀 아주 바짝 차렸으면 하네요.
    • cp,
      2009/11/25 06:35
      WM 어플 많은건 사실이지만 세련되면서도 쓸만한건 별로 없죠.
      여러 어플 써서 이쁘게 화면 꾸밀수 있지만 그럴수록 속도도 느려지고 에러도 퍽퍽 뜨죠.
      WM쓰는거 안말립니다.
      전화가 오는데 받아지지 않거나 다운되는 황당함을 겪어보아요.
    • parting
      2009/11/27 21:55
      WM어플은 정확하게 집계하긴 힘들지만 대략 2만개 정도라고 알려져 있습니다.
      애플은 뭐 아시는대로 10만개 돌파했죠;
      http://blogs.zdnet.com/cell-phones/?p=851
      2009년 5월 zdnet 포스팅입니다.
      WM이 오래되었으니 어플이 더많을 거라는 근거는 어디서 나온건지?
    • 솔까말
      2010/02/18 10:04
      divx가 별거임? 스펙상 MPEG-4만 돌아가는 많은 기기들이 Divx Xvid 를 돌릴수 있고, 사실상 해상도 때문에 인코딩 거의다 해야됨 옛날같이 해상도가 640...800.. 이런식으로 나왔다면 무인코딩이지만 요즘은 1280X760 이런식이라.... 인코딩 한번은 무조건 돌려야 되는상황임
  8. 삼성이 더 분발하길
    2009/11/24 20:23
    CPU에 대한 사실의 호도는 조금 심하네요. 모든 국내 기사에는 하드웨어 CPU성능은 옴니아2가 더 낫다고 써있던데, 정확한 비유일지 모르겠는데, 인텔 데스크탑용 CPU가 단지 클럭속도가 빠르다는 이유로 노트북용 모바일 CPU보다 낫다고 우기는 것과 비슷하네요. 하물며, 스마트폰에서는 클럭속도보다 에너지 관리, 즉 밧데리 효율성이 훨씬 더 중요한 걸 알아야 할것 같습니다.
    • Eun
      2009/11/24 21:37
      CPU 비교 자체가 우스운거죠. ^^;
      저와 비슷한 글들을 쓰신 분들이 많은데 그에 비하여 많이 알려지지 않은듯 합니다.
      이러한 진실들이 더 많이 알려져 삼성의 언론을 통한 마케팅 전략을 이제는 그만 두기를 바랄뿐입니다.
  9. kuk
    2009/11/24 20:30
    CPU clock 만 비교해 놓은 기사 보고 저도 황당했습니다만... 이 글도 좀 황당하군요... 당연히 ARM11 과 A8 을 클럭으로 성능 비교할 순 없지만... 실제 동작 클럭을 오도하려는 의도가 보입니다.

    아이폰에 들어간 Cortex-A8 의 맥시멈 클럭이 얼마가 됐든 현재 600MHz 로 동작하면 600MHz 인 것이죠... 아무리 1GHz 까지 돌아갈 수 있는 코어라 한들 실제로 그렇게 안 돌리면 의미 없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이 글에서는 계속 언제든지 오버클럭이 가능한 듯한 뉘앙스를 풍기고 있네요.
    그리고 옴니아가 마치 실제로는 800MHz 로 동작하지 않는데 코어의 맥시멈 클럭을 실제 동작 클럭인 듯이 과장광고 하고 있다는 듯이 쓰여있는데요... 실제로 800MHz 로 동작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과연 ARM11 800MHz 와 Cortex 600MHz 의 속도가 얼마나 차이가 날 것인가를 비교하고 까야지... 마치 옴니아는 ARM11 600MHz 로 돌고 아이폰은 Cortex 800MHz 로 돌 것 처럼 비교하고 까는 건 아니지 싶습니다. 어차피 아이폰이 빠른 건 사실인데 말이죠.

    그리고 터치 방식도 전혀 근거가 없는데요... 정전식이 손가락으로 작동할 때엔 저 정교하고 빠르다는 것은 전적으로 개인적인 의견인 듯... 정교함은 태생적으로 정전식이 언제나 떨어질 수 밖에 없고요... 반응속도가 더 나은 건 깔려있는 OS 의 문제이지 터치 방식의 문제가 아닙니다. 아이폰에 감압식 터치 넣었어도 충분히 빠른 반응 보이고.. WM 폰에 정전식 넣어도 엄청 느립니다.

    전체적인 논조는 완전히 동의하나... 부분적인 내용에서 사실이 아닌 내용들이 보여서 글의 신뢰도를 더 떨어트리는 효과가 있습니다.
    • Eun
      2009/11/24 21:50
      클럭수만이 CPU의 성능을 좌우하는것은 아니입니다.
      아키텍쳐가 다른 두 CPU의 클럭수를 비교하는것 자체도 우습죠. 아이폰이 600MHz에서 제한을 둔것은 클럭수보다 더 중요한 발열량, 안전성, 배터리 효율 때문이겠죠. 뭐 600MHz로도 아이폰 성능을 떨어뜨리지 않기때문에 굳이 올릴 필요도 없겠지만요.
      옴니아2는 항상 800MHz에서 작동이 된다고 쓰여진 글은 보지 못했습니다. 제가 인터넷에서 읽은 글에서는 대부분 533MHz에서 작동이 되고 어플들을 많이 돌릴때만 800MHz로 작동된다는 기사를 본적이 있습니다. 진실인지는 몰라도요.
      그리고 L1 캐쉬의 차이, L2 캐쉬조차 없는 옴니아2는 실질적은 성능면에서 큰차이를 보일 수 밖에 없습니다. AMD가 인텔과 똑같은 클럭수를 지닌 CPU를 내놓아도 L2 캐쉬 차이가 크게 나기 때문에 성능면에서 대붑분 인텔에 손을 들어주는 경우가 많습니다.

      정전식과 전압식 차이에서는 하도 언론에서 아이폰의 정전식이 정교한 터치가 불가능하다고 해서 정전식 장점에 초점을 맞추어 설명했습니다.
      최근 터치폰의 추세는 감압식이 아닌 정전식이구요.
      감압식 자체가 좋다면 새로나오는 터치폰들마다 정전식을 택할 이유 없겠죠. 아무리 플라즈마가 좋다고 이야기 해도 TV 시장에서 점점 힘을 잃어가고 있는것과 마찬가지가 아닐까요?

      죄송합니다.
      저는 전문가도 아니고, 모바일 시장에서 일하는 사람도 아닙니다. 신뢰를 얻기 위해 쓴 글도 아니고 제가 아는 지식의 범위아 경험을 통하여 썼습니다.
      신뢰할 수 있는 글을 찾으셨다면 언론의 기사를 참조하세요. 한쪽으로 기울어진 기사들이 많아 공정하고 신뢰할만한 기사들을 찾기는 쉽지 않지만요.
      ㅜ.ㅜ
    • envy
      2009/11/28 10:14
      펜4 2.6G랑
      듀얼코어 2기가랑
      동급이라고 하실 분이 여기 계시네....

      본문에도 쓰여있지만
      아이폰 cpu는 옴니아 cpu 클럭의 1.4배가 나온다고하니..
      단순 계산으로 600 x 1.4 = 840
      옴니아 = 800

      단순 계산으로도 아이폰이 낫군요.
    • gon사마
      2009/11/28 11:14
      터치 얘기가 나와서 그러는데...
      왜 더 정교한 방식을 쓴다는 옴니아들은 사용하기 시작하면 그렇게 오타가 많이 날까요?
      정교하지 못한 방식의 아이폰(저는 아직 아이팟 터치)은 왜 내가 마음먹은 대로 키보드를 쓸 수 있을까요?

      저는 아이팟 터치를 써보고 아.. 이런게 터치 인터페이스고 이런 장점과 느낌때문에 풀 터치 폰들을 쓰는구나!! 했다가 옴니아와 햅틱따위들을 만져보고 절대 풀터치 폰은 사지 않기로 결심했습니다.
    • 솔까말
      2010/02/18 10:08
      어플실행 하면 맥시멈 클럭이란다^^
  10. 그로리
    2009/11/24 20:35
    알고있던 내용이지만, 글쓴님께 박수를. 그리고, 무지한 자들에게 옴니아2를!

    세계적으로 히트를 친 아이팟을 한국에서는 많이 냉대하고 구리다고 했죠. 텃새도 있었고.

    이제, 드디어 또 다시 아이폰이란 걸로 같은 상황을 겪게될 거라고 생각합니다만, 결과는?

    삼성, 엘지는 아이리버의 전철을 밟지않길 진심으로 바랄뿐입니다만, 요즘 하는 짓들보니 거의 비슷한 분위기네요...
    • Eun
      2009/11/24 21:54
      박수까지야...^^
      아이폰이 크게 히트해서 한국 제조업체들과 이통사들이 정신 바짝 차리고 소비자들을 위한 전략으로 방향 전환을 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합니다. ^^

      요즘 아이리버에서 나오는 MP3를 보면 슬퍼집니다. ㅜ.ㅜ
  11. GPUGPU
    2009/11/24 20:37
    또 한가지, 아이폰 3Gs에는 PowerVR SGX535가 GPU로 들어 있는데
    옴니아2에는 GPU가 들어있지도 않습니다. 그래서 3D 성능이 1/7 밖에 안됩니다.
    http://wmpoweruser.com/?p=5672
    • Eun
      2009/11/24 21:55
      이런걸 언론사들은 모르는걸까요?
      기자들은 도대체 무엇을 보고 판단하고 비교하고 옴니아2에 손을 들어주는걸까요?

      언론이 공정성과 신뢰성을 잃은지 오래입니다.
      참으로 안타까운 현실이죠. ㅜ.ㅜ
    • 솔까말
      2010/02/18 10:09
      그거슨 잉여 기자들 하나 대박치면 우르르물려드는놈들
  12. 좀 부연 설명을 드리자면..
    2009/11/24 20:44
    저도 터치 방식에 대해선 kuk님과 비슷한 의견입니다.
    근거 자료를 제시하면 더 좋긴 하겠는데 지금 찾을 수는 없는데 정교함에서는 감압식이 더 좋은것으로 데이터가 나와 있습니다. 기술이야 발전하니까 뒤집어 질 수 있기도 하지만 현재까지는 정전식이 감압식보다 정교함에서는 떨어진다고 업계는 보고 있습니다.

    부연 설명하고자 한 부분은 터치가 아니라 CPU인데 CPU의 성능 측정은 대부분 연산작업을 통해서 측정이 이루어집니다.
    이 연산 작업에는 CPU의 동작속도도 관련이 있지만 그 데이터를 저장하는 레지스터 메모리와 연관이 매우 큽니다.
    그 부분이 L1,L2 캐쉬와 관련이 있는데 비싼 CPU일수록 캐쉬 메모리가 큰 이유는 캐쉬 메모리가 단가가 비싸기 때문입니다.
    곧, 이 캐쉬 메모리가 CPU의 전체적 성능과도 관련이 있는 것이죠.
    • Eun
      2009/11/24 21:59
      옴니아2와 아이폰을 공정하게 비교하려면
      정전식 방식과 감압식 방식의 차이를 설명해야 하고 각각의 장단점을 이야기 해야 하지만 대부분의 언론은 아이폰의 정전식이 정교함이 떨어진다는 단점 하나로 끝내곤 하죠. 거기에 대한 개인적인 경험과 의견을 제시했을 뿐입니다.

      L1, L2 캐쉬가 CPU에서 무지 중요하지만 언론에서 이부분에 대해서 언급된 적은 없습니다.
      아이폰은 이부분에서도 더 우월함에 있지만 자랑하지는 않네요. ^^
  13. 늑돌이
    2009/11/24 20:50
    옴니아2에 내장된 미디어 플레이어로 재생시 1600만 컬러를 다 쓴다는군요. 그외에는 6만5천컬러입니다.
    • Eun
      2009/11/25 07:53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윈도우 모바일 6.1은 6만5천 칼라만 지원한다고 하니까 AMOLED의 장점을 크게 살리지 못하는것 같군요.
  14. yuna
    2009/11/24 20:52
    cpu에 관해서는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되었네요 :-)
    터치와 옴니아 둘다 쓰고 있는데 사실 다다다다 타이핑하기엔 옴니아가 더 편해요.
    스타일러스 안쓰고 손톱 끝으로 터치해도 되고요.
    • Eun
      2009/11/25 07:54
      저는 손톱을 짧게 자르는 스타일이라..
      손톱을 생각 못했군요..^^;
      특히 여자분들에게는 손톱만큼 정확한 스타일러스펜이 없겠군요. ^^
    • yuna
      2009/11/30 10:04
      저도 손톱 아주 짧게 자르는데요 ㅋ
    • Eun
      2009/11/30 10:40
      저는 짧은 손톱에 두꺼운 손, 묻툭한 손끝...
      터치폰을 사용하는데 최악의 조건이죠.
      그런데도 아이폰의 터치는 꽤 정확하더라구요.
      감압식 스타일인 코원의 Q5는 제 손을 잘 인식하지 못해 스타일러스를 주로 이용한답니다. ^^
    • yuna
      2009/12/07 21:59
      아아 저 댓글 취소예요!
      아이팟터치 타이핑에 익숙해지니까 꽤 빠르고 정확해지더라고요.
      물론 세밀한 터치는 옴니아에서 손톱 끝으로 하는 것이 편하지만
      옴니아의 터치는 아이팟터치에 비하면 인식 속도와 정확성에서 뭔가 부족하다는 느낌.
      특히 브라우저에서 댓글 좀 달려면 터치한 글이 나타나기까지 딜레이가 0.5초 정도. 다다다다 치고 나서 한 5초쯤 있다가 문장 나타나죠 ㅜ.ㅜ (샹)
      근데 아이팟에서는 좁은 면적을 정확히 찍으려고 할 때 어떻게 하는지? 방법이 있나요?
    • eun
      2009/12/07 22:09
      세로보다 가로로 놓고 치시면 키보드가 더 커서 치기편합니다
    • 솔까말
      2010/02/18 10:11
      사실 감압식은 손톱가튼걸로 터치하면 안되죠 터치 판(종리라고 해야되나..)이라고 충격을 입력 받는 판이 밀려서 누르면 엉뚱한게 될수도 있죠 이것도 감압식의 내구성이 취약하다는점임
  15. 대한민국
    2009/11/24 20:52
    클리앙에 퍼갔습니다..
    문제되면 삭제할게욤.
    • Eun
      2009/11/25 07:55
      제 블로그는 정보 공유를 원칙으로 하고 있습니다. ^^
      지식은 나누고
      진실은 알리면 좋겠죠?
      감사합니다.
  16. 떡아이
    2009/11/24 21:00
    굿!
  17. 22
    2009/11/24 21:03
    너무 편파적으로 쓰신게 아닐까 생각되네요. 전체적인 논조는 동의하지만 너무 WM기기를 깎아 내리려고 의도적으로 그러시는 듯
    물론 삼성찬양 쓰레기 기사들이 넘쳐가서 반발적으로 이러시는거 알겠지만
    고해상도가 제역할을 못한다느니 (저해상도만 지원하는 대다수의 WM어플의 이름이라도
    써주셨으면 공감을 할텐데 요즘 WVGA기기 쓰면서 QVGA어플 쓰는 사람이 어디있습니까?
    진짜 궁금하네요.. WM어플 중에 사람들이 널리쓰이는 어플중에 저해상도만 지원하는 어플이 무엇인지요..)
    16M 칼라부분도 사실과는 다르죠(윗분들이 이미 설명..)
    정전식터치도 터치감 좋고 손가락만 반응한다는 장점있지만.. 반대로 손가락 아니면
    반응안한다는 단점이 있는데 ... PDA처럼 스타일러스나 아무거나 잡고 슥슥 메모하는건
    아이폰에서 불가능하지 않습니까?.. (이런거 절대안쓰시는분들이 아이폰 사실테니 불편한 점은 없겠죠..)
    저도 아이팟터치 쓰고 WM기기도 씁니다만 둘다 좋고 장단점이 있는거지..
    WM좋아하는 사람은 '무지해서' 사는거고
    아이폰 사는 사람은 '현명해서' 사는건 아닙니다.. 안그렇습니까?
    • Eun
      2009/11/25 08:00
      윈도우 모바일 6.1에서는 6만5천 칼라만 지원됩니다.
      최근에 앱스토어들이 나타나면서 출시된 윈모 앱들은 많지 않습니다.
      다만 윈도우 모바일이 PDA 시장에서 큰 힘을 발휘하던 시절
      꽤 많은 어플리케이션들이 나왔죠..이 어플르케이션들까지 포함해서 WM 앱들이 엄청 많다고 하시는듯 하더군요..그리고 이런 PDA 시절에 나왔던 어플리케이션 대부분들은 저해상도에 맞쳐져서 제작되었습니다.
      터치방식은 언론에서 일방적으로 감압식인 옴니아2에게만 손을 들어주고
      감악십의 장점만 부각시키고 정적신의 단점만 이야기 하니..
      저는 그 반대 입장에서 쓴것 뿐이죠...
      저도 PDA 시절에 윈모가 들어있는 델의 액심 포켓피씨 아직도 가지고 있습니다. ^^
      그리구요..
      현명하다..무지하다는 표현은 제가 쓴적이 없는데요.
      너무 감정적으로 이야기 하시면 가슴이 아픕니다. ㅠ.ㅠ
    • 솔까말
      2010/02/18 10:12
      wm이 깍일만 해서 깍이는겨 솔까말 윈도우 까고 다 리눅스랑 유닉스라던지 맥으로 가야되 못가는건 많은 개발자들이 윈도우 기반이 쉽다고 이걸로 개발해서 이꼴
  18. Ethan
    2009/11/24 21:09
    음. 지금 옴니아2를 살까하고 고민 중이던 사람 중의 하나로서 제 의견을 말씀드리자면..
    솔직히 스펙자체는 아이폰이나 옴니아2나 큰 차이가 없음을 말씀드리고 싶네요.
    위에서 얘기하는 저정도의 CPU의 클럭속도 차이는 유저입장에서는 크게 불편이 없을듯 하고요.
    OS얘기도 나왔는데, 그런건 삼성측에서 시간을 두고 펌웨어 업글을 통해 충분히 지원 받을 수 있는 부분임을 말하고 싶습니다.

    일반 유저로서, 제가 옴니아2를 선택하는 가장 큰 이유는
    바로 AS 의 편의성 떄문입니다.
    아이폰의 경우, AS를 받으려면 "무조건" 리퍼 교체인 데다가
    1년 이후 부터는 AS도 안되고 유저가 직접 돈을 100% 내야 한다는 조건입니다.
    또한 부품 교체도 안되구요.
    OS가 안정성이 아주 뛰어나다면 모를까,
    그닥 큰 프로그램을 돌리는 것도 아닌 아이팟의 경우도 랙이 장난아니게 걸리는 게 현실입니다.
    저한테는 이 글이 단순 "삼성 옴니아 까기" 정도로밖에 안보이네요.
    • Insua90
      2009/11/24 21:30
      단순 제품 스펙을 얘기하는데 엉뚱하게 A/S를 물고
      늘어지시네요. 사실 애플 A/S 시스템이 국내 유저들에겐
      너무나도 생소하고 어찌보면 불합리적일수도 있겠죠.
      그리고 무조건 리퍼 교체가 나쁜 것은 아닙니다.
      무슨 a/s 맡겨서 부품 공급받고 수리하기 까지
      1-2주씩이나 걸리는 일이 비일비재한데 그런 면에
      비하면 훨씬 리퍼비쉬가 더 안정적일 수도 있습니다.
      물론 매우 자잘한 것 까지 리퍼를 받아야 하는 불편함
      이 매우 큰게 단점이지요.
      그리고 a/s 기간이 1년인지 2년인지 아직 정확하게
      공지된 바 없습니다.
      아이폰 혹은 아이팟 터치의 렉을 말씀하시는게 아니고
      일반 아이팟을 얘기하시는 건가요? 제가 아는 형의
      터치팟을 자주 만져보는데 도대체 어느 부분에서 렉을
      느껴야 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지적좀 부탁드립니다.

      이 글 옴니아 까는 글 맞습니다.
      그런데 거기에 빈정상해서 발끈해서 똑같이 따라서
      아이폰 까면 당신도 똑같은 사람됩니다.
      뭐 그렇다고 이 글쓴 분이 나쁜 사람이란 의미가
      아닙니다.
    • 터치팟
      2009/11/24 21:41
      렉이 장난 아니게 걸리는 프로그램이 뭐가 있습니까?
      저도 쓰다보면 간혹 렉이 있을때도 있습니다.
      근데 윈터보드로 바탕화면 이나 다른거 꾸미면 렉이 가끔씩 있지 게임모드로 바꿔주고 사용하면 렉? 풉..

      그리고! WM 자체가 삼성에서 만드는 물건이 아니라 MICROSOFT 에서 전세계를 대상으로 판매하는 물건이란건 아시겠죠? 삼성에서 펌웨어 아무리 업글한다고 WINDOWS MOBILE 본연의 특색이 사라지는건 아닙니다
      MICROSOFT 에서 WM7 을 획기적으로 내놓는게 차라리 희망적이죠

      옴니아2, 엑페, 다이아 등 내놓으라 하는 스마트폰을 딱 1달 정도 사용하는 분들께 아이폰 1일만 써보게 하면, 상당히~ 많은 사람들이 아이폰 안산걸 후회할껄요?

      그리고 아이폰 애플케어 구매하면 2년 보장 입니다... (한국 아이폰도 애플케어 구매 가능하리라 생각됨)
      핸드폰 떨어뜨려서 액정 갈고 얼마 또 쓰니까 메인보드 나가버려서 또 수리해야 하고.. 베터리 두개 다 수명 다해서 베터리 추가 구입해야 하고... 차라리 애플케어 구매해서 2년간 보장 받을래요~~~
    • 사베리오
      2009/11/24 22:12
      우선 애플 컴퓨터를 사서 써보시길 간절 원하며, 써보신 후 아이폰이 왜 전세계적 추앙을 받았는지를 생각을 해보시길 바랍니다. 그럼 우선 OS문제는 해결이 될거 같고..

      아이팟이 렉일 걸리다는 말은.. 뭐 그럴 수도 있겠지요. 그러나 스마트 폰에서 그러니까 윈도우가 깔린 것 중에서 다운이 됩니다. 스마트 폰을 써 본사람이라면 어느 정도 이해를 할 것으로 판단되는 군요.

      저 같은 경우는 삼송 M420부터 스마트폰은 계속 상위기종으로 바꿔가면서 내리 써본 사람이기 때문에 님의 말을 보고 있노라면 아이폰을 사고자하는 사람을 위장하여 아이폰 까기 정도로 밖에 안뵈는 군요.

      A/S부분은 애플케어를 산다거나 별도의 방법을 취하겠지요. 아직 아이폰이 나와서 첫 a/s사례가 없기 때문에 뭐라고 말을 하기는 난해하나.. 삼송의 폰은 국내 사용자를 베타 테스트를 하기 때문에 뽑기를 잘하셔야 할겁니다. 적어도 애플 제품은 뽑기 걱정은 안해도 될테니..
    • Eun
      2009/11/25 08:03
      솔직히 그 부분에서도 언급하고 싶었는데요.
      제가 펌웨어 부분을 잘알지 못해서 말이죠.

      아이폰이 3세대까지 나온 지금 2년전에 나온 1세대 아이폰도 3세대 만큼 유용하게 쓰이는 이유는 애플의 지속적인 펌웨어 때문입니다.
      그것도 1.00 버전에서 1.02,,1.003. 1.1뭐 이렇게 진화된게 아닌
      1.0 --> 2.0 --> 3.1 --> 3.1 과 같이 놀랍게 발전되었습니다.
      동기화 시켜주는 아이튠스 프로그램도 그와 함께 진화되었죠..
      이 펌웨어 부분에서 삼성이 새로운 핸드폰 말고 기존의 핸드폰 유저들에게 동일한 해택을 주고 있는지 궁금합니다.

      그리고
      제글은 옴니아가 싫어서 쓴글이 아닙니다.
      처음부터 다시 정독하시면 이해하실듯 싶습니다.
      Ethan님의 글에 가슴이 아파오는군요. ㅠ.ㅠ
    • 하지만
      2009/12/04 12:37
      국내 아이폰에는 애플케어가 없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 추후 아이폰 관련 애플케어가 안나오면 1년이후에는 소비자 부담이...후덜덜 해지는거죠..
    • as기간
      2009/12/07 13:53
      1년 이후 AS비용 100%는 삼성 모든 핸드폰도 같습니다
    • 솔까말
      2010/02/18 10:14
      불만이면 용산가면됨 잡스횽이 딱잡아서 불법이라곤 안했는데 AS는 안된데 모순이긴 하지
  19. 머피
    2009/11/24 21:22
    말씀하신 것중에 또 그리고 가장 중요한것은 마지막에 있는거 같네요. 애플의 OS라는 점 말입니다. 아이튠 사용해보고 삼성애니콜 피시매니저인가 하는거 한번 사용해보세요. 도저히 비교도 안됍니다.

    마치 한국차만 타본 사람들이 소나타가 캠리보다 좋다. 이렇게 이야기 하는 것과 동일하다고 생각합니다.

    저도 미국에 있을때는 아이폰 별로 안좋아햇지만..(비싸고..ATT네트워크도 그렇고..) 한국와서 동생의 햅틱이나 뭐 그런 스마트폰보고 깜짝 놀랏습니다. 이렇게 버벅대는걸 팔아먹을수 있는건가 하고요..

    아이폰을 써봐야 된장인지 거시기인지 알겟지요. ㅎㅎㅎ
    • 일본
      2009/11/25 01:29
      버벅대기만 합니까...
      한국보다는 덜하지만 일본에서 삼성....
      고장 엄청 많고 소프트적으로 엄청 불안합니다...
      한국 휴대폰 쓰고싶어도 이거 언제 고장날까 불안해서
      안 씁니다...
  20. 머피
    2009/11/24 21:26
    많은 분들이 AS걱정을 많이 하시지요. 한국내 출시되는 폰들은 마치 베타폰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소비자들은 베타테서터이고요. 원래 차는 6개월지나지 않은 새 모델을 사면 안돼는 것처럼.. 물건들이 다 그렇지요. 삼성이나 내수용폰은 6개월마다 모델바뀌니까.. 뭐 계속 베타테스트만 하다 마는거지요.

    출시할때 어느정도의 완성율을 가진 제품을 출시하느냐는 도덕적인 면이 내수용 제품을 팔아먹는 한국기업들에게는 부족합니다. 모든걸 돈과 마케팅으로만 생각하지요.

    토요타 캠리가 들어오고 5년후.. 아이폰이 들어오고 1년후.. 한국 시장도 많이 바뀌고 한국기업들의 도덕성도 좀 제자리를 찾아가길 바랍니다.
    • 법칙
      2009/11/24 21:30
      동의합니다. 저도 전에 한국 대기업에 다니다 지금은 전직을 했는데, 그쪽에서 근무할 때 제품 완성률이 낮아도 출시 일정 맞추기 위해서 무조건 내보내곤 했습니다. 이슈 발생하면 AS해주면 된다고...ㅎㅎ 그러면서 제품 안정화 시키고 품질 수준을 끌어올리곤 했죠...
  21. wkdus
    2009/11/24 21:41
    논점 선수는 어딜로 가셨는지 물타기 선수들만...뛰고 계시네요^^
    결과적으로 자꾸 개방되서 국내소비자를 봉으로보는 국내기업들 정신차렸으면 좋겠습니다.(우물안의 개구리 취급하는 기업들 빨리 정신차리시길)
    • Eun
      2009/11/25 08:05
      제가 이야기 하고자 하는 의미들을 모르시는걸까요?
      너무 앞서나가시고 주제에서 멀어지는 댓글들이 많으니 당황스럽네요.
      wkdus님처럼 제 이야기의 초점을 다들 잘 맞추어 주셨으면 하네요.
      감사합니다.
  22. 음음
    2009/11/24 21:42
    동의하는부분도 많습니다만, 그렇지 않은부분도 있네요. 어플리케이션의 경우 미국이라면 아이팟이 당연히 좋겠으나, 한국에서라면 상황이 틀립니다. 엡스토어 핵심인 게임컨탠츠는 한국정책상 아예 사용할 수 없고, 태반이 미국/미국인의 관점에 맞춰진 것들입니다. 해상도 차이를 wm 어플중에 지원안하는 것이 많다는 이유만으로 넘겨버리기에는 차이가 너무 큽니다. 텍스트 한번 보고 나면 400x 해상도는 갖다 버리고 싶을 정도입니다. 저도 아이폰이 잘 되기를 바라는 사람 중에 한 명 이지만, 옴니아2도 분명 장점들이 있습니다. 닥치고 아이폰 혹은 닥치고 옴니아 라고 결정하는것처럼 바보짓이 없죠. 차이를 인정하고 자신에게 맞는 것을 사는게 제일 좋을듯합니다. 어찌보면 우리나라 휴대폰 시장의 제일 큰 문제는 제조사 보다는 99%내수시장에서 수익을 얻는, 즉, 국민들, 특히 장기 충성 사용자들의 등처먹고 피빨아먹는 이동통신사들이라고 생각합니다.
    • ㅇㅇ
      2009/11/24 21:58
      자꾸 게임어플 안된다는 분들 계신데,
      근거 없습니다. 앱스토어 계정을 해외계정으로 등록만 하면 그대로 어플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아예 사용할수 없다'는 말은 어이가 없네요-_-; 하물며 '사용하기 힘들다'라고 하기도 애매합니다.
      그냥 국가설정만 바꾸면 되거든요.
      텍스트 한번보면 400해상도는 버리고 싶을정도라..
      사이즈차이가 크지 않은 상태에서, 해상도가 높아지면 오히려 글자크기는 작게 보이는게 맞지 않나요-_-? 글자크기를 늘리면 된다고 하신다면, 그 넓은해상도의 장점이 되려 줄어드는거구요.
      -_-;
      이통사들이 큰문제인건 맞는 말씀입니다.
      이통사 S와 제조사 S. 국내대기업 둘이 제일 큰 문제입니다.
    • 샤카잔
      2009/11/24 23:09
      일단 앱스토어에 있는것중 한글화안된게 뭐 몇개라느니
      게임은 정책상 안된다느니..

      이런 글쓰는 사람 or 기자는 아이폰/아이팟터치 안써봤다고 보시면 됩니다. 그냥 누가 하는 얘기 줏어듣고 다시 글적고 있는 수준입니다.

      우리가 아무리 여기서 떠들고 글써제껴봤자
      아이폰 출시이후에 주변에서 쉽게 구해서 써보고 비교할 수 있는 상황이 되면 자연스럽게 알게 될 겁니다.

      지금 저도 아이폰을 쓰고 있고, 우리 회사에 옴니아2 갖고 계신분이 있는데.. ㅎㅎ 상상에 맡기겠습니다.
      저한텐 자존심이 있어서 얘기를 못하는데 다른 직원들한테 엄청 투덜거린다고 하시더군요 ㅎㅎㅎㅎㅎㅎㅎㅎ
    • 지후아빠
      2009/11/24 23:31
      옴니아2의 AM OLED 방식이 Real WVGA가 아닌 것은 알고 계신지요? 옴니아2 는 펜타일 방식으로 Real WVGA와는 괴리가 있습니다. 실제 REAL WVGA 제품과 TEXT 비교해보시면 색감등의 장점은 있을 수 있지만 육안으로 식별 가능할 정도의 가독성 차이를 보입니다.
    • Eun
      2009/11/25 08:06
      지후아빠님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그 차이를 조금더 자세히 설명해 주셨으면 좋겠네요. ^^
  23. 고영혁
    2009/11/24 21:53
    이런 진실이 뒤에 있었군요. 쌈송이 HW 스펙 마케팅을 시작하는 것을 보면서부터 왠지 느낌이 이상했었는데... 널리널리 알리도록 하겠습니다. 하여간 기존 언론들이란...
    • Eun
      2009/11/25 08:07
      언론만 주무르면 소비자들은 따라온다고 아나봅니다.
      진실이 큰 힘을 발휘하지 못하는 이 시대가 안타까울 뿐입니다.
      고마워요. ^^
  24. porco
    2009/11/24 22:09
    "드릴을 사는 사람은 멋진디자인의 드릴이 필요한게 아니라 9mm의 구멍이 필요한거다." 란 말이 있죠..

    우린 기계를 사는게 아니라 그것으로 할수 있는 무엇을 사는거에요...

    그래서 아이폰이 기존폰과는 다른 이유이고 놀라움이었던거라구 생각해요.

    놀라운 다양함을 가능케 하는.... app


    옴니아2로 무얼할수 있죠?
  25. 흠....
    2009/11/24 22:16
    참 글 주제랑 다르게 잡다한걸로 태클 거는분들
    많네요 요즘 아이폰들 기사보면 옴니아2랑 비교해서
    옴니아2가 더좋다는식에 기사들이 많습니다
    뭐따지고면 모든기사가 옴니아가 좋다고 떠들어대는데
    글쓰신분께선 너무 일장적으로 아이폰이 않좋다는 글만
    올라오다보니 이렇게 쓰신것같습니다
    글 내용은 대부분 동의합니다
    왜 기사가 아이폰이 더월등하다 라는 기사가 안나오는지
    모르겠지만 매번 기서룰 볼때마다 삼성이 돈들인것같은
    그런기사가 허다합니다 절때아이폰 장점은 언급없이
    옴니아2의 장점과 비교하여 기사를 작성하고

    기사라함이 평등한 조건에서 이건 뭐가장점이고 뭐가단점이다
    이런 앞뒤가 있어야하는데 기사대부분은
    앞뒤가없이 무조껀 아이폰보다 옴니아2가 진리다 라는식의 ㅎ
    아무튼 이 글이 많이 알려져서 여러사람이 보구
    평등하게 비교해보구 제품구입 할수있었음 좋겠습니다

    터치로 글쓰다보니 뭐 글이앞뒤가없는것같네요
    • 사베리오
      2009/11/24 22:20
      그건 대략 몇 가지로 좁혀 생각을 할 수 있을 거 같습니다.

      우선은 애플 컴퓨터를 사용하는 층이 적기 때문에 애플 운영체제에 대해서 전혀 알지를 못하고..

      그 다음으로는 아이폰이 아직 한국시장에 뿌려지지를 안아서겠지요. 물론 전자기기들 마다 결함은 모두 있기 마련입니다. 전체적인 팩트로 봐서는 아이폰이나 옴니아나 그 우위를 가늠하기가 어려운 사실이죠.

      왜냐? 아직 국내 유저가 사용해 본 사람이 거의 없기 떄문이죠. 때문에 삼송을 지지하는 기사는 시장에 아이폰이 풀리고 난 다음에도 상관이 없다는 겁니다. 그래야 시장에서 구입을 한 사람들이 객관적인 평가를 할테니까요.
    • Eun
      2009/11/25 08:09
      기사의 기본은
      진실과 공정성이 아닌지요.
      아이폰과 옴니아2에 관련된 대부분의 기사는
      기사가 아니라 광고입니다.
      그러한 사실이 씁쓸할 뿐입니다.
  26. 좋은 글 꽝꽝!! ^^
    2009/11/24 22:30
    우연찮게 들어와서 좋은 글 읽고 갑니다.
    퍼가도 되지요? ^^
    • Eun
      2009/11/25 00:38
      퍼 가셔도 됩니다^^
      정보는 공유되어야하고
      진실은 알려져야 하니까요 ^^
  27. 법칙
    2009/11/24 22:32
    문제는 이런 기사들이 휴대폰에 대해 잘 모르는 사람들을 현혹시킨다는 거죠. 스마트폰을 구매할 정도의 사람들이라면 알아서 판단해서 아이폰이던 옴니아던 사겠지만, 일반적으로 휴대폰을 구매하는 대다수의 사람들은 이런 기사만을 믿고 옴니아가 아이폰보다 월등하다고 믿게 된다는거죠.. 그렇기 때문에 객관적 비교가 없는 기사는 소비자들의 선택권에 제약을 준다는 것이죠. 그래서 이런 글들이 널리 알려져서 소비자들이 직접 판단하고 구매할 수 있도록 해줘야 된다고 봅니다.
    • Eun
      2009/11/25 08:10
      맞습니다. 법칙님...
      판단은 소비자가 하는거구요.
      기자님들이 일방적으로 이폰이 좋으니 사라고 강요할 수는 없습니다.
      이제 조금만 있으면 아이폰에 대한 진실들이 더 많이 나오겠군요. ^^
      고맙습니다.
  28. rice
    2009/11/24 22:38
    내가 이 글 본문을 보고 또 댓글을 보고 느낀 점은...울 나라 사람들 독해력 정말 떨어 진다는 것이다... 다시 한번 본문을 읽어 보라고 하고 싶다. 글쓴이가..."왜" 이 글을 썼는지.
    • Eun
      2009/11/25 08:11
      이야기의 중심은 사라지고...
      배가 산으로 가는 느낌이랄까요?
      rice님 감사합니다. ^^;
    • 회색별
      2010/01/04 03:18
      긴 글들을 안 읽어와서 그런 듯 합니다.
      짧고 자극적인 댓글 위주의 글쓰기 훈련이 낳은 결과.
      (이렇게 짧게 댓글 다니 저도 그 결과물일까요?
      아이폰으로 댓글 달고 있어서 길게 못 쓰네요.^^)
  29. 터치팟
    2009/11/24 22:42
    예약 판매 한지 2일만에 옴니아2 전체 개통량을 만대 가까이 추월해버린 아이폰..

    대한민국에 이제 나오려는 폰이 네이버 뉴스 검색 하면 아이폰 이란 단어가 들어간 기사는 무려 15000개..

    한국 최고가 폰, 최고사양 스마트폰등 각종 이슈를 일으켰던 옴니아 시리즈는 6000개도 안되고... (2는 888개)

    뭥미?

    잡생각 다 버리고, 아이폰 쓰면 적어도 "괜히 샀다" , "할거 없네" 란 소린 안나옴
    • Eun
      2009/11/25 08:13
      한국에서는 6000개의 기사라도 있군요..
      해외 언론에서는 출시가 된다는 기사외에는 별로 없습니다.
      언론에서는 AT&T의 아이폰에 대항하여 꺼내든 버라이즌의 히든카드는 옴니아2라고 떠들어대지만 진실은 옴니아2가 아닌 모토롤라의 드로이드입니다.
      대한민국 언론 어떻게해야 변할 수 있을까요? ㅜ.ㅜ
  30. Magicboy
    2009/11/25 02:30
    제 .. 태생적 한계로 인해.. 직접적인 언급은 못하겠지만..
    어차피 마케팅의 영역이라고 생각됩니다. 실제 성능이슈는.. 글쎄요..-_-;;..
    S 사의 냉장고가 L사의 냉장고에 비해 딸리는 점이 있지만. 그걸 굳이 광고에서 드러낼 필요는 없는 것 처럼요..

    전 오히려 아이폰이 국내에서 성공할 꺼라는거에 조금 의구심이 듭니다. ( 물론 저도 곧 구매하긴 할꺼지만..--;; ) 여러가지 이유가 좀 복합적이지만... 이미 아이폰은 일본에서 실패했고, 중국에서도.. 실패하는 수순을 밟고 있습니다.. 유럽과 미국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곤 하지만.. 여전히 미국내 휴대폰 1위는 삼성입니다. ( 스마트폰 분야에서는 애플이 1위.. 노키아가 2위.. 삼성이 3위하고 있죠.. 그리고 시장 규모차이는.. 뭐 휴대폰이 스마트폰 시장에 비해 아직은 한참 높구요 )
    미국 소비자들은... 왜 애플꺼 안사고 삼성껄 사고 있는걸까요?? ..
    역시 마케팅 능력의 차이겠죠..쩝... 그리고 소비자의 Needs 에 더 부합하는 제품 라인업은 삼성이 훨씬 풍부하죠..

    덧. 위에서 말한 일본, 중국 사례는 제가 틀렸습니다
    덧2. 스마트폰 분야의 순위 역시 틀렸습니다 ㅜㅜ
    덧3. 조오기~ 아래에.. 다시 정리해서 적었습니다.
    덧4. 원문 수정은 역시 예의가 아닌듯 하여.. 걍 틀린대로 놔둡니다 ㅜㅜ
    • 태생적
      2009/11/24 23:10
      한계라 함은 삼성 다니신다는 말씀이신가요 ?
    • 샤카잔
      2009/11/24 23:17
      니즈에 부합하는 제품 라인업이 풍부하다. 라는 표현보다는 그렇게 보이도록 하는 능력이 아직까진 한국에서 삼성이 더 먹힌다. 라고 표현하시는게 맞을 것 같고요.

      일본과 중국은 한국하고의 상황이 많이 다른데
      전자 다니시면 아실텐데..
      중국은 이미 홍콩발 팩토리언락폰이 무수히 배포되고 있는 상황에서 Wifi가 거세된 정발폰이 나온 마당이니.. 잘 팔리면 그게 이상한거겠죠.
      일본은 아이폰도 울고갈만한 다양한 기능과 어플이 이미 내장되어 있는 피쳐폰 시장이 장난이 아닙니다.
      그리고 아이폰이 일본에서 실패했다는 건 거짓정보인것으로 판명이 되었는데..?
      나중에 시간되실때 일본 핸드폰 시장쪽에 한 번 다녀보세요..
    • ㅇㅇ
      2009/11/24 23:24
      신경안쓸라고해도 자꾸 이글에 달린 댓글을 보게되네요.
      왜 시장규모얘기가 나오는지 모르겠네요.
      '미국 소비자들은... 왜 애플꺼 안사고 삼성껄 사고 있는걸까요?? ..'
      거 답답하십니다.
      애플에 스마트폰이 아닌 보통 핸드폰이 있나요?없죠?
      그럼 봅시다. 스마트폰만 따져봅시다.
      '스마트폰 분야에서는 애플이 1위.. 노키아가 2위.. 삼성이 3위하고 있죠'
      직접 언급하셨네요.
      그럼 묻겠습니다. 미국 스마트폰 소비자들은.. 왜 삼성꺼 안사고 애플껄 사고 있는걸까요??
      스마트폰 소비자의 Needs에 더 부합하는 제품은 삼성의 라인업들 다~ 제끼고 애플의 '아이폰'라인업이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삼성 국내품들이 해외수출품과 스펙이 같나요?
      이리저리 많은 말씀하셨습니다만, 별로 공감은 안가네요
    • ㅇㅇ
      2009/11/24 23:25
      덧붙여서, 중국아이폰은 우리나라회사들이 스펙다운시키는것처럼,
      무려 아이폰에서 '와이파이'를 제거했습니다.
      -_-
      팔리겠습니까 이거.
    • 눙이
      2009/11/24 23:26
      글이 참 재미있네요..
      중국과 일본에서 아이폰이 실패했다는 것은 어디에서 나온 말인가요? 일본 서점에 가보면 무엇이 일본내에서 가장 이슈인지 알수 있다죠? IT 부류에 가면 가장 전면에 내세운 것이 아이폰 관련 서적인 것은 아시나요?
      외산 모바일 기기에서 유일하게 아이폰이 성공했다는 기사들은 누가 작성한 것일까요?^^

      또한 스마트폰에서 SS/LG 제품은 아이폰 님이 작성하신대로 Other 입니다.

      태생적 한계로 사실을 감추시는건가요?^^
    • 눙이
      2009/11/24 23:28
      참고로 11월 첫주 일본 휴대폰 판매순위 링크합니다.
      10위 안에 아이폰이 3개네요..ㅎㅎ

      물론 1위는 아이폰입니다.

      http://plusd.itmedia.co.jp/mobile/articles/0911/13/news047.html
    • 아이폰
      2009/11/24 23:39
      제가 가장 싫어하는 사람이 바로 당신 magicboy 같은 사람입니다. fact를 왜곡하고 거짓말을 양산하는 부류.

      「스마트폰 분야에서는 애플이 1위.. 노키아가 2위.. 삼성이 3위하고 있죠 」

      장난합니까? 스마트폰 점유율에서 삼성은 5위 안에도 못든답니다. 삼성은 others로 집계됩니다. 삼성은 대만의 HTC보다도 스마트폰 점유율이 낮은 회사이구요.
      리서치 인 모션/ 노키아 / 애플/ HTC /palm 정도고 나머지는 others 수준입니다.

      중국에선 이미 아이폰 짜가류가 300만개가 유통중입니다.홍콩판 아이폰보다 더 많이 팔리는 게 중국의 개조 아이폰입니다.

      그리고 일본에선 소프트뱅크의 아이폰 판매량이 120만대가 넘었구요
      아이폰 단독 출시한 소프트뱅크는 회사 최고 이익을 달성했습니다.

      제발 쥐뿔도 모르면, 거짓말로 소비자들 현혹시키지 마십시오.
    • Magicboy
      2009/11/24 23:57
      예상했던 거지만.. 격하게 욕을 들어먹는군요..^^;
      (저도 iMac 과 MacBook 유저이고... 지금은 M&A 된 모 회사에서 휴대폰 게임 개발도 했었고... 국내의 폐쇄적 모바일 환경에 항상 욕하는 사람입니다.. 적으로 인식하지 말아 주세요 ㅜㅜ .. )

      그냥 생각나는 대로 적어서 제가 잘못알고 있는 정보도 있었구요..
      ( 일단 삼성이 스마트폰 3위는 아니구요.. 착각했습니다.. 스마트폰 시장만 월드와이드로 보면..2009년 Nokia 가 45% 로 1위, 림이 18.7%, 애플이 13.3%, HTC 3.0 % .. 삼성은 말씀하신대로 열외입니다..^^; .. 삼성과 LG .. 합쳐서 4% 수준이군요..;; IDC에서 각 시장조사 기관의 자료를 종합한 수치입니다. 통계 기관 별로 5% 오차 범위)

      그리고 스마트폰 시장은 전체 휴대폰 시장의 11.4%~15% 선입니다. ( 15% 는. 이추세대로 올해를 마감할 경우의 추정치 )

      제가 하고 싶었던 말은..
      성능을 부각시키던 뭘 어떻게 하던.. 그건 마케팅의 영역일테니.. 국내에서 성공 여부는 알 수 없다 엿습니다 -_-;
      ( 괜히 제대로 모르는 일본, 중국 예를 들었다가.. 독박썼군요.ㅜㅜ.. )
    • 일본
      2009/11/25 01:38
      넵 일본 실패 안했습니다....^^
    • Eun
      2009/11/25 08:14
      Magicboy님 댓글들에 상처 받으시지 마세요.
      죄송합니다.
      제가 논란의 여지가 있은 글을 써버렸군요.
      미안합니다.
  31. 솔직히
    2009/11/24 23:05
    아이폰 쓰는사람들이 짜증나는이유가 아이폰안쓰는사람보다 우월하다는 의식이 깔려있어서 그렇죠.. 넌 아이폰 안쓰고 저질 광고에 낚여서 파닥대는 허접한 소비자다 라고 전제하고 글을쓰니 다른 폰쓰는사람은 고깝게 볼수밖에 없죠..다른 폰쓰는사람들도 따질건 따지고 필요한 기능 있으니깐 산건데.. 이번 문제도 오히려 실제클럭따지면 삼성광고가 틀리지도 않습니다.. 그리고 L2캐쉬에대해서는 광고에서 언급도 안했는데 그걸 들먹일거면 광고가 어쩌니 하는 말을 하면 안되죠..
    • 샤카잔
      2009/11/24 23:20
      네.

      "난 이러이러한 기능이 더 필요하고 나에게 맞아서 xx폰 샀다" 라고 했는데도 까던가요? 그럼 그 사람 같이 까세요. 격하게.

      지금 우리가 문제삼는건 되지도 않는 거짓말과 있지도 않은 사실을 만들어내가면서 굳이 할필요 없는 절대비교를 하고 있다는거죠.

      저도 아이폰 쓰고 있지만 주변에서 "급하게 떠오르는 아이디어를 적을 메모장과 화끈한 멀티미디어 환경이 있는 폰이 필요해"라고 하는 사람에게 옴니아2 권하고 있습니다.

      솔직히 각자 장단점이 있어서 뭐가 진리다. 라고 얘기하는 거 자체가 무리가 있다는 걸 '솔직히'님도 알고 나도 아는데, 굳이 되도 않는 거짓정보를 가지고 그렇게 퉁쳐서 아이폰<<옴니아2 라고 해대는 사람들이 있으니 그게 문제죠.
    • ...
      2009/11/24 23:25
      그러니깐 지금 삼성에서 홍보하는게 거짓정보가 아닌데 거짓정보라는 뉘앙스로 말하고 있으니깐 하는말이죠..이게 제대로 까내리는거죠..도덕성도 까고 스펙도 까고.. 님의 말대로하려면 아이폰의 장점을 말하던가했어야지요..
    • 눙이
      2009/11/24 23:33
      글을 잘못 이해하신 듯...
      아이폰 사용자가 우월하다는 내용이 아닌
      아이폰이 옴니아보다 성능면에서 차이가 거의 없다.

      그러나 돈받고 기사쓰는 기자님들께서
      마치 옴니아가 우월한 것 처럼 기사를 쓴다.

      사실을 알고 구매하자.

      는 내용의 글 인것 같습니다만...
    • ㅇㅇ
      2009/11/24 23:34
      거참 답답하네요.
      '아이폰 쓰는사람들이 짜증나는이유가 아이폰안쓰는사람보다 우월하다는 의식이 깔려있어서 그렇죠'
      누가 그런가요?
      지금 이글이 나오게 된 배경이 뭘까요?
      아이폰은 출시도 전인데 S랑 S가 쫄아서 '옴니아가 아이폰보다 우월하다, 아이폰쓰는 니들은 비싼돈주고 허접한 기계사는거' 이런식의 기사들을 내니까 그렇죠.
      '다른 폰쓰는사람들도 따질건 따지고 필요한 기능 있으니깐 산건데'
      이말 계속 밀고 나가시는데, 누가 일반 피쳐폰쓰는사람들 멍청하다고 했나요? 그냥 사양가지고 아이폰 안까면 됩니다. 옴니아옴니아하면 옴니아쓰시면 되구요.
    • ...
      2009/11/24 23:35
      위에서 이 글 쓴 분이 친절하게도 이 글은 삼성의 마케팅방식을 까는거라고 댓글을 달아주셨네요....
    • Eun
      2009/11/25 08:17
      솔직히님
      그런 우월의식으로 쓴것 아닙니다.
      2년째 아이폰을 사용한 유저로써 좋은걸 어떻하죠?
      사용한 기기가 너무 좋으면 좋은 리뷰들 싸이트들에 올려놓지 않습니까?
      그런거라고 봅니다. ^^
      그리고 삼성광고를 이야기 하지 않았습니다.
      언론의 기사들을 이야기 한거죠..
      하기야..지금 언론의 기사들은 대부분 삼성의 광고라고 보시는게 맞네요. ㅜ.ㅜ
    • Eun
      2009/11/25 08:18
      눙이님께서 제 글의 핵심을 짚으셨군요.
      감사드립니다. ^^
    • 블쿠리
      2009/12/04 22:07
      진짜 제가 본 댓글중에 가장 유치하고 논리적이지 못한 댓 글이네요...
      "아이폰 쓰는사람들이 짜증나는이유가 아이폰안쓰는사람보다 우월하다는 의식이 깔려있어서 그렇죠.. 넌 아이폰 안쓰고 저질 광고에 낚여서 파닥대는 허접한 소비자다 라고 전제하고 글을쓰니 다른 폰쓰는사람은 고깝게 볼수밖에 없죠.."

      이건 과잉일반화의 오류아닌가요? 개인의 주관적인 생각을 "아이폰쓰는사람들이"라고 확대 해석할필요도 없을 뿐더러 이 댓글을 다신분 주변의 몇몇 아이폰사용자가 그렇게 생각한다고해도 모든사람이 그렇지는 않죠
    • 신건영
      2010/02/21 10:56
      '솔직히'님 말씀은 아이폰 사용자의 인지부조화를 말씀하신 듯한데요. 아이폰 구입 후에 아이폰 장전이 되는 스펙에 대해서 더욱 열심히 알아보고 옴니아의 단점을 적극적으로 알아보는 거. 그리고 아이폰의 단점은 다른 뉴스나 글에서 찾아봐야 하고요
      참고로 저는 옴니아랑 아이폰은 안 써봤고요. 윈도우계열 PDA폰, 스마트폰만 써봤고 지금은 4655 씁니다. 저도 인지부조화인지 몰라도 나름대로 잘 쓰고 있는데요. 주식거래, 모바일뱅킹, 인터넷(이메일, 웹하드), 전자책, 사전(백과, 영한, 한영...), 암기왕, 재무계산기 등.
      그리고 주변에 아이폰 산 사람들이 그렇게 효율적이고 생산적이으로 잘 쓰고 있다고 판단은 안되고 터치를 이용한 킬링타임용 어플빼고는 윈도우모바일보다 어플이 더 좋다는 의견도 별로 와닿지 않는데요.
      꼭 아이폰이 있어야한 되는 어플 중에 꼭 필요한 어플이 뭐가 있나요?
      또 글제목은 진실이지만 개인 블로그에 주관적으로 적었다고 하시는데 본인과 다른 의견은 틀리다라고 말씀하시는 의미로 들리는 것도 제 난독증과 독해력의 부족인가요?
      마지막으로 이 게시판 댓글에는 옴니아 옹호하시는 분 소수(일부는 삼성관계자로 불리고)와 아이폰 옹호하시는 분 다수가 있는 거 같은데...
      제가 윈도우모바일 스마트폰을 쓰면서 인지부조화에 빠져있는 것처럼 옴니아와 아이폰을 소유하시면서 인지부조화에 빠지신 분은 없기를 바랍니다.
  32. 그리고
    2009/11/24 23:09
    그리고 위에 스텔D님이 말한 댓글에는 어떠한 반론도 없구요.. 핵심을 찝어서 말했는데 그말을 핵심을 벗어났다고 댓글을 달더군요...원래 광고는 장점을 부각하고 단점을 감춰야하는겁니다..광고도 회사의 역량이고요... 거짓광고가 아닌 이상 잘못된건 없다고 봅니다...
    • 언론의
      2009/11/24 23:14
      기사가 광고인가요? 아마도 위 분에게는 모든 삼성 관련 기사가 삼성 광고로 보이시는 모양이군요. 뭐, 틀린 말도 아닙니다..
    • ...
      2009/11/24 23:18
      언론에 스펙 공개하는 것도 자기 제품 홍보지요..이상한 부분으로 꼬투리 잡으려하시네요..
    • Eun
      2009/11/25 08:20
      언론에 스펙만 공개한거라면 이해가 되지만
      그 이상이고 일방적인 비교를 통해서 옴니아2에게만 손을 들어주니까 문제겠죠.
      게다가 나오지도 아이폰이니 사용한번 해보지 못하고 아이폰을 끌어 내리려고 하니 더 문제가 되지 않았나 싶습니다.
      이제는 기사인지 광고인지 구분이 안가는 시대가 되었군요.
      그런 현실이 안타깝습니다. ㅠ.ㅠ
  33. 아이폰
    2009/11/24 23:12
    아직도 감압식이 좋은 줄 아는 사람들이 있군요.

    멍청한건지 삼성 알바들인건지,

    삼성이 뿌린 홍보 기사에 낚인건지..

    삼성의 스마트폰 점유율의 2배가 넘는 HTC의 스크린도 정전식이고,

    최초의 안드로이드폰 G1도 정전식이고

    안드로이드 SDK 자체가 정전식에 맞춰져 있습니다

    노키아가 준비하고 있는 차기작 N900도 정전식이고,

    MS의 야심작 Zune HD도 정전식이고

    Zii egg도 정전식이고

    아이팟 터치 아이폰도 정전식이죠

    삼성 혼자 단가 싸고, 개싸구려의 감압식 쓰고 있으니 진짜 감압식이 좋은 줄 아나보네 ㅋㅋ

    그 정교한 작업? 그 잘난 감압식 스크린쓰는 삼성 스마트폰이

    해외 평가에선 laggy buggy slowly 소리 듣는 거 알고 있습니까?

    시급받고 일하는 알바들이여 , 지식이 없는 사람들이여

    제발 호도 하지 맙시다.
    • ...
      2009/11/24 23:16
      이런사람들때문에 애플빠가 욕을 먹는거죠.. 애플안쓰면 무식한놈들로 치부하는... 다른 소비자들도 고려할건 고려하고 합리적인 선택을 한답니다...대다수의 전문가 평가가 정전식이 좋다그래도 내가 감압식이 편하면 쓰는거지 왜 상대방을 무식한사람으로 치부합니까?ㅎㅎㅎ
    • 이건뭐
      2009/11/24 23:29
      참 팩트를 이상하게 보시네요 윗분은.
      리플 다신 분은 대부분의 해외산 스마트폰이
      뛰어난 반응력을 보이는 정전식을 사용하는데
      궂이 감압식을 사용하는 삼성을 까는거잖습니까.

      무슨 무조건 아이폰 쓰라고 그럽니까?
      당신 눈엔 그렇게 비치나보네요.

      애플 안쓰면 무식한게 아니라
      삼성의 병맛쩌는 언플에 놀아나는 당신들이
      무식하다는 겁니다. 정말 스마트폰에 대해
      관심이 있다면 적어도 삼성꺼는 쓸 생각을 말아야죠.
    • ...
      2009/11/24 23:33
      팩트니 뭐니 하더니 윗분말이나 님말이나 똑같은데요..?상대방을 애플안쓰면 무식한놈이라 하는거랑 저질광고에 놀아나서 삼성쓰면 무식한놈이라 하는거랑 뭐가다른가요?황당하네요 뭐라 할말이 없어요...
    • ㅇㅇ
      2009/11/24 23:39
      애플안쓰면 무식한놈이라는 건 어디적혀있나요? 저 난독증인가봐요
    • ...
      2009/11/24 23:42
      난독증이죠뭐.. 여기서 정전식vs감압식에서 감압식쓰는사람을 ㅄ취급한건 맞죠?
    • 이건뭐
      2009/11/24 23:47
      참 뭔소리 하시는지도 이해를 못하시네 ㅋㅋㅋㅋ
      님이 난독증이라구요. 저 리플 어디에서 애플
      안쓰면 무식하다고 했습니까?

      거기다 대고 애플 안쓰면 무식하다고 치부했다고
      하셨는데 도대체 어디서 그 근거를 받아들여야 합니까?

      뭔가 피해의식이라도 있으신건지;;;
      좀 안타깝네요.
    • ...
      2009/11/24 23:49
      에휴 깝깝하네요...ㅋㅋㅋ그러니깐 차근차근 이해시켜드리려는거잖아요.. 님이 정전식과 감압식에서 감압식 쓰는사람을 ㅄ취급한건 맞죠?
    • 이건뭐
      2009/11/24 23:54
      진짜 난독증이시죠?
      전 아이폰님이 남기신 댓글과는 전혀 무관하며
      전 단지 지나가는 사람의 입장에서 댓글에 댓글남기기를
      한겁니다. 정전식 쓰는 사람은 병신이라고 제가 직접
      말씀드린적 없는데요. 진짜 난독증 맞으시죠?
    • 이건뭐
      2009/11/24 23:55
      [리플 다신 분은 대부분의 해외산 스마트폰이
      뛰어난 반응력을 보이는 정전식을 사용하는데
      궂이 감압식을 사용하는 삼성을 까는거잖습니까.]

      제가 남긴 위의 글 단락이 제가 직접 주장하시는거로
      보이십니까? 정말 그렇다면 중학생보다 못한
      독해력을 갖추고 계시다고 감히 말씀드립니다.
    • ...
      2009/11/24 23:58
      에휴 뭐 한번에 갈게요.. 이해못하시면 어쩔수 없고요.. 님이 안쓰셨다지만 원 댓글에서는 감압식 쓰는사람을 ㅄ 취급한건 엄연한 팩트 입니다. 아이폰 안쓰면 ㅄ이라는 직접적인 단어는 없지만 삼성쓰면 ㅄ이라는 말은 있네요.. 제가 말한건 아이폰 안쓰면 ㅄ이라는 말과 삼성안쓰면 ㅄ이라는말이 별 차이가 없다는 뜻이네요..여기 댓글의 구도도 아이폰vs옴니아이고 무엇보다도 자기가 원하는걸 쓰는데 그거쓴다고 상대방 무시하는건 자기가 오히려 ㅄ인증하는거죠..
    • ㅇㅇ
      2009/11/25 00:00
      말귀를 못알아먹으시네요.
      정전식터치 애플만 쓰는줄 아십니까-_-?
      ...님!
      위에 '솔직히'님이랑 같은분이신듯 한데요,
      애플 안쓰면 부식한놈=감압식터치쓰는놈ㅄ(이것도 웃긴게.. 감압식터치쓰는 기계인 옴니아에 뭐라한거 같은데 감압식터치쓰는놈ㅄ이란말이 어디있죠?)이 어떻게 성립하나요?
      난독증은 저에게 있는게 아니었네요.
      글 다시한번 차분히 흝어보시기 바랍니다.
      그럴자신없으시면 이렇게 머릿속에 피해망상만 그득한채로 일일히 공격적 댓글다는거나 그만두시고요.
    • ...
      2009/11/25 00:02
      아 할말이 없네요...그냥 원댓글 정독한번하시면 얼굴이 달아오르실듯... 원댓글에서 비판타겟이 누구인지 한번만 다시읽어주세요^^ 정전식터치만에 대한 비판이라면 이렇게 나오지도 않습니다...정전식을 쓰는사람들에대한 비판이네요 계속 이상한곳으로 호도하지마세요...
    • 이건뭐
      2009/11/25 00:03
      ㅡ,.ㅡ; 제가 무슨 초능력자도 아니고
      저 멀리 전국 어디선가 컴퓨터 붙잡고
      키보드 두들기고 계실 당신의 머릿속까지
      어떻게 파헤칩니까?
      사실은 사실이잖습니까? 전 세계적인 추세가
      정전식 방식이고 이미 감압식 방식은 많이 밀렸습니다.
      그런 사실의 팩트를 무시하고 자신이 옴니아를 쓰는데
      감압식이 구리다고 해서 욕을합니까?(물론 님이 진짜
      옴니아를 쓰는지는 저도 모르겠고요)
      물론 아이폰님이 좀 흥분하셔서 댓글을 남기신거
      같지만 님도 똑같이반응하셨으니 님도 다를 바 없습니다.
      아이폰 안쓰면 ㅄ이라는 말과 삼성 안쓰면 ㅄ이라는
      말은 차이가 큽니다. 어떻게 별 차이가 없나요?
      여기 포스트 자체 댓글의 경쟁구도는 아이폰vs옴니아지만
      아이폰님의 댓글의 팩트는 다른 외산폰들은 정전식을
      쓰는데 왜 삼성만 감압식 쓰느냐는 식으로 쓰시지
      않으셨습니까? 근데 어떻게 여기서 애플 쓰면 ㅄ이라는
      의도가 나옵니까? 정말 비약 쩌네요.
    • ㅇㅇ
      2009/11/25 00:07
      아이폰 안쓰면 ㅄ이라는 말과 삼성 안쓰면 ㅄ이라는
      말은 차이가 큽니다. (2)

      아이폰님의 댓글의 팩트는 다른 외산폰들은 정전식을
      쓰는데 왜 삼성만 감압식 쓰느냐는 식으로 쓰시지
      않으셨습니까? 근데 어떻게 여기서 애플 쓰면 ㅄ이라는
      의도가 나옵니까? 정말 비약 쩌네요.(2)

      그냥 원댓글 정독한번하시면 얼굴이 달아오르실듯...(2)

      거참, 댓글 더 달기도 귀찮네요.
      열심히 댓글 다세요. 결국 읽는분들이 판단하실일이지요.
    • ...
      2009/11/25 00:07
      '시급받고 일하는 알바들이여 , 지식이 없는 사람들이여

      제발 호도 하지 맙시다.'라고 원글에 쓰여있네요..

      상대방 흥분시킬만한 글을 써놓고 점잖은 반응을

      바라는게 더 이상한데요?
    • 이건뭐
      2009/11/25 00:10
      님이 진짜 삼성 알바가 아니시라면
      발끈하실 이유가 전혀 없습니다.
      설마 그 문장을 보고 이러시는 건가요?
      ...그냥 댓글 그만 남기겠습니다.
    • ...
      2009/11/25 00:10
      정전식 터치가 좋다고 하는 글도 아닌 감압식 쓰는 사람의 인격을 무시하는 이런 댓글까지 옹호하는거 보니 참... 제가 흥분해서 논리적이지 못한점은 있는데 원댓글을 옹호하는 사람들 보니 한숨만 나오네요...
    • 이건뭐
      2009/11/25 00:12
      좋아요. 한마디만 더하죠.
      아이폰님의 댓글에는 그 어디에도
      감압식을 사용하는 유저를 병신 취급 한 적 없습니다.
      제발 비약좀 하지마세요.
      아이폰님이 흥분하셔서 저런식의 자극적인 댓글
      남기신거 남들이 보기 안좋다는거 저도 압니다만
      이런식으로 반응하실 필요도 없습니다.
    • ...
      2009/11/25 00:15
      행간좀 읽으시죠.. ㅄ이라는 말이 안나왔다고 ㅄ취급이 아닙니까?ㅎㅎ 당신은 정신지체아라고 하면 저는 당신을 정신지체아 취급한거지 ㅄ취급한건 아니네요...? 여기서 문제는 비판의 대상이 감압식 방식이 아니라 쓰는 사람들이라는데 문제가 있는겁니다....
    • ...
      2009/11/25 00:17
      그리고 당신이 제 댓글이 꼴보기 싫은만큼 저도 이 원글이 꼴보기싫은겁니다... 뭐 똑같은놈이라면 할수없지만 까려면 같이까야지요..먼저 글싸지른쪽을 옹호하는 위에 몇사람들때문에 더 열받네요...
    • Eun
      2009/11/25 08:21
      시장 흐름을 조금만 분석해 보면
      감압식이 대세인지 정전식이 대세인지
      싱글터치가 대세인지 멀티터치가 대세인지 쉽게 알 수 있을듯 한데요.
      단순 단가를 내리기 위한 선택인가요?
      아쉽기만 합니다.
      아이폰님 좋은 정보 감사드리요. ^^
    • envy
      2009/11/28 10:30
      이런걸 디씨 용어로 병림픽이라 하던가....

      원글에도 오해의 소지가 있긴 하지만

      (삼성 혼자 단가 싸고, 개싸구려의 감압식 쓰고 있으니 진짜 감압식이 좋은 줄 아나보네 ㅋㅋ <- 이 부분이.. 쓰는 사람을 욕하는건 아니지만, 진짜 감압식이 좋은줄 알고 있던 사람을 비웃는 어조는 사실이니...)

      아래쪽의 비약은 도를 넘어섰고....
    • papagei
      2009/12/25 21:17
      보통.....열폭한다고하죠.;;..

      ...님 열폭하고 계심.ㅡ-ㅋ
  34. 눙이
    2009/11/24 23:22
    나름 모바일 일도 해봤고, 홍보 일도 해봐서 객관적으로 보려 했는데
    기사를 읽으면서 아~ 스펙이 옴니아가 낫구나 라고 생각할 정도였으니
    일반 소비자들은 홀딱 빠져버렸겠네요..^^
    역시 대한민국 언론은 대단하다는 생각밖에...

    좋은 분석 잘 보았습니다.^^
    • Eun
      2009/11/25 08:22
      그게 언론의 힘이요.
      그런 힘을 잘못 사용하는게 문제구요.
      권력이나 돈에 좌지우지하는 언론들...
      방법이 없나요?
      슬퍼지는군요. ㅠ.ㅠ
  35. 웹톨이
    2009/11/24 23:30
    저도 옴니아2가 스펙상으로는 아이폰을 압도하는줄만 알고 있었는데 이러한 진실이 숨어 있었군요...어쩐지 체감속도만 하더라도 옴니아2는 아이폰의 상대가 되지 못하더라구요...어쨌든 저도 아이폰 예약구매를 해놓은상태라 28일이나 30일쯤 받아볼 수 있어서 일이 손에 안잡힌다는... ㅋㅋ
    • Eun
      2009/11/25 08:24
      직접 만져보시면 제글이 더 와닿을듯 싶네요. ^^
      마치 내 크리스마스 선물이 트리 밑에 있는데
      어머니께서 크리스마스 당일까지 기다리라고 하셔서
      뜯지도 못하고 25일 당일까지 그 선물을 바라보며 기다리는 느낌일까요? ^^
      아이폰은 그럴만도 할겁니다. ^^
  36. 지나가다
    2009/11/24 23:35
    이러니 저러니 해도 써보면 압니다. ^^
    전 팟터치가 있지만 아이폰을 사고 싶다는.. ^^;
    애플 제품을 쓰면 왜 애플 빠가 되는지 써보면 압니다.
    경험해보지 않으면 몰라요.
    한 번 써보면 직관적이고 내가 원하는 대로 움직여주는 애플 제품들에 빠져들 겁니다.
    (내가 원하는 움직인다는 거 이거 진짜 중요해요. 기기와의 일체감을 느끼게 해주거든요.
    적어도 팟터치나 아이폰은 이 방면에서는 경쟁자가 전혀 없습니다. NEVER!)
    • Eun
      2009/11/25 08:25
      그래요.
      저도 애플 제품은 단 하나도 없었지만
      2년전 아이폰을 구입하고 나서 애플이란 회사가 대단하다는것을 새삼 느꼈습니다.
      판단은 소비자들이 하는거죠.
      언론에서 대신 해 줄 필요가 없습니다. ^^
  37. 마음난리
    2009/11/24 23:38
    이런 보고서를 본 적이 있습니다..1~2년전이라 많이 변했겠지만...
    전 세계 70%국가가 GVM 30%정도가 cdma...
    30% cdma 에서 1등 한다고 전세계 1등이라 착각하고 계시네요
    순이익면에서도 왜그렇게 애플이나 노키아와 차이가 나는걸까요 ㅎㅎ

    한국은 삼성공화국이라고 하죠
    신문사까지 좌지우지 하니말이죠
    우물안에 개구리입니다
    Magicboy님 같은 분....
    • Eun
      2009/11/25 08:27
      이제 이 우물안 개구리가 전세계에서 일어나고 있는 일들을 알 수 있는 인터넷이라는 바다에 뛰어 들었다는것을 아직 모르는듯 합니다. 국내 언론만 통제할 수 있으면 끝이라는 생각은 언제 바뀔까요?
    • handlake
      2009/12/06 03:47
      근데 삼성이 cdma폰만 만드는건 아닌데요... gvm방식도 당연히 만들고 있죠... 아니면 유럽에서 어떻게 1위를 합니까...
    • 지나가다
      2010/06/18 17:19
      GSM 아닌가요??
      세계 무선 통신 시스템(Global System/Standard for Mobile Communication(s))
  38. StayClose
    2009/11/24 23:43
    좋은글 잘 봤어요. 신문사의 대새는 아이폰 비판이기에,
    상위에 노출될 가능성은 별로 없겠지만..
    모든 사람이 한번쯤은 생각해봐야할 그런 내용이라 생각합니다.
    아이폰 맹신자는 아니지만, 정당한 비교와 벤치마킹에 의한 깃들이 없는 요즘이 아쉽네요.
    • Eun
      2009/11/25 08:28
      그렇죠..
      저 이외에도 많은 분들이 이와 같은 글들을 쓰셨는데 상위에 노출된 글들이 없더군요. 직접 검색을 하지 않는한 찾기 힘듭니다.
      정당한 비교가 필요하지만
      아직까지는 언론은 권력이나 돈 앞에서 공정할 수 없는게 현실인듯 싶네요.
  39. 이건뭐
    2009/11/24 23:52
    분명히 말씀드리지만 지금 보시는 이 포스트에서 CPU에 관한 내용은
    거짓이 없습니다. 애플의 cortex-a8 과 arm11의 성능차는 매우 큰것은 사실입니다.
    그래프만 보셔도 답이 나오고 실제로 cortex-a8 600mhz 의 성능은
    arm11 "2ghz"와 동급 입니다. 옴니아2에 장착된 arm11은 800mhz죠?
    한번 더 부가설명 드리자면 CPU의 성능은 단순히 코어속도만으로 판정되는게 아닙니다.
    • Eun
      2009/11/25 08:29
      팬티엄4와 듀얼 2 코어와 비교하는 자체가 이상한거죠.
      그리고는 언론에서는 팬티엄4가 빠르다고 하니 더 이상하죠? ^^
  40. 컬러플
    2009/11/24 23:53
    나도 삼성맨이지만 너무 논조가 한쪽으로 흐르는건 체질적으로 싫어합니다
    모두 입맛이 있듯...제품에 대한 시각도 다른건 당연지사...
    그냥 이대로 시장의 선택을 기다립시다 요즘은 입소문이 빠르니..
    • Eun
      2009/11/25 08:29
      가장 좋은 마케팅은 바로 소비자들의 입소문이죠..
      삼성이 이걸 모르는걸까요?
      언론을 이용할수록 소비자들은 점점 더 멀어집니다.
    • parting
      2009/11/27 22:04
      애석하게도 시장의 선택조차도 옴니아 손을 들어주질 않네요;;; 폰스토어 예약자만 5만명 돌파;
      옴니아2 팔아먹은 댓수의 몇배를 초월한건지?
      그렇게 대항마 대항마 언플해대더니만,
      나오자마자 바로 꼬리내리고 가격인하 보조금 대폭상향;
      이미 산 사람들을 화나게 만드는 멋진 마케팅을 하더군요.
      소비자의 선택에서는 벌써 케이오입니다.
  41. 아이폰
    2009/11/24 23:56
    하아..

    스마트폰 점유율에서 others로 불리되는 삼성이,

    HTC에게조차 처참히 짓밟히는 삼성이,

    국내에선 왜 이러나요. 강아지도 지 안방에선 사자가 된답니까?

    90년대라면 모를까 요즘 인터넷 시대에요..ㅎㅎㅎㅎ

    옴니아는 아이폰의 라이벌이 된 적이 한 번도 없습니다.

    HTC G1이 반짝했고, palm pre가 반짝했고, Verizon이 현재 모토로라 droid를 밀고 있지요.
    (누누히 말하지만 스마트폰 market share에서 삼성은 others 에 집계됩니다.)

    국내에선 옴니아가 왜 이렇게 화제가 되는지..

    정말 샘성 알바들, 샘성의 돈 받고 무럭 무럭 자라나는 기자들에게 하고 싶은 말은,

    fact를 왜곡하지 마세요.

    삼성 스마트폰은 대만제 스마트폰보다 싼 가격이면서,

    스마트폰 트래픽에서 삼성 스마트폰은

    단 한모델도 통계 순위에 들어가지 못했다는 것을 기사로 쓰면 제가 100원 드리지요.

    그리고 하나 더,

    스마트폰에서 하드웨어에 집착한다면, 삼성은 대만조차도 못이깁니다.

    왜 같은 윈도우 모바일(옴니아)을 쓰면서도 HTC의 윈도우 모바일 폰에게 발렸는지,

    같은 안드로이드(갤럭시)를 쓰면서도 HTC의 1/5도 못팔았는지...

    아직도 모르고 있나봅니다.
    • kid
      2009/11/25 00:25
      절대 공감 120만 스픈입니다..
      삼성이 반성 못하면.. 그대로 Others 이겠지요.

      휴~~

      이런 사실을 일반 유저분들도 아셔야 할텐데 말이죠.
    • Eun
      2009/11/25 08:31
      국내언론에서는 비교대상이 되지만
      해외언론에서는 언급조차 하질 않습니다.
      그게 현실이고 사실입니다.
      마케팅이 아닌 정말 승부를 걸 수 있는 아이폰과 같은 제품을 내놓을때 언론에 돈을 주지 않아도, 파워 블로거들을 스폰서 하지 않아도 저절로 알려지게 되어 있습니다.
  42. kid
    2009/11/25 00:23
    아.. 진짜.. 이거 퍼가도 될런지요?
    링크도 반드시 남기겠습니다.

    속이 다 시원합니다. 아.. 삼성.. 진쫘.. ㅠㅠㅠㅠㅠㅠㅠ

    이 글 보고 바로 아이폰 질렀습니다. ^^ 헤헤헤헤헤헤헤....
    • Eun
      2009/11/25 00:29
      제 블로그는 정보공유 원칙을 준수합니다^^
      퍼가셔도 된다는 뜻입니다 ^^
  43. 대한민국
    2009/11/25 00:35
    아쉽습니다
    휴대폰 기능자체론 세계1위의 삼성입니다
    아이폰은 휴대폰기능만큼은 삼성에 앞설 수 없는데.....
    삼성은 사람들의 손목에서 시계가 사라져있음을 알테지만 더이상 폰기능만으론 아이폰과 경쟁하기 어려운 현실을 알았을겁니다
    대한민국의 자존심 삼성 힘내십시오!!! 그리고 분발하십시오...홧팅!
    • Eun
      2009/11/25 08:32
      대한민국의 자존심
      삼성 품질로, 좋은 제품으로 승부를 거십시요.
      그게 대한민국을 살리는 길입니다.
      이제는 더이상 언론을 통하여 소비자들을 유혹하시지 마십시요.
      그게 대한민국을 살리는 길입니다.
    • parting
      2009/11/27 22:05
      휴대폰 기능자체가 뭘 말하고 싶은건지 모르겠지만;
      애석하게도 소비자들의 선택은 삼성이 아니라 노키아입니다. 일반 피쳐폰에서는..
      스마트폰에서도 노키아, 블랙베리, 아이폰이구요;
      어딜봐서 삼성이 1등이라는건지?
  44. 게르드
    2009/11/25 00:50
    좋은 정보입니다. 좀 많이 알았으면 하네요.

    그리고 휴대폰 기능으로 따져도 삼성은 아이폰에 안됩니다..
    스마트폰이 뭔지 모르는 사람에게 쥐어주고 써보라고 하면, 다 옴니아 집어 던집디다. 처 느리고 불편하다고...ㅋㅋㅋ

    노키아나 아이폰은 스마트폰인줄도 모르고 잘 쓰시던데... 그냥 핸드폰처럼..ㅋㅋㅋ

    정말 기본이 뭔지 삼성은 알아도 꽉 막혀서 안 할거임. ㅋㅋㅋ
    그렇게나 많은 월급 주면서 일 시켰는데 저딴게 나오면 참...ㅋㅋㅋ
    • Eun
      2009/11/25 08:35
      삼성 직원들도 나름데로 고민이 많을겁니다.
      나름 그들의 고민이 짐작이 됩니다.
      "너희들은 아직까지도 아이폰 같은것 못 내놔?"
      "한달 이내 아이폰과 똑같은 폰 내놔~!! 안그러면..."
      뭐 이런식이 아닐까요?
      윗선에서 이렇게 한마디 하면
      그냥 좋은 휴대폰이 뚝딱하고 나오는줄 아는게 문제인듯 싶네요. ^^;
  45. 숲속얘기
    2009/11/25 01:11
    저해상도 프로그램들은 고해상도에서 아주 잘됩니다. ㅡㅡ;
    그리고, 무엇보다도 인터넷브라우징과 Txt읽을때는 완전히 차이나죠.
    그리고 색감이 어쨌던간에 해상도가 깡패구요.
    저도 고해상도 엑스페리아 쓰고 있지만, 아이폰이나 화질이 낮은 아몰레드보다도 훨씬 LCD는 깨끗하다고 느끼고 있습니다.
    단점이 있다면, 글자가 너무 작다는거 ?
    뭐.. 그래봐야 저해상도에서 아예 뭉게져서 안보이는것보다는 훨씬 낫죠.


    CPU는... 비교하는게 무슨의미가 있는지 모르겠습니다.
    • Eun
      2009/11/25 08:37
      컴퓨터를 구입하실때 CPU를 보지 않으시고 구입하시는것과 마찬가지이죠.
      일반 휴대폰이라면 CPU가 별 의미 없게 들리시겠지만
      문제는 아이폰과 옴니아2는 스마트폰인게 문제입니다.
      CPU 비교요?
      중요하죠..
      그걸 지금 삼성인지 SKT인지 모르겠지만
      언론을 통하여 속이고 있는거구요.
    • parting
      2009/11/27 22:06
      님이 컴퓨터 조립할때 펜3나 펜4를 사는지, 듀얼코어를 사는지 한번 생각해보고 댓글을 다시죠?
  46. 흠흠
    2009/11/25 01:31
    아이폰과 옴니아2가 비교가 된다는것 자체로 삼성은 영광으로 알아야 할듯~

    물론 우리나라니까 가능한 얘기겠죠~
    • Eun
      2009/11/25 08:38
      맞는 이야기 입니다.
      우리나라니까 가능한듯 싶습니다.
      해외언론에서는 왜이리 조용한지요? ^^;
  47. 싸울필요가 있나요..
    2009/11/25 01:40
    소비자들끼리 싸울 이유가 있는걸 까요 선택은 본인이 하는겁니다 물론 삼성빠 애플빠 나눠서 서로 좋아하는 기기를 토론 하는건 좋지만 답은 시장이 해주지 않습니까.
    두 기기다 장단점이 있습니다 그리고 아직 아이폰은 국내에서 이용하는 사용자가
    몇 안돼고요 일단은 국내 실정에 얼마나 맞는지는 써보시면 압니다 써보지도 않고
    가타부타 이야기 해봐야 쓰는 누가누가 그렇더라 쓰레기 같은 이야기 입니다.
    남같다 붙이는건 누구나 할수 있습니다. 일단 써보고 이야기 하세요
    • Eun
      2009/11/25 08:39
      예 맞습니다.
      써보고 이야기 해야죠.
      저는 써봤으니까 이야기 하는거구요.
      2007년 9월부터 지금까지 써보고 있으니까 아이폰의 성능을 잘 알고 있는거구요.
      없는 제품 상상해서 쓰는게 아닙니다.
      물론 언론들은 없는 제품두고 상상해서 글들을 쓰고 있는거구요.
      모든 언론들을 다 이야기 하는건 아닙니다. ^^
      오해 하시지 마시길.. ^^
    • parting
      2009/11/27 22:08
      네네 그래서 저 기자들이 쓴 글이 쓰레기라는겁니다;
      써보지도 않고 가타부타 쓰레기 같은 글만 써대면서
      무조건 옴니아만 좋다고 하니 말이죠;

      국내에 아이폰 이용할 사용자는 이미 옴니아 2 이용할 사용자의 3배도 넘어선거 같은데요? -_-;;;
  48. 정말 개념글
    2009/11/25 01:48
    정말..개념글입니다...언론 기사들을 보면 정말 헛웃음만 나옵니다...글 퍼다 나릅니다...+_+ / 이 글로 많은 사람들이 정확한 지식을 쌓았으면 합니다..
    • Eun
      2009/11/25 08:40
      인터넷이 있어야 하는 이유입니다.
      정보 공유...
      정확한 지식 전달.. ^^
      고마워요. ^^
  49. 일본
    2009/11/25 02:00
    삼성은 소프트웨어라는 과제를 풀어야합니다...

    일단은 아이폰이랑 옴니아비교자체가 불가합니다...

    물론 하드웨어만 비교한다면 가능하지만

    문제는 그걸 움직이는 OS 가 틀리기때문에 비교는 불가합니다.

    꼭 비교를 해야한다면 아이폰 OS 를 옴니아에 최적화해서 설치후

    비교할수 있겠지요...

    누군가 해킹해서 설치해본 사람없나...
    • Eun
      2009/11/25 08:42
      IT 업계에서 떠돌아 다니는 이런 말이 있죠...
      소프트웨어 만드는 회사가 하드웨어를 만들면 성공하지만
      하드웨어를 만드는 회사가 소프트웨어를 만들면 실패한다...
      지금 삼성이 바다라는 OS를 만들기 보다...
      더욱더 하드웨어에 집중하고, 안드로이드와 같은 개방형 OS를 선택해서 출시하는게 더 현명하지 않을까요? ^^
  50. zzzzz쩝..
    2009/11/25 02:20
    감사합니다. 역쉬. 삼성..말로 씹어 먹는 삼성을 좋아하지 않는이유가 성능을 언론홍보로 때우는 태도가 맘에 안드는 것인데.역시나군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근데 삼성 코털을 건드렸으니.. 몸조심하시구요.. 감기조심하시기 바랍니다.
    에구국.. 우리는 언제나 불안감없이 자유를 누릴수 있나.. 쩝..ㅋㅋㅋㅋㅋ
    • Eun
      2009/11/25 08:43
      제가 대한민국 삼성 공화국에서 조금 먼곳에 떨어져 있으니 괜찮지 않을까요?
      글 하나 가지고 테러 당하지는 않겠죠? ^^
      삼성 자체가 싫다기 보다 하는 행동이 밉다고 하면 더 이상한가요...
      이제는 소비자 입장에서 생각하는 삼성이 되었으면 합니다. ^^
    • 지나가다
      2010/06/18 17:28
      글쓰신분이 삼성공화국에서 멀리 떨어지셨는데도 이렇게 사이트테러를 당하셨군요...흑;;;
      진짜 삼성공화국에 계셨으면 리얼테러 당하셨을거 같네요...헐;;;
  51. 신나불어
    2009/11/25 02:33
    ^^
    여러가지중에 터치만 비교해 봐도..
    아이폰(팟) 터치를 써본 사람이면~ 국내기업의 감압식터치 기능에 적응하기 버겁습니다.
    터치비교에서 객관적으로 어쩔수없는겁니다.
    아니다라고 하시는분들~ 써보질 못하셨으니.. 그런 말씀하시는거고.
    예전에 싸이온 자체 정전식멀티지원을 발매하시전에 전시장에 가서 사용해 봤는데..ㅠㅜ
    따라갈수가 없더군요.
    그리고..
    아이폰에 OSX를 쓰는것은 당연한 브랜드의 고유성입니다.
    잘못된것이 아니죠~
    • Eun
      2009/11/25 08:44
      정전식이던 감압식이던..
      개인적인 선호도가 다르겠지만...
      아이폰을 사용하고 나서는 정전식이 감압식보다 낫다는것을 한번에 깨달았습니다.
      물론 저의 개인적 의견입니다. ^^
  52. 좋은글
    2009/11/25 02:46
    정말 좋은글이네요...근데 이상한 댓글 다시는 분들은...;;;
    아뭏턴 국내 소비자를 무시못하는 시대가 되었음합니다...
    • Eun
      2009/11/25 08:47
      소비자 무시하면 이제 큰일이 난다는것을 알아야 하지 않을까요?
      애플은 소비자들이 원하는 제품을 만들자는 철학이 있는 회사입니다.
      아이폰이 처음으로 출시되는 2007년에 $599불인가요?
      고가에 나왔는데요. 소비자들의 반응이 터무니 없이 비싸다고 하니
      한달도 정도 지나자 마자 $200이상을 내렸었던 기억이 납니다.
      이제는 눈과 귀를 열어 소비자들이 무엇을 원하는지 찾아볼 시기가 되지 않았나요? ^^
  53. 틱플
    2009/11/25 03:02
    아이폰이 체감성능이 더 좋죠^^ 스마트폰은 아직 OS의 특성이 하드웨어를 지배하기에 CPU의 작은 클럭 차이는 매리트없죠 ㅎㅎ
    • Eun
      2009/11/25 08:49
      그 작은 클럭수 차이 조차도 사람들이 잘못 알게끔 했다는 자체가 웃기기도 합니다. ^^ 체감성능 뿐 아니라 실제 성능을 비교하는 동영상들을 보시면 아이폰과 옴니아2의 성능을 제대로 느끼실 수 있을겁니다.
  54. 그로리
    2009/11/25 03:24
    흠... 댓글 확인하러 다시 함 왔습니다. 말문이 턱~ 막히네요. 이런 상황이 우리 우물 나라의 한계구나!! 괜히 루저파문이 일어나고, 난리법석을 떠는게 아니구나!! 란 생각이 문득 듭니다. 세상이 어느땐데 말이죠. 이곳 댓글들을 보니 루저가 따로 있던게 아니네요. ㅋ
    • Eun
      2009/11/25 08:52
      그럼 저는 루저파문을 일으킨 분과 똑같이 네티즌들에게 몰매를 맞게 되는건가요?
      저도 이렇게 까지 반응이 뜨거울줄 몰랐습니다...
      글 하나 썼다가 이지매 당하지 않을까?
      테러 당하지 않을까 걱정해야 겠네요. ㅜ.ㅜ
      그런 현실이 더 안타깝고 걱정이 되지만요.
  55. ㅇㅇㅇ
    2009/11/25 03:33
    아이폰, 옴니아2를 둘다 쓰는 사람입장에서 보면..
    둘다 존재가치는 분명히 있는데 한쪽을 너무 폄하하는 사람들이 좀 보이네요.
    일단 체감 성능이나 조작감.. 이런건 아이폰 압승이죠.
    그럼 옴니아2는 쓰레기고 아무도 안사는폰인가요? 외국에서 한사람도 안사던가요?
    아이폰이 아무리 좋아도 스마트폰 기본기능에 DMB가 꼭 필요한 사람이나, Divx가 더 절실한 사람은 옴니아2도 좋은 선택이죠.. 화면 해상도나 아몰레드액정도 분명 매력적이구요. WM이 느리고 불편한거야.. 다 아는 사실이지만.. 밥통이 쓰기 불편해도 밥만 맛있게되면 된다고 생각하는 사람이 있을수도 있는거죠..
    • 그러니까요
      2009/11/25 03:49
      님 말이 맞습니다..근데 왜 이렇게 아이폰 까기 바쁜 언론과 기업들이 있을까요?
      정확한 정보를 주기보다는 잘못된 정보를 사실인것처럼 광고했으니 이런 반발이 일어나는 겁니다...
      저도 윈도우폰 사용하고 있지만 아이폰 사고 쉽어하는 사람이 옴니아2 뭐라 안했습니다..근데 옴니아 관계자들(?)이 너무 아이폰 깍아내리기 바쁘니까 새로운 진슬들이 나타나고 반감이 생기는 겁니다...
      삼성의 아이폰에 대응하는 자세(다음 직원 옴니아2 끼워넣기등)은 득 보다는 실이 많습니다..네티즌들이 바보도 아니고...
    • Eun
      2009/11/25 08:55
      맞습니다.
      아이폰도 단점이 있고
      옴니아2도 장점이 있죠..
      이걸 공정하게 이야기 하지 않은 언론이 싫은것 뿐입니다.
      제 글의 요점은 첫부분에 쓰여져 있습니다.
      오해 하시지 마셨으면 합니다..
      언론이 너무나 노골적으로 옴니아2의 편을 들어주니
      저도 노골적으로 아이폰 편을 들어준것 뿐입니다.
      판단은 소비자들이 알아서 하겠죠...

      그리고 ooo님이 이야기 하시는 DMB 기능이나 Divx 플레이 기능을 선호하는 분이라면 굳이 옴니아2라는 스마트폰을 구입할 필요가 있을까요? 그냥 일반 터치폰인 아몰레드가 그러한 분들에게는 정답인듯 싶네요..
      스마트폰은 멀티미디어 이상의 기능...손안의 PC와 같은 기능들을 사용하시는 분들에게 적합한 휴대폰이 아닌지요? ^^
    • 코나타의마음
      2009/11/25 14:05
      삼성 돈 먹은 뉴스기자들이 가장 폄하하는 글을 많이 쓰고 있죠
      이런 좋은 글들이 있어야 소비자들이 치우치지 않은 평을 볼 수 있게 되는 겁니다
      실제로 옴냐2와 아이폰의 판매를 보면 옴냐2는 비교도 안됩니다
      옴냐2가 더 좋은 점도 있고 사로 장단점이 있을 수는 있지만 이 글에서 제기하는 문제는 옴냐2의 언플<
  56. d아람
    2009/11/25 03:46
    저는 현재 두번째 삼성제 스마트폰을 쓰고 있습니다.
    물론...비주류인..m-4655을 쓰다 환불판정으로 환불받고 kt향 옴니아팝을 쓰고 있습니다. 확실히 gui면에서는 옴니아팝이 좋긴합니다만...그만큼 속도는 느립니다.물론4655도 빠른편은아니지만..가끔4655의 직관적인 윈모의 gui가 그립기도 하구요. 삼성이 장난질 쳐놓은건지...4655에서 쉽게되던 기능을 제한적으로 막아놨더군요. 그 예가 mp3벨소리 인데요..이건..참 어이가 없더군요. 그외에는..아직 이기계를 파악하지 못했지만..확실히...햅틱스럽게 만들어놓은폰이고 배터리 용량도 무시무시하게 늘어난건사실입니다(한번 완충으로 6일동안 배터리 교체안하고 쓸정도입니다.) 그러나..화려함 뒤에는 버벅댐이 숨어 있어서 저는...삼성gui는 끄고 윈모형식으로 폰을씁니다. 삼성...아직 갈길이 많이 남은것도 같구요. 아이폰의 등장으로 스펙다운....이런장난질은 그만하면좋겠습니다.
    • Eun
      2009/11/25 08:58
      삼성이 자체적으로 만든 UI는 아직까지는 문제가 많은듯 합니다.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모바일 소프트웨어 업체를 인수하면서 그들의 노하우를 통하여 새롭게 다시 태어났으면 하는 바램이 있습니다. 하드웨어 전문가가 소프트웨어까지 만다는것은 쉽지 않습니다..조금더 현명한 선택을 했으면 하는 바램이 있습니다.
  57. d아람
    2009/11/25 03:50
    아이폰은..안써봤지만...아이팟터치는 작년에 쓰다가 불편해서 방출했습니다.
    배터리는 모르겠지만...관리하는거 자체가 힘든것도 있었고 블루투스의 부재, 쉽게 기스나는 외형, 관련 용품의 고가격 형성,불편한 a/s망..등으로...방출하고 p-2를 고집했었지요.하여간..아이폰의 등장으로 국산 휴대전화 제조업체들...눈가리고 아웅식의 제조는 더이상 안하고 합리적인 가격의 합리적인 기계를 제작해줬으면 좋겠습니다..사실 요즘같아서는 예전의 무전기같은 전화기가 저는 좋습니다.
  58. 나그네
    2009/11/25 03:53
    d아람님. 4655는 해상도에 비해서 cpu클럭이 깡패 수준이라 빠른겁니다... 아이폰이 더럽게 빠른 이유도 os 환경 때문도 있겠지만 해상도 대비 cpu능력이 깡패 수준이니까요...
  59. Chicanomasta
    2009/11/25 04:19
    얼마전에 아몰레드 지른 사람입니다. 아이팟 터치도 사용하고 있습니다.

    아이팟 터치와 아몰레드의 터치는 솔직히 비교할게 못되지요.

    기계에 약한 여성분들도 터치를 매우 쉽고..그리고 처음 써봐도 아주 익숙하게 사용합니다. 반면에 아몰레드의 UI는 여성분들에겐 좀 헷갈리게 되어 있습니다.
    이것이 UI의 최적화 차이랄까요.

    폰 새로 산지 2달밖에 안됐지만 요즘은 환불하고 갈아타고 싶은 심정입니다.
    • Eun
      2009/11/25 09:00
      담달폰을 기다리다 지쳐 구입하셨군요...
      이제 길거리에서 아이폰을 사용하시는 분들을 볼때마다 가슴이 아프지 않을까요?
      아이팟 터치를 사용하시는 분이라면 너무나도 쉽게 아이폰을 사용하실 겁니다.
      물론 그렇지 않아도 초보자도 쉽게 사용하는 아이폰의 UI는 최대 장점중 하나죠..
      얼마나 쉬우면 구입할때 설명서도 따라오지 않습니다. ^^
  60. as문제는 사설업체를..
    2009/11/25 04:23
    as 문제는 사설업체를 이용하면 국내 핸드폰과 별 반차이없는 서비스를 받을수있을것입니다. 이것을 kt에서 이미 있는 as망을 사설업체를 품어서 as정책으로 편다면 더할나위 없겠지요. 해외에서도 이렇게 이용을 하고 잇는 추세고 우리나라도 용산을 중심으로 시작되서 이렇게 서비스를 받을수있지 않나 싶습니다.

    밧데리교환 같은경우 3마눤 선이고 lcd같은경우 교체가 8만원으로 알고있스니다.
    자잘한 멀티터치불량 같은경우도 수리가 된다고 하구요. as는 오히려 장점이 아닌가
    생각되네요. 1년내 리퍼 (자기과실없을경우) 그이후는 사설업체..대파된다면...
    어쩔수없이 돈주고해야겟지요..
    • Eun
      2009/11/25 09:02
      아이폰이 많이 팔릴수록 아이폰에 대한 AS가 더 강화되지 않을까요?
      애플과 KT가 협력해서 질좋은 AS를 아이폰 소비자들에게 보여주었으면 하네요. ^^
  61. quf97
    2009/11/25 04:23
    좋은 비교글 잘 보았습니다.
    저는 스마트 폰에 관심이 많아 이미 진즉에 저러한 내용은 알고 있었습니다.
    기사 볼떄마다 웃기긴 하더라구요.
    오랜 wm 유저였는데 이젠 아이폰으로 갈려고 합니다.
    wm 의 멋진 프로그램(특수, 전문 프로그램)을 아이폰에서 못 쓰는게 아쉽긴 하지만요.
    • Eun
      2009/11/25 09:06
      스마트폰에 조금이라도 관심을 가지신 분이라면 제가 쓴 글은 새로운 내용도 아닙니다. 그리고 언론이 플레이 하고 있다는것은 너무 쉽게 알 수 있는거구요...
      하지만 관심 없는 분이나 잘 알지 못하는 분에게는 언론 플레이는 잘못된 선택을 하게끔 만든다는게 문제입니다.
      많은 분들이 바로 알고 바른 선택을 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이러한 내용을 대한민국 언론에서 당당하게 내놓을 수 없다는게 참으로 씁쓸하기 까지 하네요.. ^^
      WM은 모바일 OS의 역사가 깊듯 좋은 어플들이 많죠..
      혹시 모르죠..그러한 어플들이 아이폰에서 나올지도요.. ^^
  62. un2666
    2009/11/25 04:52
    갑압식도 멀티터치 됩니다
    • Eun
      2009/11/25 09:13
      감압식은 원칙적으로 멀티터치가 불가능 합니다.

      1. 감압식
      살짝 떨어져 있는 2개의 얇은 막이 눌려 서로 닿은 점의 좌표를 X축과 Y축을 나타내는 두 저항값의 변화로 알아내는 방식이다. 물리적으로 동작하는 것인만큼 내구성 문제가 있고, 막이 2개에 중간에 공기층(혹은 기름층)까지 있다보니 원래의 화면 밝기보다 많이 어두워진다. 무엇보다 저항값 2개만 사용하므로 원칙적으로 멀티터치란 있을 수 없고 어딘가의 부품에 문제가 생기면 저항값이 어그러져 다시 calibration 해야 하는 경우가 생긴다.하 지만, 이 방식은 손가락이 아닌 다른 물건으로도 어쨋든 화면에 압력을 가하면 되기에 거친 사용환경에 적합한 방식이고 값도 싸므로 버리기 힘든 방식이다. 장갑을 끼던 플라스틱 막대기("stylus")를 쓰던 사용할 수 있다는 건 어떤 사용상황이든 큰 장점이 된다.
      2. 정전기식
      거의 안 보이는 전선들을 가로와 세로로 (서로 다른 층에) 깔아놓고 있으면 항상 정전기를 내뿜고 있는 인간의 몸이 닿았을 때 그 전기의 흐름을 감지할 수 있다. 이 경우엔 정확히 어떤 좌표에 전기가 흐르는 지를 알 수 있기 때문에 멀티터치가 가능하지만, 그것보다 그냥 감압식처럼 X, Y 좌표로 받는 게 더 싸기 때문에 그동안은 그냥 일반적인 방식으로 사용되어 왔다. 인간의 몸이나, 저항이 약한 도체로 만든 Stylus 펜은 인식될 수 있다. 하지만 역시 손가락으로만 쓸 수 있다는 건 대부분 약점으로 작용하고, 오동작을 막기 위해서 손가락이 닿았다고 생각되는 정전용량의 범위를 정해놓았기 때문에 특수한(?) 상황 - 이를테면 손이 유난히 건조한 날이라든가, 손이 젖어있다거나, 물방울 같은 것이 화면에 떨어져 있다든가 하는 - 에서는 인식이 잘 되지 않을 수 있다. 무엇보다 멀티터치를 지원하려면 좀더 여러 신호를 동시에 처리할 수 있는 비싼 칩을 써야 한다.

      출처 : http://interaction.tistory.com/70
  63. 난반댈세
    2009/11/25 05:24
    숌니아가 쵝오~~~ 빨리나와라..
    동영상도 인코딩해야되고, 엠피삼도 변환해서 넣어야 되고,
    예전에 국내 핸드폰도 동영상 인코딩하고, 엠피삼 drm변환해서 넣고 했었거든..
    아주,,,, 짜증 지대로 다~~~

    애덜폰은 배터리와분리와, 무인코딩 된다면, 함 고려해주지..ㅋㅋㅋ
    아,, 하나 더있다.. 외*장*메*몰~~~~~

    그러고 보니깐, 제대로 되는게 하나도 없네..ㅋㅋㅋㅋㅋㅋㅋ
    • chulin
      2009/11/25 05:08
      아이폰에 인코딩 없이 볼수 있게 하는 어플리케이션이 있습니다. 하드웨어 단점을 소프트웨어로 풀 수 있는 폰은
      현재로써는 무한한 어플리케이션이 있는 아이폰이겠죠?

      아래는 어플리케이션 링크입니다. 단 가격은 유료입니다.
      http://mobilesoft.kr/kr/iphone.html
      ($6.9)

      @ 제가 보기엔 동영상재생기 기능면에서 아이폰 어플리케이션이 더 우월해보이네요 ^^
    • Eun
      2009/11/25 09:14
      멀티미디어 기능만을 선호하신다면 굳이 스마트폰을 구입하실 필요까지야??
      거의 똑같은 수준의 아몰레드라는 터치폰이 있지 않나요? ^^
    • 코나타의마음
      2009/11/25 14:01
      이분대박 ㅋㅋㅋㅋㅋㅋ
      톰냐2나 구입하셈<
    • parting
      2009/11/27 22:10
      엠피쓰리 변환해서 넣을 일 없다.
      그리고 니 수준에 딱 맞는 좋은 폰이 있네
      삼성 아몰레드.
      가격은 아이폰이랑 비슷할꺼야 ㅋㅋ;
      동영상보고 디엠비 보는거 말고 제대로 되는거 하나도 없는 폰이 니가 원하는거네?
      걍 그거사!
  64. d아람
    2009/11/25 05:14
    어플은..윈모 기반의 스마트폰도 제법 많아서...고르기 나름이겠죠...ㅎㅎ
    • Eun
      2009/11/25 09:18
      MS에서 새롭게 선보인 MS 마켓플레이스에는 아직까지 많이 등록이 되어 있지 않죠..
      하지만 PDA 시절부터 따지자면야 WM 어플들도 무지 많습니다.
      설치하는게 까다롭거나, 하나의 공통적인 앱스토어가 없아 이리 저리 다니시면서 구입해야 하는 단점도 있죠...
      단 하나의 앱스토어에 10만개 이상의 어플들이 있는 애플의 앱스토어는 아이폰의 최대 장점중에 하나입니다.
      쉽게 설치와 구매가 가능하다는 이야기죠. ^^
      MS도 뒤늦게 깨닫고 하나의 앱스토어에서 WM 기반의 스마트폰들이 구매를 할 수 있게 만들었지만 조금 늦은감이 없지 않아 있습니다.
  65. Satellite
    2009/11/25 06:36
    합성이네~ ^^; 저도 한줄 남겨보고 싶었습니다. 히히
  66. 숫자로 말합시다.
    2009/11/25 07:05
    graph하나로 iphone의 Cortex가 압도적으로 빠르다고 말씀하시지만, 해당 graph는 동일한 속도일때를 비교한 것으로 보입니다.그리고 ARM11은 L2 cache가 없다고 하지만 system cache를 32K만 붙인 상태고요. Omnia2가 system cache를 얼마나 썼는지(이렇게 성능 비교당할 것을 생각하지 않았다면 안 붙였을 확률이 높겠죠)에 따라 달라질 수 밖에 없고, 800MHz와 600MHz로 인해 위의 graph상에서의 gap은 많이 줄어들 수도 있다고 봅니다.(물론 더 늘어날 수도 있습니다.)
    제 생각에 iPhone과 Omnia의 전체적인 user의 체감속도 차이는 GPU의 존재 여부, 그리고 그 이전 세대에서도 현저히 빠른 반응속도등을 보았을 때에 아무래도 iPhone하나만을 보고 H/W에 보다 최적화되어 만든 iPhone OS와 범용인 Windows Mobile의 차이가 가장 크지 않을까 합니다.
    하지만, Windows Mobile이 애초 지금과 같이 휴대폰+멀티미디어 디바이스의 타겟인 아닌 PDA시장을 겨냥해 만들어져 PalmOS를 몰락시킨 것을 감안하고, Windows Mobile이 support하는 device의 spectrum을 생각한다면 Windows Mobile을 탓할 부분은 별로 없어 보입니다.
    아무튼 제 요지는 삼성이 clock speed만을 강조하는 것에 대해서 이상한 graph하나로 사실이 뒤집어지듯이 말하는 것 역시도 반론을 제시할 때에 그리 좋은 태도는 아니라는 것입니다.
    • Eun
      2009/11/25 09:24
      아래 계면민님께서 좋은 정보를 주셨습니다.

      단순 클럭수 비교는 더 이상하지 않나요
      달랑 그래프 하나로 반론을 제시하는게 아니구요.
      숨겨진 진실을 이야기 하는겁니다.
      옴니아2의 CPU가 아이폰의 CPU보다 빠르다는것을 증명할
      단순한 그래프 한장이라도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옴니아2의 CPU도 그렇고 값싼 감압식을 선택한것도 그렇고...
      이윤을 최대로 남기기 위한 선택이라고 밖에 생각할 수 없네요.
    • 숫자로 말합시다.
      2009/11/25 18:36
      어제 하루 바쁘셨겠네요. Eun님의 새로운 사실제공은 충분히 많은 분들께 보다 많은 생각의 여지를 주었다고 믿습니다. 이미 글에 말씀 드렸듯이 한국시장이라는 특수상황에서, CPU에서 밀린다고 하더라도(Eun님의 말씀은 CPU도 월등히 앞선다는 것이겠죠?) 많은 면에서 앞서있는 iPhone과 겨우 한국시장을 지키려고 이제 막 내놓은 Omnia2와 비교한다는 것 자체가 우습죠.
      설령 iPhone이 한국시장에서 실패한다고 iPhone의 세계 smartphone 시장 점유율에 큰 영향을 미치는 것도 아니고요. iPhone이 삼성을 포함해 국내 업체들에게 더 고민하고 노력할 계기를 만들어 주는 것만으로도 충분하다고 생각합니다. 개인적으로 저는 현금이 없기에 iPhone(Omnia2도 마찬가지)을 제때에 지르지는 못하겠습니다.
      다만, 제가 말씀드리는 것은 지금 모든 분들이 Eun님께서 제시하신 graph를 보고 거꾸로 Cortex8을 쓴 기종이 항상 좋다고 생각할 우려가 있다는 것입니다. 위의 Graph는 ARM이 자신들이 새로 만든 Cortex(당연히 ARM11보다 조금이라도 더 좋고, 더 비싸겠죠)를 promotion하기 위해 만든 graph이고 그 기준에서 조작까지는 아니지만 작성되었습니다. 비교조건은 L1 cache만 있는 ARM11, L2 cache까지 단 ARM11, 그리고 L2 cache가 내장된 Cortex입니다. 그리고, 말씀하셨듯이 ARM11@Samsung이 800MHz로 항상 동작하고, Cortex@iPhone이 600MHz로 동작한다면, 위의 성능 graph에서 ARM11은 25%또는 33%다 위로 올라가야 합니다. 특히 두번째 항인 Consumer App같이 L2 cache가 중요한 부분에서는 L2 cache의 존재 유무로 그 gap이 커보였던 것이 대폭 줄었는데, 여기에 clock speed가 올라가면서 뒤집어 질수도 있습니다. 물론 이는 그 아래에 있는 mobile DRAM의 성능에 따라 또 차이가 나겠죠.
      그리고, ARM은 다른 분께서 말씀하셨듯이 IP를 파는 회사입니다. 실제 chip은 만들지 않죠. Omnia2, iPhone에 들어가는 main chip(ARM포함) 모두 삼성에서 IP사와서 만듭니다. IP를 가지고 동작속도를 어디까지 만들어 낼지와 주위에 어떤 IP들을 잘 조합하여 경쟁력있는 chip으로 만드는 것도 그 반도체 회사의 능력입니다. 심지어 얼마나 적시에 공급할 수 있느냐, 얼마나 낮은 가격에 공급할 수 있느냐도 능력입니다. s3C6410은 800MHz까지 안정적으로 나오고, S5PC100이 833MHz가 안나와 600MHz밖에 안 된다면,architecture의 유무를 떠나 이미 지고 들어가는 것은 맞습니다. 가격적인 면에서도 Cortex IP가 ARM-11보다 더 많은 license fee를 영국회사인 ARM에게 dollar로 지불해야 합니다. 어떤 말단 Engineer하나가 위의 graph를 보고 쉽게 결정할 수 있는 문제가 아니라는 것입니다.
      체감성능은 S/W차이가 근본적이지만 S/W에서 성능을 까먹는 것은 논외로 치겠습니다. 비싼 T-Omnia를 분해는 못해보겠지만 system $안 달고 출시했을 확률이 매우 높습니다. 왜냐하면 이렇게까지 성능비교를 당할 줄 몰랐기에. 예전에 desk-top PC에서나 성능 비교를 했지 cell-phone 사업부서에서 자기네 회사에서 만들지도 않은 프로그램의 성능까지 고려할 일은 없었겠지요. 도대체 마지막의 dhrystone benchmarking을 cellphone에서 돌린다고 하면 불과 몇년전만 하더라도 모두 제정신이냐고 했겠죠.
      그러다가, iPhone이 나왔습니다. 삼성 휴대폰 사업부 및 홍보팀에서는 위기의식을 느꼈겠죠. 다른 나은 점은 몇개 없기에 강점이라고 생각하는 H/W spec을 골랐고, AM-OLDE말고 추가로 clock speed가 높은 것을 찾았습니다. 저는 이것도 충분히 merit으로 내 놓을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홍보 부서는 이미 내놓은 제품이 있는데, 개발부서에 너희것 단점이 너무 많으니 다시 만들라고 하면서 예전 이건희처럼 T-Omnia을 다 불태워야 할까요? 아니겠죠. 또 그러면, clock speed로 홍보할 때에 지금 말한 모든 조건을 잘 모르는 사용자등을 일일히 교육시키면서 자기돈 들인 광고에서 말해야 하나요. 주어진 환경에서 최대한 promotion을 하려다 보니 기자들을 구워삶아 그런 기사를 쓰게 만든 것입니다. 그것이 한국식 홍보니까요. 어차피 한국의 신문기자들에게 새로운 어떤 사명감같은 것을 바라시지는 않겠죠? 삼성에서 기대할 만이 차기작(Android?)이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새 제품이 나올 때까지는 지금가지고 있는 실탄으로 버텨야지 투항을 해야하나요?
      다시 말씀드리지만, Eun님의 이번 정보는 현재 급변하는 mobile device환경에서 더 많은 점들을 생각하게 해주었기에 매우 고맙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제시된 graph가 삼성에서 개발하고 있는 엔지니어들(삼성분들 좀더 분발하세요), 그리고 창의력이 부족했지만 나름대로 잘(?) 조합되어 만들어진 기계를 팔려고 약간의 편법까지 동원하여 열심히 promotion을 하는 삼성 홍보부 직원들을 까는데에까지는 사용이 되지 않았으면 해서 위의 출처도 명확하지 않는 graph가 무엇을 말하는지 Eun님께 말씀 드리고 싶었던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개인적으로 저는 minority를 늘 응원하는 편인지라, 삼성이 메모리 반도체나 feature phone쪽에서는 강자고 MS가 PC쪽에서는 절대 강자여도 smart phone쪽에서는 지금 둘이 corner에 몰려있고 Apple과 Android의 기세가 너무도 하늘을 찌르는지라 괜히 심정적으로는 삼성+WinMO 조합 하나가 제대로 되었으면 하는데 단기간에는 쉽지는 않을 것 같아 아쉽습니다.
  67. 개면민
    2009/11/25 07:11
    앱뷰 사이트에 제가 쓴글입니다. 참고해주세요. 전자공학을 전공하는 사람이라면 삼성홍보 방식은 개 쓰레기라는 거 알 수 있습니다.

    잘쓰셨구요. 전자공학을 공부를 조금이라도 하신분이라면 하드웨어 스팩에 연연하지 않습니다.



    진짜 웃긴건 samsung에서 mobile CPU만들었지 않느냐라고 따져 묻는 분 계시는데 "나는 전자공학을 전공하지 않는 아마추어다"라고 증명하시는 것이나 마찬가지입니다. mobile CPU 전세계에서 최강자는 ARM이라는 영국의 IP전문설계업체입니다. 전자공학에서는 IP라고 해서 VHDL이나 Verilog HDL, SystemC라고 해서 다양한 하드웨어 설계언어를 가지고 시스템을 설계하는데 ARM이라는 회사는 이 설계만 전문적으로 합니다. 특히 ARM에서 설계(Architect & Design)하는 대부분의 제품은 LowPower에 맞춰서 설계를 하구요. 그래서 Mobile특성에 가장, 매우 잘맞는 시스템을 설계하는 능력을 보유하고 잇는게 바로 ARM이라는 회사입니다.



    삼성은 이 ARM이라는 회사에서 단지 매우 핵심적인 Core 부분만 가져다 쓴것에 불과합니다. SoC 기술만 적용하여 Package 해서 내다 팔기만할 뿐이죠. 이부분에 대해서는 전자공학 3,4학년 과목중 마이크로프로세서 과목이나 임베디드시스템 과목을 수강하시거나 관련 업종 전문가에게 직접 이야기를 들으면 더 이해가 잘 되실 겁니다.



    ARM11 에 관련한 ARM사의 Document 입니다 >> http://infocenter.arm.com/help/index.jsp?topic=/com.arm.doc.set.arm11/index.html

    ARM cortex 에 관련한 ARM사의 Document 입니다 >> http://infocenter.arm.com/help/index.jsp?topic=/com.arm.doc.set.cortexa/index.html

    ARM 프로세서에 관한 wiki 문서입니다 >> http://en.wikipedia.org/wiki/ARM_architecture



    삼성전자 반도체사업부 -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부분에서 링크겁니다. 참고바랍니다.

    S3C6410>> http://www.samsung.com/global/business/semiconductor/productInfo.do?fmly_id=229&partnum=S3C6410&xFmly_id=229

    S5PC100>> http://www.samsung.com/global/business/semiconductor/productInfo.do?fmly_id=229&partnum=S5PC100&xFmly_id=229



    전자공학에 지대한 관심이 많으신 분은 ARM11과 Cortex에 관련한 기술자료를 탐독하시면 각자의 차이를 명확하게 이해하실수 잇을 겁니다. 어느게 더 좋은 코어다 어느게 더 저전력이다라고 장담할 수 없고, 각 코어마다 장점에 차이가 있습니다. 물론 cortex가 좀더 최신 core라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그리고 정말 아마추어 분들은 동작속도 Hz 가지고 비교를 하시는데, 바로 아마추어이기때문에 Hz 가지고 따질 수 없다는 거 저도 이해는 하겠습니다만 이쪽 분야에 조금 전문적으로 지식을 습득하시면 동작주파수는 오늘날에는 "의미"가 없습니다. 전자공학 2, 3학년과목중에 전자회로, 반도체공학 관련 과목을 수강하시면 주파수가 높으면 높을수록 요구되는 전력량이 많아지게 되며 전력량의 상승은 곧 발열에 문제되고 있습니다. 일단 높은 주파수로 동작하게되면 전력 소모량이 커지게 되는데 AC-DC로 전력을 공급받을 때는 어떻게 보면 상관은 없겠지만, Mobile 기기에서는 전력소모가 크다는 것은 매우 치명적입니다. 즉, 결론은, 무조건 동작주파수가 높다고 해서 무조건 좋은것도 아니며, 무조건 성능이 향상되는 것도 아닙니다.



    전자공학을 공부하시다보면 Microprocessor Architecture 또는 Computer Architectutre (컴퓨터 구조론)을 공부하시다보면 시스템 성능을 향상시키는 다양한 기법들이 나와 있는데요. 캐쉬뿐만 아니라 TCM이라는 기능도 있고, Superscalar, Pipeline, Bridge 등 여러가지 구성이 모여서 성능을 향상 시킵니다. 어떤 구성은 저전력을 구성하면서도 성능을 이끌어내지만 시스템 규모가 커지는 단점이 있는 가 반면 어떤것은 시스템 동작 클럭이 낮음에도 불구하고 FDE를 향상시켜 성능을 향상시키지만 분기명령어가 나오면 명령어를 버려야하는 단점이 생기는 등 다양한 성능 향상 구성이 있습니다. 어느게 좋고 나쁘다기보단 적절하게 구성하고 설계해야겠죠....



    그러면 하드웨어 스팩이 동일하다고 할때, 하드웨어 성능을 최고로 이끌어주는 것이 무엇일까요? 바로 OS입니다. (주로 모바일에서는RTOS를 많이 씁니다만...) Software는 하드웨어에 생명을 불어넣는 매우 중요한 작업입니다. 20년전만 해도 RTOS라는 개념은 그닥 정립되지 않았습니다만, 오늘날에 와서는 모바일에서 OS가 매우 중요하게 생각되고 있습니다. (이부분은 전자공학과 과목중에서 임베디드응용및실험_RTOS 부분을 공부하신다면 조금이라마 이해를 도울 수 있을 것 같습니다. ) 아무리 하드웨어가 빠르고 뛰어나도 소프트웨어가 받쳐주지 않으면 100% 활용을 꿈꿀 수 없습니다. 컴퓨터 공학을 전공하시는 분은 OS가 얼마나 하드웨어에서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는지 알것입니다.



    그럼 OS만 성능을 결정하느냐? 아닙니다. 아이폰이 왜 전세계적으로 열광하느냐면, 바로 Application software 가 매우 쉽게 풍부하게 지원되기 때문입니다. 그 중심에는 app store라는게 있었죠. app store가 대박 날 수 박에 없는 이유는 바로 누구나 어플리케이션 개발에 참여를 할 수 있기 때문이라는 것입니다. 개발에 참여해서 많은 어플리케이션이 올라와 있죠? 그러면 누구나 정당한 가격을 지불하고 아주 쉽게 아이폰에 다운로딩하여 실행할 수 있습니다. 글쓴이님게서 지적했듯이 쉬운 어플리케이션 설치와 활용이 아이폰을 더 강력하게 키웠다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중간에 정전식과 감압식이 나와있는데요. 감압식으로는 죽었다깨어나도 멀티터치를 지원할 수 없습니다. 이건 터치센서의 구조적 문제대문입니다. 물론 이 부분도 정전식의 멀티터치처럼 화려하게 동작하지는 않지만 소프트웨어로 일부 멀티터치를 구현할 수 있습니다. (정확히 말하자면 구현이 아니라 흉내내기에 불과합니다.)



    그래서 제가 이글을 보고 내린 결론은 이겁니다. 글쓴이님께서 마지막 결론을 내린것처럼 마치 옴니아2가 아이폰보다 스펙이 훨신좋다라고 쓰여있는게 문제라는 겁니다. 삼성은 홍보를 할때 자사의 Hardware 스팩이 무척 대단한 것처럼 꾸미고 홍보를 하는데 사실상 그 안을 구성하는 software는 병신이라는 것입니다. (삼성에서는 이런 약점을 보안하기 위해서 삼성소프트웨어멤버십을 만들어서 소프트웨어 개발 인력을 키워나가고 있습니다.)



    그럼 저는요? 당연히 아이폰입니다. 아무리 뛰어난 하드웨어 스팩을 가져도 그것을 100%, 200% 발현하게 해주는 소프트웨어가 없다면 저는 기꺼이 그것을 포기하겠습니다.





    추가 :S5PC100 스팩을 보면 Multi Format CODEC provides encoding and decoding of MPEG-4/H.263/H.264up to 30fps@HD(720p) and decoding of MPEG-2/VC1/Divx/Xvid video up to 30fps@HD(720p) 라고 되어 있습니다. 이는 곧 옴니아2처럼 무인코딩으로 동영상을 지원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그런데 왜 안할까요? 라이센스 비용도 있거니와 이건 애플에 자존심때문일 것같습니다. 개인적인 제 생각입니다만, 어쨋거나 아이폰도 소프트웨어상에서 지원만 한다면 무인코딩으로 동영상 재생 충분히 가능하구요.



    며칠전에 아이폰에 라디오 기능 수신 할 수 있게 한다는 게시글 http://app.co.kr/?document_srl=44052 보시면 알겠지만 충분히 아이폰 스팩상으로도 라디오 수신이 됩니다. 아직은 애플이 막아놨습니다. 곧 풀리겠지요.

    출처(ref.) : 아이폰/터치 포럼 - 아이폰과 옴니아2 스펙비교? 과연?????? ..... - http://app.co.kr/?document_srl=58487&mid=apple_iphone
    by 인형사
  68. 긴날개
    2009/11/25 07:14
    wm 어플 무지 많고 좋은것도 몇몇 있더이다. 뱅킹도 되구요...좋습니다.

    그런데 입력기(디오텍 등등)에서부터 돈지불해야 하는 것이 참 웃기더이다.
    • Eun
      2009/11/25 09:26
      예전 델 액심 PDA를 쓰던 시절에 한글이 되지 않는 WM 때문에 디오텍에서 $20불인가 주고 한글 입력기를 구입했던 기억이 나더군요.
      아이폰이나 안드로이드 계열의 폰들에서는 공짜 지원인데 말이죠...
      어떤 OS를 선택하느냐에 따라 돈이 더 들어가고 덜 들어가는듯 싶네요. ^^
  69. 개면민
    2009/11/25 07:17
    제글의 요지는 하드웨어가 아무리 대단해도 하드웨어 성능을 100% 끌어올리는 소프트웨어가 없으면 gg 쳐야 한다는 것입니다.
  70. 감압식 정전식 둘다사용중
    2009/11/25 07:26
    글쓴 님의 글을 보다보면 감압식에대해서 비판 하셨던 부분중에 "가방안에서든 주머니에서든 오작동을 일으킬 수 있다. " 라고 말씀하셨는데요... 저는 현재 아이팟터치 2세대랑 디스코폰이라고 터치폰을 쓰고있습니다 아시다시피 터치는 정전식을 사용하고있고 제가 사용하고있는 디스코폰은 감압식을 사용하고있습니다 감압식 방식을 사용하는 터치 제품을 가방이나 주머니에 넣을때 화면 잠그고 넣으면 땡입니다. 솔직히 제품의 화면을 켜놓고 가방이나 주머니에 넣을일이 그렇게 많지는 안다고 생각합니다 화면을 잠그지 않고 주머니나 가방에 넣으면 물론 오작동을 이르킬수있습니다 저두 그런 경험이 있고요 하지만 갑압식 방식을 사용하는 터치 제품을 사용하다보면 어디에 넣을때 화면 잠그는거 습관되서 별로 그렇게 큰 지장은 없습니다. 아이팟 터치 노래 선곡하고 주머니나 가방에 넣을때 보통 대부분의 사람들은 sleep 버튼을 눌르고 넣듯이 감압식도 똑같이 화면 잠금 해놓고 넣으면 땡입니다.
    • Eun
      2009/11/25 09:30
      잠그면 그만이죠.. ^^
      안잠그면 오작동이 날 수 있구요...
      저 글의 요지는 말입니다.
      언론을 통해서 삼성이 감압식의 장점만을 부각시키고
      정진식의 단점만을 부각시켰다는는 거죠.
      언론이 공정해야 한다면
      감압식의 장점과 정전식의 장점, 그리고 각각의 단점들을 이야기 했어야 합니다.
      그렇게 하지 않았기 때문에 저는 일방적으로 정전식의 장점만을 부각시킨거죠..

      단가가 비싼 정전식 터치 방식과 상대적으로 싼 감압식 터치 방식...
      멀티 터치를 사용하기 위해서는 애플에 손을 내밀어야 하고...
      뭐...옴니아2가 감압식을 사용한 여러가지 이유가 있겠죠...^^
  71. ...
    2009/11/25 07:30
    역시 삼성을 무시하는 사람들은 우리 나라 사람들 뿐이군...
    • dlsel^^
      2009/11/25 07:55
      삼성을 그냥 기업으로만 보지 않고 기업 그 이상의 무엇으로 우러러보고, 그렇게 되기를 기원하는 사람들도 우리나라 사람들 뿐이라죠...
    • Eun
      2009/11/25 09:34
      삼성의 비도덕적인 언론 플레이를 보고 비판하는 사람을 욕하는 사람도 우리나라 사람들 뿐일겁니다.
      돈이면 전부인 세상에 삼성이라는 기업이 있는게 삼성은 다행이라고 생각해야 겠죠..이러한 경영방식으로 싱가포르나 미국등에서 이렇게까지 커질 수 있을까 생각해 봅니다.

      일방적으로 삼성을 옹호하는 자세도 바람직하지 않다고 봅니다.
      잘못된것을 잘못되었단 지적하는데 욕을 먹고 있으니 마음만 아파오네요. ㅠ.ㅠ
    • 그로리
      2009/11/25 10:14
      여보세요~ 쩜쩜쩜씨!

      아예, '돈을 무시하는 사람들...'이라고 표현하세요~ 그게 더 마음에 확 와닿을듯. ㅋ
  72. 123
    2009/11/25 07:39
    제가 이글 퍼뜨리갯습니다.
    • Eun
      2009/11/25 09:34
      예..
      언론이나 포털에 노출될 경우는 희박하겠지만..
      최대한 많은 분들이 진실을 알고 올바른 선택을 하셨으면 합니다. ^^
  73. 사설 as를 이용하면 된다는건...
    2009/11/25 07:43
    참 애플을 너무 사랑하시는거 아닌가 싶습니다;
  74. 호오~
    2009/11/25 08:16
    대단한 포스팅과 엄청난 리액션들이네요.
    좋은 정보 많이 얻고 갑니다.
    다만, 내 친구의 옴니아2를 보며 시퓨클럭 맥시멈이 어떻다니 하지는 않겠습니다.
    글쓴분도 같은 생각이실듯 ^^;;
    • Eun
      2009/11/25 09:38
      뭐 자세하게 설명한다고 모두가 이해할 수 있는건 아닙니다..
      그냥...CPU 클럭수가 전부는 아니야..정도로.. ^^
      저도..많은 분들의 댓글들에 깜짝 놀랐습니다...
      나름 욕도 많이 먹고 있구요... ㅜ.ㅜ
      갑자기 안티삼성이 된 느낌입니다...ㅜ.ㅜ

      재 취지는
      언론들이 공정해지기를...
      삼성이 언론 플레이를 통해 소비자들을 유혹하지 말기를...
      뭐 이정도 인데....말이죠..

      선택은 자신이 하는거죠...
      옴니아2냐 아이폰이냐..
      그밖에 다른 폰이야는...강매가 되는게 아니잖습니까? ^^
      다만 올바른 판달을 위해 바른 정보를 알려줘야 한다는 취지를
      알아주셨으면 합니다.
  75. 한자적고가요
    2009/11/25 08:44
    갠적으로 잘읽었어요~~ 삼성좋아하시거나 엘지 좋아하시는분들 이걸 언플이나 찌라시정도로 보시는경우가 있더라구요 국내 통신3사 sk kt lg 에서 과연 폰스펙에 얼마나 큰 영향을 미치는 지는 3사 만 알고있겠지요 하지만 국내 전지 전능이라 불린 옴나아 마져도 국내에선 해외에 미치지도 못하는 스팩으로 저희들 손에 쥐어져있죠 가격도 비싸고
    이유가 무얼까요? 아이폰출시는 참으로 당연한건데 왜일까요? 지금까지도 위피 가 뭔지 모르는사람들있는거 보면 모르시겠나요? 이제부터라도 쪼금더 낳은 휴대폰 제조사와통신사간의 더욱 발전을 원하기때문이죠..
    • Eun
      2009/11/25 09:43
      그래서 아이폰이 한국에서 대박이 나기를 바랄뿐입니다.
      그래야 제조업체던 이통사던 정신 바짝 차리고 소비자들을 우롱하는 일들을 더이상 벌이지 않을테니까요...
      아이폰은 한국에 들어오기 전부터 위피정책을 바꾸고 제조사들과 이통사들의 단합을 통한 스펙다운에 대한 어느정도 제자하는 결과를 가져왔죠..
      옴니아2가 WiFi가 빠지지 않고 나오는걸 보면 아이폰이 벌써 어느정도 영향을 주었다고 봐야합니다...
      하지만 여기서 끝나는게 아니라 국내 무선통신 시장이 그들이 바라는데로만 이뤄지는게 아니라 소비자들이 원하는 방향으로 이뤄지는 계기가 되었으면 합니다..
      그래서 더 아이폰이 국내에 필요한거죠... ^^

      진정한 IT 강국으로 다시 태어나길 기대해 봅니다.

      글 하나 썼다고 엄청 욕먹구 있습니다.
      제 인생 다른 사람들에게 피해 안주고 잘 살아왔다고 생각했었는데 말이죠. ㅠ.ㅠ
  76. 우와
    2009/11/25 09:50
    여기 계시는분들 주장이 장난이 아닌데요 ㅋㅋㅋㅋ
    전 아직도 판단이 서지않습니다.
    배터리가 중요한사람에겐 옴니아가, 소프트웨어가 중요한 사람에겐 아이폰이 좋겠지만
    제가 핸드폰을 사서 뭘할지 잘 모르겠네요 ㅋㅋㅋㅋㅋ 잘읽고갑니다!!!
    그리고 다른주장 펼치시는 분들이 남기는, 감정이 들어간 댓글보고 너무 신경쓰지마세요~~ ㅋㅋㅋㅋ
    • Eun
      2009/11/25 11:51
      신경을 안쓰고 싶어도 쓰인다는.. ㅜ.ㅜ
      오늘 하루가 이곳에 쓰여진 공격적인 댓글들로 인하여 우울해 졌습니다.
      마음이 아프군요. ㅜ.ㅜ
  77. yjj
    2009/11/25 10:18
    제가 보기엔 다소 무리가 있는 의견이 있습니다. 그 중 적어도 분명하다고 말씀드릴만한 내용만 두 가지 적어보자면...

    1. WM이 6.5K 컬러를 지원하기 때문에 AMOLED 특성을 살리지 못한다 : 이 부분은 컬러 표현에 대한 이해, 또는 AMOLED의 장점에 대해서 정확히 이해하지 못하고 계시기 때문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말씀하신 6.5K라는 부분은 컬러 표현의 요소 중 color depth 를 이야기 하신 것인데 사실상 AMOLED의 장점과는 별 관계가 없습니다. 마치 동일한 OS를 사용하면 컬러 표현력이 우수한 모니터라도 거기서 거기라는 말과 비슷합니다. 제가 리플로 자세히 설명 드리긴 어렵기 때문에 이 부분은 웹사이트를 참조 해주시면 될 것 같습니다. http://withcms.com

    2. 고해상도 지원 어플이 별로 없어서 이점이 별로 없다 : 이 부분은 단순히 어플리케이션의 수만 따졌을 때에는 맞는 말 같지만 화면에 표시될 텍스트가 많거나 작을 경우, 그리고 웹서핑 등 지극히 일반적인 사용시에도 충분히 장점이 됩니다. 참고로 저는 m4655에서 웹서핑을 시도하다 포기하였으나 현재는 wvga 화면에서 이따금씩 고해상도의 장점을 활용하고 있고 사실상 최근에는 wvga에 맞는 어플리케이션도 상당히 많아졌습니다.

    3. 정전식과 감압식의 경우 어느 한 쪽이 월등하다고 평가할 문제는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더군다나 단순히 대세라는 말로 뭉뚱그려 평가하기에는 무리가 있습니다. 아무래도 PIMs용도로 사용하기에는 정전식보다는 감압식(이 부분은 UI문제도 있겠으나)이 훨씬 편리할 수 있습니다.
    • Eun
      2009/11/25 12:00
      좋은 지적 감사드립니다.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삼성 터치폰에서는 너무나 AMOLED만 강조하는 경향이 있는듯 합니다. ^^
      AMOLED 스크린도 장점만 있는게 아니죠. 단점도 존재하지만 언론에서는 전혀 이야기 하지 않습니다.

      http://community.cetizen.com/bbs.php?id=board&best=&list_type=&category=02&period=&groupid=&where=subject&keyword=%BE%C6%B8%F4%B7%B9%B5%E5&ikeyword=&sort=gid&orderby=&newwin=&how=&p=1&s=1&recnum=&q=view&uid=206453

      제가 글을 쓴 의도는 언론에서만 비춰지는 장점만 가득한 옴니아2를
      그게 아니라 단점도 있고, 장점이 단점이 될 수 있다는 점을 알리고 싶을뿐입니다.
      너무나 한쪽으로만 치우쳐서 기사가 나오니 저같은 블로거들도 있어야 하지 않을까요?
      소비자들에게 조금더 생각할 수 있게 해주고픈 마음입니다.
    • 코나타의마음
      2009/11/25 13:56
      1.AM OLED의 특성은 둘째치고 1600만 컬러의 디스플레이가 어차피 6.5만 컬러 밖에 지원되지 않는 WM를 사용하는 것은 단점이 분명합니다

      2.해상도가 클수록 좋은 것은 사실입니다

      3.정전식, 전압식은 둘다 장단점이 있기 때문에 어떤게 더 좋다라고 할 수는 없겠죠
    • KSK
      2009/12/05 11:14
      치우쳐진 언론들 기사땜에 쓰신 건 이해가 갑니다만,
      마찬가지로 님의 논조도 정 반대로 가는 경향이 있어
      언론들의 기사랑 차이가 없어 보이는 게 문젭니다.
      저도 아이폰 옴냐2 다 쓰고 있지만 어떤 땐 옴냐2가
      더 좋고 어떤 땐 아이폰이 더 좋고 합니다.
      원글이나 댓글이나 보다보면 서로 비방들 하는데
      팩트가 중요해서라기 보담 글의 어조로 서로 비난을
      하는 거 같네요.

      객관적인 기사가 없어 쓰셨다면 좀 더 차분하게
      객관적인 어조로 쓰셨어야 맞습니다. 깨달았다는
      표현을 쓰시던데 그건 느꼈다는 말이 맞습니다.
      저는 똑같이 느낄 때도 있고 다르게 느낄 때도
      있습니다. 깨달았다는 건 내가 먼저 깨달았으니
      너희도 빨리 깨닫고 따라와라는 논조로 느끼게
      합니다.

      그래도 원글에서 얻어가는 부분이 꽤 있어 도움이
      되니 그 부분에는 감사드립니다.
    • Eun
      2009/12/05 12:16
      KSK님의 지적에 감사드립니다.
      치우쳐진 언론들 기사때문에 이해를 하신게 맞으신지 잘 모르겠습니다.
      제글에서 공정성을 기대하는게 정상인지 언론의 기사들에게서 기대하는게 정상인지 묻고 싶습니다. KSK님께서 그러한 마음을 가지고 계셨다면 수많은 잘못된 언론 기사들에게 공정함을 요구하는 댓글을 다는게 더 현명한게 아닐까요?
      저는 느낀게 아니라 깨달은겁니다.
      삼성의 치사한 마케팅 전략과 그에 아부떠는 언론사들을요.
      KSK님께서 아이폰 유저나 옴니아2 유저의 입장이 아닌 소비자의 입장이라면 충분히 공감하실거라 생각합니다.
  78. 인형사
    2009/11/25 10:31
    흠. 저도 Eun님의 의견에 전적으로 동의합니다...
    사실상 같은 내용의 글도 저도 한달안에 앱뷰사이트와 제 블로그에 올렸거든요..
    .. 위에 옴니아는 800으로 동작하고 아이폰은 사실상 600으로 동작하니 옴니아가 더 좋은게 아니냐는 말에도. 전 e2160을 3ghz로 오버클럭하고 e4500는 정규클럭으로 쓰면서 e2160이 더 좋은게 아니냐는 말과 같다고 생각하는지라...

    그리고 옴니아2보다 사양 높다는 옴니아 hd에는 아이폰에 쓰인 시퓨가 들어간걸 아시는 분도 계시겠죠...

    ..아무튼 주인장님의 시원한 글 잘 보고 갑니다..
  79. 고영혁
    2009/11/25 10:35
    오전에 댓글 남기고 이제 들어와서 다시 보니 엄청난 댓글의 행진이군요. 댓글이 엄청나게 달려 있는 글의 공통점은 글의 논점을 벗어난 댓글 몇 개가 존재한다는 것입니다. 하긴 사람이 어찌 글쓴이가 의도한 논점대로만 움직이겠습니까마는... 이런 모습에서 어찌보면 진정한 의미의 소통을 볼 수 있는 지도 모르겠습니다.
  80. 지나가다.
    2009/11/25 10:39
    말씀하신 언플이라는 것에는 동의하고. 글을 쓴 의도도 이해합니다.
    다만. 이 글 자체 또한 그런 언플을 답습하고 있다는 생각도 드네요.
    "삼성은 아직 갈길이 멀다." (동의합니다..^^;;) 이 한 문장이 함축하듯이. 글을 읽은 사람들은 "아이폰을 사야되. 옴니아는 안되"라는 잘못된(?) 정보를 얻을수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오히려 진실은 "자신의 사용 행태나.용도 등을 잘 따져봐야 한다" 에 가까운데 말이요. (아이폰이 장점이 더 많다고 개인적으로 생각합니다.댓글들을 읽어보니...)

    글쓰신 분께서는. 옴니아의 장점은 왜 빼놓고 얘기하느냐는 사람들에게 , 이 글의 목적은 두 폰의 비교가 아니라 잘못된 정보를 흘리는게 싫어서라고 라고 말하고 계십니다.(맞나요^^;;) 그렇다면 적어도 한두줄이라도 이러한 사람들은 아이폰이 맞지 않을 수도 있다는 코멘트 정도는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PS. 댓글의 댓글등으로 보아 충분히 글의 진정성은 이해가 됩니다.
  81. Anti-everything
    2009/11/25 10:42
    삼성이 잘되어야 우리나라가 잘된다는 발상이 도데체 어느시대의 어느 정신에 의한 발상인지 궁금하네요. 삼성을 소유하고 있는 입장이 아니라면 삼성은 개개인과는 눈꼽만큼도 상관이 없습니다. 아직도 이런 국수주의적인 생각들을 하시는 분들이 있네요. 삼성이 뛰어난 기업이 아닌데도 우리나라에서 독점적인 지위를 누리고 있다면 다른 뛰어난 누군가는 삼성 때문에 죽어가고 있겠죠. 이런 현상이 없어지면 우리나라가 잘 되겠죠...
    • Eun
      2009/11/25 11:39
      삼성이라는 대기업 글 하나 잘못 썼다가...
      욕도 먹고 비판도 받고 그러네요...
      건전한 비판이야 수용이 되지만
      이해할 수 없는 욕들과 비판은 제 마음을 아프게 합니다. ㅜ.ㅜ

      올바른 길을 걸어가라고 충고하고 싶은 마음 하나였는데 말입니다.
      대한민국에서돈 세계에서 존경하는 대기업 하나즈음은 나와야 하지 않겠습니까?
  82. 지나가다.
    2009/11/25 10:54
    참 그리고.. 감압식을 옴니아2에서 쓸수밖에 없는 이유는.. WM을 사용하기 때문일겁니다.
    정전식은 특수한 스타일러스 팬을 쓰지 않는한 WM의 X 버튼을 누를수가 없죠..
    아이폰의 정전식은 손가락을 사용해야 하는데 이럴경우 정교한 선택을 할수가 없죠.
    이는 사실 모바일에서 사용자의 행태를 파악하지 못한 MS의 실패입니다..
    결국 MS도 6.5부터는 아이폰의 아이콘들처럼 큰 아이콘을 사용할수 있도록 합니다.
    정전식을 써서 그냥 손가락만 사용할수 있도록 말이죠..
    • Eun
      2009/11/25 11:37
      처음에는 옴니아2가 윈모6.5로 출시된다고 했다가 정정이 되었더군요.
      WM 6.5에서 티치가 쉽게 UI가 변했지만 아직까지 시장은 냉대합니다.
      아무래도 WM 7이 6개월 뒤에 나온다고 하니 그때를 기다리는듯 싶습니다.

      예전에 제가 WM 계열에 PDA를 쓰던 시절에는 OS 업데이트가 무료가 아니였는데 지금은 어떤지 모르겠네요. 6.5를 쓰다가 7로 넘어가면 무료로 해줄라나요?
      아이폰 OS는 아이폰 유저들에게는 계속해서 무료로 업데이트를 하고 있는데 말이죠.

      지나가다님의 의견을 수렴해서 마지막에 오해의 소지가 없게끔 하겠습니다.
      좋은 충고 감사드립니다.
  83. 한세희
    2009/11/25 10:59
    상당히 편파적인 글이군요...
    • Eun
      2009/11/25 11:32
      글을 잘 읽어 보시면 왜 그러는지 아시지 않나요?
      언론이 옴니아2를 편파적으로 옹호함에 대한 답글이라고 생각하시면 될듯 싶습니다.
      편파적이라기 보다 소비자들을 속이려고 하는 삼성과 언론에 대해 이야기 하고 싶은거였습니다.
      저같이 편파적인 사람이 기자가 안된게 다행이구요.
      언론에 기사화 할 수 없는게 다행이지요.
      죄송합니다. 제 글이 불편하게 만들었다면요. ㅜ.ㅜ
    • 코나타의마음
      2009/11/25 13:52
      이글이 편파적인게 아니라 삼성돈먹은 뉴스 기자들이 편파적인겁니다 이글의 어떤 점이 편파적인지 구체적으로 알려주시길
    • parting
      2009/11/27 22:15
      당신이 편파적인거겠죠?
  84. 철없는몽상가
    2009/11/25 11:30
    좋은글 잘봤습니다
    단순히 클럭수로 광고하길래 저도 하드웨어적으로 옴니아2가 압도하여 소프트웨어적인건 모자라도 쓸만하겠구나 라며 옴니아2를 쓰고있었는데 전혀 아니군요..OTL 아키텍쳐부터 l1,l2 캐쉬 차이가 어마어마하네요
    • Eun
      2009/11/25 12:26
      그냥 삼성의 마케팅으로 끝났으면 이런글도 안썼을겁니다.
      아이폰이 예판을 시작한 날부터 옴이나2에 대한 찬양하는 수준의 기사들이 난무하니 그게 보기가 싫으거였죠..한두가지 기사도 아니고...이건 정말 아니라고 봅니다.
  85. 김형중
    2009/11/25 11:31
    좋은 정보 감사 드립니다.

    좀 퍼가겠습니다. 좀 알려주고 싶음...

    신문기사나 광고만 보구 믿는 분들에게 진실을...
    • Eun
      2009/11/25 12:27
      이래서 정보의 바다인 인터넷이 좋은게 아닐까요?
      이제는 무조선 신문의 기사를 읽고 믿는 시대는 지난듯 싶습니다.
      진실성 결여, 공정성 결여인 언론사들이 너무나 많기에
      개인적인 블로거들의 활동이 더 필요한 때라고 생각되어지네요. ^^
  86. 파도타고와서
    2009/11/25 11:33
    오랜만에 꼼꼼히 처음부터 끝까지 잘 본거 같습니다. 앞으로 자주 놀러올께요..ㅋㅋ
    • Eun
      2009/11/25 12:28
      감사합니다.
      파도만타고 오셔서 글만 읽으서도 되는데요.
      댓글에 자주 놀러오신다고 까지 하시니 기분이 좋네요. ^^
      글이 조금 길어서 죄송합니다. ^^
  87. 풀리비
    2009/11/25 12:03
    본문과 별로 상관 없는 글이지만 댓글에서 WM이 나쁘다고만 하도 그래서 조금 옹호해보고자 합니다. 좋다고 하는 것은 아니지만 왜 그럴 수 밖에 없고, 삼성은 왜 WM 스마트폰만 내놓는지 알아야겠죠.
    애플의 맥OS나 아이폰의 OS와 MS의 윈도우 계열을 비교하며 MS의 것을 까는 글을 많이 볼 수 있는데, 둘은 상황과 조건이 다릅니다. 애플의 것은 정해진 몇 가지 기기에서만 동작하면 되고, MS의 OS는 호환되는 모든 기기에서 동작해야 합니다. 이런 조건에서 성능과 안정성이 동일하다면 MS가 더 잘만 든 것이겠죠? 현실은 썩 그렇지는 않지만... 사용 편의성과 UI의 아름다움은 논외로 하지요... 뭐 서로 모방하기도 하면서 둘 모두 성장해왔습니다만, 성능과 안정성만으로 WM은 구제불능 이런 식의 인식은 좀 곤란합니다. 대신 WM 기반의 스마트폰은 종류가 무척 다양하지 않습니까?
    삼성의 입장을 옹호하자는 것은 아니지만 삼성은 WM 기반의 스마트폰이 아니면 별로 대안이 없습니다. 심비안은 노키아가 만든 것에 대한 차별화도 안되고 더 잘만들기도 어렵습니다. 애플과 RIM의 OS는 폐쇄적입니다. 팜OS는 시대에 뒤쳐졌을 뿐 아니라 유저들에게 별로 익숙하지도 않습니다. 팜이 새로 만든 WebOS 역시 폐쇄적입니다. 안드로이드는 이제 막 검증을 받고 있는 단계입니다. WM이 장난감으로는 좀 부족한 건 사실입니다만, 그냥 느리고 투박하고 오류도 종종 난다고 저질 취급 받기에는 억울한 면이 있습니다. 태생 자체가 사무 보조 도구(PDA)용 운영체제였으니까요.. 물론 WM이 많은 개선이 이루어져야 한다는 것에 이견이 있는 것은 아닙니다.
    • Eun
      2009/11/25 12:24
      MS의 윈도우즈 모바일이 요즘은 이리 저리 치이고 있죠...
      마치 윈도우즈 비스타 처럼 말입니다.
      하지만 세계 최고의 소프프웨어 업체인 만큼 그냥 지켜만 보고 있지는 않을겁니다. 지금은 점우율도 그렇고 모바일 OS 시장에서 맥을 못추듯 보이지만...
      윈도우즈 모바일 버전 7부터는 MS가 빵 터트리지 않을까요?
      Zune이 처음나올때는 욕 많이 먹었지만 최근에 나온 Zune HD는 호평을 받고 있죠...
      개인적으로 MS에서 Zune HD와 같은 윈도우 터치폰을 만들었으면 하는 바램이 있습니다. ^^
    • 지후아빠
      2009/11/25 21:32
      글들을 읽다 보면 일부 WM 에 대해 조금 잘못 이해하고 계신 분들이 계신 듯 하여 말씀드립니다.
      Windows Mobile OS(이하 WM)가 일반 PC용 MS사의 OS처럼 모든 기기에 대해서 호환이 되는 것으로 알고 계신데요.
      이를 자세히 들여다 보면 핵심 OS Core에 대해서는 동일하지만 각 기기의 H/W 마다 별도로 적용되어 진다는 사실입니다.
      이는 각 WM 가 제조사마다 별도 Update/Upgrade가 제공된다는 것을 아시면 확인이 될 것 같습니다.
  88. 올블맨
    2009/11/25 12:20
    삼성의 언론 전담반이 유명하죠.
    국내 언론의 대다수가 삼성 편파성 기사로 일관하는 것은 1~2년 공들인 결과는 아닙니다.
    벌써 삼성의 언론 전담팀이 저런 활동을 한지가 10년 가까이 되었으니.
    옴니아2를 광고하면서 아이폰을 깍아내리는 기사 역시, 기자가 직접 작성한 것이라고 하기엔 의심스러운 부분이 많습니다.
    특히, 왜 하필 옴니아2만 비교할까요?
    한국 휴대폰이 옴니아2 하나밖에 없어서, 모든 신문사 기자들이 아이폰과 옴니아2 스펙만 자꾸 비교하는는 걸까요?
    특정 회사가 특정 제품에 대해 이러이러한 스펙으로 비교하여 작성하라고 말해서일까요?
    • Eun
      2009/11/25 12:31
      삼성의 언론 전담반이 있다면..
      그것부터 바꿔야 할듯 싶군요...
      뭔가 잘못하고 있다는것을 깨닫지 못하는걸까요?
      양심의 가책이라는게 통하지 않는걸까요?
      언론을 가지고 놀수록 사람들은 삼성에게서 멀어진다는것을 모르는듯 보입니다.
      신문에 난 기사를 100% 무조건 신뢰하고 믿는 시대라고 아직까지 생각하는듯 느껴집니다.
      한국에서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존경받는 대기업이 되기를 기대하는것은 무리일까요? 그렇게 되기를 바랍니다.
    • 코나타의마음
      2009/11/25 13:50
      삼성 언론 전담반이 있나요 ㅋㅋㅋㅋ
      어쩐지 톰냐2만 좋고 아이폰은 쓰레기처럼 말하는 기사가 끝도 없이 올라오고있어서 삼성에서 돈먹이는게 아닐까 생각했는데 대단하네요
  89. 그냥그냥와서..
    2009/11/25 13:06
    댓글읽느라 눈빠지는줄 알았습니다..
    전 아이폰이 좋다기 보다는 아이폰이 우리나라에 들어왔다는게 무지 방갑네요..ㅋ
    이제부터 불어닥칠 변화의 바람들 정말 시원할듯 합니다.
    아이폰이 성공하길 기원합니다..
    단 아이폰 때문에 한국 기업이 망하면 안되요..(너무오바인가??--;)
    한국 기업이 그걸 계기로 진정으로(옴니아2는아님-_-) 아이폰에 대항할만한
    스마트폰을 만들길바라며 한층더 성장해서 세계에서 한국을 빛내주길 바랍니다..

    2010년에는 제발 한국 휴대폰 제조사와 통신업게가 정신좀 차리길..

    글쓴이님 글써주신것도 고마운데 댓글다니라 넘고생하시는듯..ㅋ
    • Eun
      2009/11/25 13:11
      저의 댓글때문에 더 눈이 빠지셨겠네요.. ^^
      가만히 있을걸 그랬습니다. ^^

      저도 한국 기업이 망한느걸 바라진 않습니다.
      특히 글로벌 기업으로 승승장구하고 있는 삼성 말이죠..
      다만 조금더 성장하기 위해서는 부도덕한 방법이나 눈속임 보다는 정당한 방법과 품질과 제품으로써 승부를 걸었으면 하는거죠..
      제 글 하나가 어찌 삼성을 뒤집겠습니까? ^^
      삼성의 경영진들이 변화하는 시장과 소비자들의 마응을 읽고 경영방식을 전환해야겠죠. ^^
      그런날이 올지는 모르겠지만 오기를 바랄뿐입니다.

      삼성이 세계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 Top 5안에 드는 그런 기업이 되었으면 하네요.

      이런 댓글 하다 더 달아서..글이 더 길어졌군요. ^^
  90. 냥이서방
    2009/11/25 13:46
    나참, 무개념 댓글단 것들은 다 초딩인가..아님 삼성 알바들인가.. 눈깔이 삐었나? 글쓴이가 뭘 말하려고 하는지는 눈에 안들어오고 그저 니들 자존심에 생채기 나는거에만 눈이 가지? 에라이 ㅂㅅ들아 왜사니..응? 나잇값좀 해라 좀.

    니들이 그런 ㅂㅅ 같잖은 댓글이나 달며 삼성 옹호하는 동안에 우리나라는 점점더 과거로 밀려나고 있단다

    이 ㅂㅅ들아 두눈 시퍼렇게 뜨고 이리저리 의심하면서 봐도 모르면 홀랑 넘어가는게 언론의 힘인데, 뭘 그렇게 날 잡아 잡슈 하고 있냐..응? 그럼 좋아? 누가 옴냐 2쓰지 말래?

    손에 사탕 계속 쥐고 있어라 아주 이빨 썪을때까지.. 엄마가 왜 사탕 마니 먹지 말라고 하는지 아니?
    엄마는 벌써 예전에 사탕마니먹고 이빨 썪어본 경험이 있기때문이란다..

    근데 삼성이니, 뭐니 이건 뭐 사탕도 아니고 안에 똥쳐넣은 치킨이나 마찬가지니, 나참 답이 없다.
    나도 우리나라 국민으로써 삼성이 정말 잘 되었으면 하고 바라기 때문에 삼성 까대는거지,
    삼성이 특정부분에선 정말 약진 하고 있지만, 마인드가 틀려먹으면 미래는 없는거야. 삼성이 과거에 발빠르게 판단을 잘해서 지금엔 메모리 분야 1위 어쩌고 할진 몰라도, 내가 볼땐 이렇게 계속 가면 삼성따위는 그냥 남의 써드파티 제조나해주는 부품공장밖엔 못되거든? 위에 어떤 분이 하드웨어만들던 회사가 만들면 망한다고 말한거, 심하게 맞는 말이고..

    삼성은 벌써 마인드가 틀려먹었고, 일은 빡시게 잘 시키는지 몰라도 탱자탱자 놀면서 쉬엄쉬엄 일시켜도 정말 효율좋게 시키는건 빵점이라고. 기업문화, 분위기, 그런게 기업의 미래를 결정짓는 씽크탱크 인력들에게 얼마나 중요한건데 이 삼성 병신들은 그런것도 모르고 맨날 기자들한테 돈주고 알바나 시켜먹고 있으니... 내가 삼성다녀도 어디 쪽팔려서 나 삼성다녀요, 자랑이나 하겠냐? 하긴 개념없는 것들은 삼성들어갔따고 좋아라~하겠지만 서도...에휴...ㅂㅅㄷㅇ...
  91. 좋은내용
    2009/11/25 13:47
    좋은 내용입니다^
    무개념 댓글 때문에 고생 많으십니다.;;
    • Eun
      2009/11/25 14:20
      처음으로 논란의 중심에 제가 있어보니..정신이 없군요.. ^^
      제가 글을 쓴 의도를 오신분들이 잘 이해하셨으면 합니다.
      단순 안티삼성의 또는 안티 옴니아2로
      저를 몰아부치시는 분들 때문에 마음이 우울하네요. ㅜ.ㅜ
  92. 코나타의마음
    2009/11/25 13:47
    요즘 언플이 쩝니다
    특히 언플은 톰냐2는 맥스 800만을, 아이폰은 일반 씨퓨 값만을 내세우고 아이폰의 장점은 다 가린체 다순 스팩만으로 톰냐2가 더 좋다고 언플을 뿌려놓고 있습니다
    SW와 OS최적화는 아이폰에게 비교조차 안될정도로 톰냐가 털리는데 말이죠
    GPU는 아예 거론조차도 안되고 있습니다;;

    블로거들은 모두 아이폰이 더 좋다고하는데
    언플 기자들은 모두 톰냐2가 좋다고 하는중 기자들이 삼성에서 돈을 좀 많이 씩 받아서 짭잘한가봅니다
    • Eun
      2009/11/25 14:24
      돈으로 언론까지 좌지우지하는 세상이니..
      진실이 알려지기 힘든 세상이 되었군요...
      가장 마지막까지 공정성과 진실성을 유지해야하는 언론이 이러니...
      세상에 무엇이 진실이고 거짓인지 사람들은 더욱더 혼란스러워 하겠군요.
      이와같이 삼성에 편파적으로 편들어주는 기사들이 난무한 가운데
      공정성을 진실성을 가지고 쓰여진 기사들이 없다는게 더 우울하게 만듭니다.
      적어도 한개의 언론사정도는 공정성을 가지고 진실을 밝혀야 하지 않을까요?
  93. iphone
    2009/11/25 14:11
    옴니아가 아이폰에 대적될수 없는 가장 큰 이유 하나 말씀 드리지요,
    아이폰은 스티브 잡스가 직접 컨퍼런스에 나와서 자부심을 가지고
    런칭을 하는 회사 전체의 마인드가 녹아있는 제품이지만
    옴니아는 너네는 왜 아이폰 같은거 못 만들어? 대충 비슷하게 만들어봐
    하면서 아무런 철학도 없이 만들어내는 제품이기 때문입니다.
    애플제품 써보세요,,,스펙이 다가 아니라는걸 금방 아실수 있습니다.
    • Eun
      2009/11/25 14:25
      기업이 경영철학이 중요하죠...
      경영철학이 없는 기업은 결국 따라하다가 끝을 낼 수 밖에 없지 않을까요?
      스티브 잡스처럼 10년 이상을 존경받는 CEO가 한국에서는 나올 수 없는걸까요?

      삼성이라는 대기업을 부자세습체제에서 전문인 경영체제로 바꾸고 그 자리에 안철수 교수님을 CEO로 세우면 어떨까 잠시 상상해 봤습니다. ^^
    • iphone
      2009/11/25 14:33
      사실 저는 아이팟,아이맥,아이폰 다 사용하고 있는 소위 애플빠인데요...애플의 제품에는 철학과 열정이 녹아있죠.모든 제품군에 일관적인 디자인으로 애플스토어만 가봐도 애플이 다른 IT업체와는 다르다는 느낌을 받을 수 있을 정도로요. 여기 블로그는 오늘 처음 알았는데 읽을거리가 너무 많네요~ 앞으로 자주 들를께요 ^^
  94. iphone
    2009/11/25 14:13
    또 하나 저도 아이폰 사용자이지만...
    다른폰 쓰다가 약정위약금 물면서 아이폰으로 갈아타는 사람은 봤어도
    아이폰 쓰다가 약정위약금 물면서 다른폰으로 갈아타는 사람은 못봤습니다.
    근데 이상하게도 아이폰 3년 약정하다가 신제품 나오면 약정위약금 물면서
    아이폰 신제품으로 바꾸는 사람 또한 많더라구요...도대체 왜 일까요?
    • Eun
      2009/11/25 14:27
      아이폰에 한번 빠지면...
      그 중독에서 벗어날 수 없기 때문이요...
      아이폰을 가지고 있으면 다른 폰들이 아이처럼 보입니다.
      그래서 아이폰 아닌가요?
      나만 가져야 된다해서 아이폰인가? ^^
    • iphone
      2009/11/25 14:30
      ㅎㅎㅎ 그거 말 되네요, 보통 IT제품 사고 길어야 한달이면 관심이 다 메마르곤 하는데 아이폰은 늘 새로와서 너무 좋네요, 일어나서 메일체크하고 날씨도 체크하고 뉴스도 보면서 길가다 재미있는거 바로 찍어서 유투브에 올리고 메일로 전송하고...하루종일 저와 함께하는 제 가장 친한 친구가 아닌가 싶어요
    • Eun
      2009/11/25 14:50
      조심하십시요..
      너무 빠지시다 보면 와이프 또는 여친이 눈에 안들어 옵니다.. ^^;
  95. 와 엄청나군요
    2009/11/25 15:12
    아까 한자 적고 다시와봤는데 상당하네요 작성자이신eun님 고생많으십니다~~
    참고로 삼성 과 엘지 kt 전부 욕먹는이유 다들아시잖아요
    삼성 스팩다운했을때요 이렇게 아이폰 이 어떠니 저쩌니 할정도로 뭐라고할일이아니듯합니다 여러분 이제부터 라도 제조업자와 통신사들의반향을 기대해봐야할때이고
    아이폰 출시는 그 도화선이라고 봅니다 성능 따지시는 분들 앞으로 성능은 더좋아져요
    아이폰 3gs 출시한지도 반년이 지났고 벌써 4g이야기가나오는상황에서 정말 우리기업이 4g를 견줄만한가 물론 아이폰이 완벽한 기기는 아님니다 모든 제품이 그렇듯 장단점이 있죠 대신 아이폰은 통신사와의담합 자체를 거부 하고 꼬장부리며 자기 기기 그대로 쓰길 바란것이니까요 좋은 과도기가 될꺼라 생각합니다 국내 it발전의 한획이라고 생각들하세요!!
    • Eun
      2009/11/25 15:22
      오늘 댓글 달다가 하루 반나절이 금방 지나갔군요... ^^
      아이폰이 잘되기를 바라는 이유는 애플이 좋아서가 아니라
      국내 통신 시장의 변화와 언론을 통한 마케팅은 통하지 않는다는것을 보고 싶어서였습니다. 제 의도를 잘 이해 못하시는 분도 계시자만 아이폰이 많은 분들 손안에 있을때 진정한 스마트폰들의 평가가 이뤄질 줄 믿습니다. ^^

      그렇죠..
      아이폰은 이미 반년이 지난 새로운 폰이 아니고..
      옴니아2는 방금 출시된 신제품이죠...
      또 가만히 있다가 4세대 아이폰에 당하지 말고 미리 미리 준비했으면 합니다. ^^
  96. 뿌시
    2009/11/25 15:19
    옵니아2가 제원상에서 앞서더라도..
    아이폰이 아무리 제원이 떨어진다고 하더라도(가정)
    앱스토어라는 질수없는 무기가 있다는 것이 옵니아로써는 문제이지요.
    • Eun
      2009/11/25 20:54
      하지만 언론에서는 옴니아2가 앱이 아이폰보다 많다고 하던데요. ^^
      아이폰은 한글앱도 부족하고 게임도 안된다며 앱스토어는 한국에서 무용지물이라고 하더군요...
      참으로 이상한 언론입니다. ^^;
  97. Loquacity
    2009/11/25 16:43
    댓글이 정말 많네요. 많은 사람들이 공감하는 것 같군요. 자동차나 생활가전 같은 것들은 구매 대상 연령이 높은 편이라 온라인 여론의 영향을 그리 크게 받지 않지만, 모바일 멀티미디어 기기 시장이라면 이는 치명적인 일일텐데...

    이 글이 더 반가운 것은, 광고에 목숨을 거는 언론이 아닌 독립적인 블로거들조차 소위 '파워 블로거'들을 대상으로 하는 대기업의 프로모션을 기대하고 친기업적인 태도로 일관하는 씁쓸한 현실 때문이 아닌가 싶습니다.

    글 정말 시원하네요.
    • Eun
      2009/11/25 20:57
      감사합니다..
      순수 대기업의 파워 마케팅은 한계가 없는듯 합니다.
      벌써 많은 블로거들이 친대기업적인 글들로 유혹하곤 합니다.
      돈이 파워인 21세기에 광고 안 붙은 블로그 찾기 힘들고 순수 개인적인 생각과 견해를 내놓는 블로거들 찾기가 쉽지 않습니다.
      다른 분들이 저를 어떻게 평가할지 모르겠지만 자칭 순수 블로거로써 남고 싶네요 ^^
  98. Seeing is believing
    2009/11/25 19:02
    http://www.youtube.com/watch?v=ogxklh3N-RA

    바로 옆에 놓고 속도 비교해보면, 프레임레이트 절반도 안나오네요
    • Eun
      2009/11/25 21:00
      그 외에도 유저들이 직접 올린 비교 동영상은 수도 없이 많습니다. 그리고 대부분은 아이폰의 우세승으로 끝이나죠. 28일이 지나서 아이폰 유저들의 실질적으로 만져보면 아이폰 성능이나 활용에 대한 글들로 넘쳐날겁니다. 아무리 언론에서 거짓 정보를 내놓아도 그때는 믿을 사람 하나 없겠죠..
      이제는 언론이 양치기 소년이 되었네요..
  99. 좋은 글입니다 퍼가겠습니다^^
    2009/11/25 19:15
    이상할 정도로 아이폰 까는글이 많아서 이상했는데 그럴 이유?가 있었군요 ㅋㅋ
    윈도모바일 쓰던 저는 왜 쓰는사람이 이정도까지 커스텀을 해서 써야하는지 짜증났는데
    (그것도 기능개선이라기보단 성능개선) 속 시원합니다 ㅋㅋ
    • Eun
      2009/11/25 21:01
      제 블로그는 정보 공유를 원칙으로 하고 있습니다. 마음데로 퍼가셔도 됩니다.
      고마워요~ ^^
  100. 승토
    2009/11/25 19:36
    옴니아HD는 아이폰의 적수 맞고
    아이폰 쓰는 입장에서도 매우 탐나고 사고 싶은 기기가 맞지만

    (심비안OS의 멀티태스킹 능력과 심비안용 프링과 옴니아전면카메라 이용해 스카이프 영상통화, 뛰어난 오페라 웹브라우저, 삼성의 심비안 앱스토어, 720p 비디오 레코딩, 800만화소 센서에다가 F2.8렌즈등 등 아주 최강 기기지요.)


    쌩뚱맞은 옴니아2는 아이폰의 적수는 커녕 드로이드에게 발리고 있는 지금
    옴니아2랑 아이폰 비교는 조금;
    • Eun
      2009/11/25 21:04
      옴니아2보다 한단계위인 HD에는 아이폰과 똑같은 CPU를 장착했다고 하죠? 그럼 옴니아2가 옴니아 HD보다 빠른건가요? ^^ 참으로 이상한 언론과 마케팅입니다.
      옴니아 HD는 한국에서 판매되지 않는거 아닌가요?
      조만간 출시될 예정인지요?
  101. 나그네
    2009/11/25 19:37
    애국자 나셨네요
  102. bytes
    2009/11/25 19:42
    Coretex A8 은 ARM7v SC3 는 Arm v6 이니 당연히 cpu 의 성능차이도 나고 , A8은 한 클럭 당 2개의 명령을 수행할 수 있기 때문에 실질적인 퍼포먼스는 수치상의 클럭보다 훨씬 우월한것은 맞습니다만..
    SC3 가 opengl2.0 이 지원안한다느니 , 이런 근거없는 소리는 어디서 나오나요?
    너무나도 당연하게 2D엔진도 들어있고 , 3d 엔진도 당연히 탑재되어 있습니다
    거기에 각 코어의 설계자의 보증 클럭과, SOC설계및 실제 양산시의 관계도 모르고서
    어떻게 저런 확신에 찬 글을 쓰는건지
    A8 이 우수한CPU 인것은 맞는 내용이나. 억지로 덕지덕지 같다붙인 글같은 이런 인터넷에 떠돌아다니는 글때문에 까지는것은 아니라봅니다
    삼성도 S5 급..( S3 이후의 CPU) 는 CoretexA8 을 사용하고 있고, ARM 계열의 칩셋은 라이센싱 이후 제조사에서 어떠한 최적화를 하느냐에 따라 성능이 정말 많이 차이가납니다.
    • Eun
      2009/11/25 21:13
      bytes님 죄송합니다만 제글을 조금더 자세히 읽어 주셨으면 하네요.
      아이폰에서 사용하는 CPU는 ARM 버전7이고 옴니아2는 버전6이죠? 두 CPU가 사실 다른 아키텍쳐를 사용하는 CPU를 장착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언론에서는 단순 클럭수만 이야기 하면서 옴니아2가 월등히 빠르다가로 단정짓는 것에 대해서는 어떻게 생각하시는 지요?
      단순 클럭수 하나가 CPU의 성능을 좌우합니까?
      아키텍쳐는요? 캐쉬는요?
      SC3가 OpenGL 2.0을 지원안한다는 이야기는 제가 한건가요? 제가 이야기 한건 윈도우즈 모바일 6.1일 OpenGL 2.0을 지원 안한다고 했는데요.
      옴니아2에서 사용하는 ARM11 CPU에는 2D, 3D 그래픽 엔진이 탑재 되어 있겠죠.
      이 부분도 대충 읽으신듯 합니다.
      제가 이야기한 부분은 옴니아2가 2D, 3D 엔진을 아이폰처럼 따로 탑재하지 않았다는 뜻입니다.
      CortexA8에서도 2D,3D 가속엔진을 지원함에도 불구하고 아이폰은 2D 가속엔진 칩과 3D 가속엔진 칩을 따로 장착해서 성능을 높였다는겁니다.
      컴퓨터 마더보드에 따라오는 GPU를 사용하는것보다 GPU를 따로 구입해서 PC에 장착하는 이유와 같은거 아닐까요?
      모든 전산처리도 2D도 3D도 CPU 하나에서 다 처리해야 하니 능력이 하나만 처리하는 CPU보다 더 버거운것 아닌가요?
      모바일 칩에 전문가이시라면 더 정확하게 아이폰의 칩셋과 옴니아2의 칩셋을 비교해 주는게 더 옳다고 봅니다. ARM11과 CortexA8의 성능 차이까지도요.
      그게 더 바람직하다고 봅니다.
  103. bytes
    2009/11/25 19:46
    저 역시 삼성 싫어하지만, 그래도 정확히하는것은 좋을듯 하여서 한마디하고 지나가는겁니다.
    그리고 멀티터치를 못쓰는 이유는 멀티터치는 애플의 특허이고 특허비에 대한 비용부담도 생각해야 하기때문에 감압식으로 책정한 이유이기도 합니다.
    능력,실력이 딸려서 감압식을 책정한것이 아닙니다.
    그리고 저도 정전식 터치 LCD 를 사용하는 터치다이아몬드를 사용중인데요
    이것도 주머니에서 혼자 놀아날때가 많습니다.
    • parting
      2009/11/27 22:18
      삼성이 능력, 실력이 되었으면 애플보다 먼저 멀티터치를 개발해서 특허를 내었으면 되는거죠?
    • 이건 뭔소리인가요
      2010/01/10 15:02
      저도 정전식 터치 LCD 를 사용하는 터치다이아몬드를 사용중인데요

      죄송합니다만, 감압식 터치 lcd를 사용하고
      하단부 버튼이 정전식입니다만.(리뷰를 뒤져봤더니 버튼도되고 터치도 된다는군요.)
  104. bytes
    2009/11/25 19:48
    모바일 기기분야에서는 가격, 배터리, 부티등의 이유로 CPU가 그래픽 처리까지 도맡해 해왔다.
    그렇기 때문에 데이터처림와 그래픽 처리를 동시에 해야 하는 스마트폰의 성능은 현저히 떨어질 수 밖에 없다. 이러한 이유가 옴니아의 CPU가 800MHz라고 할지라도 반응속도와 움직임이 느려지게 보인다.
    => 이것은 SOC 를 전혀 몰라서 적을 수 있는 글이라서 자세한내용은 넘어가겠습니다만
    SOC 에 대해서 컴퓨터의 CPU와 같이 생각하면 큰 오산입니다.
  105. wwwww
    2009/11/25 20:17
    지나가며 리플 읽다 씁니다만.. 제조사분들 리플이 어떤건지 훤히 보여서 뭐랄까 웃음이 나는군요w
    • Eun
      2009/11/25 21:17
      자꾸 제 자신이 바보가 되어가는 기분입니다.
      수많은 댓글들이 누가 쓰셨는지 알 수 없고
      어떠한 의도를 썼는지도 알 수 없으니
      저에게 상처만 남는군요.
      역시 고수눈에는 보이나 봅니다.
      저는 안보여서 더 고생하고 있습니다.. ㅜ.ㅜ
  106. 박진성
    2009/11/25 21:53
    애플을 개인적으로 좋아하면서도 존경하는 학생입니다.
    위에 쓰신 글에 전적으로 동의합니다!
    우리나라에서 삼성이 강세를 보일 수 있는 이유는
    마케팅으로 사람들을 현혹시키기 때문이지요.
    제품을 판매하는데, 연예인 섭외에 더 열을 올리는 것 부터가 마음에 안듭니다.
    제품 자체만으로 소비자들이 선택할 기회를 줄 수 있어야 한다고 봅니다.
    아이폰이 우리나라에 출시된다는 것이 그저 기쁠 뿐입니다.
    지금까지 SK와 삼성은 'LBS법' 하나로 2년을 미뤘지요.
    그 동안에 아이폰을 벤치마킹해 만든 풀터치폰을 내놓았구요.
    이젠 그 시대도 끝나야 한다고 봅니다.
    정당하게 경쟁을 해서 살아남는 기업만이 최고가 될 수 있다는 것을 알았으면 합니다.
  107. 뽕다르
    2009/11/27 02:24
    복구 되셨군요...;;;
    • i-on-i
      2009/11/27 13:01
      3일만에 복구가 되었는데요.
      제 블로그에 제가 Admin으로 로그인 할 수 없는 문제가 남아 있네요...어느분인의 실력이신지...존경스럽습니다. ㅜ.ㅜ
  108. yurion
    2009/11/27 02:38
    ...여긴 무슨 배틀아레나입니까? 옴니아 열폭 쩌는군요.
  109. 와우~복구~!!
    2009/11/27 05:58
    드디어 복구되었네요...ㅋ 폭풍의 중심에 계시네요..이번기회에 이런 분위기를 즐겨보심이...
    • i-on-i
      2009/11/27 13:03
      이런 분위기 즐기고 싶지 않군요.
      제 블로그에 광고라도 달아놓고 수익성을 강조하는 그런 블로거였다면 충분히 즐길 수 있겠지만요..
      언제까지 순수함을 지향하는 순수 블로거입니다. ^^
      서버는 대충 복구된듯 한데
      제 블로그에 제가 로그인을 못하는 일은 생겼군요..
      이일은 어찌 해결해야할지...ㅜ.ㅜ
  110. 호고곡
    2009/11/27 06:50
    정말 속시원한 글이네요^^
    국내에서 언론을 통해 정확한 지식을 얻기는 모래속에서 참깨 찾는거만큼 힘들게 되어버렸다는게 제일 속상하네요; 좋은글 저도 좀 퍼갈게용^^ 감사합니다.
    • i-on-i
      2009/11/27 13:04
      지금은 퍼가셔도 됩니다.
      서버가 복구 되었으니까요..
      그래도 사이트 공격으로 인해 언제 또 나갈지 모릅니다...
      그점은 이해해주시고 가져가세요. ㅜ.ㅜ
  111. 외로운비둘기
    2009/11/27 07:10
    와우, 정말 대단한 글입니다만 짚고 넘어가야 할 점이 있습니다.

    1. 감압식에서 멀티터치를 지원하는 경우도 있습니다.(중소기업에서 개발) 문제는 정전식에 버금가는 고가일뿐더러, 옴니아2는 비싼 감압식을 쓴 것도 아니지요. 아직 멀티터치지원 감압식기기는 없다고 봐도 될 정돕니다. (감압식은 멀티터치가 안된다는 오해의 소지가 있어서 남긴 것입니다)

    2. 아이폰 OS는 계속 진화합니다. WM 역시 계속 진화합니다. 심비안 역시 진화하고, 모든 OS는 진화합니다. (wm6.5 세컨드에디션 - wm6.5.1 역시 개발중) 아이폰os3.0 나오기 전엔 좋았는데 3.0부터 이상합니다. 배터리가 갑자기 방전되있다던지, 불안정한 문제들 등..

    글 복구되어 다행입니다. 여느 때에 라디오, TV를 켜면 아이폰에 대해 떠들썩한데 '옴니아2는 하드웨어적으로 더 나아서 빠르다'라는 우스갯소리를 많이 듣게 되더군요. 세뇌교육마냥..
    • i-on-i
      2009/11/27 13:08
      1.
      아직 멀티 터치가 가능한 감압식이 시장에 나왔는지는 모르겠습니다.
      삼서에서 감압식을 선택한 이유는 세가지라고 봅니다. 저렴한 가격, WM 체제에 적합하기 때문에 (특히 6.1에서는), 그리고 멀티터치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애플의 특허권 문제가 있기 때문이 아닐까요?
      그 기술을 사용하려면 또 특허권을 내야 하는 문제가 생기겠죠?

      2.
      그래요?
      아이폰 3.0에서는 배터리 소모에 대한 버그가 있다고 들었지만 그거 3.1에서 해결되지 않았나요? 저는 2년동안 아이폰을 배터리 교체 없이 쓰고 있지만 아직까지도 만족할 만한 수준입니다.
      OS는 계속 진화하고 있죠..MS도는 윈도우즈 모바일 버전 7부터는 사람들의 호응을 이끌어 낼 수 있지 않을까 기대됩니다.
      사본력과 소프트웨어의 기술로 보자면 아직까지 MS를 따라갈 기업이 없으니까요...

      서버가 3일만에 복구 되었습니다..
      국내 언론, 삼성, 또는 옴니아팬들이 무섭습니다. ㅜ.ㅜ
      복구는 되었는데 제 블로그에 제가 로그인이 안되는 일이 생겨 버렸네요..이문제는 어찌 해결해야 할지... ㅜ.ㅜ
  112. WooRi
    2009/11/27 17:38
    복구 되셔서 축하드려요.
    그보다 저도 옴니아2를 기다리던 한사람입니다.
    근데 솔찍히 위에글에 동감해요 . 실직적인거는 아이폰이 우세해요.
    하지만 옴니아2는 사용자가 어떻해 그 기능을 끌어주는야에 따라 달라지죠 ^^
    아직까지고민이 되긴하지만 아이폰어플 보면 정말대단한어플들이 많아요 ~
    그리고 sk 에서 지금만들고있지만 아직따라올려면 한참멀었죠.
    자기들 이익만추구하는 기업들때문에 정말 한숨이나옵니다.
    핸드폰 한번나올때마다 엄청난 스펙다운 ..ㄷㄷ 입니다.
    이번일로 통신사들이 정말 반성하고 많은생각을했음바램이있어요.!!!
    삼성은 언플에 엄청난힘을가진........ ;;
    광고하고 그럴듯한 기사들로 사람들을 유혹시키고 막상 사용해보면..
    그 기능을 따라주지못할때가 많은듯해요 ㅠㅠ
    힘내세요 !!!! ^ ^
    • Eun
      2009/11/27 19:12
      감사합니다.
      삼성도 마케팅이나 언론을 통하여 소비자들을 현혹시키기 보다
      더 나은 제품 개발을 위하여 에너지를 쏟아 붙는다면 더 품질 좋은 제품들을 소비자들에게 보여줄 수 있을겁니다.
      마케팅보다 R&D에 더 힘을 실어주는 기업이 되었으면 합니다. ^^

      3일만인지만..
      복구가 되니 다행입니다...

      참으로 무서운 세상입니다.. ㅜ.ㅜ
  113. bytes
    2009/11/27 19:58
    혹시 오해가 있을까봐 추가로 적습니다.
    전 아이폰을 더 좋아하고, 삼성을 좋아하진 않지만 까도 잘 까자는 이야기의 취지입니다.
    arm v6 와 arm v7 의 라이센싱 차이로 삼성에서 사용하는 soc 가 성능차이는 확떨어집니다만 옴니아2에도 3d 가속을위한, 그리고 2d 가속을 위한 코아가 soc 칩안에 포함되어 있습니다.
    ( 가속이 안되는 이유는 아래에 있지만 일단 windows mobile의 한계입니다. 어플단에서는 가능하게 하는 방법이 충분히 있습니다. )

    추후에 나올 오즈옴니아의 경우는 아이폰과 동일한 cpu를 사용합니다
    아이폰과 옴니아의 성능차이는 cpu의 차이보다는 OS 그리고 UI가 거지같아서 그렇습니다.

    첫째삼성 UI 는 정말 반응성이 최악... 사람들이 짜증내는게 윈도우 모바일이 아니고 대부분 삼성 UI 라는걸 삼성이 모르죠

    둘째는 OS 의 아키텍처 문제입니다.
    윈도 모바일은 데스크탑 윈도처럼 GDI 기반으로 돌아갑니다.
    CPU 가 마이 딸리던 시절 나온 OS 라서 생기는 문제입니다. 그래서 비주얼한 부분에서는 많이 딸릴수 밖에 없습니다.
    반면 아이폰은 맥의 쿼츠 익스트림 기반입니다. 애초부터 3D 가속기능의 지원을
    받아서 나오는거죠.
    MS 도 이제서야 비스타 이후로 에어로 엔진을 채택하면서 3D 가속기능을 지원하기 시작합니다만 모바일 쪽은 그렇지 않습니다.
    윈도우즈 모바일 6.5 부터는 터치기반으로 바뀐다고는 하지만, 이부분에서 큰 변동은 없을거 같네요. 하지만 3D 기능을 잘 이용해서 아이폰의 coregraphics 같은 아키텍처를 만들수 있다면 UI 부분에서는 퍼포먼스 향상을 기대할 수 있습니다.
    윈도우즈 모바일이 누가 OpenGL 지원안한다고 하던가요?
    HW 적인 3D 가속 칩셋이 SoC 안에 안들어 있어도 , 소프트웨어 렌더러인 래스터로이드를 이용해 제작도 가능한것이 Windows Mobile 입니다.
    실제 옴니아 , 옴니아2 , 제트 등에서는 OpenGL/ES 2.0 이 탑재되어 있는 모회사의 라이브러리엔진이 포함되어 많은 어플이 3D 로 돌고 있습니다.
    결론을 이야기하겠습니다.
    OS 에서 모자란 부분을 UI 에서 강화시켜주면 아이폰 정도 퍼포먼스 내는 것은 가능한데, UI 가 퍼포먼스를 더 깎아먹고 앉아있는게 지금의 삼성폰의 문제입니다
    • Eun
      2009/11/27 21:08
      글 하나로 인해 많은 지식을 얻는군요..
      많은 전문가분들이 댓글들을 달아 주셔서 더 지식들을 알아갑니다.
      오즈옴니아에서는 코텍스 기반의 CPU를 쓰는군요..
      그리고 MSDN 싸이트 포럼에 가서 리서치 하는중에 OpenGL 2.0에 관해서 질문을 했는데 MS의 답변으로는 아직까지 지원을 하지 않는다는 글을 읽었습니다. 다시 찾으면 링크를 걸도록 하죠..
      3D 가속칩섹, 2D 가속 칩섹이 따로 장착되어 있는 아이폰과 CPU로만 2D, 3D 가속 엔진을 지원하는 옴니아2와는 확실히 성능의 차이가 나질 않을까요?
      이러한 부분에 대한 언론의 언급은 없죠...아이폰의 하드웨어적 우수함을 (옴니아2와 비교하여) 적은 기사는 거의 찾아 볼 수 없죠..
      3D 어플들이 돌지 못한다는 뜻이 아니죠...
      GPU가 마더보드에 붙어있는 PC에서도 3D 게임을 할 수 있는것과 마찬가지 아닐까요?
      모든게 다 원할하게 잘 돌아간다면, 성능이 똑같다면 따로 GPU를 구입할 필요가 없겠죠...

      bytes님의 글을 읽으면 모바일 업계에 종사하신 전문가 같습니다.
      저는 그저 미국에서 IT 회사에 Network 쪽으로만 일하고 있으니 모바일에 대한 전문적인 지식은 없지만 다만 언론에서 공정하게 평가해주었으면 하는 바램에서 쓴거죠..
      기자라면 전문가들 몇분만 만나 이야기 하면 쉽게 알 수 있는 부분이 아니였을까요? 많은 기자님들이 bytes님과 같은 전문가들의 조언을 듣지 않았는지 이해가 되질 않습니다..

      bytes님의 글로 인하여 모바일쪽에 더 많은 지식들을 얻어갑니다..
      나름데로 리서치하면서 몰랐던 사실들도 알아가구요. ^^
      고맙습니다.
    • 낙관비관
      2009/11/28 08:12
      어? 어? 오좀니아가 S5PC100을 장착했다고요?
      오좀니아 간담회 후기를 보면 S3C6410이라고 되어 있던데요? 네이버에서 M7350 CPU라고 쳐 보면 바둑왕님의 후기를 보실 수 있을 겁니다.
  114. Koma
    2009/11/27 22:24
    옴니아2 다시봤네요 좋은글감사합니다. 요자에20만원짜리 택시가 떠서 알아보고있었는데 ㅎㅎ..
    • Eun
      2009/11/27 22:49
      삼성이 정정당당하게 겨루었으면 하네요...
      아이폰을 통하여 이통시장에 새로운 변화가 오길 기대합니다.
      삼성, SKT
      국내 1위 기업들이 변화면 변화가 더 빠르고 쉽게 오겠죠? ^^
  115. fun
    2009/11/28 04:50
    잘보고 갑니다. 좋은정보입니다. 감사합니다..^^
    언론플레이 장난 아니죠 도요타나 아이폰에 대해 깍아 내리기..
    삼성, LG, 이통사 ,현다이 자국민 우려먹는 기업들 .....
    반성들 하시길.......
    • Eun
      2009/11/28 11:29
      아이폰이 잘되길 바라는 이유가..기업들이 정신 차려야 하기 때문입니다..
      아이폰이 아니더라도..국내 기업들이 소비자를 바라보는 태도가 변하기 위해서라면 다른 제품들도 상관없죠..^^
      이번 계기를 통해서..기업들 긴급회의 들어가고...그동안 소비자들이 자신들의 기업을 바라보는 시각이 왜그랬는지 철저히 분석하고 새로 시작하는 마음으로 품질좋고 경쟁력 있는 제품들을 내놨으면 하네요. ^^
  116. missile1
    2009/11/28 06:02
    일단은 아이폰을 까고 싶습니다.

    전 옴니아1 할부가 12개월 남았기 때문에요.
    3GS가 나온마당에 스펙까지고 까는건 의미가 없..

    하지만 아이폰은 디빅스도 안되고 DMB도 안된다구요!!!!

    하지만 난 둘다 옴니아에선 안쓰잖아 (-_-;)
    디빅스 파일 옮기기 귀찮고, DMB도 지하철을 안타니가 안보잖아..
    아 안될꺼야..

    외국에가서 3Gs를 만져봤어요.

    젠장할 아이폰 젠장할 애플 젠장할 통신사..

    왜 엑스페리아와 옴니아 고민할때 아이폰이 없었던 것일까?

    왜 구글 캘린더 무선 싱크를 위해 온갖 어플을 찾아 겨우 이룩해 내었던
    옴니아가...

    쓰다보니 짜증날까..



    안드로이드... 날 안드로메다로 데려가줘~

    실사용자 입장에서 보기엔
    MS가 미쳐서 구글처럼 뭔짓을 하기전까지는

    예전에 애플 컴퓨터가 잘나가다가 마소에게 역전되었듯이..
    안드로이드가 좀 쓸만해지면 각 회사마다 적절히 리눅스 기초 안드로이드 변형시켜서

    디빅스 되고 3.5파이 잭에 블투 잘되고 무선랜과 싱크쉽고 기초 어플 탄탄하면서
    터치감 끝내주는 그런 안드로이드 폰 세상이 될겁니다.

    그럼... 그땐 스펙경쟁 하겠죠~
    • Eun
      2009/11/28 11:32
      국내 이통시장으 세계 흐름에 조금 뒤쳐진 느낌입니다.
      해외는 안드로이폰들이 나오기 시작하면서 스마트폰 시장들이 뜨거운데 말이죠...
      RIM의 블랙베리, 노키아의 N시리지 제품들, HTC의 스마트폰들, 모토롤라의 안드로이드폰들등...팜의 프리등..
      경쟁력이 있는 제품들이 들어가서 한국 국내 이통사도 본격적인 세계흐름에 편승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지금은 아이폰 계약 끝나고 모토롤라의 드로이드 사용중인데요..
      안드로이드폰들도 꽤 좋더군요. ^^
      구글이 앞으로 얼마나 더 진보할지 기대가 됩니다. ^^
  117. 음...
    2009/11/28 11:01
    기사홍보도 많죠... 홍보를 기사처럼 써주는 형태... 아무튼 아이폰은 문제가 많았던 휴대폰 국내시장에 엄청난 발전을 가져올듯 합니다.
    • Eun
      2009/11/28 11:33
      가져와야 합니다. ^^
      소비자들도 올바른 선택을 할 수 있는 권리를 가져야 겠죠..
      패쇄적인 통신 시장에 변화가 오길 바랍니다..
  118. gon사마
    2009/11/28 11:19
    뭐 편파적이네 뭐네 말이 많은데
    잘쓰신 글입니다. 웹개발 쪽 일을 하면서 느끼는 건
    WM은 세상에서 사라져야 할 플랫홈입니다.

    다행인 건 전세계 점유율이 1%도 아직 안된다는 사실이고..

    왜 삼성이 바다라는 플랫홈을 개발하려하는지는...
    각자의 상상에 맡기면 되겠죠..

    자기들은 아이폰보다 우월한 하드웨어를 쓴다고 생각하는데
    예상치도 못한 윈도우 모바일이라는 것에 발목이 잡히니
    그럴 바엔 하나 만들자.. 라는게 아닐까도 싶고요.

    그리고 댓글에 보니 플래시를 쓸 수 있어서 좋다는데
    당장 플래시는 님들의 데이터 통화료에 엄청난 영향을 미칠 것이며
    솔직히 대부분 광고이지 않나요?

    아이폰에서 플래시가 안돌아가는 이유는 (못 돌아가는 게 아님) 다들 아실 거고..

    컴퓨터라는 기계가 대단한 것은 소프트웨어 때문이고..
    동일한 관점에서 본다면 인정하기 싫겠지만 아이폰 OS가 모바일을 잡을 것입니다.

    안드로이드도 훌륭한 플랫홈이겠으나 과연 얼마나 많은 어플이 있는지
    한번 생각해보는 것도 좋겠죠.

    이런 속시원한 포스트 감사드립니다.

    저도 10년 넘게 사용한 SKT버리고 쑈로 갑니다.
    • Eun
      2009/11/28 11:34
      이제부튼 5만이 넘는 아이폰 사용자들이 진실을 이야기 하겠죠...
      아무리 언론에서 이야기 해도, 실제 사용자들의 말보다는 파워가 없을겁니다.
      SKT는 너무나 소비자들을 돈으로만 봐온 기업인듯 합니다.
      개인적으로는 한 100만의 가입자들이 KT로 갈아타면 SKT가 엄청 정신 차릴듯 한데요. ^^
  119. 김진영
    2009/11/28 13:30
    멀티터치는 애플의 특허라서 삼성이 할 수 없는거에요 싸서 안하는게 아니라~
  120. 좀니아
    2009/11/28 17:40
    애플이 돈 필요없다고 허락안해줘도 할 수 있는건가요? ㅎ
  121. 지나가는이..
    2009/11/28 19:13
    어쩌다 글 타고타고 와서 읽어봤는데 쥔장님 참 고생이 많으십니다.

    개인블로그에 개인생각을 적었다고 테클당해도 욱하지 않고

    중립적인 답글을 다시는모습이 애처로워보입니다.

    정말...고생하십니다.

    어쩌다가 유명인사가 되셨군요. 갑을논박 정치인들의 채팅글을 읽는듯합니다.

    정작 쥔장님의 글은 그게아니었는데.

    뭐하러 궂이 싸우시는걸까요. 이미 퍼돌만큼 돌았고 하니 폐쇄하셔도될듯합니다.

    스트레스 받으면 머리 빠집니다.

    정말 고생하십니다.

    글 쓰고있는데 결국 첨부글이 올라왔군요....ㅋㅋㅋㅋㅋㅋㅋ

    제 생각은 그냥 폐쇄하시는게 날듯합니다. 이미 정보는

    퍼질만큼 퍼졌습니다. 너무 맘고생하지마세요.
    • Eun
      2009/11/28 22:32
      맘고생 많이 했죠..
      퍼질만큼 퍼졌구요...
      그만큼 고생하고 노력해서 쓴글인 만큼 그대로 나두려고 합니다.
      어차피 아이폰이 판매되어지고 있는 이시점에 이제는 이러한 글들이 무의미할겁니다..실질적으로 사용하는 아이폰 유저들을 입소문을 통하여 더 확실해 질테니까요..
      저의 마음까지 헤아려 주셔서 감사합니다. ^^
  122. 우연히 봅니다
    2009/11/28 20:42
    글이 좋아서 퍼갑니다^^

    객관적으로 분석한 글이란 생각이 드네요^^;
    • Eun
      2009/11/28 22:31
      감사합니다.
      이제는 실제 아이폰 사용자들이 자신들의 사용기를 통하여 확실한 차이점을 더 느낄 수 있을겁니다. ^^
  123. 호박고구마
    2009/11/28 21:56
    저도 언론에 의해 왜곡되고 있는 점이 아쉽기만 합니다.
    좋은글이란 생각이 드네요 ^^
    • Eun
      2009/11/28 22:38
      그게 제글의 중심 포인트이죠..그걸 놓치고 이야기 하시는 분들이 있어서 안타깝지만 결국 이해하시리라 봅니다. 아이폰이 이제 한국의 거리를 활보하게 될테니 언론보다 더 실질적으로 와닿을 것입니다.
      오히려 이번 언론 플레이를 때문에 아이폰이 더 광고가 되었다고 합니다. 공짜로 마케팅 효과를 본 셈이죠...여러모로 참 역효과가 난듯 합니다. ^^
  124. ㅇㄹㅇㄹ
    2009/11/28 22:03
    아나 진짜 사람들이해력 엄청딸리시네 아이폰기반의 씨피유랑 옴니아2기반의 씨피유랑 틀리다자나 600곱하기 1.4하면 몇이니 ???? 840이지 옴니아2 800이래매 딸린거지 뭐야 ㅋㅋㅋ 그리고 맥시멈이랑 미니멈이랑 할때 발열차 없다고??? 한번 써봐라 ㅋㅋㅋ
    탄다.... 중요한건 삼성이 너무 깐다 이거야 무인코딩??? 피엠피로 착각하는 분들 많으신데 몇개지원안될껄?? 엠원샀는데 졸라 열불난다 //.. 1세대터치가그립더라 ㅋㅋ
  125. 다른건 모르겠고...
    2009/11/28 22:04
    옴니아2
    ARM11 아키텍쳐에 기반을 둔 S3C6410 CPU
    미니멈 클럭: 533MHz
    맥시멈 클럭: 800MHz
    L1 캐쉬: 16KiB

    아이폰 3GS
    Cortex-A8 아키텍쳐에 기반을 둔 S5PC100
    미니넘 클럭: 600MHz
    맥시멈 클럭: 833MHz
    L1 캐쉬: 32Kib
    L2 캐쉬: 256Kib

    1KiB[Byte] = 8Kib[bit].. 즉 옴니아가 아이폰보다 L1캐쉬가 4배 높은겁니다... 반 낮은게 아니라요... 왠지 쥔장님도 숫자놀음에 놀아난것 같군요...
    • Eun
      2009/11/28 22:30
      다른건 모르겠고님께서 더 사람들을 혼란시킬 수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아이폰 3G는 ARM11, 그러니까 지금 옴니아2의 CPU 기반에 만들어졌구요.
      아이폰 3GS는 Cortex-A8 기반에 만들어졌죠..
      여기까지 아신다면...캐쉬차이는 정확합니다.
      대문자 소문자로 소비자들을 현혹시키는것은 정당한 방법이 아닌듯 합니다.
      ARM11은 L1캐쉬는 16KB이구요. 아이폰 3GS는 32KB가 맞습니다.
      L2캐쉬는 옴니아2에는 없구요. 아이폰의 Cortex-A8는 256KB가 맞습니다.
      아래의 링크를 참조해 주세요..
      http://www.anandtech.com/gadgets/showdoc.aspx?i=3579&p=2&cp=2
      님으로 인하여 한번더 확인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습니다.
      캐쉬의 차이는 정확합니다.
      감사합니다.
    • 다른건 모르겠고...
      2009/11/28 23:26
      저는 쥔장님의 글내용에 충실했을 뿐입니다... 위에 있는 CPU정보내용도 쥔장님의 포스팅에서 긁어붙였구요..

      정확한 사실을 알고 적은게 아니라 쥔장님의 글 내용에 저런 내용이 있어 위에 있는 댓글처럼 이해하고 적었을 뿐입니다.. 분명 Byte [대문자 B로 표기]와 Bit [소문자 b로 표기]의 차이는 있는거니까요..

      대문자와 소문자로 현혹시켰다니요... 분명 대문자와 소문자 사이에 뜻이 달라지는걸요...

      캐쉬의 차이가 정확하다면 쥔장님의 포스팅을 수정할 필요가 있어보이는군요...
    • nn
      2009/11/28 23:38
      이사람 말많네 ㅋㅋ
    • 다른건 모르겠고...
      2009/11/28 23:44
      nn // 풉..
  126. 건더기
    2009/11/28 22:17
    전 모빌리안2 시절부터 CE 기반 M$ 장비들 쭉 써왔고, 10년간 CE와 PocketPC에서 허덕이다 터치와 심비안으로 정착했습니다.

    원래 그지같은 WM에 무슨 짓을 했는지 개악의 상그지를 만드는 SS의 마이너스의 손은 존경스럽습니다... -_-;;

    옴니아가 짱이라고 강아지 짖는 소리 그만하고, 아이폰 싫으면 아이팟 터치나 노키아 5800 진득하게 써보고 댓글달자 알바들아~
  127. 이거 퍼갑니다
    2009/11/28 22:30
    안퍼가는게 이상하죠 ㅇㅇ
    • Eun
      2009/11/28 22:39
      이미 많은 곳에서 저와 비슷한 글들을 쓰셨습니다. ^^
      이제부터 실질적인 아이폰 유저들이 생겨 날테니 진실은 더 쉽게 밝혀질것이고 삼성과 SKT는 더 깊은 고민에 빠질지도 모르겠네요. ^^
  128. Roven
    2009/11/28 23:42
    대체 사람들 진짜 구매자입장에선 정말 필요한정보중하난데 엄청 매도하는거보니 저도의 삼성빠,국수주의자 아니면 고도의 애플빠겠네요
    구매자로썬 정보가 많을수록 좋은데 왜 맘대로들 객관적자료의 나열을가지고 왈가왈부하는지;
    구매자가 정보 덜알고사면 그건 그사람잘못이죠.
    이정도 정보까지 구할 구매자가 과연 기사에서 맨날 싸지르는 장점들 모르고있을까요?
    그나저나 EUun님 진짜 화이팅.
    제가 꼬꼬만데 수능끝나면 블로거 제대로해야지해야지하는데 네이버블로그에서 폐쇄적인 미포머족에서 벗어나질못하네요
    티스토리에 블로그 세우면 정신은 Eun님을 본받아야겠습니다
    저라면 성질이뻗치다못해 넘쳐서 성질촌이 될꺼같은데..
    존경합니다
    그리고 좋은정보 잘보고갑니다~
  129. Roven
    2009/11/28 23:50
    아 그리고 뒤늦게 자극함만 하고가죠
    논점에서 벗어난 장점을 나열하는이유는 뒤늦게 사고서 자위?
    특히 제품이아닌 삼성특성을 내놓고 제품과 비교하는거보면..뒤늦게 어리석음을 깨닫고 열폭하거나
    직시하기싫어서 애들처럼 귀막고 에베베베하는거랑 다름없는거같네요
    • Eun
      2009/11/30 08:27
      이 말씀은 무얼 이야기 하시는지요?
      혹시 옴니아2와 드로이드이 비교글을 보고 하시는 말씀인가요?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아이폰과 옴니아2 비교 자체는 어울리지 않는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옴니아2와 스펙이 비슷한 드로이드는 꽤 비교할게 많죠. 스펙도 꽤 비슷하구요. 물론 문제는 그러한 고사양 스펙에 어떠한 OS가 얹혀져 있느냐가 문제겠죠..
      저는 애플빠도 아니고 그렇다고 무조건 안티삼성만 하는 사람도 아닙니다. 재 생각을, 느낌을, 사실을 글로 표현하고 싶을 뿐인 순수 블로거라 봐주시면 안될런지요? ㅜ.ㅜ
  130. rake
    2009/11/29 02:34
    글 쓴분 좀 자기생각에 심취해서 전반적인 넓은 상황을 보지 못하고
    우물안 개구리 신세네요.

    비교글 자체는 잘 봤습니다.
    그런데 글 쓴분은 자꾸 객관성을 강조하며
    자신은 삼성이나 삼성폰(옴니아2)을 비하하려는게 아니다.. 라고 하시는데

    우습습니다.
    진실이 밝혀진다느니, 삼성이 소비자를 속인다느니..
    이미 이런 말만 봐도 중립적 입장이 아니신게 훤히 보이는데..

    그리고 비교글만 봐도 삼성이 속이는게 있나요?
    어디까지나 자사의 제품 최고 스펙을 올려놓은것뿐입니다.

    그리고 마케팅이란걸 배워보셨습니까?
    자사의 제품의 장점을 부각 시키는 행동이 어째서 사기인지 참으로 궁금하군요^^

    아이폰이라고 자사 핸드폰 기능이나
    혹은 그외의 것들은 실제보다 부풀려서 광고하는게 없다고 생각하시는지요^^
    마케팅에서 기업이란 태생적으로 그럴 수 밖에 없는 입장이고
    판단은 소비자가 하는겁니다.

    이 글은 한쪽으로 감정이 치우쳐진
    솔직히 말해 "까"가 쓴 글로 밖에 안 보이는군요.
    • nagne
      2009/11/29 04:58
      삼성에서 광고하는거는 당연히 문제가 안됩니다, 하지만 글쓴이님은 광고부분이 아니라 언론까지 대부분 삼성편을 들어주니까 소비자의 선택권이 제한된다는 점을 지적 하신것같네요.
    • dl공감_ 삼성 공화국
      2009/11/29 20:18
      이 글이 삼성을 편파 하는게 아니라...
      대한민국 삼성과 메이져 언론사들이 너무 삼성편을 드는게 문제지요
    • 희재
      2009/11/30 01:41
      마케팅관련이라..^^

      장점을 부각시키는 일은
      당연한 것 이겠지요.

      허나 직접적으로 타 제품과
      비교하면서,사실과 다른 숫자놀음하며 눈가리고 아웅하는 것이 마케팅의 본질인가요?
    • Eun
      2009/11/30 08:29
      문제는 광고가 아니라 공정해야만 하는, 사실을 보도 해야만 하는, 형평성을 지켜야만 하는 언론에서 그 마케팅이 나온다는게 문제죠.
      핵심을 많이 벗어난듯 합니다.
      다시 한번 읽어 보시고 질문이 있으시면 질문해 주시구요.
      건전한 비판은 언제나 환영합니다.
  131. 느물
    2009/11/29 01:56
    오 좋은 정보 참고가 많이 됐습니다.
    역시 찌라시 기사들이 너무 많은 세상이라는걸 자꾸 느끼는 요즘이네요.
    제 입장에서야 어차피 옴니아2는 기기랑 인터페이스 디자인 때문에라도
    고려 대상이 아니지만 계속 쓰던 SK에서 옮기려니까 고민은 좀 되네요 ㅋ

    수정해서 추가로 붙이는 글입니다만-

    글쓴이가 "까"라고 해도 ㅋ
    데이타로 정리해 객관적으로 비교해준 정보 자체는 참 도움이 많이 되었습니다.
    기업의 "마케팅"에 넘어가서 더 느린걸 사놓고는 왜 옴니아2가 아이폰 보다 느릴까 고민하는 것 보다는 "까"가 준 정보를 보고 좀 더 현명한 "소비자의 판단"을 하는 것이 좋다고 보는 입장이네요^^
    언제부터 소비자를 기만하는 "마케팅"이 정의가 된 세상인지 어이가 없을따름이죠 ㅋㅋ
    • Eun
      2009/11/30 08:24
      최소한 속이지는 말았으면 하네요..
      소비자들이 현명한 선택을 하는데 도움은 안될지언정 방해는 하지 말았으면 하는 생각입니다. 결국 선택은 소비자들이 하는것이니까요.
      아이폰의 국내 도입으로 인하여 옴니아2가격도 하락되고 SKT 가입비도 하락되는등 여러가지 효과가 벌써 나타나는군요. ^^
  132. whitewnd
    2009/11/29 02:55
    좋은 글 감사합니다.
    삼성은 돈은 벌지언정 결코 존경받을 수 없겠죠
    항상 국민을 기만해온 기업...
    • Eun
      2009/11/30 08:21
      국내 대기업들 가운데서도 국민들에게/소비자들에게 존경받는 기업이 나왔으면 합니다. 소비자들이 인정하는 기업 말이죠.
  133. 아이폰 좋나??ㅋㅋ
    2009/11/29 07:32
    좋으면 많이들 쓰셈 ~~ 한 3개월쓰고 써비스 엄청받아봐야지 정신챙기고 한국꺼쓰지 ㅋㅋㅋ 아이폰이 무슨 아이팝 엠피쓰린줄 아니보지??ㅋㅋㅋ 한번 써보고 후회해야알지 ~~글고 배터리도 한개라서 1년 못가서 배터리 교체할라면 유상으로 5만원이상 나온다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돈많으면 돈질알들해봐라 ~~~ 그덕에 나는 옴니아2 경쟁중이라서 싸게살련다 고맙다 ~~느그들이 싸워주니간 옴니가 가격이 내려갔구나 ㅋㅋㅋㅋㅋㅋㅋ으하하하하하 맨날싸워라 ㅋㅋㅋㅋㅋㅋㅋㅋ
    • nagne
      2009/11/29 08:44
      님이 그렇게 보신다면 옴니아에 더 매력을 느끼시는것 같군요. 옴니아 싸게사서 잘 쓰시고요,
      님께서 지적하신 점도 역시 외산폰 도입시 소비자가 받는 혜택 입니다. 소비자가 더 많은 혜택을 받기 위해선, 우리나라도 빨리 자유 경쟁 체제로 가야 합니다. 옴니아 쓰실분은 옴니아 쓰고 아이폰 쓰실분은 아이폰 쓰고, 언론은 공정하게 평가하고 경쟁으로 가격은 떨어지는 세상이 되야 합니다.
    • 삼성은 3개월 마다 서비스 ㅋ
      2009/11/29 19:52
      상섬폰 안 써봐서 모르겠으나
      님은 3개월 마다 서비스 받나 봐요 ㅋ

      서비스 받는거 그거 자체부터 문제임;
      얼마나 대강 만들었으면,,,
    • 공감_ 삼성 공화국
      2009/11/29 20:16
      너 삼성 알바지? ㅋㅋ
  134. 공감_ 삼성 공화국
    2009/11/29 20:15
    100공감합니다. 출시전부터 모든 언론들이 아이폰 까대기에 정신없던데..너무들 하더군요. 그동안 국내휴대폰 시장은 대기업들의 횡포에 기능을 제한시키고...자기들 천하로 한국 소비자들을 쥐락펴락 하듯했습니다. 반성좀 하세요. 그렇게 돈 많이 벌었으면..소비자들에게 베풀줄 알아야지
    • Eun
      2009/11/30 08:20
      대한민국 IT는 갈라파고스섬이다라는 이야기는 그냥 나오는게 아니죠..
      정책도 중요하고, 국내 기업들의 마인드도 중요합니다.
      그리고 가장 중요한것은 소비자의 권리죠.
      소비자의 권리와 목소리를 무시했다가는 결코 IT 선진국으로 나아갈 수 없다는것을 이번 계기로 깨닫길 바랄뿐입니다.
  135. 개념글
    2009/11/29 21:29
    포스팅 잘 읽었습니다. 한가지 확실 한건... 스펙 다운은 제조사가 아닌 통신사의 요구이니 확실히 알고 포스팅좀... ㅎㅎ 딴데가면 욕먹습니다. 이건 초등학생도 아는 내용인데..
    • Eun
      2009/11/30 08:15
      제가 이야기 하는건 초등학생들도 아는 스펙 다운이 아니라 잘못된 스펙을 바로잡고자 하는건데요. 스펙 다운에 대한 이야기를 했던가요? 언론에서 오보한 기사를 정정한다고 해야 맞는 표현 같습니다. 제조사, 통신사, 또는 언론 자체의 문제인지는 몰라도 말이죠.
  136. 좋은글~
    2009/11/30 00:48
    좋은 글이군요. 그리고 정보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많은 글 부탁드립니다~
  137. 좋은글이에요...^^
    2009/11/30 02:37
    요즘 아이폰관련 카페들 가면 이런글들이 늘어가고 또한 글쓴이가 쓴 의도와는 전혀 다르게 너무 편파적인 방향에서 자기 멋대로 비판논점들만 풀어내는 이상항 댓글들이 넘쳐나네요...
    이런 글들이 계속 늘어가는 이유는 옴니아 등이 싫어서도 아니고 애플사의 아이폰에 대해 정말 빠~라 불릴만큼 좋아서도 아닌것을...
    그저 우리나라 회사라고 애국심 비스무리한것을 갖고 애착을 갖고 싶어도 그들은 우리를 외국 사람보다 더 쉬운 봉으로 보고있는것 같은 아쉬움에 그리고 언제까지고 언론에 휘둘리는 우민으로 남고 싶지는 않기에 이곳 저곳에서 외치는 소리인것을...수 많은 정보를 접하고 사는 현대 우리 국민들은 일방적으로 몰아가기 하는 기사들을 보며 오히려 반발심에 약자의 손을 들어주고자하는 그런 심정이 아닐지...
    • Eun
      2009/11/30 08:12
      이동 통신 시장에 변화가 필요했던게 확연히 들어났다고 해야할까요?
      소비자들의 권리를 당당히 요구할 수 있는 시대가 왔다고 해야할까요?
      무조건적인 비판이 아닌, 잘못된 점을 이야기 하고 그 잘못된 점이 고쳐져서 소비자들가 합리적인 선택을 할 수 있는 장을 만들고자 하는거죠.
      비판한다고 또는 옹호한다고 돈을 받는 네티즌들은 거의 없으니까요..
      다만 자신들의 생각을 이야기 하고, 자신이 사용하는 기기에 대한 글을 쓰고, 현재의 문제점을 지적하는 순수한 생각으로 쓰여진 글들까지 비판하는 현실이 안타깝기만 합니다.
  138. 껌거슨.
    2009/11/30 04:24
    옴니아2 구매 예정인 대학 신입생인데, 저같은 경우는, 윗 글을 읽고 아이폰이 객관적으로 옴니아2 보다 성능이 좋은 기기라는 걸 알아 궁금증이 해소되었고 그런것과 상관없이 옴니아2가 마음에 들어 구매하려는 입장에서 아이폰이라는 강력한 기기로 인해 옴니아2의 가격이 하락되는게 즐겁네요.
    글 잘읽었어요 ^ ^..
    • Eun
      2009/11/30 08:09
      판단은 소비자가 하는거죠.
      이번 계기로 인하여 옴니아2 가격도 하락되는등 여러모로 소비자들에게 해택이 간듯 하네요. 물론 그 이전에 했으면 더 좋았을겁니다. ^^
      갑자기 가격이 하락 되는 바람에 미리 옴니아2를 구입한 소비자들은 손해만 봤군요...예전 아이폰 1세대가 출시될때 한달인가 두달 후에 $200불이라는 가격을 내렸죠..그리고 소비자들의 원성을 들은 애플은 사과문과 함께 미리 구매한 소비자들에게 $100 상당의 애플 선물권을 준걸로 마무리 한 이야기가 생각 납니다.
      SKT나 삼성에서도 비슷한 조치를 해야 하지 않을까요?
  139. 에효....
    2009/11/30 04:39
    다 좋은데요.. 왜 삼성이 언론사를 매수해서 매도한다고 하는겁니까?
    그랬다는 증거 있나요?. 쩝... 삼성 근무하는 사람으로써 물증이 있어서 그런 말씀 하시는건지 매우 궁금합니다.
    그냥 정황에 근거한 추측성 발언이라면 얼른 수정하세요.
    님께서 매도하신 삼성에서 법적 소송이라도 하면 어쩌실려구요.
    님이 100% 질껍니다. 물적 근거가 없다면.
    • Eun
      2009/11/30 08:06
      삼성인지 SKT인지, 아니면 언론사에서 자발적으로 하는지 제 어찌 알겠습니까? 다만 언론이 편파적으로 보도한다는 생각은 하시지 않으셨는지요?
      제 블로글에 걸린 기사들을 읽어 보셨는지요? 읽어 보셨다면 그 기사들에 실린 댓글들 또한 읽어 보셨는지요?
      삼성에 근무하시는 분을 매도하는게 아니라 삼성이 언론을 통한 마케팅 방법을 매도하는겁니다. 단지 옴니아2 홈보를 위해서였다면 그마나 나았을겁니다. 문제는 가만히 있는 애플의 아이폰을 평가절하시키면서 사실까지도 왜곡시킨다는게 문제 아닐까요? 이번 계기를 통하여 많은 네티즌들에게 욕을 먹는 기업이 아니라 존경을 받는 기업으로 태어나기를 바랄뿐입니다.

      삼성에서 법적 소송을 하면 제 어찌 삼성을 이기겠습니까?
      댓글 공격도 당하고 싸이트도 다운당하고..
      결국 법적 소송에 대한 협박까지 당해야 하는 현실이 슬플뿐입니다. ㅠ.ㅠ
  140. 염사장
    2009/11/30 12:00
    좋은 글 좋은 정보 잘 읽어 봤습니다.
    괜한 고생을 하고 계신 거 같네요.ㅋㅋ
    모두 다 가치판단의 기준이 다르 듯 이곳에 많은 글들이 올라와 있네요. 개중에 암것도 모르는 분도 계신거 같고... 무조건 삼성이 좋다 애플이 좋다라고 하기보다는 여러 정보를 통하여 알고 깨닫고 그리고 결정할 수 있는 언론과 문화가 됐음 좋겠네요.
    수고하십니다.^^
    • Eun
      2009/11/30 13:12
      제가 이야기 하고자 하는 글의 초점을 잘 맞추신듯 합니다. ^^
      여러 정보를 통해서 소비자들이 판단할 수 있도록 해야죠. ^^
      블로거들이야 개인적인 생각과 의견을 거침없이 내놓는다고 해도
      언론은 최대한 공정해야하지 않나 생각해 봅니다.
      물론 언론들의 광고주들 눈치를 안볼 순 없겠지만..
      글하나 잘못썼다가 삼성이 더이상 한겨례인가요? 광고를 하지 않겠다고 했던 일...
      현실이 안타까울 뿐입니다. ㅜ.ㅜ
  141. ChaoS
    2009/12/01 00:24
    솔직히 요즘에 옴니아 광고보다는 아이폰 단점을 숨기려는 광고가 더 많은것 같습니다.
    개인차일지 모르겠지만 아이폰 나왔다고 뉴스로 내보내고 기사 엄청나게 나고 하는거 보면 옴니아보다 아이폰이 심하다고 계속 느낍니다.
    위의 차이는 개인 느끼기 차이니까 자기가 더 많이쓰는 기능에 초점을 맞춰 사는게 가장 좋다고 생각합니다.저같은 경우에는 동영상같은걸 주로 봐서 옴니아2가 더 끌리네요...
    • Eun
      2009/12/02 08:26
      가장 중요한것은 개인의 활용도이죠..자신이 활용하는 부분에서 가장 적합하다는 기기를 선택하시면 될겁니다. ^^
      그런데요..
      아직까지 아이폰 단점을 숨기려는 기사는 보질 못했는데요...
      거의 매일같이 IT 섹션의 뉴스를 읽지만 아직까지는 아이폰을 편애하는 기사는 보질 못했습니다..물론..이제는 옴니아2를 편애하는 기사들도 현저히 줄어들었네요.
      옴니아2를 편애하는 기사로 광고하나 없이 득을 본건 애플이 맞습니다만.. ^^
      여하튼..
      기사도 읽어보고 블로거들 글들도 읽어보고..직접 가서 만져보고 나서 자신이 원하는 제품을 구입하면 되겠죠? ^^
  142. 아카
    2009/12/01 01:00
    편파적이라고 까지는 할 수 없고, 그냥 아이폰을 더 선호하시는 것 같네요^^
    말씀하신 내용도 다 맞으시고 오랜만에 인터넷에서 개념글을 보는 것 같습니다.

    저도 요즘 아이폰vs옴니아2 로 고민중인데, 제 경우는 옴니아2 에 더 끌립니다.

    제가 생각하는 옴니아2의 장점은 1.AMOLED 2.높은해상도-인터넷사용시좋음 3.WM6 인데, WM은 제가 수년간 wce와 activesync 및 ce 어플들을 써 왔다는 개인적 사정에 따른 것이구요,

    제 생각에 아이폰의 최대 장점은 전용 s/w 일 것 같네요. 다행히 전 많이 안써봐서 그렇지 빠지면 헤어나지 못할것도 같습니다 ㅎㅎ

    여간, 이렇게 정확하고 자세한 장단점을 비교하여 보다 나은 선택을 하게되어 좋네요.
    제 생각에
    • Eun
      2009/12/02 08:36
      자신이 가장 활용이 높은 부분에 중점을 두는게 좋죠...^^
      자신의 선호도를 제가 일부로 바꾸고 싶지는 않습니다...
      다만 공정한 경쟁이 되기만을 바랄뿐이고..이러한 경쟁에 공정해야하는 언론까지 끼어드는게 문제일 뿐입니다.
      편파적이라고 생각할 수 있겠지만...WM 계열의 PDA를 사용하면서 한국어를 사용하기 위해서 돈을 지불하고 앱을 구입했었던일...느린 인터넷, Install&Remove의 불편함등 안좋은 기억들이 많군요..물론 최근에 구입한 PMP도 윈도우즌 CE인데요..
      이것도 참 느리더군요...OS 자체를 업그래이드하는 방법도 쉽지 않구요..
      아이폰이 플래쉬를 지원하지 않아 PMP가 인터넷이 되고 CE라 플래쉬도 지원하는데요. 플래쉬를 지원한느 동영상을 보려면 한~참을 기다려야 나오더군요..플래쉬 자체도 업그래이드 하는게 쉽지 않아 어떤 플래쉬 파일들은 Open조차 하지 못합니다...
      아무튼..모바일 계열에서는 MS가 풀어야할 숙제가 많은듯 합니다. ^^
      아직까지는 대부분의 언론에서도 6.5까지는 별로라고 생각하는듯 합니다..
      그렇지만 윈도우즈 모바일 7에 거는 기대는 꽤 큰듯 합니다...
      개인적으로도 WM 7이 MS의 큰 전환기가 되지 않을까 하네요. ^^
  143. 싸이트공격이라니
    2009/12/01 01:00
    누가 그랬는진 모르지만 진짜 어이없는 사건이네요ㅋㅋㅋ

    요새 옴니아2 띄우려고 여기저기서 난리치는거 보면
    참 귀엽네요. 어린애가 떼쓰는거 같고ㅋㅋ

    자기들도 위기감 느끼니까 그러는거겠죠 뭐..
    스스로 아이폰보다 꿀린다는 생각을 햇으니 위기감을 느끼겠죠
    이미 그 시점에서 삼성은 패배네요
    루ㅋ져ㅋ삼ㅋ성ㅋ

    라고 말하면 무개념이라며 까이겠죠?ㅋㅋㅋㅋㅋ

    옴니아2도 좋은 폰이고 아이폰도 좋은 폰이에요
    각자 장점이 있고 단점이 있죠
    그러니까 소비자가 그것을 스스로 찾아보고 비교해서
    자신에게 맞는 제품을 선택해야 하는데

    이런 기기에 관심있는 사람들 빼곤
    솔직히 누가 이것저것 하나하나 따져보고 구입하겠어요?

    근데 요새 뉴스에선 하나같이
    옴니아2는 찬양하고 아이폰은 깎아내리고 있으니

    편파적으로 옴니아2만 밀어주는게 눈에 뻔하게 보이는데
    "절대 아니에염 뿌우><" 라고 말한다면..
    '뭐 앞으로도 쭉 그런식으로 먹고사세요' 라고 말하고 싶네요
    • Eun
      2009/12/02 08:43
      요즘은 아이폰 편을 들어도 욕먹고
      옴니아2 편을 들어도 욕먹게 되는듯 합니다..
      그리고 대부분 거침없는 댓글들을 올리시는 분들은 그 글의 요점을 이해하지 못하기 때문이라 생각합니다. 옴니아2가 싫어서도 아니고 아이폰만이 무조건 최고다라고 해서 쓰는글이 아니라 공정해야할 언론에서 두 기기를 비교하려면 두기기의 장단점들을 언급해야 하는데 옴니아2는 일방적으로 장점들만을...아이폰은 단점들만을 언급하기 때문이죠. 제 글의 요점도 초점도 이겁니다.
      삼성이 가장 큰 광고주라 어쩔 수 없는 기사라고 변명할 수 있겠지만...
      돈을 벌기 위해서 뛰어는 직업이 아니라면 기자정신은 끝까지 지켜야 하는게 아닌가요? 공정성, 사실성, 형평성을 기대하는것은 무리인지 모르겠습니다..
      IT분야 기사들도 그렇지만..
      연예분야는 더 그렇죠... 예능 프로 보고서 그들이 하는말 그대로 기사로 쓰면 되니...이건뭐..기사인지..가쉽인지...수다인지 모르겠습니다..ㅜ.ㅜ
      대부분의 기자님들은 안그러겠죠...
      제목으로 낚시하려는 기자님들...그냥 TV 시청하다가 글쓰시는 기자님들...
      광고주들에게 아부성 기사를 쓰시는 기자님들...
      반성하시고 제대로된 기사로 독자들에게 사랑받기를 기대해봅니다.
  144. Altair27
    2009/12/01 01:13
    2시간이 넘는 시간동안 본문과 댓글을 쭉 읽어보았습니다. cpu,os등에 대해서는 새로운 지식을 알게됬군요. 아이폰관련 기사들을 볼때마다 너무 편향적이고 사실과는 거리가 먼 기사들로 사실을 어느정도 알고있던 제가 보기에도 눈쌀이 찌푸려지던 차 Eun 님의 블로그를 방문할 수 있게 된것에 큰 기쁨을 느낍니다. 언론이 공정치 못한 세상이 안타깝습니다.
    • Eun
      2009/12/02 08:46
      제대로 제 글의 의도를 파악하셨군요..
      공정치 못한 언론에 대한 이야기이죠...
      애플 제품이라곤 아이폰 하나 가지고 있는 저에게 애플빠라 욕하시는 분들도 많습니다..그냥..2년넘게 사용하면서 좋다고 이야기 한것 뿐이고...
      언론에서 비춰진 아이폰은 그런 아이폰이 아니라고 이야기한것 뿐인데...
      보이지 않기 때문에 더 무서운게 인터넷입니다...
      그렇지만..보이지 않기 때문에 더 신경을 써야 하는곳이기도 하죠..

      제가 읽은 책중에 갑자기 생각나는 책 제목이 있군요.
      "아무도 없을때 당신은 누구인가?"

      보이지 않는곳에서 생각하고 행동하는 재 자신이 진짜의 내가 아닐런지요?
  145. 멀티터치
    2009/12/01 02:16
    딴건 다 공감하는데 멀티터치가 되는 제품은 대부분 정전식 터치스크린을 이용하는 제품이지만 일부 감압식 제품도 있습니다. 정확히 기억은 안나지만 어떤 감압식 pmp가 그랬음...
    • Eun
      2009/12/02 08:48
      갑압식은 멀티터치가 불가능합니다. 다만 편법을 써서 멀티터치를 구현하는것처럼 만들 수 있다는 소리를 들었지만요..여전히 감압식은 기본적으로 멀티터치가 불가능합니다.
      어떠한 PMP가 감압식 멀티터치를 사용했는지 기억 나시면 알려 주세요. 참고 하겠습니다.
  146. 타브리스
    2009/12/01 08:36
    글 잘 읽고 갑니다. 개인적으로 HTC의 터치듀얼,터치다이아,소니에릭슨의 X1을 사용해봤지만 MP3인 아이팟터치가 주는 즐거움보다도 적은 만족감 밖에 안겨주질 못하더군요. 찬양합니다. 읽으면 읽을수록 빠져드는 몽환감... 굉장하십니다!
    • Eun
      2009/12/02 08:50
      이제 아이폰 사용자들이 국내에도 많아지니 스토어에 가셔서 직접 만져 보고, 친구들꺼 만져보고 하시면 금방 이해하실겁니다.. ^^
      아이폰은 아이팟터치에 전화기능만 넣은거라 생각하시지만...직접 사용하시면 터치와 굉장히 다르다는것을 금방 느끼실 겁니다. ^^
  147. 밍큐아빠
    2009/12/02 04:36
    애니콜 m4500 2년전에 70만원에 구입해 지금까지 쓰고 있습니다. 아 이젠 정말바꿔야할때라 고민했습니다.. 님의 글을 읽어보고 도움이 많이 됐습니다... 주변에 아이폰쓰는 사람이 없어서 정말 궁금하네요.. ^^;
    • Eun
      2009/12/02 08:52
      가까운 KT 직영점에 가시면 데모버전 설치했다고 하던데요...
      100개의 글보다..단 한번 만져 보시는게 더 좋습니다...
      꼭 선택하시기 전에 옴니아2도 만져 보시고..아이폰도 만져 보시고..노키아꺼도...그리고 자신이 가장 원하는 제품을 선택하세요..^^
      잘 못 선택하시면 2년 후회합니다. ^^
  148. 세비
    2009/12/02 12:12
    휴대폰을 구매하는데 너무 좋은 조언같네요^^ 결정하기도 쉽게 너무 잘 정리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Eun
      2009/12/02 16:26
      예...결정은 셰비님께서 하시는거죠..^^
      어떠한 제품을 선택하시기 전에 실제로 한번씩 사용해 보시고 결정하세요.
      글보다 실제 한번 써보시는것이 더 큰 도움이 될겁니다. ^^
  149. 마에스트로
    2009/12/03 05:33
    낙후된 터치 디바이스 사용. 내구도 문제와 반응 속도 문제.
    멀티 터치 불가능.
    GPU의 부재로 인한 UI 처리 속도 문제
    구형 ARM 코어 사용으로 인한 처리 속도 문제
    용량대비 오래가지 못하는 배터리
    어차피 tp파일 등은 인코딩 해야 함
    동영상 편집은 힘듬
    GPS 가지고 크게 할 수 있는게 없어보임
    어플 - 2만여개로 10만여개에 발림. (2만개도 pda 시절 어플까지 싸그리 포함)
    외장 메모리를 사서 끼워야 32기가의 용량을 만들어볼 수 있음.
    감압식 터치로 인하여 강화액정 사용할 수 없기 때문에 전면에 쉽게 생기는 스크래치
    원하는 곳에 쉽게 포커스를 맞출 수 있는 기능은 없음
    세계 유수의 기업 (벨킨/엘레컴/보스/JBL 등)에서 제공해주는 수 많은 악세사리들은 볼 수 없음


    끝난겁니다^^
    • Eun
      2009/12/03 08:29
      이렇게 간단하게 쓰면 될것을..전 너무 길게 썼군요. ^^
      국내 제조 업체들도 따라다니기 보다 앞서나가는 제품들을 선보였으면 합니다.
      품질과 제품으로 승부를 거는게 광고나 언론 플레이보다 만배는 더 효과적일겁니다. ^^
  150. 와푸
    2009/12/03 06:11
    스마트폰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는 대한민국의 한사람으로써 잘 읽고 갑니다.
    댓글을 읽다가 더많은 정보를 얻어 가네요. 댓글 다신 여러분들 수고하셨습니다.
    감사하구요.
    • Eun
      2009/12/03 08:32
      제 글이야 한사람의 주관적인 이야기라 생각하시면 되겠죠..
      하지만 수많은 댓글들로 인하여 저뿐 아니라 공감하시는 분들이 많이 있다는것을 새삼 느꼈습니다. 비롯 바쁘셔서 댓글을 못쓰신 분들도 계시겠지만 이런분들까지 포함한다면 더 많은 사람들이 현재 국내 이동 통신사 시장에 문제가 있다고 생각할겁니다.
      편애하는 언론이 바꿔질리 없고, 정부에서 올바른 정책을 내놓아 소비자들의 권리를 옹호할리 없으니...나서야하는것은 소비자 자신들인듯 하네요..ㅜ.ㅜ
  151. 이걸 누가
    2009/12/03 09:19
    기사로 써갔으면 좋겠군요,, 아무리 봐도 우리 업체들이랑 이통사들은 생각을 잘못하있어요; 떠들어 대기만 하면 뭐하나요..소비자 요구를 충족 시켜줘야지; 그리구 개인적으로 스마트폰의 가장 큰 장점은 어플을 취향대로 다운받아서 자기만의 폰을 만드는 자유도에 있다고 보는데 그렇기에 전 설령 아이폰보다 옴니아의 기능이 더 좋다해도 아이폰을 살겁니다 벌써 몇년간 두터운 제작자 층을 보유하고 수많은 어플을 내놓는 앱스토어에 비해 우리나라 스토어는 그나마 작은 나라에서 또 이통사마다 나뉘려고 하니.. EA같은 스케일 큰 어플을 제작할 능력있는 업체에서 절대 발을 들이려고 할것 같지가 않네요. 쓸데없는 얘기지만 얼마전에 네이버 AD 캐스트에서 옴니아 2 vs XX vs 아이폰 을 노골적으로 물어보더군요 ㅋ 옴니아 2 광고효과 보려고..; 그런데 남겨진 글들을 보니 의도한바대로 된것 같진 않더군요 ;ㅅ;.. 사실 한번도 스마트폰을 써본적이 없지만 관심이 많다보니 이글 저글 찾아다니며 읽었는데 정말 통쾌하고 확실한 정보 감사합니다.(폐쇄적인 우리나라 이통 정책이 점점 싫어지네요 ㅠㅜ)
    • Eun
      2009/12/03 10:44
      일본의 IT를 보고 갈라파고스 섬이라고 비난하지만
      사실 우리 나라도 IT에 관해서는 갈라파고스 섬이라고 봐야죠.
      아직도 언론은 대기업 편입니다. 계속해서 대기업편을 들어줄겁니다.
      대한민국에서는 소비자들이 가장 억울하죠.
      LPG 담합, 정유소 담합, 지하철 파업, 철도 파업,
      각종 노조 파업등으로 손해보는건 결국 국민들, 소비자들 입니다.
      그렇다고 국가가 소비자들을 위한 국민들을 위한 정책을 만드는것도 아니구요.
      밖에 나와 보니 권리를 제대로 누리지 못하는 국내 소비자들이 안타깝게만 느껴집니다. ㅜ.ㅜ

      어느 언론이 이런 기사를 쓸 수 있을까요?
      기사 하나 잘못썼다가 더이상 삼성이 광고를 하지 않겠다고 H 언론사에 압박(?)을 줬던 일이 생각 나는군요..
      국내 언론사들은 어쩔 수 없습니다. ㅜ.ㅜ
  152. 지나가다.
    2009/12/03 11:57
    비교 포인트
    하드웨어적인 비교는 생산성을 생각할 때에는 큰 의미가 없습니다.
    엔터테인먼트 기기가 아닌, 정말 스마트폰으로써 생산성이 얼마나 있는지를 생각하면, 답은 명백합니다.

    1. 똥침(리셋)을 얼마나 자주하는가?
    -> WM : 필수, 중요한 일하다가도 시시때때로
    ->Iphone : 몇주에 한번 할까말까.
    2. Application의 퀄리티
    ->WM :이것이 1번과 상관이 있는데, 대부분의 WM에플리케이션의 퀄리티는 상당히 낮아서, 시스템에 치명적인 영향을 미치는 경우가 많음. 그것들이 WM을 불안정하게 하는 주요 이유
    -> IPhone : Apple의 통제하에 일정 퀄리티 보장. 즉 합법적으로 사용하는 모든 에플리케이션의 퀄리티가 보장됨 - AppStore의 가장 중요한 장점. 스케줄 푸쉬나 중요 작업시에 신뢰성이 있음

    3. 감압식? 정전식?
    정교하다 안하다는 사용하는 방법으로 결정됨
    ->감압식 : 스타일러스 팬을 사용할 경우만 정교함. 손톱끝으로 누르지 않는 한 손가락으로 제어시 정전식에 비해 정교함이 현저히 떨어짐. 멀티 터치불가.
    ->정전식 : 특히 타이핑 시에 하나의 키를 누르고 손가락을 떼기 전에 다른 손가락으로 키를 치는 것이 허용됨. 손가락 사용시 감압식에 비해 현저히 빠르고 정확한 타이핑 가능. 즉 멀티터치의 정말 중요한 장점은 화면 확대 축소 이런것이 아니라, 가상키보드를 정말 쓸모있는 것으로 만들어 주는것.

    기타 하드웨어적인 사항은 주로 엔터테인먼트 적인 것이므로 거론하지 않습니다.
    • Eun
      2009/12/03 13:13
      옴니아2가 엔터테인먼트 방향으로 강조하고 장점을 부각시키는데요.
      스마트폰은 엔터테인먼트용 휴대 전화기가 아닙니다.
      (물론 부수적인 기능들이 많이 포함되어 있지만요..^^)
      디빅스나 DMB, 뛰어난 화상만을 강조한다면 아몰레드폰과 비교되는게 없는듯 합니다. 도대체 스마트폰의 정의는 삼성에서 어떻게 내리고 있는지 궁금하네요. ^^

      간단명료한 비교 잘 보았습니다. ^^
  153. ㅋㅋㅋ
    2009/12/03 20:41
    코텍스 벤치는 코텍스 추가 명령어 기반에서 나온 수치죠 다른 코어들이 낮게 나올 수 밖에 없습니다. 코텍스 A8 코어라도 AMR11 대비 200Mhz 클럭 차이를 극복 할 수 없습니다. 코텍스가 주장하는건 어디까지나 자사 홍보용 이론일 뿐이죠.
    • Eun
      2009/12/03 22:37
      예 ARM에서 홍보하는 것인지 모르겠지만 옴니아보다 상위 모델인 옴니아HD에는 아이폰과 똑같은 CPU를 사용한 이유는 더 납득이 안가는군요.
      클럭수 200MHz를 극복할 수 없다라믄 말씀은 정말로 이해가 가질 않는 부분이군요. 그것도 똑같은 미니멈 클럭수라면 모를까요? 아이폰이 지금은 미니넘 클럭수를 제한하고 있지만 필요하면 풀수 있다는 이야기 아닌지요? 옴니아2는 맥시멈을 썼으니 더 이상 올라갈곳이 없군요.
      ARM 코어 아키텍쳐에 대해서 언급을 하시려면 조금더 정확한 정보를 자세하게 설명해 주셨으면 합니다. ^^
    • Eun
      2009/12/04 08:18
      지나가다님
      좋은 지적 감사 드립니다.
      ㅋㅋㅋ님의 설명보다 더 이해가 가며 납득이 가는군요.
      좋은 정보에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 지나가다
      2009/12/05 13:46
      흥미롭군요.
      저는 arm core전문가는 아니지만, 벤치마크 수치를 무시하고도 충분히 상상할 만한 성능차이가 스펙에서 보인다고 생각합니다만,

      캐쉬차이가 저렇게나 크게 나면 200Mhz정도는 extended instruction set을 무시하더라도 상황에 따라 커버 가능합니다

      그리고, 65나노와 90나노 테스놀로지는 전력면에서도 큰 성능차이를 암시하지요.
      a8이 "Multiple-Issue" 13stage 파이프라인이고 표에 적혀있고, ARM 11이 "single issue" 8stage 라고 적혀 있지요? 레벨이 다른 파이프라이닝 구조 입니다. 큰 성능 차이가 기대됩니다.
      그리고 파이프라이닝 아키텍처로 미루어 짐작컨데, 프로세서 내부 레지스터 파일, reordering buffer, TLB등의 크기도 상당히 향상되었을 것으로 짐작됩니다. 역시 큰 성능차이가 기대됩니다.

      그리고 a8에 추가로 들어가 있는 명령어 셋이 도데체 무엇이지요? 저는 어떤 명령어 셋이 추가로 들어있는지 모릅니다. 하지만 만일 그것이 특정 멀티미디어 관련 명령어 셋이고 컴파일러가 적절히 생성해 낸다면, 이 또한 상당한 성능향상이 기대 됩니다. 벤치마크를 확장명령어을 사용해서 했으므로 무의미 하다는 말씀은 무슨 뜻인지?
      님께서는 하드웨어와 Instruction Set이 무엇인지 잘 모르시는 것 같이 보입니다. 님 논리대로라면, 인텔머신에서도 386,486,586, MMX extension 전부 무시하고 모든 CPU를 8086 명령어 셋으로만 비교해야 하겠습니다 그려.
      종합해서 200MHz라는 클럭스피드는, 테크놀로지와 아키텍처의 수준을 비교했을 때 별거 아닌 것으로 보입니다.
  154. 카리스마구
    2009/12/03 23:06
    모바일 기기에서 단순 클럭 비교는 의미가 없다고 생각합니다.

    중요한 것은 사용자가 사용하기에 가장 최적화 된 OS 및 UI, 확장성(APP 등) 등인데

    그러한 면에서는 아이폰이 두발자국 이상 앞선 듯하네요 윈도 모바일 기반 pda 폰을

    썼었는데(m4650, 옴니아1) 아이폰으로 옮겨오니 왜 사람들이 아이폰 아이폰 열광을

    했는지 단번에 이해가 가네요. 블로거 님이 쓰신 글처럼 다분히 편파적인 보도로 인해

    소비자가 제대로 된 선택을 하지 못할까 심히 우려스럽네요
    • Eun
      2009/12/04 08:20
      어제 부터 아이폰에 관련된 기사들에 이해가 가지 않는 댓글들이 많이 달려 있더군요..알바생들의 댓글들이 시작되었는지 모르겠지만...
      사람까지 고용하면서 댓글들로 홍보하고 타사 제품들을 비난하는 행위는 정말 없어져야 합니다.
      실력과 제품이 아닌 광고와 언론으로 언제까지 소비자들을 속일 수 있을지 궁금해 지기도 하고 우려스럽기도 합니다.
  155. 쓰리엠
    2009/12/05 12:22
    참. 다들 재밌게들 리플을 다시는 듯 합니다. ^^
    객관적이든 주관적이든.
    생각을 거침없이 풀어나가시는 듯 해요~
    전화기 하나가 이런 파장을 주는 것도.
    재밌는 현상이 아닐까 하는 생각에.
    괜시리 신기하기도, 놀랍기도 합니다. ^^
    이것저것 비교글을 보고파 들어왔는데 그 보다 더 많은 내용을 얻고 가는군요~
    모두들 후회없는 선택을 하시길 바래요~ 하하.
    • Eun
      2009/12/05 14:57
      맞습니다.
      선택은 자신이 하는거죠.
      다만 언론에서 이야기 하는 한쪽에 치우진 글들만 읽고 선택하시는것보다 여러 블로거들의 글들과 사용기를 읽으신후 직접 스토어에 찾아가셔서 만져 보신다음에 선택하시는것이 후회없는 선택이겠죠?
      강요한다고 그 제품을 사야하는 건 아니니까요. ^^
  156. shutt2r
    2009/12/05 13:21
    상당히 자세한 정보네요.
    오오.. 앞으로도 방문해 많은 정보 알아가겠습니다!
    • Eun
      2009/12/05 14:55
      감사합니다. ^^
      좋은 정보는 함께 공유해야죠..
      제글들뿐 아니라 다른 이들의 좋은 글들도 말입니다. ^^
  157. m4650 user
    2009/12/05 14:03
    Eun님의 글과 댓글들을 쭉 읽어봤는데요 상당한 애플의 팬이십니다. 사실 세계 모든 언론들이 자기나라 회사에게는 유리하게 편파적으로 글을 씁니다. 꼭 그걸 삼성의 언론 플레이로만 볼수없습니다.(물론 삼성에서 손쓴 측면도 분명히 있겠지만..) 그리고 옴니아의 장점인 엔터테인먼트 적인요소들은 애써서 평가절하시키는게 느껴지네요. 제생각에는 대부분의 스마트폰 유져가 스마트폰을 엔터테이먼트 기기로 활용할 거 같은데요. 그런점에서 옴니아2가 우위에 있는 점도 분명히 큽니다.
    • Eun
      2009/12/06 00:53
      예 지적 감사드립니다.
      제 글들과 댓글들을 다 읽어 보셨다면 상단한 애플의 팬이라는 이야기가 어떻게 나올 수 있을까 의문이 갑니다. 애플의 아이폰을 2년전에 구입해서 사용하고 있고, 애플 제품이라고는 아이폰하나 이고, 그것도 1세대 제품을 2,3세대 제품으로 바꾸지도 않고 그대로 사용하고 있는 유저인데요. 아이맥이나 맥북과 같은 PC 하나 없는 저를 어떻게 상당한 애플의 팬으로 이야기 했는지 더 궁금해 집니다. 2년동안 써본 제품으로써 아이폰보다 매력적인 제품은 없다고 생각하는데 언론에서 하도 아이폰에 대한 부정적인 기사들만 내놓다 보니 사용자의 한사람으로써 이건 아니다 싶어 쓰게 되었는데 어떻게 그러한 추축이 되셨는지 궁금합니다. 애플 팬이라고 보다 오히려 안티삼성이라고 이야기 하시면 더 이해가 될듯 싶네요. 삼성 제품이 싫은게 아니라 경영철학이던 언론을 통한 마케팅 뭐 이런게 싫은거죠.
      또 하나 궁금한것은 전세계의 모든 언론들이 자기나라 회사에게는 유리하게 편파적으로 글을 쓴다는 말은 무슨 근거로 말씀하고 계신지요? 모든 언론이라 함은 100개의 언론중 100개라 말씀하시는건데요..
      제가 지금 거주하는 미국만 해도 자국제품에 대한 홍보성 언론 찾는것 그리 쉽지 않습니다. 아니면 아닌거고 좋으면 좋은겁니다. 삼성처럼 대놓고 홍보하는 기사, 해외 언론에서 찾으시면 알려 주십시요.
      국내 언론의 편향적인 기사를 보시고 해외도 그렇다라고 단정 짓는것은 무리인듯 싶습니다.

      옴니아의 장점이 없다는게 아니죠..
      옴니아2의 장점이 엔터테인먼트에 있다면 아몰레드폰과 다른점은 무엇입니까?
      스마트폰의 충실한 기능에 대한 설명없이 그런점만 부각 시키는 언론은 스마트폰의 개념은 제대로 아는걸까요?

      언론을 통한 마케팅이 오히려 삼성에게 악영향을 준듯 합니다..

      그리고 한거지 이상하게 여기는것이 있습니다.
      모든 분들이 소비자의 입장이라면 아이폰으로 인하여 수많은 긍정적인 결과들이 나타나고 있습니다.
      해외폰들의 출시의 길이 열렸고, 국내제조사들과 이통사간의 스펙다운을 마음데로 할 수 없게 되었고, 데이터 통신비의 가격 인하를 불러 왔고, 가입비 할인을 만들었고, SKT에서는 무로 티맵 서비스와 아이폰 출시 이후의 옴니아2 가격 인하등 소비자들의 권리에 도움이 되는 일들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아이폰이 욕을 먹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정말로 SKT나 삼성에서는 카페나 블로그를 돌아다니면서 댓글들을 달게 하는 아르바이트생들을 고용하는걸까요?
      정말로 이해가 안되는 부분 입니다..

      많은 이들이 애플만 옹호하면 애플빠라고 욕을 하죠.
      사람들이 이야기 하는 애플빠는 애플에서 돈을 받고 일하는 사람들도 아니고 핸드폰 공짜로 주면서 사용기 좋게 써달라고 부탁 받은 사람들도 아니구요. 파워 블로거에 스폰서 해주면서 좋게 이야기 하라고 한 사람들도 아닙니다.
      그렇다고 언론에 돈 주면서 아이폰 좋게 이야기 해달라고 해서 현혹된 유저들도 아니죠..
      애플의 제품을 신봉하는 사람들을 애플빠라고 한다면
      삼성은 지난 10년간 모바일 시장에서 삼성빠라는 신봉자들을 만들지 못했을까 생각해 보시는것도 좋을듯 합니다.
  158. 공정
    2009/12/05 21:42
    속이 다 시원한 개념글이네요~
    댓글을 쭈욱 읽어보니 이상한 논리로 태클 거시는 분들이 꽤 많으시군요.
    아이폰 까대는 기사에 나온 내용들로만..
    핸폰 머 그렇죠.. 자기 쓰임새에 맞는게 젤 좋다고 봐요. 스마트폰도 다들 장단점이
    있습니다. 완벽한 폰은 없는거죠
    저도 오래전부터 스마트폰에 대해서 고민을 많이 했었습니다
    그전까진 10년 넘게 온리 삼송에 스크 통신사만 이용한 장기고객이였죠
    그래서 객관적인 기사를 보고 스마트폰을 고를까 했었는데 이건 무슨
    다들 출시 예정도 안 잡혔던 아이폰보다 옴니아2가 훨씬 좋다는 것들뿐이였죠.
    보고 있음 거북해질 만큼의 옴니아2 극찬 기사들이였습니다. 의구심까지 들더군요.
    그전 옴니아만 봐도 사놓고 제대로 쓰질 못하는 사람들이 넘쳐나던데 아몰레드에
    하드웨어 스펙좀 좋아졌다고 달라질게 전혀 없는데 말이죠.
    지금은 아이폰을 사서 엄청 500% 행복해하면서 잘 쓰고 있습니다. 옴니아 안 산걸
    정말 다행이라고 생각하면서요 제 주변 친구들도 직접 보더니 다들 구매하더군요
    그 전까진 철썩같이 옴니아2만 노래부르던 친구들이였는데..ㅋ
    옴니아2가 나쁘단 말은 아닙니다 사용자에 따라선 좋은 핸드폰이죠~ 근데 정작
    우리가 믿고 보는 기사들은 객관적인 시선으로 바라보고 글을 적어줘야 하지 싶습니다
    편향된 기사들에 현혹돼서 제대로 비교도 못해보고 제품을 사는 분들을 보면 정말
    속상할따름입니다. 오죽하면 제품 안사는게 애국이란 말이 나오겠습니까.
    • Eun
      2009/12/06 00:49
      언론은 소비자들이 바른 판단을 할 수 있도록 공정해야 하는데 말이죠..
      몇몇 분들은 제 블로그에 와서 저보고 공정하지 않다고 불평을 하더군요.
      뭔가 이상합니다. ^^
      공정치 못한 언론 기사들의 그러한 댓글들을 쓰면 이해가 되는데 말이죠.
      굳이 개인적인 블로그에 와서 공정치 못해요라고 쓰는건 왜그런지..ㅜ.ㅜ
      이번 옴니아2와 아이폰 사건(?)만 봐도 그렇죠..
      만약 네티즈들/블로거들이 가만히 있었다면 언론에 속아서 옴니아2를 구매한 사람들이 더 많았을겁니다. 후회를 해도 2년 약정이라 늦은감이 있죠.
      삼성이나 SKT의 언론을 이용한 마케팅은 비난을 받아야 하는것은 당연한거라 생각합니다.
  159. WOW
    2009/12/06 01:55
    아이폰 대항마 옴니아 2 ~ (only in Korea)

    전세계적으로 옴니아 2 를 아이폰 대항마로 하는 건 정말 우리나라 하나밖에 없네요.

    다른나라에선 최악의 핸드폰으로 옴니아 2를 선정하던데;; 하하하...
    • Eun
      2009/12/06 02:50
      국내 언론에서는 버라이즌에 AT&T의 아이폰을 대항하기 위해 꺼낸 카드가 옴니아2라고 기사화 하지만 실제 미국에서는 (그리고 많은 분들이 아시듯) 옴니아2가 아니라 모토로라의 드로이드죠. 그리고 어느정도 성공은 거두었습니다. 벌써 70-80만대가 팔려 나갔다고 하더군요. 올해 안에 100만대는 무난하다고 하네요.
      옴니아2가 12월 2일에 버라이즌을 통해서 판매되어지고 있습니다. 몇대나 팔릴지 궁금합니다. 아이폰처럼 3000천만대 정도가 될까요? ^^
  160. handlake
    2009/12/06 04:20
    윈도우 모바일 7이 나온다면 옴니아도 더 좋아지겠죠... 준hd부터 넣는다던데... 누가 아이팟 터치 해킹해서 돌리는 영상이 올라 왔는데 장난 아니던데요... 원래 아이팟용 os만큼 잘되던...
    • Eun
      2009/12/07 09:08
      Zune HD는 Windows CE 계열을 OS로 사용하거 있은걸로 알고 있는데요?
      아직까지 모바일 7을 장착한 기기는 없을겁니다.
      6개월 정도 후에 출시가 된다는걸로 알고 있습니다만..^^
      윈도우 모바일 7에 거는 기대가 꽤 크죠?
      MS의 자본력과 기술력을 본다면 모바일 시장에서 그냥 사리질 기업이 아니죠...
      버전 7에서 뭔가 터트리지 않을까 하는 기대 저도 하고 있습니다. ^^
  161. 쌩초보
    2009/12/06 10:22
    나이 40 넘었고 삼성에서도 10년 넘게 일했고 현재 ITㅎ사에 근무중입니다. 뭐 WM기반의 PDA 다 써봤고 PDA기반의 핸드폰도 몇개 써봤습니다. 아이폰 써보고 탄복했습니다. 주변 분들 전부 옴니아안사고 아이폰 산다시네요. 전 오히려 DMB와 Divx가 원활하고 배터리도 교환되는 옴니아로 사시라고 만류합니다만... 사람들 판단기준이 거의 비슷한가봐요.

    삼성은 이제고만 언플하고 더 나은 옴니아 시리즈를 개발해주세요. 애플의 유일한 대항마로 보이는 구글 안드로이드로 하거나 자체 플랫폼에서 멋지게 만들어주세요. 기자들 연말 용돈은 그만 주셔도 될 거에여.

    이글 보신 모든 분들 may peace be with you~
    • Eun
      2009/12/07 09:09
      기자들 용돈주고 입막음 하려 한다 해도..해외 언론들은 어찌할 수 없잖아요..
      수많은 네트즌들에게 다 용돈을 줄 수 없잖아요.. ^^

      언론 플레이에 들어가는 비용과 마케팅 비용을 줄여서 기술 개발에 투자한다면 삼성은 분명 품질 좋고 기술력 있는 제품으로 소비자들에게 사랑 받을 수 있습니다. ^^
  162. 찾아보길잘햇군
    2009/12/06 11:01
    스마트폰살라구 하던 학생인데요.글쓴이님에 도움이 많이되서 감사드리구요 궁금한게있는데요 친척형에게 아이폰과 옴니아 중 어떤게낫냐구 물어보니깐요 대학안에서는 옴니아2가 wifi가 안되구 아이폰은 된다구 하던데요 이게진실인가요? 이게진실이면 정말선택수월해질거같아서요...글주제에 안맞는질문이라 죄송해요
    • Eun
      2009/12/07 09:12
      옴니아2도 WiFi가 되는걸로 알고 있습니다.
      옴니아2도 쇼옴니아도, 오즈옴니아도 모두 다 되는걸로 알고 있는데요.
      스마트폰을 구입하기 전에요..주위분들이나 대리점등에 가셔서 직접 기기를 만져 보시고 결정하시는게 더 좋을겁니다. 직접 만져보고 결정하셔야 후회 없습니다.
      시간적으로 안되시면 인테넷에 수많은 비교 동영성을 보시던지요. ^^
  163. 사실
    2009/12/06 11:39
    정말 사실적인 글입니다.
    아이폰에 대한 이해와 옴니아에 대한 설명을 잘 해놓으셨습니다.
    세상은 나쁜놈, 착한놈으로 나눠진 것이 아닌 것처럼 폰도 그렇지요.
    객관적인 정보 잘 봤고 잡놈패거리들 말에 신경쓰시지 말기를...
    정말 감사합니다.
    • Eun
      2009/12/07 09:14
      그 잡놈패거리들이 언론이라는게 문제죠..^^
      이제는 제가 이런글을 쓰지 않아도 6만이 넘는 아이폰 유저님들이 계시니 더 확실한 차이가 보일겁니다. 100개의 IT 기사들보다 단 한사람의 사용기가 더 믿음이 가는 시대라는게 씁쓸할 뿐입니다. ㅜ.ㅜ
  164. 좋은 글 감사합니다.
    2009/12/06 18:58
    옴니아2 이건 아이폰이건, 이미 옴니아 노예계약이기 때문에 큰 관심은 없습니다만,
    최근 옴니아2에 대한 지나친 홍보 및 언플은 좀 아니다 싶더군요..
    삼성과 SK가 그정도의 노력으로 국내 소비자들을 존중하고 이들에게 제품을 판매해 왔다면 이해는 해주고 싶지만, 그동안 소비자들을 우습게 봤다고밖에 생각되지 않기 때문에... 이번 삼성, SK의 옴니아2 홍보는 아니올시다라는 생각이 강합니다.

    언론(사설 제외) 및 리뷰어들은 객관적으로 사실을 제공하고 소비자들은 이를 참고로 하여 물건을 선택해야 하는데.. 그렇지 못한 풍토가 이번 아이폰 사태를 통해 잘 드러나는 것 같습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 Eun
      2009/12/07 09:15
      예..제가 바라는 희망은 바로 그거죠..
      소비자들도 제대로 된 권리와 선택을 누릴 수 있는 나라
      이번 사태를 통하여 뭔가를 깨닫는 언론사들과 대기업들이 되었으면 합니다.
  165. Ongoz
    2009/12/06 21:31
    댓글 정말 많군요.. ^^;

    요즘 옴니아 언론플레이에 지쳐서 더이상 화낼 힘도 없는 저에겐
    글의 내용이 맞고 틀리고를 떠나서 정말 기분좋게 본 포스팅이었습니다.
    포스팅하느라 고생 많으셨습니다.
    • Eun
      2009/12/07 09:18
      그러고 보니..제 많은 댓글들중 절반정도의 댓글들에 대한 저의 댓글들이군요..
      죄송합니다..너무 길죠? ^^
      포스팅 할려고 꽤 많은 Research를 했고, 시간을 투자했죠..
      그만큼 제글들을 읽으신 분들의 많은 격려를 받았구요.많은 분들이 바른 정보를 얻어 갔으니 노동의 댓가(?)를 충분히 얻었다 생각이 됩니다.
      고마워요. ^^
  166. 허허
    2009/12/06 21:35
    좋은 글 감사드립니다.
    명확하게 비교해 주셨네요
    솔직히 삼성의 언플은 정말 안티만을 양산해내고 있는듯 하네요..
    좀 안쓰럽기도 하구요 ㅠㅠㅠ
    • Eun
      2009/12/07 09:19
      예. 맞습니다.
      어떻게 해서든 국내 시장을 뺏기지 않으려는 모습이 이제는 안스럽기까지 하네요. ㅜ.ㅜ
  167. 토커
    2009/12/06 22:21
    좋은 글 감사합니다. 저도 이번에 옴니아2와 아이폰 중에 고민하다가 삼성과 SKT의 농락에 더이상 당하고 싶지 않아서 아이폰으로 선택했습니다.
    삼성의 더러운 언론 플레이에 다른 분들도 속지 않으셨으면 좋겠네요.
    • Eun
      2009/12/07 09:21
      직접 사용해보면 바로 결론나죠.. ^^
      삼성의 언론 플레이는 더 악효과를 가져 온다는 진리를 깨닫기만을 바랄뿐입니다. 언론을 이요할수록 삼성이 무작정 싫어지는 안티만 들어날 뿐입니다.
      갑자기 "양치기소년"이 떠오르는군요. ㅡ,.ㅡ
  168. 공감합니다.
    2009/12/06 22:29
    현재 옴니아1과 아이팟 터치 사용자입니다만...
    옴니아2와 아이폰을 비교하자면 글쓰신 분의 말씀에 충분히 동감합니다.
    진실을 감출 순 없어요. 눈가리고 아웅하는 마케팅에 속으면 억울하지요.
    저도 옴니아로 모든 기능을 통합하고자 했으나(진짜 '옴니아'일 줄 알았지요) 결국 옴니아는 전화기능 및 아주 단순한 부가기능 정도만 사용하고 다른 대부분의 기능(멀티미디어,일정,메일,데이터 휴대 등등)은 아이팟으로 하고 있습니다. 윈도우 모바일때문에 너무 느리고 불안정한 탓에 옴니아가 더 빛을 잃어요.
    • Eun
      2009/12/07 09:22
      느리고 불안정한데 그 위에 겉모습만 화려한 터치위즈를 올려놔서..더 느려졌다고 하는군요..버벅거림 현상도 더 많아졌구요.
      아무튼...문제들을 해결할 방법은 찾지 않고 언론과 마케팅만 이용하는 모습은 삼성이 정말 글로벌 기업인가 하는 의구심마져 듭니다. ㅜ.ㅜ

  169. 2009/12/07 01:31
    글 잘 읽었으며 동의합니다.

    SS는 소비자들이 현명한 선택을 하는데 절대 도움을 안줄겁니다.(만일 아이폰을 선택하는 것이 현명한 선택이라면..) 하지만 방해도 하지 않을 겁니다. 다만 언론플레이를 할 뿐입니다. 그것은 위법하지 않습니다. 우리나라 언론과 대기업의 도덕성을 문제 삼는 것이라면 너무 순진한 발상이 아닐까 합니다. 언론플레이를 하는 것이 당장 아이폰보다 나은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를 생산하는 것보다 쉽다면(쉽다는 것은 비용이겠죠) 저라도 그렇게 할겁니다. 한국에 살고 있는한은..

    저 또한 직업상 90년대 초부터 매킨토시를 사용해 왔던 맥유저로써 마우스 버튼 하나로 더 편리하게 작동하는 MAC OS에 감탄하며 DOS기반의 PC를 컴퓨터로 취급도 안했던 기억이 있습니다.(물론 윈도즈도 현재까지 비약적인 발전을 하였고 지금은 윈도즈를 쓰고 있습니다)
    애플의 가치관과 UI가 고스란히 발전하여 담겨진 것이 아이폰이라면 그 매력은 스마트폰을 한번도 접해본적이 없는 저이지만 상상할 수 있습니다. 단 MAC이 그래픽 유저에게 많은 선택을 받았듯이 아이폰과 옴니아 역시 사용자의 주 사용처와 OS, UI편리성등을 기준으로 선택되어지리라 믿습니다.
    • Eun
      2009/12/07 09:29
      선택은 소비자들이 할 수 있게 공정함고 사실성을 전달해야 하는게 언론인데 말입니다...대한민국에서는 그 부분을 포기해야 하나요?

      바른 선택을 할 수 있는 그런 환경들이 국내에 빨리 정착되기만을 바랄뿐입니다. 한번의 선택이 2년을 좌우하니까요. ^^

      우리나라 대기업들과 언론사들의 비윤리적, 비도덕적 행위를 그대로 놔두는것도 다음세대를 위한 올바른 행동이라 생각지 않습니다. 그러한 행위를 바꿀 수 있는것은 국가정책도 아닌 바로 소비자의 힘이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
    • Eun
      2009/12/07 11:42
      2년 시사저널 사태는 예전 한 신문사가 국내 대기업에 대한 글을 썼다가 그 대기업이 광고를 하지 않겠다고 한 이야기를 말씀하신건가요?
      결론적으로는 소비자들에게 비윤리적, 비도덕적인 기업이라는 인식을 심어 줄수록 회사는 망하는 길을 걸어가는거죠..
      구글의 성공은 Don't be Evil이라는 모토로 시작된거고
      애플의 성공은 소비자들이 원하는 제품을 만드는 경영철학에서 시작된거죠..
      글로벌 기업이라 불리우는 기업들중에 국내 기업들이 많이 포함되어 있는데요..존경받는 기업으로 따진다면, 윤리경영으로 따진다면 등수에나 포함이 될런지 모르겠습니다. 혁신적인 변화가 필요할때가 아닌듯 싶네요.

    • 2009/12/07 22:18
      Eun님과 같은 분들이 많아져야 할것이고 그렇게 되어가고 있는것 같아 희망적입니다.

      권력과 금력에 휘둘리지 않아야 진정한 언론이라 할수 있겠죠.

      좀 다른 이야기지만, 2년전 시사저널 사태를 아시는지요? 안타깝지만 여기에도 ss이 관련되어 있습니다. 저는 그 모습을 보며 그들의(시사인) 창간 독자가 된후 지금까지 오고 있습니다.

      진정한 언론에 힘을 실어주는 것이 더 의미있는 일이라고 생각해서 였습니다.
  170. 동의합니다
    2009/12/07 01:40
    옴1사용자지만, 애플폰 조금 사용하다보면 OS자체가 상당히 현실적인 면모를 과시합니다 단순히 SS사를 까는것도 아니고, 애플쪽 OS찬양하는것도 아니고~ 현실적인 내용으로 전달된 글 감사드립니다
    • Eun
      2009/12/07 09:32
      감사합니다.
      구매자들/소비자들에게 바른 선택을 할 수 있도록 사실을 전달하려고 노력했습니다. 바른 선택을 할 수 있도록 최소한 언론들이 소비자들을 속이지 말기만을 바랄뿐입니다. 물론 그 가능성은 희박하지만요..
  171. 옴니아2 홈쇼핑 판매시작
    2009/12/07 03:18
    상황종료....
  172. 좋은 정보
    2009/12/07 18:44
    인터넷 기사만 보던 저에게 좋은 정보가 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아이폰을 사용하고 싶은데 회사 환경이 FMC 서비스를 써야 되는 상황이라 부득이하게 옴니아로 가야 할 것 같네요. 진실을 왜곡하는 인터넷기사와 대기업의 마케팅에 속지 않는 똑똑한 소비자들이 많아져야 될것 같습니다. 앞으로도 좋은 글 많이 부탁드립니다. *^^*
    • Eun
      2009/12/08 01:06
      감사합니다.
      이제는 소비자들도 언론의 기사들만 믿어서는 안되는 현실이 되었으니 바른 판단을 위해서는 손품좀 더 팔아야 할듯 싶네요. ^^

      똑같은 댓글이 중복되어서 하나 지웠습니다. ^^
  173. 으잉
    2009/12/08 00:01
    음 아이폰 지금 써보는 사람으로써 하는말인데요 그저 폰에대한건 개인적인 선호에 맡긴다고 보는게 맞는거같습니다 사실 광적인 무조건 애플빠든지 삼성빠든지 둘다 짜증나기는 마찬가지거든요 ㅋ AS는 아직 안받아서 모르겠습니다만 외장 메모리 못다는거 큰문제는 아닌거같습니다 16기가 쓰지만 지금도 충분하다고 생각하거든요 반면 예전부터 WM 어플 쓰고 사진 동영상 보는거 좋아하는친구는 옴니아를 선호하구요 직관적인 인터페이스 앱스토어 다 좋아도 또 특유의 폐쇠성이 굉장히 두드러지는게 아이폰이기도 하구요 일단 저같이 가볍게 쓰는경우에는 아이폰이 참 편한거같습니다 다 사람들이 어느걸 중요시 보느냐에 따라 다르겠지요
    • Eun
      2009/12/08 01:11
      물론 선택은 소비자가 하는거죠. ^^
      다만 언론에서 소비자들을 위해서 공정하게 사실적으로 기사를 써야 함에도 불구하고 일방적으로 대기업편에 서있으니 그게 문제인겁니다.
      옴니아2도 장.단점이 있고, 아이폰도 장.단점이 있죠.
      언론에서는 옴니아2의 장점만 소개하고 아이폰의 단점만 소개해서 문제지만요.. ㅡ,.ㅡ

      제글의 중심은, 의도는 바로 이겁니다.
      공정하지 못한 언론과 그 뒷배경이 되는 국내 대기업..
  174. DalKy
    2009/12/08 20:48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안그래도 ARM 코어에 대해서 아이폰 3GS 와 옴니아2 폰에 대한 글을 작성하려고 자료 수집중이었는데 이런 좋은 글을 보니 굳이 제가 포스팅을 할 필요가 없어 보입니다 :)

    아마 위에 다른 분들 중 코어 CPU 성능에 대해서 자꾸 억지 주장을 하는 경우는 Eun 님께서 정확한 DMIPS 수치를 올려주시지 않으셔서 그런 듯 합니다.

    어차피 CPU 라는게 클록주파수 뿐 아니라 내부 아키텍쳐 및 파이프라인등등 각종 추가적인 팩터들이 있기에 CPU 성능을 클록주파수로 구분하면 안되고 DMIPS 형태로 계산을 해야 한다는 것을 말이지요.

    아무튼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좋은 하루 되시기 바랍니다 :)
    • Eun
      2009/12/08 21:00
      저와 같은 일반적인 사람들이 MIPS 수치를 보여준다고 쉽게 이해할지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ARM 아키텍처에 관한 링크를 걸던지 수정하던지 할께요.
      고맙습니다. ^^
  175. breeze
    2009/12/08 20:56
    제 블로그에 글을 올리고 보니 이런 좋은 포스트도 있군요. 잘 보고 트랙백 걸고 가겠습니다.
  176. iPhone
    2009/12/08 23:17
    제가 휴대폰 같은걸 살때 여러곳을 돌아다니며 보곤 하는데.
    요래 정확하고 문제가 되는점을 콕콕 찍어서 알려주시니 굉장히 설득력 있네요.
    그런데 지금은 아직도 아이폰에 문제가 살짝 있는듯 싶으니
    내년 6월에 새로 출시되는 아이폰을 선택해봐야 겠네요.
    그때까지는 휴대폰 살 생각도 안할렵니다. -_)-..
    신형 아이폰은
    AMOLED 장착과 더욱 업그레이드된 OS와 아이폰의 최대의 단점인 DMB도 추가하여
    마음을 끌어주었으면 하는 바램이네요.
    글 잘읽고 갑니다.^^
    • Eun
      2009/12/09 08:09
      다음세대 아이폰을 기다리는것도 나쁘지 않은 선택이라 생각되는군요.
      어떻게 변해서 나올지 궁금하지만 DMB는 추가되지 않을게 확실한듯 합니다. ^^
      애플은 현지화에 맞게 기기를 변경하지 않거든요. 아이폰은 전세계 어디에 가던 동일한 스펙으로 나오거든요. (중국의 WiFi 빠진것 제외하면요. ^^)
      국내 시장만을 위해 따로 DMB를 넣고 나올 확률은 거의 없다고 보셔야 겠는데요.
      하지만..아이폰으로도 실시간 시청할 수 있는 앱들은 많이 있습니다.
      아프리카도 그렇죠? 10일도 안되서 3만 다운로드가 되었다는 뉴스 들었습니다. ^^
    • iPhone
      2009/12/09 23:29
      아.. 아쉽네요 그래도 실시간 시청 가능한 어플도 있다고
      하니 다음세대 아이폰은 그래도 업그레이드라도 되겠지요.. 한번 애플 믿어보고 기다려볼려구요..
  177. 자라
    2009/12/09 07:50
    여기 있는 글들로 인해 제대로 된 판단을 하게 되었네요. 옴니아와 아이폰을 저울질 하고 있었는데 아이폰으로 기울었습니다. 감사합니다.
    • Eun
      2009/12/09 08:10
      예..
      글만 보시지 마시고 주의에 아이폰이나 옴니아2를 가지신 분이 계시면 조금이라도 만져 보시고 구입하시는게 좋을것 같습니다. 직접 체험해보는게 제일 좋은 방법이예요. 백만번 듣는것보다 한번 만져보시면 더 선택이 쉬울겁니다. ^^
  178. 고민
    2009/12/09 23:07
    메모기능과 스케줄관리를 목적으로 폰을 구매하려는데
    아이폰과 옴니아2의 장단점을 간단하게 알려주세요^^
    믿음이 가서 글 올립니다.
    • Eun
      2009/12/10 08:02
      예..^^
      아이폰에는 Notes 라는 메모페드앱이 들어있습니다. 그리고 바로 바로 음성을 녹음할 수 있는 Voice Memos라는 앱도 기본적으로 들어가있죠. 하지만 자신이 원하는 기능이 무엇인가에 따라 앱스토어에서 무료또는 유료의 앱들을 구입하여 설치하실 수 있습니다. To DO(해야할일) 위주의 메모라면 To Do's라는 무료의 앱도 있구요. 스프링노트를 사용하시면 스프링노트에 대한 아이폰 전용 앱도 있습니다. 메모 기능은 앱스토어게 가셔서 Memo라고 검색하시거나 Todo(또는 To Do)라고 검색하시면 엄청난 결과들이 쏟아져 나올겁니다. 그 앱들중 유저들의 리뷰가 좋은것들 설치해 보시고 괜찮으시면 그러한 앱들을 사용하시면 되겠죠?
      스케줄 관리는 아이폰 자체에 칼렌다를 통하여 하는데요. 일반적인 스캐줄러에 비해서 기능이 많지 않습니다만..이 녀석이 구글 칼렌더와 연동이 됩니다. 혹시 구글메일 계정이 있으셔서 구글을 쓰시고 계시다면 구글 칼렌더와 연동을 해보세요. 컴퓨터에서 손쉽게 스캐줄 관리하면 자동적으로 아이폰 칼렌더에 들어가 있으니 꽤 편하게 스캐줄을 관리합니다. 물론 시간 예약에 따라 스캐줄도 폰에서 문자메서지 형태처럼 미리 알려 주구요. ^^
  179. LG짱
    2009/12/09 23:51
    ㅋㅋ
    그냥.. 쓰고 싶은거 쓰면 되는거지..
    글쓴이가 어린건지는 몰라도..
    마치 삼성만 과장광고를 일삼는 나쁜 놈들로 몰아가고 있네..
    아이폰 가격 좀 보고.. 생각 좀 해봐라..
    • Eun
      2009/12/10 08:09
      아이폰 원가격이 옴니아2보다 쌉니다. 옴니악2가 아이폰만 들어오지 않아도 안할 행동을 아이폰 들어오고 나서 가격 인하를 하더니 SKT에서는 보조금을 두배로 올렸죠? 그래서 싸보이지만 그런곳도 아닌게 보통 비교하는 글을 보니 옴니아2의 2기가 버전과 아이폰16기가 버전을 비교하더군요. 옴니아2가 16기가 버전이 없다면 적어도 8기가 버전과 비교하고 8기가 SD 카드를 따로 구매시 어떻게 되는지도 알려줘야죠.
      옴니아2가 일반 피쳐폰인 아몰레드보다 낮은것 어떻게 생각하시는지요?
      삼성은 자체 CPU와 자체 AMOLED 스크린, 자체 플래쉬 메모리를 생산하고, 아이폰의 정전식보다 원가가 싼 감압식을 사용하고, 플래쉬 메모리 자체도 16기가보다 헐씬 적은 2기가를 사용하고, 강화유리도 사용하지 않는데도 아이폰보다 가격이 비싼 이유는 생각해 보셨는지요?
      LG짱님의 아이디에서 삼성의 냄세가 물씬 풍깁니다. ㅡ,.ㅡ
      다음부터는 사실적 근거를 토대로 가격도 리서치 해보시고 반론해주시길..

      쓰고 싶은거 쓰고 싶은데 언론에서 속이니 사람들이 잘못 선택을 하는거죠...
      그리고 후회한들 2년 노예가 되어 있으니...ㅜ.ㅜ
  180. pure
    2009/12/10 02:45
    진실을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제게 맞는 적합한 기기를 구매하는데 좋은 참고가 되었습니다
    • Eun
      2009/12/10 08:10
      예..^^
      제가 선택을 강요하거나 아이폰을 구입하라고 강조하는것은 아닙니다.
      다만 삐뚫어진 언론으로 인하여 소비자들이 손해 보지 않기만을 바랄뿐이죠.
      주위분들이나 스토어를 통하여 원하는 기기들을 직접 만져보고 구입하시는게 더 현명할듯 싶네요. ^^
  181. papa
    2009/12/10 03:56
    합리적인 사고방식으로 보셧어요 짱.!
    • Eun
      2009/12/10 08:12
      이 글을 통해 언론만 삐뚫어 진게 아니라는걸 절실히 느낍니다.
      알바생들인지, 대기업들의 회사원들 또는 연관이 있는 분들인지 자신을 제대로 알리지도 못하는 아이디를 쓰고서 무조건 욕을 하거나 근거없는 사실을 제시하는걸 보면 국내 소비자들은 벌써 언론에 물들어져 있는건가요? ㅜ.ㅜ
  182. updownelectron
    2009/12/10 06:08
    시원하네요.. 아이폰 관련 기사만 보면 죄다 옴니아 2를 언급하면서 아이폰의 단점과 그에 상응하는 옴니아의 장점을 써 놓았는데, 솔직히 행간을 읽을 수 있는 정상적인 인간으로서 광고기사라는 걸 모를 수가 없더군요.. , 객관적인 자료에 기반한 정보 감사합니다.
    • Eun
      2009/12/10 08:15
      예 감사합니다.
      처음에 글을 쓰게 된 동기도 편협한 언론 기사들 때문이죠. 물론 지금도 쉽게 찾을 수 있지만 카페나 블로그를 통한 글들을 통하여 어느정도는 언론을 대신해서 소비자들에게 원하는 정보를 주는듯 합니다.
      글을 쓰다보니 별거 아닌걸로 트집을 잡는다든지, 전문적인 용어를 사용하면서 아니다라고 반박을 하던지 하는 분들이 많으셔서 엄청 Research하고 여러가지 사실에 기반한 글들을 읽었습니다. 조금만 더 공부하면 모바일 전문가 못지 않게 되겠다 싶네요. ^^
  183. 질라니에
    2009/12/11 11:28
    먼저 좋은 글을 읽게 해주신 점 감사드립니다.
    저는 지켜보다가 선발대 용사들의 리뷰를 보고 천천히 결정하자는 스타일인데, 이 글을 보니 기다리는 게 힘들어지네요^^ 만약 모 제조사가 이상한 바람이 불어서 갑자기 정신을 차리고 전세계를 놀라게 할 만한 걸 내보인다면 꽤 재밌겠다는 상상도 해봅니다^^;
    가끔 보면 사람들은 선택에 앞서 정보를 습득하는 노력을 소홀히 하는데, 이곳의 글을 읽고 그게 가장 먼저 떠오르더군요. 자연스레 귓가에 흘러드는 정보는 그 절반만 믿어야겠지요. 스스로 알고자 한다면, 비록 미미할지라도 좀 더 멀리 보이고 자신의 선택을 책임지기가 훨씬 수월해질 겁니다.
    이 게시물로 여러 가지 지치셨을 텐데, 편안한 주말 되시기를 바랍니다^^
    • Eun
      2009/12/11 11:33
      감사합니다.
      몇일전만 해도 수많은 댓글들에 일일이 답변하느라 지쳤었지만 지금은 조용하죠..왜냐면 저 외에도 많은 분들이 블로그나 게시판을 통하여 알렸구요. 그결과 언론에서 까지 왜곡된 사실을 수정했으니 이제는 조용합니다. ^^
      무조건 지름신이 왔다고 지르는것보다 리뷰들이나 개봉기, 사용기등을 보고 스토어나 주위분들중 사용하시는 분들이 계시면 직접 만져보고 좋다 싶으면 그때 구입하셔도 늦지 않죠. 구입시기는 내가 지금 구입하면 가장 잘 활용할 수 있다 싶을때가 가장 적기인듯 싶네요. ^^
      선택은 자신이 하는거죠.
      다만 속아서 선택하는것만은 막자는게 제 글의 요점입니다. ^^
  184. 머슬
    2009/12/11 16:22
    여론에 옴니아2 좋다고 해서 예약을 하고 검색을 하다가 이렇게 좋은글을 보게되네요!당장 갈아타야 겠습니다..근데.아이폰이 휴대폰 가게에는 기계가 없다고 하더라고요?어디서 사야하는지...그리고 아이폰이 영문으로 나오나요.한글로 나오나요?..
    • Eun
      2009/12/11 20:16
      KT에 전화하면 어느 매장이 있는지 알려줄겁니다..물론 온라인으로 신청해도 되구요. ^^ 프리스비와 같은 애플 전용 매장에 있으면 그곳에서도 아이폰이 판매되는걸로 알고 있어요. ^^
      아이폰 한글, 영어 다 됩니다. 원하는 언어를 선택하셔서 사용하시면 됩니다. ^^
  185. elel
    2009/12/12 06:23
    왜 우리나라엔 자국민에 사랑받는 대기업이 없는지 안타까울 뿐입니다.자국민들 한테 잘해줘야 하는데 맨날 등쳐먹을 생각만하니..그리고 아직도 자국민을 바보로만 아는게 참 안타깝더군여.요즘처럼 외국과 실시간으로 비교가다 되는데 눈가리고 아웅하는식의 마케팅으로 오히려 반발감만 늘어날텐데.아무튼 이번에 노키아와 아이폰의 출시로 핸드폰 매장에선 두제품이외는 쳐다보지도 않더군여.그동안 비싼가격에팔렸던 아몰레드니.초쿌렛이니 다 거품이었다는게 들어났습니다.
    • Eun
      2009/12/12 15:02
      그러니 삼성 모바일 전체 순이익이 %10정도 인데 반하여 국내에서는 16%나 되죠. 국내에서는 장벽아닌 장벽으로 재대로 된 제품이 들어오지 않아 그동안 경쟁없이 원하는 기기로 원하는 가격에 소비자들에 팔아왔던것은 사실입니다. 이제는 제대로 된 경쟁자를 만났으니 단순한 마케팅에 속아 소비자들이 구입하지는 않을거라는거 알겠죠..
      그리고..뭔가 달라지지 않을까요? 기대지만..^^
    • ㅋㅋ
      2009/12/24 10:44
      애국심을 강조하는 사람 중에 진짜 애국자는 여지것 한번도 본적이 없군요..

      기업도 마찬가지 입니다. 자기들이 잘될때는 기업을 내세우고 힘들때는 태극기를 내세웁니다. 그것이 국내기업의 국내영업 방식입니다.
  186. REDS
    2009/12/12 07:22
    ' 핸드폰으로 뭘 할 수 있다고. '
    넵. 아이폰은 핸드폰이 아닌가 보네요.

    다른 분들이 알지 못하는 사실 하나를 알려드릴까 합니다.

    그건 아이폰의 최대의 단점입니다만... 그 최대의 단점은...



    악세서리가 너무 비쌉니다.
    (인크레더블 쉴드 3.0 - 2만원대, 케이스 2만원대 등등)
    • Eun
      2009/12/12 15:05
      어느 블로그에 가니 아이폰의 단점중 다른 기기들에 비하여 액세서리가 많다는게 단점이라고 썼던 글이 생각납니다. 가지고 싶은 액세서리가 너무 많아서 돈이 많이 든다구요.. ^^
      듣고 보니 맞는 이야기 같기도 합니다. 액세서리가 없으면 그런 유혹조차 받을 필요 없는데 말이요. ^^
      액세서리가 비싸시면 브랜드없는 제품이라던지..공구 또는 할인행사를 통해서 구입해 보세요.. ^^
      아이폰 전용 스피커에 비하면 쉴드나 케이스는 아무것도 아니죠.. ^^
  187. 아이폰사용자
    2009/12/12 12:03
    제목 참...아이폰 오덕후 인가요? ARM11기반 S3C6410 cpu 옴니아2
    삼성에서 만든거고 무조건 800MHz동작합니다. 아이폰G에도 ARM11기반 CPU가
    탑제되어 있습니다. 아이폰 초기제품은 S3C6410보다 더 후진 CPU로 시작했습니다.
    아이폰이CPU로 성공했나요? 초기모델이 느렸나요? 빨랐습니다.
    옴니아2 비하하려는 의도가 보이는 글에서 언급한 옴니아2 CPU보다
    더 후진CPU탑제하고 어떻게 아이폰이 성공했을까요? OS때문입니다.
    OS가 엄청 빠르니까 성공했죠. 그래봐야 3등이지만요. 국내에서는 아이폰이 무슨
    세계 1등인줄 아는데 미친 애플빠도 아니고, 사실은 사실대로 말해야죠.

    아이폰GS는 최신 아이폰 입니다. 성공하고 나서 최신 제품입니다. 아이폰G ARM11 CPU기반이지만 왜? 욕안하죠? 옴니아2보다 더 후진데요? 아이폰OS는 유닉스 기반이라서 무척 빠릅니다. 옴니아2는 CPU성능은 굉장히 빠릅니다. 옴니아2에 들어있는 CPU가 넷북에도 쓰일정도입니다.

    한국에 출시된 아이폰 GS는 Cortex-A8 아키텍쳐에 기반을 둔 S5PC100 CPU탑제했습니다. 옴니아2 보다야 CPU좋죠. 600MHz고정으로 동작 합니다.

    800vs600 은 사실이고 고정 입니다. 클럭당 성능은 아이폰GS CPU가 더 낫죠
    최대 최하 동작은 뭔 개소리 입니까? 800MHZ로 동작하는거 탑제하면 800인거지
    최하 클럭 예기는 왜? 나오죠? 그건 ARM에서 최하 최대 클럭 표기한 것 일 뿐
    클럭은 제조사 마음대로 만들면 됩니다.

    그럼 옴니아2보다 후진 CPU쓴 지금의 아이폰이 있게한 아이폰 과 아이폰G는
    성능이 후진가요? 느린가요? 빠릅니다. 그래서 성공했죠

    옴니아2에 장착된 CPU는 ARM스펙상 최대가 600MHz로 만들어 쓰라고 되어
    있습니다. 그 이상의 클럭은 보장을 ARM에서 안합니다. 그런데 삼성에서
    공정 개선하고 만지작 거려서 800MHz로 끌어 올렸습니다.
    그럼 800mhz짜리 cpu가 된겁니다. 넷북에도 쓸 정도의 cpu입니다.
    옴니아2가 cpu가 후져서 느리거나 못쓸 일은 없습니다.
    그럼 아이폰은 이미 망했습니다. 옴니아2 는 스마트폰으로 쓰기에
    상당히 좋은 성능을 가진 폰이 맞습니다. 문제는 os가 아이폰os와는 상대가
    안되게 무겁고 느린 윈도우 모바일 6.1이 탑제된게 문제죠.

    옴니아2에 아이폰os 깔면 아이폰GS와 동일한 속도로 빠릅니다.
    3D게임은 옴니아2는 CPU에 3D가속 기능을 통합한 형태라서 따로 GPU를 쓰는
    아이폰 GS보다는 성능이 떨어집니다.

    하지만 스마트폰으로 최신 3D게임할 일은 없습니다.
    옴니아2가 아이폰OS라면 굉장히 빠르게 동작할 폰입니다.
    하드웨어 CPU비교해가면서 옴니아2 살때 엄청 후진 CPU니까 조심하라는 식의
    글이 더 황당합니다.

    스마트폰 비교는 옴니아2 가 안드로이드폰이 아니라서 아이폰OS만 못해서 아쉽다
    라고 하는게 정확하고 맞는 비교입니다.

    CPU가 후져서 옴니아2가 나쁘고 아이폰GS가 더 좋다니 황당하네요.
    PC인가요? 쓰레기 콘텐츠 입니다.
    그럼 아이폰G와 아이팟터치는 ARM11기반이지만 옴니아2 CPU보다 구형CPU
    인데 후진가요? 성능이 딸리고 느린가요?

    위 글대로면 CPU가 더 후진 아이폰과 아이폰G는
    옴니아2보다 더 후진 스마트 폰으로 쓰레기 이겠네요?
    아이팟 터치는 삼성 옙 보다 쓰레기 겠네요?
    옙은 NVIDIA 의 ARM11기반의 지포스 3D가속 GPU통합 테크라 CPU인데
    아이팟 터치는 쓰레기고 옙은 더 빠르고 좋나요?

    스마트폰의 생명은 OS입니다. 이미 옴니아2 정도의 CPU면 상당히 고사양
    입니다. 그 이상의 CPU를 탑제했다고 더 좋다고 할수 없습니다.
    옴니아2 와 아이폰 과 비교는 OS 비교를 통해서 하는게 옳습니다.
    옴니아2는 그 무거운 WM6.1에 한술 더떠서 햅틱UI까지 덮어 씌운 2중고에
    시달리는데도 빠릅니다. 아이폰OS 나 안드로이드 OS 탑제 했다면 엄청나게
    빨랐겠죠

    옴니아2는 SMI지원에 윈도우 PC 동영상을 아무런 인코딩도 없이 바로 플레이
    가 됩니다. HD영상 가속까지도 됩니다. 2D/3D가속 기능도 빠르고
    CPU도 빠릅니다. 아이폰GS는 더 빠르죠

    하지만 이런건 소비자가 꼭 알아야 하는 매우 중요한 무언가가 아닙니다.
    싸움 ,비교, 거짓말 로 폄하 할 필요도 없구요.

    어차피 충분히 빠른 CPU이고 해당 OS돌리는데 무리 없습니다.
    윈도우 모바일 6.5에 햅틱 UI안쓰고 모바일 쉘 3.5만 깔아 써도 지금보다
    터치나 어려 속도가 체감상 아이폰과 차이가 없습니다.

    스마트폰은 OS가 굉장히 중요합니다. 옴니아2 CPU를 알아야 할만큼
    후지고 느리고 떨어지는 CPU가 아닙니다. 충분히 좋은 CPU입니다.

    만약 저라면 아이폰GS에 ARM11기반 CPU탑제 , 옴니아2에 Cortex-A8 기반 CPU
    를 탑제 했다면 뭘 쓰겠습니까? CPU가 더 좋으니까 옴니아2 쓰겠습니까?
    CPU랑 상관없이 아이폰GS 씁니다. 쓸사람은 상관 안합니다. 왜? 사용하는데
    CPU때문에 불편한게 없으니까요. 옴니아2 를 비하하려면 차라리 OS와 햄틱 UI
    때문에 느려진 걸 지적하고 WM6.5에 모바일쉘 UI쓰면 얼마나 빠르고 좋은지
    유튜브 동영상이나 걸어놓고 비판을 하세요.

    저런 CPU비교 글은 쓰레기 글일 뿐입니다. 정보도 다 틀리구요.
    옴니아2 800mhz고정 , 아이폰gs 600mhz고정 입니다.
    cpu성능은 클럭이 더 낮은 아이폰이 더 좋습니다.
    이게 답니다. 뭐가 최저 클럭이 어쩌구 ....이딴 헛소리를 왜? 쓴건지
    아이폰 사용자가 봐도 짜증나는 글이네요
    • Eun
      2009/12/12 15:51
      우선 아이폰사용자님께 장문의 댓글을 쓰시느라 수고하셨다는 말씀 먼저 드립니다.
      글을 조금만 읽다보니 님께서 정말 아이폰 사용자인가 부터 의심이 가더군요. 반박은 하시되, 논쟁은 하시되 우리 서로 양심은 팔지 말기로 해요. 정당하게 글을 반박하고 싶다면 자신의 블로그에 연결을 하시던지요. 아무리 자신을 쉽게 숨길 수 있는 곳이 인터넷이 공간이지만 아이폰사용자라는 아이디로 이곳에 오는 사람들에게 혼돈을 주지 않았으면 합니다. 양심이 있다면 말입니다.
      정중히 부탁드립니다.

      그러면 님의 글에 수많은 오류들을 다 수정해 드릴 수 없지만 몇가지만 선택해서 알려 드리겠습니다. (옴니아2나 삼성에 대해서 옹호하시려면 단순 정보 카피가 아닌 더많은 지식을 습득해서 반론하는게 더 설득력이 있습니다.)

      삼성 옴니아2는 무조건 800에서 작동하지 않습니다.
      기본은 최저 클럭수에서 작동하게 되어 있구요. 작업하는 일에 따라 클럭수가 변합니다. 물론 옵션에 가셔서 800으로 고정이 가능합니다만 발열과 급격한 배터리 소모는 감수하셔야 합니다.
      아이폰 1세대, 2세대, 3세대 모두를 가지고 옴니아2와 비교하는것 납득이 되질 않는군요. 아이폰 2세대를 옴니아1과 비교하면 모를까요. 아이폰이 처음 나올 시기에는 삼성에서는 옴니아라는 스마트폰이 나오기도 전입니다. (하기야 나온지 반년 정도 지난 아이폰과 최근에 나온 옴니아2와 비교하는 자체가 모순이지만요..)
      그리고 미친 애플빠라고 욕하시는걸 보면 애플 제품을 혐오하는 수준인데 아이폰사용자라는게 더 납득이 가질 않습니다.

      아이폰을 G, GS로 부르는 사람은 없습니다. 3G나 3GS로 불린다는 사실조차 모르지는 않겠죠?
      그리고 성공하고 나서 최신 제품입니다는 표현은 제가 무식한지 도무지 이해가 되질 않네요.

      옴니아2에서 사용되는 ARM11 기반은 넷북에서 사용하질 않습니다. (사용할 수준도 안되구요.)오히려 아이폰 3GS에서 사용하는 Cortex-A8 기반은 넷북으로 사용해도 전혀 무리가 없는 CPU입니다. (이건 조금더 Research하시지 그랬어요?)

      옴니아2의 800클럭도 변환이구요.
      아이폰의 3GS도 702p의 동영상을 돌린때는 클럭수가 800이상이 된다는 소리도 들었습니다. 물론 단순 클럭수 비교는 의미없는데 끝까지 800대 600을 강조하는걸 보면 아직까지 제대로된 정보를 습득하지 못했다는 사실을 짐작하게 만듭니다. 물론 제글을 제목만 봤지 처음부터 끝까지 읽지 않았다는 사실도 짐작이 되구요.

      무겁고 느린 윈도우 모바일 6.1이라는 소리는 맞죠..
      더 큰 문제는 윈도우 모바일 자체도 무거운데 그 위에 무겁고도 무거운 플래쉬 기반의 터치위즈 UI를 올려 놨다는겁니다. 그토록 해외 전문가들이 욕하는 그 터치위즈..들어보셨죠?

      스마트폰으로 최신 3D 게임할 일은 없습니다?
      완전 이해가 안가는 소리군요.. ㅡ,.ㅡ 이부분에서 아이폰사용자님이 아이폰 사용자가 아니라는 확신을 저에게 주셨습니다.

      옴니아2 살때 엄청 후진 CPU니까 조심하라는 식의 글이 아니죠. 제가 엄청 후진 CPU라 언급한적 없는데 속시원히 언급해 주셨군요..감사합니다.. ^^
      문제는 이놈의 CPU를 언론이 비교하면서 옴니아2가 더 좋다라고 말하는데 있는거죠...IT 기사들을 읽어 보셨다면 충분히 공감을 하실텐데요..
      이런 사실 자체를 모르는 아이폰사용자님이 더 황당합니다. ㅡ.ㅡ

      계속해서 2세대 아이폰과 옴니아2를 비교하시는데...글이 점점 더 황당해 집니다.. 같은 CPU 기반이라고 1년 4개월전에 나온 기기와 최근에 출시된 옴니아2와 비교하시다니...역시 옴니아2 굴욕적인가요?

      아이폰사용자님의 댓글이 하드웨어로 갔다 다시 소트트웨어로 왔다하셔서 정신이 없습니다. 단순 하드웨어 비교는 언론에서 시작한거구요. 이놈의 언론들이 하는 말에 속지 말라고 쓴 글입니다. 제발 제가 쓴 언플하는 삼성에 대한 글에 링크된 기사들을 보시고 오셔서 다시 써 주세요..
      기기의 성능은 하드웨어 자체만으로 이야기 할 수 없습니다.
      물론 소프트웨어만으로도 안됩니다.
      결론은 하드웨어에 소프트웨어를 결합시켜 어떠헥 최적화를 이뤄낼 수 있는가 하는거죠. 옴니아2의 하드웨어에 아이포OS를 넣는다고 해도, 안드로이드 OS를 넣는다고 삼성이 최적화를 이끌어 낼 수 있는지는 모르는 일이죠.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현재로써는 힘들거라 생각하지만요.

      이런 글에 댓글을 달고 있는 나도 참 한심스럽다는 생각이 갑자기 듭니다..
      아이폰사용자님..
      기사를 읽던 소설을 읽던, 논문을 읽던 가장 중요한것은 글쓴이가 말하고자 하는게 무엇인가를 찾는거 아닐까요?
      글쓴이/지은이의 관점, 의도를 파악하는거죠...
      아이폰사용자님은 이부분에서 모든걸 다 놓치셨다고 판단이 됩니다..
      시간이 되시면 다시 한번 읽어 보시고 비판하시려면 조금더 정확한 정보를 가지고 하셨으면 합니다.

      님의 댓글을 보고 이분 정말 "아이폰 사용자"라고 생각하는 사람이 몇이나 될까 궁금해 집니다.
      삼성 관계자인지, SKT 관계자인지 아는 지인이 대기업들과 연관되어 있는지, 단순 알바인지, 단순 삼성 추종자인지, 순수 옴니아2 유저인지는 모르겠지만 글하나에 양심은 팔지 맙시다. 부탁드립니다.
    • ㅋㅋ
      2009/12/24 10:42
      '아이폰사용자' 님 아이폰 사용자 맞나요? ㅋㅋ